5.18재판 진행의 혼선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5.18재판 진행의 혼선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0-04-13 15:22 조회27,139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5.18재판 진행의 혼선


우연히 마음이 가서 대법원 홈페이지를 통해 사건기록을 보았습니다. 그런데 여기에는 몇 가지 문제가 나타나 있었습니다. 하나는 변호인 3분 중 2분(정기승, 임광규)에게만 기일변경 통지서가 갔고, 서석구 변호사님께는 가지 않았습니다. 증인 신경진의 출석 여부에 대한 기록도 없었습니다. 그래서 담당 합의부에 전화를 걸었더니 친절하게 잘 설명해 주었습니다.


서석구 변호사님에 대해서는 행정착오로 누락되었다는 것을 솔직하게 인정했습니다. 그리고 증인출석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신경진의 의견서가 어제인 4월 12일, 법원에 도착했는데 재판날짜를 5월 27일 이후로 잡아달라는 것이라 합니다. 이런 상태에서 5월 19일로 예정된 재판을 하면 또 신경진이 불출석하여 재판은 싱겁게 끝나게 됩니다.


따라서 서석구 변호사님께서 법원에 의견서를 보내실 것입니다. 1) 재판부가 바뀌어도 진행은 연속성(continuity)을 가져야 할 것이며 2) 따라서 다음 기일에는 전 기일에 약속돼 있던 대로 반드시 증인신문이 이루어 져야 할 것이며, 3) 검사가 다음 기일에는 반드시 증인을 출석시키겠다고 약속한 만큼, 검사로부터 증인이 출석할 수 있는 날짜를 확정 받아 그 날짜를 공판기일로 정해달라는 요지의 의견서인 것입니다.

더구나 우리 재판에는 방청객이 100여분 오시기 때문에 증인 없이 끝내는 재판은 경제적으로나 법원의 사건 진행 방식에 대한 여론상으로나 바람직하지 않다는 의견도 제시하실 것입니다.


5.18부상자회 신경진이 재판을 방해하고 농락하고 있는 것입니다. 이런자들이 민주화운동의 원조라 하니 기가 막힙니다.

따라서 5월19일의 재판기일은 변경될 가능성이 있다고 봅니다. 몇 시간 전에 저는 이래와 같이 고지하여 드린 바 있습니다. 아래 기일은 일단 무효로 해 주십시오.          

------------------------------------------------------------

                   5.18재판, 공판기일 변경(5.19일은 일단 무효입니다)


5.18 재판부가 판사 혼자서 진행하는 ‘단독재판부’에서 판사 3명이 진행하는 ‘합의부’로 바뀌었고, 재판 기일과 재판정 호실 역시 바뀌었습니다.


사건번호: 2010고합51

공판일시: 2010.5.19(수). 오전 11:30

재판정: 안양법원 301호


재판장이 3번째 바뀌었습니다. 사건을 단독판사로 진행하기에 부담을 느끼는 것 같습니다.  


2010.4.13.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3,323건 9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083 2월 16일(목) 시국강연 안내 지만원 2012-02-14 27262 141
13082 타락해 가는 대한민국(시국진단2월호 표지말) 지만원 2010-01-27 27231 124
13081 문성근의 이 비굴한 웃음을 널리 알립시다! 지만원 2011-12-31 27219 366
13080 김황식은 김태호보다 100배 더 더럽네~ 지만원 2010-09-21 27216 328
13079 이재오의 빨간 과거사 관리자 2009-11-16 27213 111
13078 학력시비에 대하여 지만원 2009-12-15 27205 168
13077 차별대우 지만원 2010-07-25 27197 250
13076 박근혜, 정신 바짝 차려야 지만원 2014-04-22 27195 522
13075 ‘임을 위한 행진곡’, 창피해서 어찌 부르나! 지만원 2011-05-30 27178 305
13074 오바마와 이명박, 누가 더 대한민국을 위하는가? 지만원 2010-09-24 27177 265
13073 5.18광주에 왔던 북한군 중좌출신, 서울교외에 거주중 지만원 2010-01-14 27162 184
13072 후회막급한 북한 지만원 2010-07-25 27155 431
열람중 5.18재판 진행의 혼선 지만원 2010-04-13 27140 163
13070 쌍용자동차 노조자들 신세 망쳤다 지만원 2010-01-18 27138 183
13069 이명박 인간성은 교활의 극치 지만원 2010-07-09 27138 302
13068 한상렬과 동아일보, 세상 헷갈린다 지만원 2010-09-12 27137 266
13067 5.18재판, 서울고법(2심)에서도 승소 지만원 2012-08-23 27132 633
13066 시군구 단체장이 가진 배타적 인사권! 지만원 2010-06-06 27130 180
13065 탈북자들이 증언하는 김대중의 정체 지만원 2012-07-30 27107 649
13064 광주가 타지역에 비해 민주화의식(?)이 높았던 이유 지만원 2010-04-03 27092 162
13063 박근혜에 열 마디 욕하려면 이명박에는 백 마디 해야 지만원 2010-01-08 27087 189
13062 북한이 보낸 윤이상 흉상, 드디어 반입허용 지만원 2010-03-04 27068 165
13061 ‘민주화’ 라는 단어의 어원 지만원 2010-10-26 27063 127
13060 재판일정을 알려드립니다 지만원 2011-03-21 27060 181
13059 김동길 교수님, 가면을 쓰셨습니까? 지만원 2010-05-01 27050 308
13058 105미리 포에 대한 필자의 생각 지만원 2011-02-16 27032 358
13057 이희호 재판의 다음 일정 지만원 2011-01-27 27021 130
13056 이재오가 충성한 남민전은 열등인집합소 관리자 2009-11-16 27003 83
13055 오늘(10.8)의 5.18 재판 결과 지만원 2010-10-08 27003 321
13054 천신일이라는 사람, 이러면 안되지요 지만원 2010-10-26 26980 20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