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돌성만 있고 지략 없는 전두환 진영!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저돌성만 있고 지략 없는 전두환 진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3-08-06 22:15 조회10,632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저돌성만 있고 지략 없는 전두환 진영!


전두환의 천적인 채동욱이 45명의 수사군단을 이끌고 전두환 일가의 손발을 묶고, 숨은 재산을 찾아내고, 불법자금 숨긴 죄를 찾아내 벌을 주겠다며 전면전을 시작했다. 이에 대처하기 위해 전두환이 선보인 무기는 두 가지, 하나는 "나는 원래 재산이 많다. 내 재산은 다 대통령 되기 이전에 모은 재산이다" 선언한 것이고, 다른 하나는 "1995-96년에 채동욱 등 검찰이 계산한 불법자금은 재벌들이 주었다고 진술한 액수들을 합계 한 것인데, 나는 받은 돈을 당시 당을 운영하고 국정을 수행하는데 윤활유로 다 썼다. 1995∼1996년 진행된 뇌물수수 사건 수사 기록 일체를 열람할 수 있게 해달라고 검찰에 신청한 것"이다.

당시에는 언론, 인심, 전라도 세력, 검찰이 전두환을 마구 모략했다. 무협지 같은 소설을 쓸수록 국민은 즐거워했다. 소설의 진위를 따지자는 사람은 없었다. 그런 사람들은 돈키호테요 그야말로 마녀사냥-인민재판의 대상이 됐다. 당시의 전두환은 아무리 진실을 말해야 진실로 받아들이려는 사람들이 없었다.

이런 어지러운 소용돌이 속에서 전두환 측 사람들은 감히 추징금 액수에 대해 따질 엄두조차 낼 수 없었다. 그리고 수사기록을 모두 읽어본 필자로서는 전두환에 부과된 추징금이 합리적으로 계산되지 않았다고 생각한다.

추징금만 엉터리로 산정된 것만이 아니었다. 전두환이 '내란의 수괴'라는 재판부의 판결은 더욱 엉터리였다. 판결문에는 "본 재판은 헌법에 의한 재판도 아니고 법률에 의한 재판도 아니다. 그보다 더 상위인 자연법 즉 국민인식법 즉 여론법에 의해 재판한다"고 되어 있다. 한마디로 인민재판을 했다고 판결문이 실토한 것이다. 이 얼마나 엉터리 판결인가? 판결내용의 일부를 보자.

광주사태는 누가 보아도 폭동이다. 그런 폭도들을 가리켜 1997년의 대법원은 헌법을 수호하기 위해 결집된 헌법기관이라 판단했다. 내란의 뜻은 헌법기관을 유린한 것을 말한다. 따라서 신군부가 광주폭도를 무력으로 진압한 것은 헌법기관을 유린한 것이 됨으로 전두환은 내란죄를 범했다. 한걸음 더 나아가 이 폭동은 신성한 민주화운동으로 속히 전국적으로 확산됐어야 했는데 전두환 등 신군부가 바지에 불과한 최규하 대통령의 재가를 얻어내 조기에 진압한 것은 분명한 내란이다.

이상의 붉은 글씨의 내용이 대법원 판결이다. 그 어느 국민이 들어도 황당한 이 판결, 전두환의 입으로 이 사실을 지금 이 시점에서 외우기만 해도 국민정서가 즉각 뒤집힌다. 이런 결과를 나는 100% 장담한다.

이런 호재를 놓고 전두환은 치사하게도 무슨 재산 타령을 하는가? 대들보를 움직이려면 기둥을 쳐야 한다. 지금 전두환은 기둥을 치지 않고 대들보를 향해 팔딱거리고 있다. 이러니까 애송이 검사들에게 당하지 않았겠는가?

오늘은 필자가 전두환의 입에 밥술을 직접 넣어주겠다. 내일 당장 이렇게 말하라. "1997년의 판결은 인민군 입장에서 내린 판결이었다"며 위 붉은 글씨의 내용을 종이에 써서 읽어라. 이렇게 되면 5.18역사가 단숨에 뒤집힌다. 그리고 국민여론은 전두환에 우호적으로 돌변할 것이다. 일국의 대통령을 했던 사람에 이 정도의 지략조차 정녕 없다는 말인가? 답답해 화도 치밀고 욕도 나온다.



2013.8.6.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846건 21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246 광주에 왔던 북한 유명 영화배우 지만원 2019-01-15 5302 463
12245 스스로 빨갱이 매체 자처하는 오마이뉴스 지만원 2015-07-09 8597 463
12244 국민여러분, 빨갱이 때려잡는 데 모두 동참합시다! 지만원 2015-06-23 8515 463
12243 지금 국회의사당 앞에 1인 시위 나갑니다. 지만원 2014-06-19 8670 463
12242 문창극, 총리되려 애쓰지 말고, 멋을 남겨라 지만원 2014-06-14 9612 463
12241 세우면 무엇 하나, 빼앗기는 것을 지만원 2018-06-25 5743 462
12240 민주화 교주 김대중의 3천억 비자금 지만원 2017-12-08 6621 462
12239 나의 시체장사 발언, 또 다시 마녀사냥 해보라! 지만원 2014-08-29 7491 462
12238 떡치는 검찰, 기둥서방 총장 (비바람) 댓글(2) 비바람 2013-09-14 12052 462
12237 박근혜가 곧 큰일 낼 모양! 지만원 2013-08-19 14413 462
12236 빨갱이들이 뒤집는 ‘역사쿠데타’ 이제부터 반격하자 지만원 2012-09-16 15673 462
12235 2월 22일부터 온 국민 광화문에 집결시켜 주십시오 지만원 2019-02-15 4518 461
12234 김성태, 빨갱이 프락치 지만원 2018-11-02 3797 461
12233 트럼프가 한국에 오면? 지만원 2017-10-26 7177 461
12232 5.18 오버춰(overture) 지만원 2016-09-17 5006 461
12231 정대협이라는 붉은 단체에 끌려다닌 한심한 정부 지만원 2015-12-30 7796 461
12230 국민 멀미나게 하는 박근혜-김관진 지만원 2014-09-18 7901 461
12229 박근혜 대통령의 빗자루 (비바람) 댓글(1) 비바람 2013-09-24 11505 461
열람중 저돌성만 있고 지략 없는 전두환 진영! 지만원 2013-08-06 10633 461
12227 조선일보 편집부에 항의 전화 합시다 지만원 2013-04-23 13322 461
12226 (성명)TV조선은 장성민씨를 퇴출하라 조고아제 2012-09-09 13109 461
12225 김대중의 이 연설에 눈물로 발광한 전라도와 광주 지만원 2011-09-18 22206 461
12224 세월호, 분석과 평가는 내공의 함수 지만원 2019-04-17 4795 460
12223 문재인-정경두 잡놈들아, 해리스에 무릎 꿇어라 지만원 2018-11-24 5447 460
12222 막다른 골목에 몰린 김정은 지만원 2016-10-14 5862 460
12221 붉어가는 청와대 지만원 2014-11-26 7740 460
12220 실정법 어기며 서울고3들 광주재판하겠다는 광주검찰 지만원 2013-11-14 9825 460
12219 5.18이 저지른 살인행위 지만원 2013-07-18 12335 460
12218 전라도 출신들의 보이지 않는 침략 지만원 2013-04-25 14985 460
12217 이명박 미쳤나? 지만원 2011-08-14 23233 46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