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군구 단체장이 가진 배타적 인사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시군구 단체장이 가진 배타적 인사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0-06-06 22:34 조회26,908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시군구 단체장이 가진 배타적 인사권!


오늘 낮 11시 경 몇몇 회원님들과 현충원을 찾았다. 박대통령 묘소와 이승만 대통령 묘소에는 참배객이 밀리지 않았다. 끊어지지 않을 만큼의 참배객들이 간신히 이어지고 있었다. 그런데 박대통령과 이승만 대통령 사이에 축대를 올려쌓아 만든 역적 김대중 묘에는 사람들이 줄을 선 정도가 아니라 바글바글했다. 이것이 한국이다. 
 

이승만 대통령 묘소 밑의 그늘 집에는 전라도 노인 3명이 “미국 놈들은 악마이고 지옥에 갈 것이라는 말이 성경에 써있다”며 장로님을 향해 삿대질을 했다. 장면을 피하기 위해 필자는 “할아버지 같은 양반은 곧 천당에 가실겁니다” 이렇게 말하고 우리 일행의 발길을 재촉했다. “고맙소" 하는 소리를 뒤로 하고 일행은 “그 사람 전라도 성경을 읽고 그런가 봐요” “전라도 성경이 따로 있나봐요” “DNA가 다른 저런 인간들과 한 나라에서 산다는 게 참으로 더럽다” 이런 푸념들을 하면서 내려왔다.  

이야기는 6.2선거로 발전했다. 5월 31일 이전까지만 해도 여론은 이명박을 대폭 지지했었다, 그런 상태에서 선거를 했다면 아마도 한나라당이 이처럼 패하지 않았을 것이다, 그런데 5월 31일 무엇이 있었는가? 이명박이 해서는 안 될 방정맞은 말을 했다. 천안함 사건에도 불구하고 중도실용 정책은 확고하게 추구한다는 요지의 말을 한 것이다. 이 한마디가 노인들의 마음을 확실하게 돌려세웠다. 적어도 오늘 필자와 함께 했던 일행들은 이구동성으로 같은 의견들이었다.  

많은 우익들이 투표장에는 갔지만 이명박에게 웃음을 선사하고 싶지는 않았다고 한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민주당만 골라 도장을 눌렀다고 한다, 그런데 그 결과는 이명박의 코를 눌러주는 것으로 끝나지 않는 실로 위험한 것이었다. 시군구 단체장은 각 단체의 인사권을 배타적으로 행사하고 있으며 중앙에서 견제할 수 없다는 것이다.  

행자부에서 부군수를 보내도 단체장이 거부하면 받을 수가 없다. 같은 이념을 갖고 있는 지방공무원들이 요직을 차지하게 될 것이다. 지방공무원들은 이런 핵심요직에 있는 자들에게 잘 보여야 연봉이라도 받을 수 있다고 생각하여 그들에게 호응할 것이다. 전공노와 같은 공무원 노조가 활성화되고, 방계단체들을 수 없이 만들어 지방민심을 장악할 것이다. 만일 우익성향의 국민들이 이런 기막힌 결과를 미리 생각만 했어도 이 엄청난 결과는 가져오지 않았을 것이다.

 

2010.6.6.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2,617건 9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377 “임을 위한 행진곡” 백과사전 식 정리 지만원 2010-03-06 27035 100
12376 오바마와 이명박, 누가 더 대한민국을 위하는가? 지만원 2010-09-24 27023 265
12375 이~전라도 개새끼들, 들어라! 지만원 2013-03-29 27011 471
12374 차별대우 지만원 2010-07-25 26997 250
12373 한상렬과 동아일보, 세상 헷갈린다 지만원 2010-09-12 26973 266
12372 재판일정을 알려드립니다 지만원 2011-03-21 26940 181
12371 이명박 인간성은 교활의 극치 지만원 2010-07-09 26938 302
12370 후회막급한 북한 지만원 2010-07-25 26912 431
열람중 시군구 단체장이 가진 배타적 인사권! 지만원 2010-06-06 26909 180
12368 학력시비에 대하여 지만원 2009-12-15 26906 168
12367 ‘민주화’ 라는 단어의 어원 지만원 2010-10-26 26893 127
12366 이희호 재판의 다음 일정 지만원 2011-01-27 26882 130
12365 타락해 가는 대한민국(시국진단2월호 표지말) 지만원 2010-01-27 26874 124
12364 5.18재판 진행의 혼선 지만원 2010-04-13 26872 163
12363 오늘(10.8)의 5.18 재판 결과 지만원 2010-10-08 26858 321
12362 광주가 타지역에 비해 민주화의식(?)이 높았던 이유 지만원 2010-04-03 26852 162
12361 천신일이라는 사람, 이러면 안되지요 지만원 2010-10-26 26852 200
12360 105미리 포에 대한 필자의 생각 지만원 2011-02-16 26845 358
12359 북한이 보낸 윤이상 흉상, 드디어 반입허용 지만원 2010-03-04 26841 165
12358 5.18광주에 왔던 북한군 중좌출신, 서울교외에 거주중 지만원 2010-01-14 26828 183
12357 600명의 연고대생 미스터리를 푸는 실마리 지만원 2011-05-28 26825 308
12356 5.18재판, 서울고법(2심)에서도 승소 지만원 2012-08-23 26809 633
12355 내년에 대법원장 포함 좌경 대법관 대거 퇴임 지만원 2010-12-17 26807 313
12354 탈북자들이 증언하는 김대중의 정체 지만원 2012-07-30 26793 649
12353 괴상한 묘기를 발휘하는 530GP의 K-1소총 지만원 2010-09-26 26792 171
12352 쌍용자동차 노조자들 신세 망쳤다 지만원 2010-01-18 26791 183
12351 김동길 교수님, 가면을 쓰셨습니까? 지만원 2010-05-01 26778 307
12350 대한민국은 도둑놈이 최고인 나라(효월) 효월 2010-08-03 26737 197
12349 외교부 장관 0순위 김성환은 누가인가? 지만원 2010-09-04 26734 416
12348 박근혜, 정신 바짝 차려야 지만원 2014-04-22 26716 52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