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군구 단체장이 가진 배타적 인사권! > 최근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최근글 목록

시군구 단체장이 가진 배타적 인사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10-06-06 22:34 조회25,878회 댓글0건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본문


                            시군구 단체장이 가진 배타적 인사권!


오늘 낮 11시 경 몇몇 회원님들과 현충원을 찾았다. 박대통령 묘소와 이승만 대통령 묘소에는 참배객이 밀리지 않았다. 끊어지지 않을 만큼의 참배객들이 간신히 이어지고 있었다. 그런데 박대통령과 이승만 대통령 사이에 축대를 올려쌓아 만든 역적 김대중 묘에는 사람들이 줄을 선 정도가 아니라 바글바글했다. 이것이 한국이다. 
 

이승만 대통령 묘소 밑의 그늘 집에는 전라도 노인 3명이 “미국 놈들은 악마이고 지옥에 갈 것이라는 말이 성경에 써있다”며 장로님을 향해 삿대질을 했다. 장면을 피하기 위해 필자는 “할아버지 같은 양반은 곧 천당에 가실겁니다” 이렇게 말하고 우리 일행의 발길을 재촉했다. “고맙소" 하는 소리를 뒤로 하고 일행은 “그 사람 전라도 성경을 읽고 그런가 봐요” “전라도 성경이 따로 있나봐요” “DNA가 다른 저런 인간들과 한 나라에서 산다는 게 참으로 더럽다” 이런 푸념들을 하면서 내려왔다.  

이야기는 6.2선거로 발전했다. 5월 31일 이전까지만 해도 여론은 이명박을 대폭 지지했었다, 그런 상태에서 선거를 했다면 아마도 한나라당이 이처럼 패하지 않았을 것이다, 그런데 5월 31일 무엇이 있었는가? 이명박이 해서는 안 될 방정맞은 말을 했다. 천안함 사건에도 불구하고 중도실용 정책은 확고하게 추구한다는 요지의 말을 한 것이다. 이 한마디가 노인들의 마음을 확실하게 돌려세웠다. 적어도 오늘 필자와 함께 했던 일행들은 이구동성으로 같은 의견들이었다.  

많은 우익들이 투표장에는 갔지만 이명박에게 웃음을 선사하고 싶지는 않았다고 한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민주당만 골라 도장을 눌렀다고 한다, 그런데 그 결과는 이명박의 코를 눌러주는 것으로 끝나지 않는 실로 위험한 것이었다. 시군구 단체장은 각 단체의 인사권을 배타적으로 행사하고 있으며 중앙에서 견제할 수 없다는 것이다.  

행자부에서 부군수를 보내도 단체장이 거부하면 받을 수가 없다. 같은 이념을 갖고 있는 지방공무원들이 요직을 차지하게 될 것이다. 지방공무원들은 이런 핵심요직에 있는 자들에게 잘 보여야 연봉이라도 받을 수 있다고 생각하여 그들에게 호응할 것이다. 전공노와 같은 공무원 노조가 활성화되고, 방계단체들을 수 없이 만들어 지방민심을 장악할 것이다. 만일 우익성향의 국민들이 이런 기막힌 결과를 미리 생각만 했어도 이 엄청난 결과는 가져오지 않았을 것이다.

 

2010.6.6.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목록

Total 11,579건 9 페이지
최근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1339 천신일이라는 사람, 이러면 안되지요 지만원 2010-10-26 26054 200
11338 이희호 재판의 다음 일정 지만원 2011-01-27 26047 130
11337 차별대우 지만원 2010-07-25 26018 250
11336 내년에 대법원장 포함 좌경 대법관 대거 퇴임 지만원 2010-12-17 26018 313
11335 북한에 가지 마라, 약물과 미인계에 걸려들라 지만원 2010-03-06 26015 222
11334 오늘(10.8)의 5.18 재판 결과 지만원 2010-10-08 26002 321
11333 6월 9일(목) 오후 3시에는 5.18재판 지만원 2011-06-07 26000 203
11332 105미리 포에 대한 필자의 생각 지만원 2011-02-16 25983 358
11331 이희호의 고소는 누워서 침뱉기! 지만원 2010-02-25 25977 247
11330 김정일의 천안함 음모 지만원 2010-04-08 25976 274
11329 이순실과 국정원의 내통 사례 지만원 2015-12-07 25926 477
11328 친북인명사전 1차 수록 예정명단 100명 지만원 2010-03-13 25920 90
11327 ‘민주화’ 라는 단어의 어원 지만원 2010-10-26 25902 127
11326 SBS 윤정주, 이광훈 PD의 만행 다시보기 지만원 2012-02-19 25898 200
열람중 시군구 단체장이 가진 배타적 인사권! 지만원 2010-06-06 25879 180
11324 새누리 비대위 김종인-이상돈-이준석에게 지만원 2012-03-14 25871 233
11323 이명박 인간성은 교활의 극치 지만원 2010-07-09 25868 302
11322 괴상한 묘기를 발휘하는 530GP의 K-1소총 지만원 2010-09-26 25865 171
11321 학력시비에 대하여 지만원 2009-12-15 25854 168
11320 참으로 오지게 걸려든 북한 지만원 2010-07-23 25845 457
11319 5.18재판, 서울고법(2심)에서도 승소 지만원 2012-08-23 25814 633
11318 탈북자들이 증언하는 김대중의 정체 지만원 2012-07-30 25790 649
11317 5.18재판 진행의 혼선 지만원 2010-04-13 25786 163
11316 광주가 타지역에 비해 민주화의식(?)이 높았던 이유 지만원 2010-04-03 25780 162
11315 이~전라도 개새끼들, 들어라! 지만원 2013-03-29 25766 467
11314 대한민국은 도둑놈이 최고인 나라(효월) 효월 2010-08-03 25745 197
11313 후회막급한 북한 지만원 2010-07-25 25741 431
11312 보훈처는 5.18이 남북 어느 쪽의 역사인지 밝혀야 지만원 2010-08-27 25708 204
11311 외교부 장관 0순위 김성환은 누가인가? 지만원 2010-09-04 25707 416
11310 이런 원희룡을 누가 세탁시키나? 지만원 2010-10-25 25696 20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