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일성에게 놀아 난 반역자 김구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김일성에게 놀아 난 반역자 김구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5-08-10 04:12 조회1,982회 댓글3건

본문

 

http://www.ilbe.com/6354245050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mem00000dac9558.pn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56pixel, 세로 16pixel

 

김구에 대하여

김구는'적장에 놀아난 사실상의 반역자'


단독정부에 찬성했다 돌아선 배신자 김구

~~ 생략 ~~

그리고 1949626!

김구는 평소 안면이 있던 육군 소위 안두희가 쏜 총알 4발을 맞고 73세로 생을 마감했다.

단독정부에 찬성했다 돌아선 배신자 김구

남한만의 단독정부 수립은 1946.6.3. 이승만의 정읍발언으로 공식화되었다. 19478월 미소공동위원회가 해체됐고, 한국문제는 UN으로 넘어갔다.

김구는 처음 이승만, 한민당과 함께 반탁을 했다.

1947121, 김구는 "미소공동위원회로도 안 되고, 소련은 이미 이북에 단독정권을 이미 만들어 놓았는데 언제까지 이렇게 있을 수 있는가. 소련의 방해가 제거되기까지 북한의 의석을 남겨놓고 선거를 한다는 조건이라면 이박사의 단독정부론과 내 의견은 같은 것이다라며 성명을 통해 단독정부수립에 합의했다

그 후 20일이 지난 12.22, 김구는 남한의 단독정부 수립에 반대 성명을 발표했다. “이박사가 단독정부를 하면 사실상 미군정이 연장된다.” “외국군 철수 후 UN 감시 하에 남북이 의논하여 과도정부를 만들어야 한다

1948226, 유엔 소총회가 남한만이라도 먼저 자유총선거를 실시하기로 결정했고, 그해 510일로 선거일을 결정했다.

이에 김구는 '3천만 동포에 읍고함'이라는 글을 발표하고 김규식 등과 북한의 김일성과 김두봉에게 편지를 보내 정치협상을 제안했고, 북한은 '남조선 단독선거 실시를 반대하는 남북 조선의 모든 사회단체 대표들과 연석회의를 평양에서 개최할 것을 제의한다.'는 회답을 보냈다.

김구는 김규식, 김붕준, 박헌영, 백남운, 엄항섭, 이극로, 조소앙, 허헌, 홍명희 등과 함께 38선을 넘어 평양으로 갔다. 이들 이외에도 남한에서는 41개 정당과 사회단체 대표 396명이 연석회의에 참가했다. 이들 모두는 좌익이거나 색깔이 희미한 군소정당들이었다.

회담은 1948419일부터 이미 개최되었고, 뒤늦게 도착한 남한의 박헌영과 백남운이 421일에 남한정세를 보고했고, 김구는 22일에야 남한만의 단독선거 반대를 위한 축사를 했다. 그리고 남한의 이승만을 제외시킨 채, 스스로 남한의 제정당의 대표자격으로 외세의 철수와 남한의 단독정부 수립 반대를 내용으로 하는 성명서에 도장을 찍어주었다.

그러나 이 모두는 북한이 짜놓은 각본에 의한 것이었고, 북한의 유일한 우익 지도자 조만식도 참여하지 않은 엉터리였다.

북한에 놀아난 죄로 북한에서 영화로 놀림 받는 김구

아래는 당시 남로당 지하당 총책이었던 박갑동 선생의 증언이다(이철승과의 공저 건국 50년 대한민국 이렇게 세웠다에서).

1946.6.3, 이승만은 소위 정읍발언으로  “남한만이라도 단독정부를 수립할 것이라 천명했다. 1947812일 해체되고, 한국문제는 미국의 제안으로 917일 국제연합(UN)에 상정되었다. 이에 자극받은 남북 노동당은 이승만의 단독정부 수립을 적극 방해하기 위해 김구를 활용하기로 했다.

단독정부가 수립되면 이승만과 한민당에 주도권이 가게 되고, 이렇게 되면 김구의 불만이 클 것이라는 점에 착안 한 것이다. 평소 김구와 아주 가까운 홍명희를 시켜 김구를 설득했다. 두 사람은 단독정부는 미국과 이승만의 음모임으로 깨야 한다는 데 합의했다.

이때 김구는 북한의 스케쥴에 따라 연석회의를 연다는 것에 합의했다. 홍명희는 김구에게 김구, 김규식 이름으로먼저 북한에 연석회의를 제의하라 했다. 김구가 연석회의 제안을 보냈는데도 김일성이 무시했던 것은 순전히 각본에 의한 연극이었다. 이를 성공시킨 홍명희는 19499.9일 조선인민공화국 설립 당시 부수상이 되었다. 김구의 덕에 홍명희가 출세한 것이다.

김일성은 김구에게 만일 선생이 오시면 남한에 단독정부가 수립돼도 북한에서는 단독정부를 세우지 않겠습니다라는 편지를 보냈다. 이 말을 믿고 북한을 다녀온 김구는 양쪽에 다 단독정부가 들어서면 북한에는 김일성, 남한에는 이승만이 되지만 통일국가를 세우면 김구가 대통령이 된다는 확신을 가진 듯 했다.

북한은 당시의 김구의 방북 대목을 위대한 품이라는 제목으로 영화를 만들었고, 이는 KBS에서도 방영된 적이 있었다. 이 영화에서 김구는 김일성을 장군으로 불렀다. 김구가 김일성에게 읍하고 김일성 주석님, 받으십시오하며 임시정부의 옥쇄를 바치는 장면도 나왔다. 영화의 또 다른 장면이 이어졌다. “나는 통일이 되면 주석께서 황해도 고향에다 몇 평주시면 과수원이나 하며 말년을 지내겠다또 무릎을 꿇고 참회의 눈물을 흘려가며 지난 날 장군님을 몰라 뵙고 반공운동을 한 것을 용서해 주십시오”.

2012. 10.12

지만원 박사

 

김구의 명언 중 참다운 애국자는 좌도 아니고 우도 아니다 김두한 회고록에서...

댓글목록

양평윤정희님의 댓글

양평윤정희 작성일

개만도 못한 김구 ㅋㅋㅋ

최성령님의 댓글

최성령 작성일

안두희가 애국자입니다.

요쉬야후님의 댓글

요쉬야후 작성일

이것이 모두 사실입니까? 날조와 허위 선전선동에 능한 저들인데 그리고 자신들에게 유리한 것으로 조작하기에 능한 저들린데...

만약에 이 모든 것이 사실이라면 김구는 민족반역자로서 죽어 마땅한 인사일 것입니다.

상해임정에 이동휘 이동녕들 좌익들이 들어와 김구가 이러한 영향을 받은 것인가?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1,497건 819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6957 허장성세만 일삼는 박대통령 댓글(2) 용바우 2016-01-06 1961 99
6956 5.18유언비어와 날조역사의 출처는 북한 댓글(1) 만토스 2016-01-06 1931 62
6955 북한에서 핵실험한 것 같습니다 댓글(4) 주먹통치 2016-01-06 2265 46
6954 강도에게 도둑잡으라 할 수는 없지 않은가? 미스터korea 2016-01-06 2171 96
6953 유공자와 시각적자료에서 드러난 오씨팔 역활자와의 비교일… 댓글(1) 수학선생 2016-01-06 2226 73
6952 최근 역대 대통령의 허언과 망상 돌아 보기 댓글(4) 굳모닝 2016-01-05 2034 60
6951 北傀 凍土의 땅에 人質 잡혀진 '누이동생/어머니' 때문… 댓글(2) inf247661 2016-01-05 2785 46
6950 혹시 '광수'..? [전면에 나선 김정은 문고리권… 댓글(14) 한글말 2016-01-05 2390 44
6949 삭제 이동 된 글입니다. 댓글(2) 마르스 2016-01-05 1717 46
6948 망명광수 이한영 정체 공개 댓글(2) maester 2016-01-05 2645 98
6947 박근혜의 한반도통일, 베트남 식 적화통일인가 댓글(5) 만토스 2016-01-05 2276 73
6946 5.18광주에 왔던 북한군 중좌출신, 서울교외에 거주중 댓글(3) 수학선생 2016-01-05 2431 73
6945 한국여성계의문제점 댓글(4) 어여쁜수선화 2016-01-04 2724 43
6944 eaten alive! 댓글(5) 상관최흔 2016-01-04 2385 104
6943 개성공단 철수 방해한 위장탈북광수 댓글(3) 신생 2016-01-04 2672 126
6942 역적 반기문의 아부축전 댓글(10) Evergreen 2016-01-04 3356 123
6941 북한은 무력 아니면 사기 댓글(1) 신생 2016-01-04 1705 65
6940 이만갑 탈북중대장이 한말 댓글(5) 신생 2016-01-04 3267 104
6939 전남도청앞 사망자 명단 발표쇼의 데자뷰 댓글(8) 굳모닝 2016-01-04 2992 97
6938 국회의원의 타락은 어디서 시작하는가 ? 댓글(1) 이상국 2016-01-04 1875 46
6937 위안부 문제는 종북 세력의 금년도 투쟁 과제 댓글(1) 몽블랑 2016-01-04 1889 31
6936 중앙선관위에 [ 총선 일정 연기 ] 요구 이재진 2016-01-03 1918 23
6935 대한민국의 '광야(曠野)' 댓글(4) 비바람 2016-01-03 1818 63
6934 5.18 주먹밥 신생 2016-01-03 4155 75
6933 5.18 기자의 한 "누가 이 젊은이들을 아십니까?" 댓글(1) 신생 2016-01-03 2192 42
6932 우수안보강사로 자리매김한 김정아 댓글(2) 마르스 2016-01-03 2626 29
6931 노무현은 대통령병 환자들을 남겼습니다 댓글(1) 최성령 2016-01-03 1691 56
6930 금년 2016년에 북한이 붕괴될 가능성도 배제… 댓글(2) 제갈공명 2016-01-03 2266 43
6929 문재인은 어떤 사람인가?(펌) 염라대왕 2016-01-03 2278 31
6928 5.18광주폭동 현장의 조갑제? 댓글(2) 마르스 2016-01-03 2824 6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