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에서 가장 행복했던 박근혜를 보면서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북한에서 가장 행복했던 박근혜를 보면서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탈로즈 작성일15-09-06 16:27 조회2,116회 댓글3건

본문

         <리광근 제158광수) 

중국 전승절에 모인 각국 지도자들 중 박근혜 말고는 헤프게 웃고 가장 원색으로 차려입은 사람이 없었다. 시진핑 마누라도 박근혜같이 가볍게 웃거나 화사한 색은 아니었다. 어차피 장개석의 공을 가로챈 이벤트지만 전승절은 희생자들이 그 바탕이므로 박근혜 스타일은 가벼워도 너무 가벼웠고 들떠 있었다. 

박근혜가 결국 보수우익을 배반할 수 밖에 없도록 하고야 말 시진핑의 의중대로 꾀어넘어가면서도 그것이 통일을 위해 불가피하다고 생각하는 배역적 욕망에 사로잡혀 있는 여인이다. 박근혜가 대한민국에 해줄 수 있는 최선은 북괴로부터 나라를 지켜내는 것인데 이 덜떨어진 여자는 김정은도 챙기고 북한도 챙겨주는 것이 사명이라고 생각하는 것이다. 그래서 나라 말아먹는 암수도 쓰고 저들 중국과 북한에게 당해주겠다고 스스로 악마의 소굴에 기어들어가는 것이다.

아직까지는 보수우익 눈치보느라 덜퍼줘서 그렇지 빨갱이 언론들이 거들어 국민들을 더 많이 속이고 바보로 만들어주면 봇물터지게 퍼주고 북한을 이롭게 하고 한마디로 김대중 노무현을 능가할 요물이다. 2002년이면 보수우익이 또 빨갱이 정권으로 이어질까 걱정이 태산일 때였다.

효순미선양을 죽여서 미군 장갑차에 깔려죽은 것처럼 모략해서 덮어씌우고 그 여파를 월드컵에 들뜬 젊은 무뇌들의  대규모 반미집회로 연결 김대중이 참수리호의 장병들을 사지로 내몬 것은 다수 무뇌들이 까맣게 모르게 하고 김대업을 내세워 이회창 죽이고 결국 전자개표조작으로 가짜대통령이 들어서 나라가 빨갱이들로 인해 더 골병들게 되었다

박근혜는 그러할 때 그리고 북한주민들마저 죽어갈 때 김정일에 놀아나더니 빨갱이 남한 총독 김대중은 극대우 부친에 대해 파렴치하게도 자격도 없는 주제에 사과, 저격은 김대중 반대편으로 돌려 영원한 빨갱이 소장파 놈들과 합세 제왕적 총재라며 이회창 저격..

여의치 않자 복당해서는  마지못해 하는 빛이 역력했던 지원유세 이회창보다 더 써놓고도 차떼기로 한나라당 모략했는데도 한나라당만 병신만들기 해놓고 천막당사 붕대투혼 온갖찬사

한나라당의 지지는 솔직히 공은 인정하나 말없는 지지자들의 진짜 지지, 여론조사 기관 빨갱이들은 지금도 조작 그때도 조작

박근혜가 유세 다닐 때의 미소와  리광근때의 함박웃음과 비교해본다.
나는 북한에 갔을 때 박근혜가 가장 행복했을 것이라고 저 사진으로 확신하게 되었으며 그 여파로 박근혜의 배신이 저때와 그 이후의 배신으로 가시화되기 시작했고 이제는 박근혜의 좌익행각에 브레이크를 걸지 않으면 적화되고 말 것이라고 확신하기에 이르렀다.

북한이 사과하지 않아도 사과한 것으로 해주며 급격히 북중과 밀착하기 --  이건 쇼도 이런 쇼가 없고 사대종북을 국민들을 희롱하면서라도 해야겠다는 빨갱이 박근혜 선언이었고 유사 행보가 계속되었다.

속지말자. 이 나라가 언제부터 여자에게 운명을 맞기는 덜떨어진 모계 사회였나! 박근혜가 배신할 수도 있다는 여지를 남겨놓아야만 설사 배신해도 대한민국이 산다.  

리광근과 같이 찍은 2002년에 적은 나이도 아닌 51세였다. 50대가 되어도 좌익을 이해하려 노력하는 인간치고 60, 70 되었다고 변하는 것 못봤다.

아스팔트에겐 궁물도 없으면서 뉴데일리 창간 인사는 빼놓지 않던 박근혜의 교활함 그것은 네이버 다음 등 포털들의 빨갱이짓을 익히 알고 있다는 인터넷 인간 박근혜의 빨갱이짓 방치의 고백

박근혜는 광수들 땅굴들 개표조작 박원순병역비리 다 알고 있을 것이다.  사법부가 빨갱이의 온상이고 법원행정처가 그런 짓을 조장하는 것도 다 알고 있을 것이다.

그런데도 방치한다? 그렇다면 박근혜는 비정상적 인간인 것이다. 남북통일도 정상적인 인간이 정상적으로 추진해야지 비정상적인 인간이 추진하면 그게 적화통일이지. 정상통일이냐.  차라라 독일 오스트리아 스위스처럼 살자. 왜 비정상 북한과 광수들과 접선하려고 하는가?

박정희 유전자에서 박상희 것이 박근혜에게 유전되었나.  


댓글목록

푸른전사님의 댓글

푸른전사 작성일

말은 그럴듯 하게 참 좋습니다.
비정상화의 정상화- 얼마나 좋은 말인가요.
실상은?
알면서도 겁이나 눈을 감는 오일팔 진실
혹은 통일대박 생걱만이 뇌리를 지배하다 보니 어떻게든 덮어 두기 위한 침묵 및 무관심한 척 연기 지속
비정상의 고착화 및 정상의 비정상화에 열중하는, 손으로 하늘을 가려보려는 여인

비탈로즈님의 댓글

비탈로즈 작성일

알고도 우리마저 진실하지 않은 박근혜를 외면하면 견제가 안되잖아요 ^ ^

은방울꽃님의 댓글

은방울꽃 작성일

와~~~ 아름다운 문체와 함께 토해 내는 님의 글!!!
와~~~
500만 야전군 의장님~  이 글 대문에 걸어 주세요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070건 997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5190 국회의원들에게 고함 댓글(1) 자비 2015-09-20 1666 44
5189 목에 비표 수건두른(제169,170광수)포착되었습니다! 댓글(6) 노숙자담요 2015-09-20 2029 45
5188 성령훼손과 신성모독을 저지르는 정치사제들이 십자가 수난… 댓글(1) 김찬수 2015-09-20 1969 40
5187 오, 하나님 이놈으로부터 대한민국을 건지소서 댓글(1) 알고싶다 2015-09-20 2465 50
5186 朴대통령, 軍장병에 추석 계기 1박2일 특별휴가증 수여 댓글(1) 봄맞이 2015-09-20 2194 26
5185 苦難에 臨해져도 戰場의 主導權은 掌握, 차라리 즐기자! 댓글(6) inf247661 2015-09-20 3066 47
5184 [분석] 중국과 북한, 더 이상 동맹 관계가 아니다! 댓글(4) 기재 2015-09-20 2183 31
5183 각하처분 사유 일조풍월 2015-09-20 2136 61
5182 박영수 표정 일조풍월 2015-09-20 2158 50
5181 광주 영상 비표시 캡쳐화면 일조풍월 2015-09-20 2258 34
5180 댓글(1) 북진 2015-09-20 1954 52
5179 광주 영상 보다가 5월 21일 아침 트럭의 수건 두른 … 댓글(1) Beserious 2015-09-20 2463 55
5178 이상한 촉석루 일조풍월 2015-09-20 2103 44
5177 박여사는 왜 그럴까? 댓글(2) 일조풍월 2015-09-20 2264 70
5176 결정적인때 커밍아우트하는 거점빨갱이(?) 댓글(2) 비전원 2015-09-20 2000 45
5175 연대연합전술 댓글(1) 김일성조선타도 2015-09-19 1893 72
5174 대기자? 명칭 그대로 대기하는 사람 조갑제? 광수… 댓글(3) Harimawoo 2015-09-19 2927 57
5173 문재인의 협박은 계속된다 댓글(2) 최성령 2015-09-19 1952 52
5172 5.18유족들의 10점가산점 댓글(4) 36녹두장군 2015-09-19 3196 103
5171 박영수 (제168광수)로 명명합니다. 댓글(6) 노숙자담요 2015-09-19 1929 49
5170 우익을 가장해 국민을 속여 온 거점 빨갱이"읽고서... 댓글(5) 오뚜기 2015-09-19 2324 76
5169 의미있는 죠크 한마디 댓글(1) stallon 2015-09-19 2293 59
5168 참으로 원통하다! 북괴를 궤멸 시키지 못한 1994년 … 댓글(2) 조의선인 2015-09-19 1915 40
5167 이자의 확인을 요함! 댓글(2) 조의선인 2015-09-19 2235 53
5166 폭동을 민주화운동이라 부르지 않으면 처벌하자? 알고싶다 2015-09-19 1843 58
5165 조갑제, 진실을 시기와 질투로 오도해 정의를 세우지 말… 댓글(2) 알고싶다 2015-09-19 2016 62
5164 美S&P 국가신용등급 올랐다고 좋아라 떠벌리는 머저리들… I♥태극기 2015-09-19 1885 31
5163 [추가자료]힌츠페터촬영영상속의 광수후보들 댓글(2) 김제갈윤 2015-09-19 6906 85
5162 조갑제 기자의 박원순 대통령 염려? 염원이 아니고? 댓글(4) Jonas 2015-09-18 3102 142
5161 조욱종 신부님의 글에 대하여 답합니다./대수천 교리연구… 김찬수 2015-09-18 2244 5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