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유골 400여구의 행방을 쫓다가 느끼는 단상!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청주유골 400여구의 행방을 쫓다가 느끼는 단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우 작성일15-10-24 17:53 조회6,756회 댓글3건

본문

사람이 한명 의문사해도 부검을 하고 국과수 수사에 들어가기도 한다. 미선이 효순이 미군차에 교통사고로 사망한것 가지고도 각종 단체에서 10여년 넘게 그 부모님들조차 진절머리가 나도록 진상규명하라 미군물러가라.. 틈만나면 울궈먹고 뜯어먹고 지랄발광을 해대던 기억을 하고 있다.

그런데 히한하게도 청주에서 무더기로 발견된 400여구가 넘는 시신에 대해서는 약속이라도 한듯이 세상이 조용하다. 이 시신들이 발굴되고 그 뒤에 구체적으로 어떻게 처리됐는지 아무도 안다는 사람들이 없다. 저 시신들이 화장됐으면 어디로 이동되어 어느 납골당에 안치가 됐는지 조사해야 하며 대한민국에 존재하고 있는지도 조사해야 할 판이다. 

확인을 해야 하는 이유는 분명하다. 이미 알만한 사람들은 저 시신들이 5.18에 투입되어 사망한 북한 특수군이라고 믿고 있기 때문에 그 의문들을 불식시키기 위해서라도 저 시신들이 누구며 지금 어디에 안치되어 있는지 파악되어야 한다. 알아야 하는 이유는 또 있다. 지난해 10월 느닷없이 북한의 황병서 군 총정치국장, 최룡해 당 비서, 김양건 대남담당 비서 등 북측 고위 인사들이 4일 오전 갑자기 인천아시안게임 폐막식에 참석했는데 그 뒤의 행보가 여간 의문투성이가 아니었다. 혹자는 이 세사람이 400여구의 시신을 실어갔다고 생각하고 있다.

자고로 5.18 사건을 대하는 대한민국의 대통령이하 국가기관의 행보를 보면서 작금의 국가 정체성 현주소를 여실히 파악하고도 남는다. 나라가 망할 수도 있었던 절체절명의 5.18 사건에 대해 수 많은 의혹들을 감추고 쉬쉬 하기에 바쁜 국가가 정상적인 국가일 수 없다. 230명의 광수가 발굴되어 대통령 코앞에까지 그 사실들이 보고가 되었다는데 누구하나 이렇다 저렇다 말이 없다. 오히려 고소 고발로 입을 막으려하고 핍박을 당하고 있으니 참으로 불가사의하고 불안하고 위험하기 짝이 없는 히한한 나라에 우리가 살고 있다고 밖에 설명이 안된다.

한낮 월급쟁이로 돌아간 소명의식 잃어버린 언론쟁이들도, 밥그릇 싸움과 기득권 챙기기에 여념이 없는 국회와 정치건달들에게도 5.18은 머나먼 과거 이야기요 강건너 불구경일 뿐인가보다. 살아오는동안 국가라는 위엄과 존엄성이 이렇게 유치원생 수준밖에 안되는 집단으로 느껴진때가 없었다. 나라를 위한 반공 애국주의자들이 이제는 눈치보며 반공애국 활동을 해야 하고 언제 신변위협을 당할지도 모르는 참으로 한심하기 짝이없는 가난한 애국활동을 하고 있다. 

암울하고 답답한 이 시대에 그래도 시스템클럽이란 거목이 존재하고 있어 행복하다. 양심을 속일 수 없는 DNA를 가진 진성 애국자들의 유일한 쉼터이기도 하다. 모두가 진실에 대해 눈감고 귀막고 입막고 사는 이 시대에 시스템클럽이야말로 마지막남은 자존심의 역할을 톡톡히 해주고 있어 희망이 있다. 

대한민국 만세!
시스템클럽 만세!
500만 야전군 만세!


▼ 지난해 발굴된 청주 집단 시신매장 현장 및 관련기사들!




























댓글목록

용바우님의 댓글

용바우 작성일

현우님 항시 감사합니다.

청주시장과 관계 공무원들은 업무규정도 숙지하지 않고 근무하고 있는가?
무연고 흩어진 유골들을 모아두었다면 그냥 3개월이상 공고 하고 그래도
연고가 없다면 화장하여 10년간 시립 유골 봉안소에 보관해야된다.

청주시장 이란자는  광주 5.18 단체의 지시를 받고 시장직무를 수행하는가?
청주시장은 지금이라도 사건의 경과를 밝혀서 국민들의 궁금한 사항을 해소하기 바란다.

대통령은 당선되기 전까지만 법과원칙이 필요한것인지?
당선되고 나서는 김대중과 마찬가지로 통치행위로 치부하면 되는것인지?
애국국민들은 답답하고 한심할 뿐이다.

각성님의 댓글

각성 작성일

와. 비닐. 일련번호. 다시 기억 납니다. 이것 애국자와 국민들의 역사에 기록되어 세세에 교훈이. 감사합니다. 진실은 항상 있습니다. 강원면 신동 병동 묘지. 라고 새겨진? 비석이 있네요. 참고 해야 겠습니다.

김일성조선타도님의 댓글

김일성조선타도 작성일

시장은 모르겠으나
도지사는 이시종이가 연임하고 있지요 ??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7,964건 107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5864 도끼 /78/ 믿음직한 강은희 의원 댓글(1) 나두 2015-11-04 2423 49
5863 일, 아베 총리 인사동 꽃등심?, 박정권 동방예의지국 … 댓글(2) I♥태극기 2015-11-04 2732 62
5862 예상되는 국정교과서 내용과 적의 의도 댓글(4) 유람가세 2015-11-04 2488 67
5861 국사교과서 논란은 좌파들의 교란작전으로 판단 댓글(3) I♥태극기 2015-11-03 2355 56
5860 이정현의 우익 발언은 고강도의 고육책 댓글(3) 유람가세 2015-11-03 2600 73
5859 재인재인 問題人아! 댓글(2) 최성령 2015-11-03 2342 45
5858 전교조의 마수. 댓글(3) 海眼 2015-11-03 3991 104
5857 잘 하는 일이다. 댓글(1) 海眼 2015-11-03 2768 74
5856 광주시민은 극소수 댓글(5) 신생 2015-11-03 2982 90
5855 KBS 조 우석 이사님 - 5.18 민주화운동 아니다 댓글(2) 구로 2015-11-03 3194 114
5854 최악의 역사왜곡 15가지! -전희경 사무총장 댓글(4) 현우 2015-11-03 2861 57
5853 역사 교과서 국정화에 찬성하는 이유 댓글(1) 제갈공명 2015-11-03 2383 58
5852 북한 도발에대한 응징약속을 지켜라.(대북 확성기 방송 … 댓글(2) 용바우 2015-11-03 2307 48
5851 교과서는 남북의 전쟁이다 댓글(1) Evergreen 2015-11-03 2329 39
5850 저들은 '스파이 공작 매뉴얼'대로 움직이는가? 몽블랑 2015-11-03 2539 47
5849 박주신 대리신검자는 살 길 찾아야 댓글(2) 최성령 2015-11-02 2709 58
5848 청와대와 세종시에서 4.3집회를 시작합니다 댓글(1) 비바람 2015-11-02 2358 47
5847 現像의 原因----한민족은 拙劣했다.지금도. 댓글(4) 이름없는애국 2015-11-02 2367 48
5846 장발화가 김일성교시 5.18을 육안에 담다(제241광수… 댓글(3) 노숙자담요 2015-11-02 2701 47
5845 보수 여전사 탄생! 자유경제원 전희경 사무총장! 댓글(4) 현우 2015-11-02 7937 81
5844 5983글의 민간광수가 수백명이라면, 주요 침투 길은 … 댓글(6) 북진자유통일 2015-11-02 2933 85
5843 교수형 당하는 김재규 - 탈북광수들은 자수하면 살길이 … 댓글(4) 500만야전군필승 2015-11-02 9139 81
5842 역사 교과서 어떻게 외곡 되었나? 댓글(1) 염라대왕 2015-11-02 2474 42
5841 통일나눔펀드, 이게 대체 어찌 운영되는겁니까 댓글(1) 일지 2015-11-02 2420 37
5840 2012년 2월 22일, 박주신의 도플갱어 댓글(4) 비바람 2015-11-02 3156 74
5839 종북 청소가 눈에 보인다 댓글(4) 최성령 2015-11-01 2668 79
5838 확률이 너무 높은 것 같다. 탈북 광수 30여명 관련한… 댓글(2) 유람가세 2015-11-01 3351 105
5837 서울광수들과 대표보수논객 댓글(1) 신생 2015-11-01 3857 103
5836 5.18을 청소하라,국정원을 청소하라 댓글(1) 용바우 2015-11-01 2991 92
5835 inf님,애국삐에로님 보세요. 댓글(9) anne 2015-11-01 3021 7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