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박사의 위안부 발언 진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지만원박사의 위안부 발언 진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달님 작성일15-12-28 18:50 조회3,060회 댓글0건

본문

위안부 문제로 온나라가 시끄럽다
정부 입장에서 위안부 문제가 타결이 되었다 한다
한국과 일본 사이의 위안부 문제 타결이 양국 경제 협력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고 진단
하는 기사가 있고  ,위안부 문제 타결로 인해 외교적 리더십을 한층 강화하는 효과를 얻은 것이라는
기사도 있다.  당사자 위안부측과 정대협에서는 양국간의 협상 결과를 무시 한다는 입장이다.

그런데 눈에 띄는 한 기사가 있다.
찌라시 인터넷 기사 월드투데이라는 기사 제목에 
지만원 누구길래? ‘위안부는 생계유지 창녀’발언 논란 이라는 기사가 눈에 들어온다
분명히 지만원 박사를 음해 하기 위한 기사다.

http://www.iworldtoday.com/news/articleView.html?idxno=182278

아래는 지만원 박사의 위안부에 대한 발언이다
--------------------------------------------------------------------------------


http://www.systemclub.co.kr/board/bbs/board.php?bo_table=board01&wr_id=8580&page=107


 빨갱이 언론들의 날조행위, 생사람 많이 잡았다  

3월 10일, 서대문구 태평양문화회관에서 우리 회원들을 향해 당시 보기 흉한 사회현상인 위안부 굿판에 대해 연설했다. 그런데 SBS의 윤정주 PD가 겉만 찍어가지고 “지만원이 위안부더러 은장도로 자결하라 했다고 연설했다”고 날조했고, 이광훈 PD가 공모공동하여 세븐데이즈 프로를 통해 방송했다. 나는 그 즉시 친일파요 인간성이 살실된 또라이 극우로 전국에 각인됐다. 이게 빨갱이가 생사람 잡는 방법인 것이다. 이 엄청난 방송은 위안부들도 들었을 것이다. 그 동안의 기세대로라면 그들은 즉시 나에게 몰려왔어야 했다. 그러나 이상하게도 그들은 아무 반응이 없었다.  

판사에 의해 증명된 SBS의 날조  

나는 SBS를 상대로 정정보도 청구소를 냈고, 남부지법은 10월, 조정을 통해 아래 내용을 같은 프로에서 같은 임성훈이 정상 속도로 읽도록 했다, 아래 내용은 판사가 직접 쓴 글이었다.  

“본 방송사는 2005년 3월 13일 밤, 세븐데이즈 프로에서 약 10분간에 걸쳐 친일파에 대한 보도를 하면서 지만원 박사가 한승조 교수를 비호했다는 내용과 지만원 박사가 운영하는 우익모임에서 강연한 내용 중 일부를 촬영하여 방송한 바 있습니다. 이에 대하여 법원은 자칫 극단적인 대립으로 치닫을 수도 있는 우리 사회의 분위기를 진심이 통하는 건강한 분위기로 이끌 수 있도록 지만원 박사가 그 강연의 핵심이라고 주장하는 바를 시청자들에게 알려 주기를 권유하였습니다. 본 방송사는 법원의 권유를 흔쾌히 받아들여 지만원 박사가 주장하는 내용을 방송합니다. 지만원 박사는 자신의 강연내용은 은장도로 성을 지켰던 시대에 살았던 위안부 할머니들을 정치적 목적으로 거리에 내돌리지 말고 국가가 그들을 보호하지 못했던 죄를 졌으니 국가가 배상해야 한다는 취지였음을 밝혀 왔습니다. 불필요한 오해가 있었다면 이러한 오해가 풀리기를 바라며, 진실되고 건설적인 대화와 토론을 통하여 참으로 바람직한 사회를 가꾸어가게 되기를 본 방송은 희망합니다.”  

그러나 SBS는 그대로 하지 않고 잔꾀를 부렸고, 나는 또 다시 소송을 내 2,500만원을 받아냈다.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4,020건 10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750 미국의 소리 fact news - 청와대의 실권자! 댓글(4) 현우 2018-09-10 2050 115
33749 어느 예비역이 Long 2018-11-24 890 115
33748 탤런트 '이정길' 님의 편지... "박정길 판사님...… 댓글(15) 국검 2019-03-29 1974 115
33747 5.18 (내 나이 36세) 댓글(1) 알고싶다 2015-06-28 2399 114
33746 김성규,주상성,신일남,오금철,오일정 포착! (광수24,… 댓글(3) 노숙자담요 2015-06-08 2833 114
33745 박근혜의 실체를 확인한 2030 세대들 용바우 2015-08-28 2437 114
33744 박근혜의 꼬봉 이창한 댓글(5) 일조풍월 2015-09-30 3055 114
33743 KBS 조 우석 이사님 - 5.18 민주화운동 아니다 댓글(2) 구로 2015-11-03 2451 114
33742 탈북광수 추정인물들이 광주잠입 함구 하는 이유는 아마… 댓글(3) I♥태극기 2015-11-09 2574 114
33741 이순실여사의 슬픈이야기 댓글(10) 천재부 2015-12-14 3734 114
33740 이제는 <화보제작>이다 댓글(4) 미스터korea 2015-12-18 2614 114
열람중 지만원박사의 위안부 발언 진실 달님 2015-12-28 3061 114
33738 이중간첩 이재명이, 생쑈 하지 말라. 댓글(1) 海眼 2016-01-14 3051 114
33737 쳐 죽일 라도 역적 문창섭이. 댓글(2) 海眼 2016-02-11 2963 114
33736 차기 대통령은 이분이 . . . . . . 오뚜기 2016-07-02 1863 114
33735 미국도 광수의 존재를 알고있었다 댓글(1) 제갈공명 2016-08-09 1981 114
33734 시국사건마다 전라도 판사에게 배당하는 놈을 찾았다 댓글(1) 현우 2016-11-23 1922 114
33733 홍준표 이 미친 새끼는 도대체 뭐하나! 댓글(5) 광승흑패 2018-01-23 2049 114
33732 전방에 설치한 대 전차 장애물 댓글(4) lindodia 2018-05-10 1247 114
33731 미국의 소리 댓글(2) Long 2018-05-19 1816 114
33730 문 국빈 방문이라더니 웬 이인자? 댓글(9) system 2018-06-22 1406 114
33729 대한민국 장교 90%는 지만원박사를 지지합니다. 솔향기 2018-07-10 1291 114
33728 세월호 기획학살 증거사진 30장 댓글(8) 나라를구하자 2018-10-18 22188 114
33727 비상상황! 곳곳에 간첩이 침투한 정황들!! 댓글(1) 문석탄핵돼지M38A1 2018-12-27 1973 114
33726 조갑제= “위장보수 프락치 (fraktsiya) ” … 댓글(7) 만리경 2019-02-02 1072 114
33725 답없는 전라도 마르지않는샘물 2019-04-11 1188 114
33724 글로 받은 선물 지만원 2015-03-25 2491 113
33723 애국의 어제그제 댓글(9) anne 2015-08-16 2523 113
33722 (속보)수령님의 교시와 명령도 불복하는 광주 5.18 … 댓글(4) 용바우 2015-10-22 2742 113
33721 평양 체육대학 아이들 댓글(3) 바람의언덕 2015-11-10 2505 11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