짧은 휴가와 외세배척 나라 -웜비어는 무엇을 비우고 갔나?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짧은 휴가와 외세배척 나라 -웜비어는 무엇을 비우고 갔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7-06-16 21:53 조회471회 댓글5건

본문

짧은 휴가와 외세배척 나라 -웜비어는 무엇을 비우고 갔나?

2017-06-16 연합뉴스

15일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201612월 말 북한을 여행하면서 웜비어와 한방을 쓴 '룸메이트'이자, 웜비어가 북한 당국에 체포되는 순간을 지켜본 '유일한 서양인 목격자'인 대니 그래튼은 언론과 첫 인터뷰에서,

웜비어가 호텔에서 선전물을 훔쳤다는 북한 측 주장이 거짓이라며 웜비어의 결백을 호소했다.

" (북한) 독재정권 이면의 악마성을 서구에선 이해할 수도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영국 스태퍼드셔의 한 작은 마을 출신으로 영업직에 종사하는 그래튼은 모험을 즐기고 싶은 마음으로 웜비어와 마찬가지로 중국 소재 북한전문여행사 '영 파이어니어 투어스'를 통해 34일 일정으로 북한을 방문했다.

베이징에서 북한행 비행기에 오르기 전 오토와 처음 만났다는 그래튼은,

"관광단 중 우리 둘만 미혼 남성이다 보니 같은 방을 사용하는 것이 당연하다고 생각했다"

"평양에 들어갈 때부터 나 혼자 나올 때까지, 우리 둘이 붙어 다녔다고 볼 수 있다"

여행기간 24시간 내내 붙어있지는 않았으나 낮에는 함께 여행하고 밤에는 같이 다녀 웜비어를 잘 안다며 그가 호텔 내 통제구역에서 선전물을 훔쳤을 가능성을 부인했다.

 

그는 북한 당국이 웜비어가 선전물을 훔친 날이라고 주장한 날이 여행 이틀째 날, 이날 저녁 관광단이 다같이 광장 구경을 했으며 술을 더 하기 위해 호텔로 돌아왔다고 기억했다.

그러면서 여행기간 내내 웜비어가 단 한 차례도 선전물에 대해 언급한 적이 없으며 웜비어가 이런 일을 계획한 증거도 보지 못했다고 강조했다.

설사 선전물을 훔쳤다고 해도 이렇게 참혹한 대가를 치를 일은 아니라고 말했다.

=============================================================================

6/15 선언정책과 미국인 웜비어 희생양

남북이 연방친구가 되자는 게,  -김의 외세배척 연합 정책이다.

그래서, 유독 미국청년 웜비어가 34일의 단명인생을 살고 식물인생이 되었다.

북한 여행이 웜비어에게 영원한 세월호가 된 것이다.

남북이 연방친구가 될려면,  자유여행과 교류가 보장되어야 한다.

무슨 놈의 교류도 자유여행 보장도 안되는 나라가 6/15 선언을 준수하면,

자유복지 사회주의 건설이 되는가?

6/15 선언자체가 "사기/밀약선언"이라는 증명이다.

그것을 6/15 17 주년 기념으로 김대중의 세 번째 부인(이휘호)을 모셔다 놓고, 대찬양을 하였다.

오래 사시라고!...

그래서, 남북통일이 임의 뜻대로 붉은 혁명의 통일이 되라고....

남북에 붉은 악마가 삼천리를 지켜주는 토착신이 되라고....

 

댓글목록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일단 북한에 다녀왔으면 저는 간첩으로 판단 됩니다 그가 식물인간으로 돌아 왔어도 간첩으로 판단해야 합니다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국민들이 그러한 상황을 보면서 측은지심을 느끼겠지만 애국지사 분들은 자해공작 시리즈에 절대 휘말려서는 안됨니다 예전에 광수라고 노숙자 담요님이 판명하기 이전에 탈북자 강철환은 요덕수용소에서 고생한 이야기를 하고 김영순이 성혜림 친구라 하여 요덕수용소에서 고생을 했다고 증언 했읍니다 그런데 탈북자들이 밝히지 않은것이 있읍니다  김일성 3부자는 평범한 시민들이 잘못하면 아오지 탄광이나 교화소로 보내서 고생을 시키지만 고위층은 장성택이 김정은에게 고사포로 사살되고 흔적을 없애는 것이 삼부자의 습관이라고 합니다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다시말해 고위층은 요덕이나 교화소에 보내지 않은다고 합니다 한마디로 처형입니다 고위층을 수용소로 보냈다가는 죽을것이 당연한데 무슨 반란을 일으킬 것인지 예측할수 없는데  또한 고위층 이라면 알려진 인물인데 범죄집단에게 보낸다?  그렇다면 섶을지고 불속에 뛰어들어 초가산간 다 태우는 일이 발생합니다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임수경, 이휘호는 무사하고, 5/18 폭동사태도 무사하고, 6/15 선언도 무사한데,
미국청년이 무슨 간첩질을 한다고 조져대고 반미 홍보를? 미국인 부모는 고통에 몸부림치는데...?
간첩질은 북한 주재 스웨덴 대사관도 있고, 중국대사관도 있고, 인공위성, 유투기, 통신감청 수단등
셀수 없이 많은데.. 호텔방에 하루 묵은 대학생이 무슨 간첩질을 ...
proview ? 우익인척 가장하는 것은 아닌지?

오리수님의 댓글

오리수 작성일

잘 가서 잘 놀았으면,
그 보답은 해야지!!!!
가서는 안될 곳에 뭐러 갔누?????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6,620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12612 43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4) 노숙자담요 2016-04-04 30228 201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6) 관리자 2015-09-21 37927 214
16617 압록강을 미쳤다고 헤엄쳐 가냐?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7-08-19 33 4
16616 선제타격 목표는 간단히 드러난다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7-08-19 122 15
16615 깜박! 댓글(1) 새글 방울이 2017-08-19 175 20
16614 뒤 엎어버린 여론조사. 댓글(7) 새글 湖島 2017-08-19 325 43
16613 문재인에게 고하는 핵폭탄과 원자력의 고찰 새글 최성령 2017-08-19 207 30
16612 『화려한 사기극의 실체 5.18』 〓 북한특수군 중대장… 새글 inf247661 2017-08-19 233 18
16611 5.18의 진실 댓글(5) 새글 장여사 2017-08-19 216 27
16610 無徵 不信 (무징 불신) ㅡ 實事 求是( 실사 구시) … 새글 inf247661 2017-08-19 120 9
16609 '문'가의 심리 상태는? - - - "어떡해야 북괴에게… 댓글(1) 새글 inf247661 2017-08-19 168 11
16608 미군이 철수할 수 없는 이유 댓글(4) 새글 김철수 2017-08-19 463 43
16607 적화공작에 대비하여 국가 비상기구를 즉시 설치하라! 새글 진리true 2017-08-19 303 38
16606 문재인 때문에 다 죽게 생겼다 댓글(5) 비바람 2017-08-18 467 57
16605 김대중 사망 8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댓글(2) 야기분조타 2017-08-18 265 37
16604 논객 변희재 가 드디어 " 조갑제" 5.18북한군 불… 댓글(5) 오뚜기 2017-08-18 635 43
16603 죽음의 길 = 항상 열려있다 진리true 2017-08-18 465 38
16602 대 반전-달은 끝났다! 댓글(2) 湖島 2017-08-18 560 24
16601 "지난 얘기 대구만 하면 뭘해?" - - - 응답 설명… inf247661 2017-08-18 206 14
16600 오늘이 대중이가 서거(?)한지 8주년이랍니다 댓글(2) 박애플망고 2017-08-18 213 20
16599 트럼프의 좌충우돌 발언과 함께 미국 뉴스에서 사라진 한… 댓글(1) 도도원 2017-08-18 436 24
16598 미친 개는 몽둥이가 약 댓글(1) 고봉 2017-08-18 307 38
16597 문재인의 책임회피와 이중플레이 댓글(1) 해월 2017-08-18 333 38
16596 트럼프 정부 ‘주한미군 철수’ 언급… 공론화 불 지피나 댓글(1) 봄맞이 2017-08-18 426 17
16595 문재인 미스테리 10 댓글(3) 우짜노 2017-08-18 623 73
16594 문- 무식하면 용감하고 억지부리기 잘한다. 댓글(4) 김피터 2017-08-18 431 56
16593 좌불안석 시진핑! 댓글(3) 진리true 2017-08-18 718 73
16592 문재인 정부 100일에 대한 레이디 영욱의 평가 댓글(3) 야기분조타 2017-08-18 393 10
16591 남북동맹으로 한미동맹을 쳐부수자! 댓글(2) 최성령 2017-08-17 546 4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