짧은 휴가와 외세배척 나라 -웜비어는 무엇을 비우고 갔나?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짧은 휴가와 외세배척 나라 -웜비어는 무엇을 비우고 갔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7-06-16 21:53 조회616회 댓글5건

본문

짧은 휴가와 외세배척 나라 -웜비어는 무엇을 비우고 갔나?

2017-06-16 연합뉴스

15일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201612월 말 북한을 여행하면서 웜비어와 한방을 쓴 '룸메이트'이자, 웜비어가 북한 당국에 체포되는 순간을 지켜본 '유일한 서양인 목격자'인 대니 그래튼은 언론과 첫 인터뷰에서,

웜비어가 호텔에서 선전물을 훔쳤다는 북한 측 주장이 거짓이라며 웜비어의 결백을 호소했다.

" (북한) 독재정권 이면의 악마성을 서구에선 이해할 수도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영국 스태퍼드셔의 한 작은 마을 출신으로 영업직에 종사하는 그래튼은 모험을 즐기고 싶은 마음으로 웜비어와 마찬가지로 중국 소재 북한전문여행사 '영 파이어니어 투어스'를 통해 34일 일정으로 북한을 방문했다.

베이징에서 북한행 비행기에 오르기 전 오토와 처음 만났다는 그래튼은,

"관광단 중 우리 둘만 미혼 남성이다 보니 같은 방을 사용하는 것이 당연하다고 생각했다"

"평양에 들어갈 때부터 나 혼자 나올 때까지, 우리 둘이 붙어 다녔다고 볼 수 있다"

여행기간 24시간 내내 붙어있지는 않았으나 낮에는 함께 여행하고 밤에는 같이 다녀 웜비어를 잘 안다며 그가 호텔 내 통제구역에서 선전물을 훔쳤을 가능성을 부인했다.

 

그는 북한 당국이 웜비어가 선전물을 훔친 날이라고 주장한 날이 여행 이틀째 날, 이날 저녁 관광단이 다같이 광장 구경을 했으며 술을 더 하기 위해 호텔로 돌아왔다고 기억했다.

그러면서 여행기간 내내 웜비어가 단 한 차례도 선전물에 대해 언급한 적이 없으며 웜비어가 이런 일을 계획한 증거도 보지 못했다고 강조했다.

설사 선전물을 훔쳤다고 해도 이렇게 참혹한 대가를 치를 일은 아니라고 말했다.

=============================================================================

6/15 선언정책과 미국인 웜비어 희생양

남북이 연방친구가 되자는 게,  -김의 외세배척 연합 정책이다.

그래서, 유독 미국청년 웜비어가 34일의 단명인생을 살고 식물인생이 되었다.

북한 여행이 웜비어에게 영원한 세월호가 된 것이다.

남북이 연방친구가 될려면,  자유여행과 교류가 보장되어야 한다.

무슨 놈의 교류도 자유여행 보장도 안되는 나라가 6/15 선언을 준수하면,

자유복지 사회주의 건설이 되는가?

6/15 선언자체가 "사기/밀약선언"이라는 증명이다.

그것을 6/15 17 주년 기념으로 김대중의 세 번째 부인(이휘호)을 모셔다 놓고, 대찬양을 하였다.

오래 사시라고!...

그래서, 남북통일이 임의 뜻대로 붉은 혁명의 통일이 되라고....

남북에 붉은 악마가 삼천리를 지켜주는 토착신이 되라고....

 

댓글목록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일단 북한에 다녀왔으면 저는 간첩으로 판단 됩니다 그가 식물인간으로 돌아 왔어도 간첩으로 판단해야 합니다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국민들이 그러한 상황을 보면서 측은지심을 느끼겠지만 애국지사 분들은 자해공작 시리즈에 절대 휘말려서는 안됨니다 예전에 광수라고 노숙자 담요님이 판명하기 이전에 탈북자 강철환은 요덕수용소에서 고생한 이야기를 하고 김영순이 성혜림 친구라 하여 요덕수용소에서 고생을 했다고 증언 했읍니다 그런데 탈북자들이 밝히지 않은것이 있읍니다  김일성 3부자는 평범한 시민들이 잘못하면 아오지 탄광이나 교화소로 보내서 고생을 시키지만 고위층은 장성택이 김정은에게 고사포로 사살되고 흔적을 없애는 것이 삼부자의 습관이라고 합니다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다시말해 고위층은 요덕이나 교화소에 보내지 않은다고 합니다 한마디로 처형입니다 고위층을 수용소로 보냈다가는 죽을것이 당연한데 무슨 반란을 일으킬 것인지 예측할수 없는데  또한 고위층 이라면 알려진 인물인데 범죄집단에게 보낸다?  그렇다면 섶을지고 불속에 뛰어들어 초가산간 다 태우는 일이 발생합니다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임수경, 이휘호는 무사하고, 5/18 폭동사태도 무사하고, 6/15 선언도 무사한데,
미국청년이 무슨 간첩질을 한다고 조져대고 반미 홍보를? 미국인 부모는 고통에 몸부림치는데...?
간첩질은 북한 주재 스웨덴 대사관도 있고, 중국대사관도 있고, 인공위성, 유투기, 통신감청 수단등
셀수 없이 많은데.. 호텔방에 하루 묵은 대학생이 무슨 간첩질을 ...
proview ? 우익인척 가장하는 것은 아닌지?

오리수님의 댓글

오리수 작성일

잘 가서 잘 놀았으면,
그 보답은 해야지!!!!
가서는 안될 곳에 뭐러 갔누?????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045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15334 56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5) 노숙자담요 2016-04-04 32554 228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9) 관리자 2015-09-21 40315 224
18042 누가 98%의 머리를 선점할 것인가? 새글 현우 2017-11-21 93 15
18041 이곳에 몇몇분들은 글을 쓰면 글싸움들을 하시는 데...… 댓글(1) 새글 오리수 2017-11-20 126 5
18040 안녕하세요. 댓글(1) 새글 알고싶다 2017-11-20 262 15
18039 사실상 임종석이가 이 나라 통치! 댓글(1) 새글 니뽀조오 2017-11-20 383 48
18038 김정은 건강이상설 댓글(2) 새글 제갈공명 2017-11-20 428 30
18037 촛불혁명이 무엇이냐? 댓글(2) 새글 진리true 2017-11-20 230 19
18036 영국의 유명 예언가 크레이그 파커 "김정은 내년에 무너… 댓글(1) 새글 라이언 2017-11-20 500 36
18035 모략전의 명수 태영호의 대미 활동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7-11-20 416 45
18034 존경하는 지만원 박사님 신입이라 인사드립니다. 댓글(6) 새글 닥터에어로 2017-11-20 421 71
18033 (11/21 마감) 5ㆍ18 관련 법안들이 국회에 입법… 댓글(3) 새글 도도원 2017-11-20 227 18
18032 홍준표 사부 = 멸치대가리와 IMF- 20 년 댓글(6) 새글 진리true 2017-11-20 324 29
18031 美,사우디에 사드배치 가속화. 댓글(1) 새글 용바우 2017-11-20 263 44
18030 문재인 정권의 적폐청산은 공산화 음모다 댓글(1) 새글 민족의천황 2017-11-20 399 53
18029 희열을 위한 전진 일조풍월 2017-11-20 278 12
18028 전두환 대통령 사형시키자는 빨갱이들 몽둥이로 때려죽이자 댓글(4) 야기분조타 2017-11-19 366 39
18027 SBS 뽐쁘질 시작 댓글(2) 진리true 2017-11-19 432 58
18026 광수와 태블릿PC의 공통점 댓글(1) 제갈공명 2017-11-19 225 26
18025 [보충] 포스코,KT 노리는 청와대 김제갈윤 2017-11-19 197 25
18024 6.25의 최대피해자들은 북한주민인것 같습니다 댓글(2) 라이언 2017-11-19 200 8
18023 문재인, 중국과 전면전 준비하라 댓글(1) 야기분조타 2017-11-19 299 12
18022 돈때문에게 망하는 자들 진리true 2017-11-19 285 42
18021 진리true는 말을 가려서 하라!!! 댓글(11) 산호초 2017-11-19 360 22
18020 역사가 남긴 혁명정권의 몰락, 그리고 촛불정권의 멸망을… 댓글(1) 광승흑패 2017-11-19 299 31
18019 어느 명문대 게시판에 올라온 글 댓글(1) 제갈공명 2017-11-19 503 44
18018 요귀들! ,,. {再. 削除 豫定} inf247661 2017-11-19 218 20
18017 강력한 독재자를 사랑한 독일계 낙랑공주 댓글(2) 진리true 2017-11-19 355 24
18016 민주당질과 간첩질의 경계는? 댓글(3) 멸공공수 2017-11-19 302 2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