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위기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위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성령 작성일17-08-11 23:52 조회743회 댓글3건

본문

민주주의가 좋은 것은 다 안다.

그러나 아무리 좋은 것도

濫用이나 惡用하면 부작용이 생긴다.

대한민국의 민주주의가 여기까지 와 있다.

 

대한민국의의 민주주의 역사는 짧다.

남들이 오백 년을 거친 것을

우리는 불과 오십 년으로 그것을 누린다.

민주주의 하면 英國의 근대 민주주의를 말해야 한다.

그들은 지리상의 발견과 산업혁명으로 시민의 힘이 커졌다.

왕의 절대권력과 對立하면서

마침내 왕을 누르고 議會민주주의 시대를 열었다.

명예혁명, 미국의 독립혁명, 프랑스혁명 등으로

그들은 비싼 댓가를 치렀다.

 

우리는 1948815일에 정부수립을 하고

국회를 열어 初代 대통령을 선출하므로서

정당민주주의 시대를 열었다.

그러나 급히 먹는 밥은 체하기 마련이다.

제도가 아무리 좋아도

그것을 소화할 능력이 안되면 그렇게 된다.

國父 이승만이 나라의 주춧돌을 놓고

박정희가 그것을 토대로 압축성장을 하여 오늘에 이른다.

그러나 호사다마(好事多魔)라고 했던가?

앞만 보고 달리다 정신을 차리고 돌아다 보니

그만 지나쳐서 "과잉민주주의"가 되어 버렸다.

더 심하게 말하면 "깽판민주주의"가 된 것이다.

 

선거는 민주주의의 꽃이라고 한다.

우리는 그렇게 알고 열심히 투표를 했다.

그런데 알고보니

그렇게 뽑힌 지도자들의 水準이 한심하기 짝이 없다.

그들은 말로는 못하는 것이 없다.

맨땅에 다리를 놔준다며

물이 없다고 하자 강을 만들어 주겠단다.

이것이 바로 포퓰리즘이다.

남미 아르헨티나와 남부유럽 그리스가 그것이고

지금은 베네주엘라가 포퓰리즘으로 거덜이 났다.

애석하지만 우리나라도 그 단계에 와 있다.

그러면 그 책임이 지도자들에게만 있는가?

 

내 손을 벌리고 쳐다보자.

그때 선거에서 그들을 찍은 손가락이 누구의 것인가?

그들의 흉을 본다면 내 손가락에도 책임을 물어야 한다.

어느 지역에 무슨 당이라면 이름을 몰라도 그를 찍는다.

그러니 좋은 인물이 나올 턱이 없다.

불리하면 단일화를 해서 당선된다.

그것에는 本籍靈魂實體도 없는

유령만이 있을 뿐이다.

 

지나간 사람 하나만 예를 든다.

유승민이 극심한 혼란에도 불구하고 여유 있게 당선되었다.

지역 유권자는 그에게 몰표를 밀어 주었다.

아무리 單獨출마라고 해도 가릴 것은 가려야 했는데 말이다.

그가 여당의 원내대표로 있으면서 저지른

수 많은 惡行을 지역민들은 모른다.

아니! 모른체하고 알려고도 하지 않는다.

그의 악행은 국가의 根幹을 흔드는 위험천만한 것들이다.

그런 그가 소속당 대통령을 탄핵하고

대권에 도전했지만 그는 실패를 했다.

그러나 그는 반성은커녕 再起를 꿈 꾼다.

 

지금은 與野를 불문하고 포퓰리즘에 빠져있다.

이것은 정치와 국민의 野合이다.

그 폐해를 알면서도 그것을 확산시킨다.

野合이란 입에 사탕을 물려 주는 것이다,

당장은 달아서 좋지만

그 결과는 온몸에 고달이 나는 것이다.

또 그것은 생선의 살점을 뜯어 먹고

앙상한 가시를 後孫에게 물려주는 것이다.

 

과거의 종북좌파 야당은

이것을 先占해서 재미를 톡톡히 보았다.

그들에게 나라의 운명은 관심거리거가 되지 않는다.

더 기가 막히는 것은

상대당도 그들을 따라가지 못해 안달을 하는 것이다.

이렇게 여야도 없고 彼我도 없는 대한민국은

방향타(方向舵)를 잃은 배와 같다.

결국 이런 배는 물을 떠나 산으로 올라갈 수 밖에 없다.

이것이 昨今의 대한민국 현주소이다.

 

대한민국 유권자들아!

 

당신들은 영혼이 있나?

밥 처먹고 굵은 똥을 누며 무엇을 생각하며 사나?

등 따숩고 배 부르면 졸립게 마련이다.

그렇게 졸다가 어느날 핵폭탄이 네 머리 위에서 터진다면?

그때 가서 정신을 차린다고라?

사드배치 반대만 하면 萬能인가?

나라 없는 백성이 존재하나?

일제치하 36년은 그냥 지나간 역사에 불과한가?

 

정신들 차려라!

 

지금 와서 생각하니 維新 시절이 그립다.

체육관 선거도 좋고 대의원 투표가 좋게 느낀다.

나라만 잘된다면 終身 대통령도 할만하다.

단 조건이 있다.

종북좌파를 쓸어버려야 한다.

민주주의의 危機가 코 앞에 다가와 있다.

전쟁이 코 앞인데

主敵과 대화로 평화를 具現한다며

대통령은 연일 돈 퍼주기 정책만 발표한다.

 

그것을 경계하는

아래 세 文句를 소개하고 글을 마친다.

 

전쟁을 피하면 전쟁이 있고

전쟁을 각오하면 전쟁이 없다.

 

평화는 전쟁의 産物이다.

 

국민을 거스르면 국민에게 망하고

국민을 따르면 국민과 함께 망한다. *

 

 

 

 

 

댓글목록

멸공공수님의 댓글

멸공공수 작성일

민주주의 개돼지의 대표자를 뽑는것 ,

Long님의 댓글

Long 작성일

전쟁을 피하면 전쟁이 있고
전쟁을 각오하면 전쟁이 없다.
평화는 전쟁의 産物이다.
국민을 거스르면 국민에게 망하고
국민을 따르면 국민과 함께 망한다. *
참으로 좋은 글입니다.
~ 죽고자 하는 자는 살것이고 살고자 하는 자는 반듯이 죽으리라 ~

오리수님의 댓글

오리수 작성일

이번엔 Long님의 말씀 중에서 가장 마지막 말씀만 제 가슴에 새기겠습니다
국민을 거스르면.............국민과 함께 망한다.
그 말씀은 금과옥조로 삼도록 하지요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364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16033 57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5) 노숙자담요 2016-04-04 33096 230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9) 관리자 2015-09-21 40897 224
18361 자한당 망했다! 댓글(4) 새글 광승흑패 2017-12-15 177 18
18360 아런 걸 개소리라 한다. 새글 newyorker 2017-12-15 330 73
18359 5천만의 자존심을 뭉갠 대통령 댓글(4) 새글 Evergreen 2017-12-15 363 63
18358 만약 미국에서 기자 폭행이 있었다면 어떻게 반응할까 새글 민족의천황 2017-12-15 206 51
18357 우병우 구속, 박연차 게이트 파헤친 것에 대한 문재인의… 새글 야기분조타 2017-12-15 201 30
18356 벌갱이 차단 시스템을 도입해야 한다. 댓글(1) 새글 민족의천황 2017-12-15 163 27
18355 문재인은 문재인답게 질하고 있는 것이다 댓글(1) 새글 향림자 2017-12-15 233 31
18354 국민의 돌-세례가 기다린다! 새글 진리true 2017-12-15 303 58
18353 중국가서 삼전도 굴욕 당하고도 좋아 죽는 문등신 댓글(2) 새글 광승흑패 2017-12-15 383 79
18352 사드폭행VS기자폭행 댓글(3) 새글 일조풍월 2017-12-15 281 49
18351 세계외교역사상 전무후무한 문재인의 대중국 코미디 국빈외… 댓글(3) 새글 쌍목 2017-12-15 488 79
18350 공산당이 레밍 데리고 노는 수법은 로또 심리 자극하기. 새글 멸공공수 2017-12-15 336 53
18349 中共이; 腐敗한 '문'가 급, 버르장머리없이 날뛴 기레… 댓글(2) 새글 inf247661 2017-12-15 338 20
18348 중국이 한국을 얕잡아 보는이유 댓글(1) 새글 안톤 2017-12-15 551 89
18347 분위기 파악못하는 문재앙 댓글(2) 새글 일조풍월 2017-12-15 745 53
18346 고소하다 문재앙아 새글 북두유권 2017-12-15 702 114
18345 보스가 병신짓 하면..... 댓글(2) 일조풍월 2017-12-15 586 86
18344 문재인 방중 7자 평 댓글(3) 일조풍월 2017-12-15 584 78
18343 이 시점에서 중국 가는 게 완전 등신이고 천하에 이런 … 우짜노 2017-12-14 498 95
18342 중국가서 동네 개처럼 두드려 맞고 돌아다니는 문등신 … 댓글(6) 광승흑패 2017-12-14 683 114
18341 전세계의 웃음거리된 한중 정상회담. 댓글(1) 용바우 2017-12-14 823 131
18340 들개는 사살해도 죄가 안된다 댓글(1) 진리true 2017-12-14 498 69
18339 자한당은 왜 이렇게 못할까? 댓글(5) 광승흑패 2017-12-14 345 73
18338 '裁判 Terror!' 아니, 世上에 이런 法이 어디 … 댓글(2) inf247661 2017-12-14 375 18
18337 속보 !] 어딜가나 문전박대,나라망신 ㅠ ㅠ~ 댓글(2) 닛뽀 2017-12-14 684 49
18336 중국과 동행하는 문정권의 종말예약 진리true 2017-12-14 775 94
18335 국가원로회가 말한다 ! - 2017년 송년사에 가름하며… 해머스 2017-12-14 513 11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