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북의 가디언 하태경,5·18연구가 종북몰이?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종북의 가디언 하태경,5·18연구가 종북몰이?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제갈윤 작성일17-08-12 20:18 조회670회 댓글6건

본문



https://youtu.be/jTmCpG44-7A 

 

 

하태경은 1989년과 1991년 전대협 조직원으로서 적화통일운동 및 개진보 좌익학생운동을 한 혐의로 두번 감방 생활을 했던 전과자이다.

하태경은 림수경,림종석등과 같은 노선에 있고 림수경과 동갑이고 문익환의 통일맞이라는 단체에서 같이 활동한 전력을 자랑하고 있다.

 

하태경은 4일 YTN 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임수경의 탈북자를 향한 욕설에 대해 자신의 본색을 드러내며 임수경이 취중에 저지른 '도덕적 실수'로 규정했지, 남한사회에 번성한 '종북세력의 문제'로 보지 않는다는 발언을 하였다.

6월 10일 하태경 새누리당 의원은 조선일보 최보식 기자의 “임수경 의원은 왜 탈북자를 '근본 없는 변절자'라고 했을까? 그녀의 내면에는 무엇이 있을까?”라는 질문에  

“수경이와는 1990년대 중반 1·2년간 교류했을 뿐이다. 그 뒤로 어떤 변화가 있었는지는 모르지만, 이념적인 종북(從北)은 아니었다. 굳이 추측하면 그녀는 방북해 그쪽 집권자들과 관계를 맺었다. 그런 우호적인 마음이 작용한 게 아닌가”라며 주장했다.

 

하태경은 문익환을 '순수한 통일운동가로 종북주의자가 아니라서 존경한다'는 주장을 기회가 있을 때마다 언론을 통해서 선전해왔다.

 

지난 서울시장 선거 때에 “오길남 박사의 (신숙자 모녀) 사연에 대한 박원순 후보의 입장을 밝히라”는 요구를 ‘사사건건 북한문제를 붙여 이슈화하는 것은 북한인권문제 자체를 협소하게 만든 공격’이라고 비판하며 박원순 후보를 편든 하태경의 본질은 개진보 좌익이다. 이것은 하태경을 색깔론으로 음해하는 것이 아닌 하태경의

본질을 말하고 있는 것이다.

 

박근혜가 문재인에게 정권을 갖다 바치자 물 만난 하태경은 5월 24일 CPBC라디오  

"열린세상 오늘! 김성덕입니다"에 출연하여 림종석에 관하여

 

“임종석 실장하고는 개인적으로 인연도 있어서 제가 아는데, 저하고 대학 졸업하고 ‘통일맞이’라는 NGO를 같이 했다. 그때서부터 맹목적인 주사파 비판을 임 실장이 했다”며 “임 실장이 대중적으로 활동을 많이 하지 않아 국민들이 정확히 모르겠다는 우려가 있을 수 있는데, 내가 아는 임종석은 더 이상 주사파가 아니다”고 임종석을
적극 옹호하는 발언을 하였다. 한술 더떠
림종석 청와대 비서실장의 ‘주사파’ 꼬리표에 대해 임 실장은 주사파가 아니다고 해명하고, “종북몰이하는 수구보수는 물러나야 한다”고 발광하였다.

종북의 가디언 하태경은 정권이 주사파로 넘어가자 물 만난듯 발광하며 본색을 드러내고 있다. 바른정당으로 옷을 갈아 입은 하태경은 바른당이 단체로 5.18거짓선동 영화 택시운전수를 관람한 후
페이스북을 통해
 "택시운전사를 단체관람하게 된 것은 5·18이 가지는 의미가 그만큼 각별하기 때문"이라며 "우리 사회를 한 단계 도약시킨 '촛불'의 어머니가 바로 5.18"이다


  "4·19, 부마항쟁, 6·10과 달리 유독 5·18에 대해서는 북한과 연계해 음해하는 시도가 많다"며 "바른정당은 이런 '5·18 종북몰이'와 단호히 맞서 싸울 것이며 그러한 음해가 얼마나 허위사실에 기초해 있는지 밝혀 나갈 예정"이라고 줴쳐댔다.

북한인권운동가로 애국세력을 기만하여 해운대 기장을 지역구로 금배지를 달고 난 하태경은 종북의 가디언을 자처해 오고 있다는 점, 광주사태에 논할 자격도 없고 자질도 없다는 점을 지적하며 앞으로 이런 박쥐같은 자는 적폐대상으로 척결되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한다.




 

 

 

댓글목록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문제가있는 자들은 아예 공직자로서
자격 미달임을 법으로 정한다면
이 나라가 이지경으로 퇴폐해지지는않았겠지요.
지금 이 나라의결실은 민주화의 결실입니다

마들렌님의 댓글

마들렌 작성일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3&wr_id=148410&sfl=wr_subject&stx=%EB%85%B8%EC%88%99%EC%9E%90%EB%8B%B4%EC%9A%94&sop=and
광주의 그날을 예찬하는 인간들은 그날의 그곳에 있었기에 그날의 감흥을 못잊어 하는 것입니다..

멸공공수님의 댓글

멸공공수 작성일

트럼프가 북폭받을래? 간첩명단 상납할래...결단을 기다립니다...

오리수님의 댓글

오리수 댓글의 댓글 작성일

역시나....
멸공고수님의 몇마디가 최곱니다!!!!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하하하- 태양이 분노하여- 경을 칠 놈이 하태경!

마들렌님의 댓글

마들렌 댓글의 댓글 작성일

명작 삼행시!!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7,628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14483 54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5) 노숙자담요 2016-04-04 31881 218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7) 관리자 2015-09-21 39554 217
17625 국민을 버리고 5/18 망령을 지켜온 자 새글 진리true 2017-10-20 42 4
17624 문디들의 포용력! 새글 湖島 2017-10-20 79 10
17623 신고리 5-6호기 최종 권고안 발표 댓글(1) 새글 미스터korea 2017-10-20 94 13
17622 부주석이 누가되느냐에 북폭이 결정될 것임 새글 북두유권 2017-10-20 250 17
17621 홍준표 대표를 마음에 안 들어하시는 분들께 댓글(3) 새글 SplTriumph 2017-10-20 235 18
17620 ( 속보 ) 신고리 원자력 5,6호기 건설공사 재개. 댓글(5) 새글 용바우 2017-10-20 244 45
17619 홍준표는 유능한가? 댓글(4) 새글 일조풍월 2017-10-20 217 33
17618 MH그룹, '박근혜 인권 유린 당했다' 새글 제갈공명 2017-10-20 142 11
17617 불량국가(정권,개인)와 이별하는 시대 새글 진리true 2017-10-20 121 14
17616 멸공공수, 진리true님...시작해 봅시다. 댓글(11) 새글 삼십년 2017-10-20 193 6
17615 홍준표의 안보정책과 5/18 역사규명의 실종 댓글(4) 새글 진리true 2017-10-20 261 34
17614 미국의 좌파세력과 한국의 국운회복 댓글(9) 새글 진리true 2017-10-19 426 43
17613 보수의 기준 댓글(16) 새글 멸공공수 2017-10-19 273 28
17612 멸치공수님~~힐링하세요~^^ 댓글(8) 새글 카본라인 2017-10-19 257 10
17611 빨갱이 감별사? 하하. 댓글(32) 새글 삼십년 2017-10-19 399 20
17610 대한민국은 망했다. 또 망해야 한다. 댓글(14) 새글 향림자 2017-10-19 484 25
17609 어느 명문대 게시판에 올라온 글 댓글(1) 새글 제갈공명 2017-10-19 438 41
17608 전라도민은 반드시 들어야 한다!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7-10-19 419 47
17607 유신체제비판,긴급조치 위반자 재심청구. 새글 용바우 2017-10-19 218 30
17606 끄집어 내려, 쏴 죽여야한다. 댓글(1) 새글 통신사 2017-10-19 430 48
17605 어제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 갔다가 "힌츠패터, 5… 댓글(6) 해머스 2017-10-19 411 14
17604 빨갱이 위장탈북자는 변하지 않는다. 댓글(3) 진리true 2017-10-19 288 21
17603 이제 중국을 잡아야 항 때가 왔고, 그 방법이 있다. 댓글(6) 향림자 2017-10-19 421 17
17602 죄인아! 돼지 새끼의 정치를 배워라! 댓글(2) firstone 2017-10-19 405 40
17601 누가 전향적으로 포용해야 하나? 댓글(16) 카본라인 2017-10-19 366 29
17600 이팝나무님. 댓글(21) 삼십년 2017-10-19 495 25
17599 노무현과 문재인은 같은 운명 댓글(16) 최성령 2017-10-18 622 7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