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념 검증 좌파세상 청문회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이념 검증 좌파세상 청문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Evergreen 작성일17-09-13 23:06 조회421회 댓글1건

본문



11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박성진 중소벤쳐기업부 장관 후보자에게 국민의 당이 뉴라이트 거두인 이영훈 교수와 극우 논객 변희재를 학과 정기 세미나에 초청한 경위에 대해 집중 질문하였다. 이에 후보 박성진은 이영훈 교수는 "인터넷을 보고 체크해서 이메일로 초청했다"고 말했으며 “변희재씨의 추천에는 관여하지 않았다”고 하였다.(실재는 직접 섭외하였다고 경향신문이 밝혔다)

박성진은 “그분들의 초청을 가지고 인생을 평가하는 것은 너무 비약이다”라고 말했으나 더불어민주당의 이훈이란 인간이 “왜 편향된 이념을 가진 변희재를 초청하였느냐” “변희재를 초청할 때 지식인으로서 자기반성이 없었느냐?”고 따져 묻는 것이다. 변희재는 우리 같은 일반인의 시각에서는 정상적인 생각과 발언을 하는 사람이다. 그런 변희재를 두고 편향 된 이념을 가진 위험한 인물로 규정짓는 빨갱이 세상이 되었다는 것에 몸서리가 쳐진다.

한때 이승만의 건국을 인정했던 뉴라이트 계열로 추궁 당하는 후보자 박성진은 "학교는 학문의 자유가 있고, 학생들에게 오픈을 하고 학생들이 결정하게 해주는 것이 학교의 임무라고 생각한다"고 받아치다가 의장(국민의 당)으로부터 “훈계하느냐?”고 지적당하자 “명심하겠다”면서 그때부터 대부분의 질문에 피해 다녔다. 장관이 좋긴 좋은 모양이다.

 

청문회가 이 지경까지 왔는데 좌익 빨갱이에 맞설 자유한국당의 결기 부족이 큰일이다. 요사이 역사관에 무지하고 이념에 큰 의미를 두지 않는 싸움꾼 자유한국당 대표 홍준표가 정치꾼의 기질만 유감없이 발휘하는 것을 보면 심히 걱정된다. 그가 문재인에게 안보를 따지고 있지만 그것은 그가 대단한 우파라서가 아니다. 북한이 수소탄이라면서 터뜨리고 있는 판국이라 정신 빠진 놈도 발등에 떨어진 위협에 대해서는 본능으로 할 수 있는 말이기 때문이다.

그런데 의인은 있었다. 자유한국당의 정유섭의원은 자신의 질문 차례가 오자 “오늘날 우리를 있게 한 이승만의 위대한 건국과 박정희의 세계 유일한 산업화의 성공”을 후보자에게 재 다짐 설파하면서 “박성진 후보자는 참 올바른 역사관을 가지고 있습니다”하며 추켜세워 후보자가 난감해 하였다. 후보 박성진은 지금 좌로 전향 중이라서 어느 쪽에도 당당하지 못한 꼴이 전형적인 한국 놈이었다.

그동안 좌파들이 정권에 관계없이 청문회장에서 감히 이념 검증을 하여왔다. 그들은 이제 5.18에 이어 새롭게 ‘촛불정신’을 강조하기에 이르렀다. 그들이 후보자에게 박근혜 적폐를 두 가지 말해보라며 테스트 질문까지 던지자 박성진은 두루뭉실 넘어가긴 했지만 자신은 평소 ‘사람 중심’을 신봉한다고 힘주어 말하였다. 박성진은 과연 그 말의 본산지를 모르고 하는 말일까? 순간 김일성의 미소가 보인다.

기독교인으로서 창조과학회의 이사를 지낸데 대한 질문도 있었다. 창조과학은 진화론을 부정하고 하나님의 창조를 믿으며 지구의 역사는 6,000년 이라고 주장하는 단체다. 질문하는 좌파 의원들은 지구나이가 6,000년 이라는 마인드를 가진 사람이 어찌 벤처기업부 장관을 하겠느냐는 뜻으로 유감을 나타낸다. 공산주의는 종교를 부정하니까 빨갱이들이 그의 종교관을 검증하는 것은 당연한 일일 것이다.

하지만 문재인도 카톨릭이다. 출생만 거제에서 했지 그는 영도에서 가난한 어린 시절을 보내다가 천사 같은 수녀가 주는 배급을 받아먹고 천주교인이 되었다고 한다. 카톨릭의 김대중처럼 카톨릭 문재인에게 박성진은 부합하는 인물이고 사회민주주의를 추구하는 이 짬뽕국가에도 어울릴 인물인데 여야 좌익들이 사퇴를 요구하는 이유는 박성진이 자기들만큼 확실한 빨갱이가 아니라 때에 따라 변할 수 있는 권력지향형 인간이기 때문이다.

국민의 당은 후보자의 역사관과 건국에 대한 우파적 생각을 가진 것에 못마땅해 하며 춧불 집회에 나가지 않았던 후보자에게 “촛불 집회에 후보자가 나가지 않았는데 어찌 그런 정신 상태로 장관을 할 생각을 하느냐”고 따졌다. 그 빨갱이 새끼가 누군지 잘 기억이 안 나지만 이 들개 떼 같은 여야 좌익들은 헌법에 ‘5.18정신’은 물론 ‘촛불정신’도 넣어 수령님의 통일을 방해한 철천지원수 이승만의 대한민국 건국정신을 삭제하려들 것이다.

댓글목록

멸공공수님의 댓글

멸공공수 작성일

이승만 박정희 블랙리스트 됏네..
박정희 존경한다고 떳떳하게 빨갱이들 깨던 사람 홍준표가 TV에서 시초.
공공장소에서 박정희 찬양하던 저작권은  홍준표한테 있음..

빨갱이들이 이승만 박정희에 대해 자아비판 시키면 ...
새대갈당은 ... 김일성은 dog로 생각하느냐? , 김정일은 dog냐? 김정은 dog냐?
한국에 간첩이 있느냐고 생각하느냐? 이런 질문 하면 되지...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087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15450 56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5) 노숙자담요 2016-04-04 32651 228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9) 관리자 2015-09-21 40403 224
18084 홍준표 대표님.. 댓글(7) 새글 자유평등 2017-11-24 66 14
18083 5 18이론 개 ㅅ ㅇ ㄷ 5 18 댓글(1) 새글 니뽀조오 2017-11-24 64 11
18082 '문'가를 彈劾(탄핵(해야~! ,,. 새글 inf247661 2017-11-24 94 20
18081 3-不 + 1限에 코꿰인 문정부 - 중-미의 밥이 될 … 댓글(2) 새글 진리true 2017-11-24 302 38
18080 홍준표는 꽝! 댓글(3) 새글 진리true 2017-11-24 368 42
18079 9일 만에 나타난 세가지 표정 새글 진리true 2017-11-24 464 35
18078 법무부 일선검찰청에 특별사면 검토지시. 댓글(1) 새글 용바우 2017-11-24 334 53
18077 빛과 어둠의 법정 전쟁 - 11월 30일 새글 진리true 2017-11-24 277 60
18076 국가통수권자는 빈센트 브룩스와 이국종(○), 문재… 댓글(2) 새글 진리true 2017-11-24 350 58
18075 대한민국 적화통일작업 어디까지 왔나! 댓글(4) 새글 현우 2017-11-23 633 82
18074 포항 지진의 음모 댓글(1) 새글 proview 2017-11-23 733 55
18073 이미 빨갱이들이 점령한 대한민국 댓글(4) 광승흑패 2017-11-23 771 115
18072 아시아에 불어오는 세대교체의 전쟁 댓글(1) 진리true 2017-11-23 548 45
18071 박정희-전두환-노태우 대통령의 군인 정신을 계승한 군국… 댓글(5) 야기분조타 2017-11-23 522 30
18070 "내가 적폐인가"…귀순 병사 살려낸 이국종 교수 '격노… 댓글(6) 진리true 2017-11-22 693 108
18069 5. 9 부정대선 대법원소송 중간점검 비전원 2017-11-22 368 48
18068 문봉사는 항의할 줄 모른다! 댓글(1) 진리true 2017-11-22 429 63
18067 부정선거가 가능하게 개악된 공직선거법 해부 (1) 댓글(1) 이재진 2017-11-22 212 33
18066 반드시 붙어야 새역사 창조! 진리true 2017-11-22 243 44
18065 자유한국당 역적들아 이재진 2017-11-22 401 45
18064 세계가 경악한 북한군 병사의 뱃속. 댓글(1) 용바우 2017-11-22 402 76
18063 사라진 인물들에 대하여? 댓글(8) 니뽀조오 2017-11-22 503 27
18062 직무유기하는 통치자를 저주한다! 댓글(3) 진리true 2017-11-22 490 75
18061 아주 좋습니다. JSA 대대장님 SplTriumph 2017-11-22 724 103
18060 [현장영상]유엔사, 'JSA 귀순병사' CCTV 영상 … 댓글(5) 니뽀조오 2017-11-22 479 54
18059 아침 이슬과 하이에나의 전쟁 댓글(1) 진리true 2017-11-22 429 34
18058 김 선비님께 댓글(1) 알고싶다 2017-11-22 461 5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