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에 순진무구한 송영무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정치에 순진무구한 송영무

페이지 정보

작성자 Evergreen 작성일17-12-06 20:36 조회1,075회 댓글0건

본문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지난 9월 18일 열린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문정인 특보를 두고 이렇게 발언하였다.“제가 문 특보를 입각하기 전 한두 번 봤지만 워낙 자유분방한 사람이기 때문에 ‘상대할 사람이 아니구나’ 생각했다” “학자입장에서 떠든 것 같은 느낌이지 안보나 정책 특보 같지 않아 개탄스럽다”고 지적하였다. 

 

좌우 할 것 없이 문재인 정부 국방장관인 송영무의 돌직구 폭탄 발언에 “어? 저 사람이 왜 저러나?”하고 다들 놀랐다. 문정인이 누구인가? 그는 문재인의 특별보좌관으로서 그의 생각 하나하나 문재인의 복심이고 그의 말 한 마디 한 마디가 문재인의 복심 발언이다. 그런데 송영무가 저런 발언을 한다는 것은 무언가 있다고 생각하였다.

 

저 사람이 장관 자리에 욕심이 나 덜컥 자리에 앉기는 앉았으나 곧 “아차, 내가 잘못 들어왔구나, 이 정부와 코드가 맞지 않구나” 하며 “아무리 그래도 내가 국방을 수호했던 장군이었는데 어찌 자리에 연연하여 국가에 반역을 할 수 있단 말인가”하며 크게 뉘우친 후 하늘을 한 번 우러러 보고 국회에 나와 작심 발언을 토하는구나 생각했다.

 

자리를 박차고 나오겠다는 의도가 아니고서는 도저히 문재인 정부에서는 나올 수 없는 발언이기 때문이다. 그의 발언은 대통령 문재인의 얼굴에 침을 뱉는 격이라서 바로 목이 잘릴 줄 알았는데 국민이 숨죽이고 지켜보고 있다는 것을 의식하고 있는 청와대가 떫은 감을 씹는 심정으로 포용력을 보이며 계속 기용하고 있는 것이다.

 

2015년 국감장에서 방문진 이사장 고영주에게 “아직도 문재인 대표를 공산주의자라고 생각합니까?”하는 전병헌의 뜬금없는 질문에 바로 맞받아 친 고영주가 “저는 문재인 대표를 공산주의자라고 확신합니다”라고 거침없이 말한 것이 일파만파 되어 문재인의 가슴에 미운털을 박히게 하여 쫓겨 난 제 2의 전병헌이 아니 될까 생각한다.

 

송영무의 그 당연한 발언에 사람이 달리 보였다. 지극히 정상적인 발언일 뿐이지만 청와대나 더불어민주당이라는 붉은 집단에서 나올 수 없는 발언이기에 모두 놀라 귀를 의심하였다. 사람을 제대로 파악하지 않고 올바른 사고를 가진 정상인을 국방부 장관으로 앉힌 것이다. 그 후도 송영무는 사안마다 청와대와 엇박자가 났으나 눈을 껌벅거리며 점차 말이 바뀌었다.

 

자유대한민국에서 이런 발언에 희비가 엇갈린다는 것은 희극이 아니라 비극이다. 물 위에 떨어진 한 방울의 기름처럼 청와대의 이단아인 그가 마치 순진무구한 아이처럼 보이고 인간 냄새 풀풀 풍기는 이웃집 아저씨처럼 느껴지기까지 하였다. 그러나 멀쩡한 그가 자리에 있는 한, 입과 생각이 로봇처럼 움직이는 인간 개조가 될 것이다.

 

한편으로 생각하면 인간 송영무는 한국의 정치상황이나 정치인의 개별 성향에 대해서 깜깜 무소식으로 살아와서 장관자리를 제의한 문재인과 그 청와대를 일반적인 대한민국 사람과 집단인 줄로만 알았던 정치 문외한이었던 것이다. 그게 아니라면 뜻밖의 장관자리가 너무 좋아 알면서도 일단 질러보자 하고 자리에 앉았던 것일까?

 

나이가 든 군인 출신이 이러하니 현재의 젊은 군인들은 더하면 더했지, 못해도 거의 송영무와 비슷할 것이라 여겨진다. 그들에게 무얼 기대하겠나? 그래 국방으로 만족하자. “정치인들이 콩을 반죽하든 떡을 빻아 먹든 우리 군인들은 오직 국가를 방위할 뿐, 정치에 아무 관심 없다”고 말한다면 할 말 없지만 지나친 무관심도 한반도에선 국민의 도리가 아니다. 하물며 장군이라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3,541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2928 105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7) 노숙자담요 2016-04-04 39218 290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9) 관리자 2015-09-21 46673 251
23538 볼턴 "1년내 비핵화, 文대통령이 제안한 것" 한국 압… 새글 banabas 2018-08-20 34 2
23537 광복절 폐기와 99절 초청 참석목적 새글 진리true 2018-08-20 79 16
23536 자유는 질서 안에 자유다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60 8
23535 미국의 소리(VOA) Fact News 댓글(3) 새글 현우 2018-08-20 138 22
23534 민변해산 댓글(1)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164 21
23533 29일 소상공인들이 광화문 거리에서 오후 4시에 문재앙… 댓글(1)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157 29
23532 문재인 임종석 저 비열한 자식들 댓글(1)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179 29
23531 'Rose Bowl Parade'에 참석한 日本의 고등… 댓글(7) 새글 국검 2018-08-20 138 15
23530 자가당착, 모순, 치매 댓글(2) 새글 무주공상 2018-08-20 199 23
23529 호남인이여 정신 차리고 돌아오라 댓글(2)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231 30
23528 미군이 동성추행을 했다던데..??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180 29
23527 김대중 그 인간은 살인마 흉악범이라는 걸 다시 알게 되… 댓글(2)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216 33
23526 링크) 지금 문재앙이 철저히 이행중인 국군와해전취전술 댓글(1) 새글 M38A1 2018-08-20 220 39
23525 이정미 외7인 검찰고발 - 서울고등검찰청으로 사건송부 댓글(3) 새글 무주공상 2018-08-20 409 50
23524 박원숭이에게 먹이주는 아재들 댓글(2) 새글 Long 2018-08-20 393 39
23523 용바우님의 글 댓글(3) 새글 Long 2018-08-20 290 65
23522 호떡집에 불지른 문-창고 새글 진리true 2018-08-20 332 34
23521 아직도 탄핵이 뭔지 잘모르는 분들이 많습니다. 댓글(7) 새글 북두유권 2018-08-20 266 13
23520 815 집회 변승우 목사의 피를 토하는 호소 댓글(1) 새글 banabas 2018-08-19 211 13
23519 후자들 놈의 자슥, 전라도 개판사 나리... 댓글(2) 국검 2018-08-19 339 60
23518 웃으며 들어온 자 = 반드시 울고 나간다. 댓글(3) 진리true 2018-08-19 347 31
23517 박근혜-최순실, 항소심서 반드시 무죄 판결 받아야 댓글(5) 야기분조타 2018-08-19 257 29
23516 미국 해군, '엔터프라이즈' 핵 항공모함 함저에 음각된… inf247661 2018-08-19 447 30
23515 '機務司'는 아수라장! 방첩(防諜)업무 마비(麻痺)! inf247661 2018-08-19 203 17
23514 '납북자'를 '실종자'로 명칭 변경하자!고? 라! 고라… 댓글(2) inf247661 2018-08-19 151 17
23513 김경수 기각,태극기집회의 방향성 댓글(14) 북두유권 2018-08-19 278 19
23512 대한민국의 위기와 기독교이 역활 댓글(1) banabas 2018-08-19 267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