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갱이에 미쳐 버린 정신병자 이야기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빨갱이에 미쳐 버린 정신병자 이야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광승흑패 작성일17-12-06 23:17 조회1,213회 댓글3건

본문

문 대통령 "선제타격으로 전쟁나는 방식 결단코 용납못해"

입력 2017.12.06. 18:52수정 2017.12.06. 21:24        


"우리 동의없이 한반도 군사행동 있을 수 없다고 美에 단호히 밝혀"
"남북관계, 북핵에 가로막혀..남북대화는 시기의 문제이고 결국 풀릴 것"

"사면은 준비한 바 없다..특별사면한다면 연말연초에 서민·민생중심으로"
"탕평은 바라는 바이나 대통령이 수사나 재판에 관여할 수 없어"

R430x01.jpg

발언하는 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후 청와대 본관 인왕실에서 열린 종교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R430x0.jpg

문 대통령, 종교지도자들과 입장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종교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에 종교지도자들과 입장하고 있다. 왼쪽부터 한은숙 원불교 교정원장,엄기호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 회장,문 대통령,김희중 천주교 조교회의 의장,김영근 성균관장.이날 간담회에는 개신교·불교·유교·원불교·천도교·천주교·민족종교 등 7대 종단 지도자가 참석했다. 2017.12.6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6일 "북한 핵은 반드시 해결하고 압박도 해야 하지만, 군사적 선제타격으로 전쟁이 나는 방식은 결단코 용납할 수 없다"며 우리의 동의 없이 한반도 군사행동은 있을 수 없다고 미국에 단호히 밝혔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로 7대 종단 지도자를 초청, 오찬을 함께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남북관계와 관련, "두 가지 대화가 시작될 것으로 보이는데 하나는 북한 핵 문제 해결을 위한 대화이고 또 하나는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대화"라며 "북한 핵 문제는 북미가 중심이 될 수 밖에 없는데 남북대화는 북한 핵에 가로막혀 제대로 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지금 긴장이 최고로 고조되고 있지만 계속 이렇게 갈 수는 없다"며 "결국, 시기의 문제이고 풀릴 것이다. 이런 과정에 평창 올림픽이 있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남북관계를 위한 정부 대화는 막혀있는 만큼 종교계와 민간에서 물꼬를 터야 한다"며 "북이 종교계와 민간분야의 방북신청을 번번이 거부해오다가 이번 천도교 방북이 처음 이루어졌다. 그것이 물꼬가 될 수도 있고, 북한이 평창에 참여하면 스포츠 분야에서 대화가 이루어질 수도 있다. 또 강원도가 지자체 차원에서 대화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성탄절 사면문제와 관련, '통진당 당원들이 구속되고 만기 출소된 분도 있고 아직 수감 중인 분도 있는데 성탄절을 맞이해 가족의 품에 안겨 성탄절을 맞기를 바란다'는 설정 조계종 총무원장 스님의 요청에 사면은 준비된 바 없다. 한다면 연말·연초 전후가 될 텐데 서민중심, 민생중심으로 해서 국민통합에 기여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적폐청산과 관련해 '도저히 나쁜 사람은 안 되겠으나 그렇지 않은 사람은 불구속 수사하거나 풀어줘서 모든 사람이 어우러질 수 있도록 탕평책을 써달라'는 엄기호 한기총 대표 목사의 요청에는 "탕평 부분은 정말 바라는 바"라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다만, 대통령은 수사나 재판에 관여할 수 없고, 구속이냐, 불구속이냐, 석방이냐 등 수사에 개입할 수 없다"며 "국민과 통합을 이뤄 나가려는 노력은 계속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치가 해야 할 중요한 핵심이 통합인데 우리 정치 문화가 통합과는 거리가 있다"며 "당선 뒤에 통합을 위해 계속 노력해왔지만, 정치가 못하고 있으니 종교계가 우리 사회 통합을 위해 더 많이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부지 관련 원불교 측과 갈등을 빚은 데 대해서는 "사드 문제와 관련 원불교에 많은 어려움을 드렸는데 문제를 근원적으로 해결하는 것이 확실한 해법"이라며 "그때까지 성지순례 등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한 조치는 하겠다"고 말했다.

제주 4·3 사건 70주년 추도식에 참석해달라는 요청에는 "내년 70주년 추도식에는 참석하겠다"며 "해마다 못 가더라도 올해 광주 5·18 추도식에 갔듯이 내년에는 제주에 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R430x03.jpg

종교지도자들과 차담하는 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종교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에 앞서 참석자들과 차를 마시며 환담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우균 한국민족종교협의회 회장, 이정희 천도교 교령, 김영주 한국종교인평화회의 회장, 도종환 문화체육부 장관, 설정 조계종 총무원장 스님, 문 대통령, 김희중 천주교 주교회의 의장, 한은숙 원불교 교정원장, 김영근 성균관 관장, 엄기호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kjhpress@yna.co.kr

또 3·1절 100주년과 관련해 "2019년이 3·1절 100주년인데 범국민적인 행사를 하려면, 내년부터 범국민준비위원회가 출범해야 하고 내년 예산에도 반영돼 있다"며 "내년이 되면 이를 본격적으로 준비하겠다. 또 임시정부 100년·건국 100년이기 때문에 뜻깊은 행사로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R430x04.jpg

문 대통령, 종교지도자들과 환담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6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종교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에 앞서 참석자들과 환담하고 있다. 왼쪽부터 설정 스님,문 대통령,김희중 대주교,한은숙 원불교 교정원장 2017.12.6 kjhpress@yna.co.kr

이날 오찬에는 김희중 천주교 주교회의 의장, 설정 조계종 총무원장 스님, 엄기호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한은숙 원불교 교정원장, 이정희 천도교 교령, 박우균 한국민족종교협의회 회장, 김영근 성균관 관장, 김영주 한국종교인평화회의 회장 등 여덟 명이 참석했다.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은 "남북관계가 어떤 방법으로든 평화통일의 길로 가야 하고 그러기 위해서는 한반도 긴장완화와 평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통령께서 지금 철학을 가지고 잘하고 있는데 대국들이 우리의 의사와 관계없이 군사적 행위를 하겠다는 이야기가 나온다"며 "그렇게 되면 우리 민족은 전쟁의 참화 속에 빠지게 된다. 우리 국가와 민족의 염원을 저버리는 외국의 군사적 행위가 일어나지 않도록 대처해주기를 간절히 바란다"고 덧붙였다.

천주교 주교회의 의장 김희중 대주교는 "한상균 민노총 위원장이나 쌍용자동차 사태로 오랫동안 감옥에 있으면서 가족들까지 피폐해진 분들도 있는데, 그들이 대통령님의 새로운 국정철학에 동참할 기회를 가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또 "내년 4·3항쟁 70주년 기념식에 대통령이 오신다고 약속하셨다"며 문 대통령의 참석을 요청했다.

김영근 성균관장은 "남북관계가 회복되면 우리 종교인들부터 교류할 수 있도록 배려해 달라"며 "모든 종교는 동질성을 가지고 있어 말이 안 통할 이유가 없는 만큼 종교인들부터 제일 먼저 북한을 방문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말했다.

원불교 한은숙 교정원장은 사드 기지와 관련 "대통령에 대한 국민의 기대가 크다. 그렇게 할 수밖에 없는 상황을 상당 부분 이해하지만, 우리가 하던 일을 멈출 수는 없다"며 "처음에는 반발도 많이 했지만, 지금은 국민이 지지하는 현 정부와 대통령의 말씀을 유념해서 듣고 있다. 8·15와 중요 행사에서 현실문제에 대처하는 대통령님의 모습에 대해 깊은 신뢰를 하고 있어 잘 견디고 있다"고 말했다.

천도교 이정희 교령은 "천도교는 남북통일에 있어 국가적 중요 자산이다. 해방 직후 북한에는 200만 명의 천도교 교인들이 있었고, 지금은 북한에 청우당이 제2당으로서 나름 역할을 하고 있다"며 "천도교 간 교류와 협력이 남북관계를 개선하는 데 가장 중요한 자산이다. 정부도 천도교를 지켜봐 주시고 많이 활용해달라"고 했다.

한기총 대표목사 엄기호 목사는 "모든 사람이 어우러질 수 있도록 탕평책을 써달라"며 "화합 차원에서 풀어주시면 촛불혁명이 어둠을 밝히듯 어두운 사람들도 신뢰의 마음을 밝힐 것"이라고 말했다.

박우균 민족종교협의회 회장은 "지구 상에서 동계올림픽과 하계올림픽을 동시에 치른 나라는 미국·독일·일본·러시아·프랑스·이탈리아 정도"라며 "보수와 진보, 여·야의 벽도 허물고 5천만이 하나 돼 평창올림픽의 성공을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자"고 말했다.

http://v.media.daum.net/v/20171206185256000?f=m&rcmd=rn

 

세상 살다가 살다가 이런 미친 정신병자는 처음 보네!

미쳐도  북한 빨갱이에게 이렇게 미친 놈은 금시초문이다.

이 미친 놈은 북에 있어야 될 놈이지  왜 대한민국엔 있나!

이 놈 대가리에는 북의 자기 수령 정은이만 있고 대한민국 국민은

그놈의 핵에 다 죽어 나가도 안중에도 없는 놈 아닌가?

 

지 허락없이는 미국이 북에 선제공격을 못한다고, 단호히 밝혀다고

하는데 저걸 말이가? 똥이가?

 

천조국 미 트럼프 대통령에겐 한줌도 안되는 버러지 만도 못한 것이

겁대가리도 없이 함부로 갱기는 것이 정말 가소롭기 그지 없구나!

 

 

오죽 사람이 없으면 빨갱이에 미쳐 돌아버린 정신병자를 푸른지붕

안에 집어 넣고 같이 미쳐 돌아가는 대한민국 빨갱이 개,돼지들을

보면 아무리 생각해 봐도 답이 없다.

 

이참에 미 트럼프 대통령은 북폭만 해서 북쪽 빨갱이들만 다 죽이고

씨를 말리고 대청소 할것이 아니라 남폭도 해서 남쪽 빨갱이들도 모

두 한구덩이 다 죽이고 싸그리 다 쓸어 씨를 말려 버렸으면 한다. 

 

모진 놈 옆에 있다가 벼락 맞는다고,  저놈들  덕에 같이 죽어 나라가

산다면  그 길이 오히려 천배 만배 낫겠다.  미쳐도 더럽게 미친 저런

 빨갱이 새끼 날뛰는 세상에는 절대 대한민국 같은 하늘 아래 못산다.

 

 빨갱이에게 저래 미친 놈은 빨리 은팔찌 채워  골로 보내야 한다.

한시가 급하다! 

댓글목록

닛뽀님의 댓글

닛뽀 작성일

님 마음 충분 이해 합니다,
이미 카운트 다운 진행형 입니다요,

방울이님의 댓글

방울이 작성일

光承黑敗

桑田碧海
碧海桑田

오리수님의 댓글

오리수 작성일

북폭하고 나면, 남쪽에 있는 붉은 애들은
초겨울에 낙옆 떨어지 듯 흩어질 것이고,
사철 푸르른 우리들만이 새로운 여름을 맞이하듯 할 것으로 봅니다.
그 날이 하루빨리 돌아오길 학수고대 합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4,641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합니다. 댓글(9) 관리자 2018-09-20 958 83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4342 111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7) 노숙자담요 2016-04-04 40393 297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0) 관리자 2015-09-21 47835 258
24637 (영상) VOA 뉴스 10월 20일 새글 system 2018-10-21 1 0
24636 박정희 대통령의 눈물! 다시보기 새글 현우 2018-10-21 67 16
24635 힘의 충돌과 질서개편 시대 새글 진리true 2018-10-21 60 9
24634 김정은 악마집단의 심부름꾼이 되어선 안된다. 댓글(2) 새글 용바우 2018-10-20 196 41
24633 [짱깨간첩 분석]김대중(장쩌민이 따거(兄)라고 부름)은… 새글 a17257 2018-10-20 163 12
24632 망신당한 아셈 회의 - 비핵화 우선(CVID)에 제재완… 새글 진리true 2018-10-20 294 38
24631 창살없는 감옥! - 주사파의 고독감 댓글(3) 진리true 2018-10-20 521 36
24630 쩝쩝이는 사진 안 박고, 골방에서 나홀로 정은이 한테… 댓글(2) 海眼 2018-10-20 516 58
24629 빨갱이간첩환관 임종섹이 요넘! 海眼 2018-10-20 449 82
24628 권성우 판사 맞습니까? 댓글(4) 김제갈윤 2018-10-19 381 40
24627 하태경에 사이다 한 방 제대로 날린 윤상현 야기분조타 2018-10-19 442 52
24626 [핫이슈] 평양에 다녀온 목사님들께 묻습니다 / 김일성… 댓글(3) Samuel 2018-10-19 481 46
24625 10839-오타 수정요 진리true 2018-10-19 107 4
24624 민변-우리법연구회 출신 노정희가 박근혜 대통령 상고심 … 댓글(3) 야기분조타 2018-10-19 271 41
24623 맥시코 장벽과 중남미의 몸부림 댓글(1) 진리true 2018-10-19 241 25
24622 공산화 저지 : 비굴한 한국장군들은, 당당한 외국장군에… 댓글(2) 긍사적천 2018-10-19 365 47
24621 중국의 전자상거래망 퇴출추진 댓글(1) 진리true 2018-10-19 246 30
24620 지박사님 말씀이 100번 옳았다 댓글(1) 중년신사 2018-10-19 469 80
24619 보라! 가을에 곡식이 누렇게 익어 수확하게 되었구나. 마르지않는샘물 2018-10-19 200 30
24618 문재인 대통령은 민심과 천심의 심판을 피할 수 없을 것… 댓글(1) banabas 2018-10-19 264 50
24617 '검사, 국선 변호사'를 '형사피고인'이 고소하다! … inf247661 2018-10-19 159 22
24616 염전주 집안과 소득주도 이론 댓글(1) 진리true 2018-10-19 248 34
24615 창녀세력(종교 왕국)을 장악한 주사파 공작역사 댓글(2) 진리true 2018-10-19 336 33
24614 용두사미의 위선자-- 여상규(법사위장, 자한당) 진리true 2018-10-18 236 30
24613 바둑에서 한 수, 주식에서 하루, 007영화의 마지막 … 김철수 2018-10-18 198 19
24612 [뉴스타운TV] 임종석 고소 2차 공판 후 인터뷰 - … 댓글(1) system 2018-10-18 253 6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