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옮김, 미스터korea]솔직 담백하고 아름다운 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옮김, 미스터korea]솔직 담백하고 아름다운 글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방울이 작성일17-12-06 23:45 조회897회 댓글2건

본문

작성자 미스터korea작성일17-06-19 00:26 조회809회 댓글9건

 

본문

 

전단지를 돌린 소회

 

 

필자는 '10% 가산점 전단지'를 1박스(4,000매) 받고서, 처음에 며칠은 몇 군데 전철역으로 가봤다. 그러나 실망하는데는  그리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전철 안과 역 구내에서는 전단지를 돌릴 수 없고, 어떤 역은 바깥 에스컬레이터에서 돌리는데도 단속을 하였다. 그것보다도 더욱 실망스러운 것은 사람들의 무관심이다. 사람들의 표정이 마치 무엇에 홀린 것 같이 바쁘게 걸어다녔다. 그래도 거기서 한가지 얻은 수확은 10~20대의 젊은 여자들이 주로 전단지를 받았다는 사실이다. 그래서 내린 결론이 대학교, 특히 교육대학교였다.

 

그래서 주중엔 대학교로, 주말엔 등산객을 상대로 산으로 가서 돌렸다. 그러나 무관심한 것은 대학생들도 일반인들과 매한가지였다. 산에서의 공통점은 무심코 받은 전단지가 맘에 안 들면 아무데나 막 버리고 간다는 사실이다. 지난 5월 24일이었다. 온수역 북부쪽에서 약 15명 정도의 사람들이 단체산행을 시작하길래, 필자가 그들에게 일일이 전단지를 나눠줬다. 그런데 그 중에 50대로 보이는 한 사람이 '콱~!'하고 두 손으로 전단지를 구기는 것이 아닌가? 또 한 번은 소래산으로 오르는 도중 소래터널을 막 지나서 내려오는 등산객들에게 전단지를 돌렸는데, 몇 발작 내려가다 60대로 보이는 한 사람이 "야, 이 개새끼야! 니가 확인해 봤어?" 하면서 입에 거품을 물고 쌍욕을 해댔다.

 

'10% 전단지'가 7, 800장 남았을 때, '청주유골 전단지' 1,000매 정도를 더 받았다. 필자는 그것을 두 매씩 일일이 호치케스로 찍었다. 지난 16일엔 <경인교대>에 두 번째 가서 남은 2장짜리를 모두 돌리고 돌아왔다. 그런데 거기서도 남학생 하나가 전단지를 받고, 돌아서기가 바쁘게 두 손으로 '팍!' 찢고, 우겨넣는 것을 보았다. 어디를 가나 한두 명 정도는 꼭 시비를 걸었다.

 

오늘(18일), 필자는 마지막 남은 전단지 300매를 들고 등산객이 많이 몰리는 인천 계양산으로 갔다. 계산역에서 하차해 등산로 초입 갈림길에서 전단지를 돌리기 시작했다. 그야말로 많은 산객들이 몰려들었다. 그 중에 40대로 보이는 남자가 전단지를 받더니 잠시 후 '콱~!' 하고 두 손으로 움켜쥐었다. 몹시 기분이 씁쓸했다. 위 네 사람은 각기 60대, 50대, 40대,20대이지만, 전단지를 받고 5~7초 이내에 그것을 훼손하는 행위는 'DNA'가 일치하기 때문일 것이다. 한편 오늘 40대 초반으로 보이는 사람이 전단지를 받고는 흥분하여 '빠드득, 이를 가는 모습'도 목격하였다. 또 30대로 보이는 한 사람은 "아저씨, 신고하면 잡혀가요!" 하면서 지나쳐갔다. 그리고 10여 분이 흘렀을까? 60대로 보이는 두 사람이 다가오더니 무조건 휴대폰으로 나를 촬영부터 했다. 그러면서 하는 말이 "신고가 들어와서 단속나왔다"고 하였다. 전단지는 다 돌리고 50매 남짓 남은 상태였다. 그래서 필자는 약 3.6km 되는 <목상 솔밭>에 가서 싸간 간식을 먹고 돌아왔다.

 

이번 케이스는 내 발로 직접 뛰면서 내 손으로 일일이 나눠 준 그런 케이스여서 의미가 더 깊다.

 

 

 

2017. 6.18

댓글목록

닛뽀님의 댓글

닛뽀 작성일

이 글을 다시보니 감희가 깊네요,
밤이 깊었으니 편안한 잠 주무 십시요,
애국도 몸이 건강 하셔야~~

방울이님의 댓글

방울이 댓글의 댓글 작성일

저는 느끼한 장진성 글을 쏘아주는 생각에서 울 미스터korea님의 아름다운 글을 옮겨봤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3,541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2928 105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7) 노숙자담요 2016-04-04 39218 290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9) 관리자 2015-09-21 46673 251
23538 볼턴 "1년내 비핵화, 文대통령이 제안한 것" 한국 압… 새글 banabas 2018-08-20 34 2
23537 광복절 폐기와 99절 초청 참석목적 새글 진리true 2018-08-20 79 16
23536 자유는 질서 안에 자유다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60 8
23535 미국의 소리(VOA) Fact News 댓글(3) 새글 현우 2018-08-20 138 22
23534 민변해산 댓글(1)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165 22
23533 29일 소상공인들이 광화문 거리에서 오후 4시에 문재앙… 댓글(1)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157 29
23532 문재인 임종석 저 비열한 자식들 댓글(1)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179 29
23531 'Rose Bowl Parade'에 참석한 日本의 고등… 댓글(7) 새글 국검 2018-08-20 138 15
23530 자가당착, 모순, 치매 댓글(2) 새글 무주공상 2018-08-20 199 23
23529 호남인이여 정신 차리고 돌아오라 댓글(2)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231 30
23528 미군이 동성추행을 했다던데..??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180 29
23527 김대중 그 인간은 살인마 흉악범이라는 걸 다시 알게 되… 댓글(2) 새글 진리보수 2018-08-20 217 33
23526 링크) 지금 문재앙이 철저히 이행중인 국군와해전취전술 댓글(1) 새글 M38A1 2018-08-20 220 39
23525 이정미 외7인 검찰고발 - 서울고등검찰청으로 사건송부 댓글(3) 새글 무주공상 2018-08-20 409 50
23524 박원숭이에게 먹이주는 아재들 댓글(2) 새글 Long 2018-08-20 393 39
23523 용바우님의 글 댓글(3) 새글 Long 2018-08-20 290 65
23522 호떡집에 불지른 문-창고 새글 진리true 2018-08-20 332 34
23521 아직도 탄핵이 뭔지 잘모르는 분들이 많습니다. 댓글(7) 새글 북두유권 2018-08-20 266 13
23520 815 집회 변승우 목사의 피를 토하는 호소 댓글(1) 새글 banabas 2018-08-19 211 13
23519 후자들 놈의 자슥, 전라도 개판사 나리... 댓글(2) 국검 2018-08-19 339 60
23518 웃으며 들어온 자 = 반드시 울고 나간다. 댓글(3) 진리true 2018-08-19 347 31
23517 박근혜-최순실, 항소심서 반드시 무죄 판결 받아야 댓글(5) 야기분조타 2018-08-19 257 29
23516 미국 해군, '엔터프라이즈' 핵 항공모함 함저에 음각된… inf247661 2018-08-19 447 30
23515 '機務司'는 아수라장! 방첩(防諜)업무 마비(麻痺)! inf247661 2018-08-19 203 17
23514 '납북자'를 '실종자'로 명칭 변경하자!고? 라! 고라… 댓글(2) inf247661 2018-08-19 151 17
23513 김경수 기각,태극기집회의 방향성 댓글(14) 북두유권 2018-08-19 278 19
23512 대한민국의 위기와 기독교이 역활 댓글(1) banabas 2018-08-19 267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