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도의 5.18증후군 퍼레이드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전라도의 5.18증후군 퍼레이드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8-01-12 23:57 조회627회 댓글3건

본문

전라도의 5.18증후군 퍼레이드

 

 

지난 7일 호남고속도로를 달리던 운전사들은 인근 야산에서 불기둥이 솟는 것을 목격했다. 불기둥은 최고 30m까지 치솟기도 했다. 소방관들이 출동하여 5시간 만에 화재를 진압했다. 불을 끄고 보니 희한한 것이 나왔다. 구멍이 뚫린 송유관과 공구들이 발견되었다. 누군가 기름을 훔치다 불을 낸 것이었다.

 

 

고준희 양 아빠는 실종된 딸을 찾기 위해 전단지를 돌리고 경찰서에서는 딸을 찾아달라며 울부짖다가 병원에 실려 가기도 했다. 그러나 준희는 아빠에 의해 학대당하고 암매장된 시체로 발견 되었다. 준희는 가녀린 5살이었다. 준희 양의 전라도 아빠는 딸의 생일에 맞춰 케이크를 사고 미역국을 주변에 돌리는 등 연극을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어느 유명 팝아티스트가 혼인신고를 올렸다며 sns에 남편을 소개했다. 그 남편이 연일 언론에 오르내리고 있다. 중국의 사업가로 알려졌던 남자는 각종 전과가 수두룩 했고, 전자발찌를 차고 있었고, 사실혼 관계의 여자가 따로 있었다는 증언도 나왔다. 그 남자의 고향은 전라도 강진이었다.

 

 

광주 아파트에서 불이 났다. 어린 삼남매만이 숨졌다. 화재는 엄마가 담배불을 이불에 비벼 끈 것 때문이었고, 이불은 방문 앞에 있었다. 엄마는 방안에 핸드폰과 어린 삼남매를 놔두고 자기만 빠져 나왔다. 모성은 강하고 어머니는 천하무적이라는 진리가 무너지는 순간이었다. 광주 어머니의 모성본능은 대한민국의 어머니들과는 영 딴판이었다.

 

 

전라도가 대한민국의 변방에서 권력의 중심부로 들어온지 어언 20, 바야흐로 지금은 '전라도 시대'가 활짝 만개했다. 방송에 나오는 맛집은 전라도에만 모여있고, 방송에서 잘나가는 연예인들은 대부분 전라도 출신이었다. 영화를 대충 만들어도 전라도 감독이면 진보적 예술이 되었고, 아무리 무식해도 전라도 출신이면 '개념 연예인'이 될 수 있는 길이 열려 있었다.

 

 

브레이크가 없던 전라도의 질주가 끝판의 막장을 보야주고 있다. 요새 언론에 등장하는 논란의 주인공들은 전라도 사람들이 차지하고 있다. 그 뉴스에는 위선과 거짓, 후안무치, 뻔뻔함, 도덕 불감증과 범죄의 무감각 등이 범벅되어 전라도의 심리 상태를 그대로 드러내고 있다. 양심과 진실은 쓰레기 취급을 받고 자기 안위를 위해서라면 자기 혈육마저도 희생시킬 수 있다는 비정함이 도사리고 있다.

 

 

왜 이런 것일까. 애초부터 전라도 사람들은 양심과 진실과는 거리가 멀었던 것일까. 그럴 리는 없다. 조물주가 인간을 만들 때 지역 차별을 하지는 않았을 테니까 말이다. 이것은 단언코 5.18증후군이 틀림없다. 전라도 사람들에게 5.18은 불패의 종교였고, 승리와 풍요와 재물을 가져다주는 복음이었다. 전라도 사람들을 만든 8할은 5.18이었다.

 

 

19805월 광주에서 벌어졌던 폭동이 1997년에 민주화운동으로 둔갑한 이후 전라도 사람들에게는 이런 소리가 들려왔다. 네가 최후까지 굴복치 않고 저항하면 시작은 미약하였으나 그 끝은 장대하리라. 네가 끝까지 우기면서 부끄러운 줄을 모르면 네 팔자가 바뀌리라. 후안무치와 도덕 불감증의 전라도 심리를 구성한 것은 10할이 5.18이었다.

 

백주대낮에 총기를 든 폭동이 민주화운동으로 둔갑한 사건은 전라도 사람들에게 문화적 충격을 넘어 정신적 개벽을 가져다 주었다. 내가 오늘 절도를 하더라도 내일은 투사가 될 수 있고, 오늘 살인을 하더라도 내일은 영웅이 될 수도 있는데, 나를 옭아매는 도덕이 대체 무엇이며 나를 규제하는 법률이 당췌 무엇이란 말인가. 도덕과 법률에서 자유로운 전라도의 영혼은 5.18에서 태어난 것이었다.

 

 

지금 전라도에게 필요한 것은 다시 한 번의 정신적 개벽이다. 그건 5.18의 망령에서 깨어나는 것이다. 전라도의 시선이 아니라 대한민국의 상식으로 5.18을 판단하여, 거짓과 위선으로 가득 찬 5.18의 굴레를 벗어던지고 대한민국의 찬란한 광장으로 나서는 것이다. 그리하면 5.18의 미혹에서 깨어난 전라도 사람들은 다시 한 번 신세계를 목격하게 될 것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우짜노님의 댓글

우짜노 작성일

전라도는 '99%'이고,평양은 '100%'입니다.
전라도는 평양이 통치합니다.
전라도는 절대로 깨어나지 않습니다.
전라도가 대한민국을 멸망시켰습니다.
전라도는 대한민국 땅이 아닙니다.
전라도는 '분리'가 답입니다.

멸공공수님의 댓글

멸공공수 작성일

대한민국 최초로 2016년 5월8일 어버이날,  아버지 죽여 고무다라야에 방치한 광주의  남매 추가,,,,
자기네가 518 or 민주화 운동한줄 알고 얼굴 떳떳하게 들고 신문에나올려는 찰라,,,

챙피한거 알었는지 절라도 출신 기자 경찰들이 비슷한 시기의 강남역 묻지마 살인사건 100배 뻥튀기해,,,
레밍들의 눈과귀를 강남역 묻지마 사건을 여혐 사건으로 떠들어대서,,,젊은 레밍들 강남역 사건으로 모이게 만든게...
김대중의 5.18 김영삼으로 레밍 눈돌리고...
김영삼의 5.18 전두환으로 레밍 눈돌리고,,,
레밍국가,,,,,,,,,
자기 주제가 레밍인거 알어야 자기의 병을 고칠수가 있다,,,,,,,,,,,,,,,,,,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댓글의 댓글 작성일

<댓글 프락치- 멸치꽁수 빈대출현 경보~>
이 미친놈(멸치꽁수)은 왜 나와서, 또 헛소리(비속어)를 내뱉나?
이놈아!, 너는 번지없는 주막이냐?
여기저기 빈대 붙어 다니며, 댓글 이간질로 똥싸놓는  프락치 질이냐?
핵심없는 댓글질은 문재인이 시키더냐? 정은이가 시키더냐?
이놈아~ 홍준표가 소녀상에 발정제 바르기 전에, 그거부터 박살내라!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4,106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3823 107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7) 노숙자담요 2016-04-04 39935 295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9) 관리자 2015-09-21 47421 255
24103 전쟁을 망각한 바보와 물뜨기 작전 새글 진리true 2018-09-20 25 4
24102 "위기의 대한민국 어디로 갈 것인가?" 구국포럼, 20… 새글 김철수 2018-09-20 23 2
24101 미국의 민낯 댓글(4) 새글 토끼야 2018-09-20 67 8
24100 지만원 사령관님, 헌법 소원심판 청구에 해외동포도 참여… 새글 banabas 2018-09-20 32 5
24099 자유한국당에서 가장 먼저 쫓겨나야 마땅한 사람은 댓글(1) 새글 banabas 2018-09-20 83 12
24098 깽판 불실 재판,벌금 때려, '전과자'를 양산, 북괴에… 새글 inf247661 2018-09-20 79 8
24097 공지 합니다. 새글 관리자 2018-09-20 130 34
24096 5.18 의진실 댓글(1) 새글 장여사 2018-09-20 133 20
24095 Re- 최근글 10758/3차 남북정상회담, 가장위험한… 새글 sunpalee 2018-09-20 127 13
24094 파내 팽개쳐야만 할 3가지! 새글 inf247661 2018-09-20 184 24
24093 美國언론은 대북한 전쟁을 독촉하고 있다. 새글 용바우 2018-09-20 381 59
24092 개성공단 재개? 새글 북두유권 2018-09-20 315 24
24091 엿먹은 비핵화 - 2021년 1월까지 새글 진리true 2018-09-20 382 25
24090 조원진이 태극기 리더가 될 수 없는 이유... 댓글(1) 새글 Marie 2018-09-20 281 9
24089 박근혜대통령님께~ 댓글(1) 새글 Marie 2018-09-20 219 9
24088 김성태,당에서 나가라!!! 댓글(1) 새글 Marie 2018-09-20 239 16
24087 Fake peace brings war... 댓글(1) 새글 Marie 2018-09-20 151 9
24086 이니와 으니의 합의문 댓글(2) 새글 알고싶다 2018-09-20 257 35
24085 30분만에 드러난 靑의 거짓말! 새글 현우 2018-09-19 423 61
24084 김정은 방남? 잘됐다 돼지바비큐 파티 가즈아~ 댓글(1) 새글 야기분조타 2018-09-19 229 35
24083 저녘 외출이 아닌 실제는 오후 2시 3시면 장병들이 7… 새글 이종혁 2018-09-19 380 70
24082 사실상의 종전선언이라고 언론에서 떠드는군요!! 새글 개돼지한국 2018-09-19 386 54
24081 '평화?' 내가 죽던지, 너를 죽이던지 2중의 1 뿐!… 댓글(2) 새글 inf247661 2018-09-19 315 37
24080 친미/반중 시대의 도래 댓글(1) 진리true 2018-09-19 324 27
24079 개재오 개종석을 까자 9월 19일 수요일 진리보수 2018-09-19 292 25
24078 개차반 - 개/돼지 - 남침유인 평양회담문 진리true 2018-09-19 298 42
24077 문재앙 월북 시키자는 청원서입니다 진리보수 2018-09-19 424 8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