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어준은 왜 드루킹을 저격했나?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김어준은 왜 드루킹을 저격했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8-04-16 00:12 조회690회 댓글2건

본문

김어준은 왜 드루킹을 저격했나?

 

 

인터넷 포털에서 문재인 정부를 비방하는 댓글을 쓰고, 추천 수 등이 보수 세력에 의해 조작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범인을 잡고 보니 범인들은 놀랍게도 민주당의 책임당원들이었다. 이들 중 한 명은 '드루킹'이라는 유명한 파워 블로거로 밝혀졌다. 이들은 보수 세력이 댓글공작을 펴고 있는 정황을 보여주기 위해 댓글 조작을 했다고 한다.

 

 

더욱 놀라운 것은 이들이 가짜 출판사로 위장한 사무실에서 614명의 네이버 아이디로 매크로 프로그램을 이용해 조직적인 조작을 해온 것으로 밝혀졌다. 거의 '댓글 공장' 수준이었다. 이들은 남파 간첩 수준의 거대한 규모로 댓글 조작을 하고 있었다. 이들 배후에 북한이 아니면 당연히 민주당이 있다는 증거일 수밖에 없다.

 

 

지금까지 밝혀진 사실을 대략 종합해 추리해보면 드루킹 등은 대선 당시부터 조직적으로 댓글 조작을 해오다가 문재인이 집권하자 김경수 의원에게 댓글 조작 대가로 주오사카 총영사 자리에 특정인 지명을 요구했지만 거절당했고, 이에 배신감을 느낀 드루킹 등이 문재인 정부를 비방하는 댓글을 조작하다가 들통이 났다는 것이다.

 

 

그런데 더욱 놀라운 것은 댓글 조작의 실체가 김어준이 제기한 의혹에서 출발한 것이었다. 김어준은 자기가 진행하는 방송 프로에서 댓글 알바단이 문재인 정부를 공격하는 댓글 조작 의혹을 제기하고 매크로 프로그램의 조작 시범까지 벌인 바 있다. 그런데 김어준의 의혹 제기에 오히려 김어준의 동지들이 쇠고랑을 차게 된 것이다.

 

 

김어준은 자기 동료들에게 총질할 정도로 멍청한 것일까. 여기서는 세 가지의 추리가 가능하다. 첫째는 드루킹과 김어준이 공범일 경우다. 드루킹의 말대로 문재인 정권에게 경각심을 고취시키기 위해 보수 세력이 댓글공작을 펴고 있는 정황을 보여주는 용도로 댓글 조작에 같이 나섰을 경우이다. 이런 경우라면 김어준의 저격은 오발로 동료를 맞춘 셈이다. 허나 모든 상황들이 어설퍼서 이럴 가능성은 낮다.

 

 

둘째는 김어준과 드루킹이 서로를 전혀 몰랐을 경우이다. 김어준은 네이버에서 발생하는 댓글에서 敵情 (적정)을 탐지했고 바로 저격에 나섰는데 그만 드루킹이 피격되었을 수 있다. 댓글 조작은 간첩처럼 해야하는 과업이고, 민주당의 댓글 공작단이 공산당처럼 점조직으로 운영된다면 서로 몰랐을 수 있으니 가능성은 높다.

 

 

남로당의 여순반란사건에서도 이런 상황이 있었다. 여순반란사건은 지창수를 비롯한 하사관들이 주동이 되었다. 반란을 일으키면서 하사관들은 보이는대로 장교들을 사살했다. 나중에 빨치산 사령관 이현상은 이 대목에서 통탄해 했다. 장교들도 남로당의 프락치들이었기 때문이다. 점조직으로 운용되는 공산당 조직에서 서로를 몰랐기에 저격해 버린 것이었다.

 

 

세째는 김어준과 드루킹은 공범은 아니지만 서로를 알고 있을 경우다. 이미 서로가 10여년 이상 이쪽 바닥에서 물을 먹었다면 서로가 서로의 존재를 모를 리는 없다. 서로가 알고 있는 상태에서 김어준이 드루킹을 저격했다면 이번 댓글 조작 파문은 정권 헤게모니 쟁탈전이라는 큰 싸움의 일부분일 수 있다.

 

 

이번 댓글조작 사태로 김경수 의원의 모가지가 달랑거리고 있다. 김경수는 경남지사 출마를 앞두고 있다가 출마 선언을 늦췄다. 안희정도 대권을 꿈꾸고 있던 중에 낙마했다. 안희정이가 낙마했을 때 홍준표 대표는 그 배후로 임종석을 지명한 적이 있었다. 김경수와 안희정은 비단길만 걷던 정치인이라면 임종석은 음악 저작권료를 걷어 북한에 보내며 생업을 유지하던 '프롤레타리아' 였다.

 

 

댓글 조작 파문은 극히 빙산 위의 일각일 수 있다. 안희정이 낙마하고 김경수가 위태로운 것은 같은 운동권과 주사파 안에서 벌어지는 권력 다툼일 수도 있다. 동쪽 정치인이 낙마하는 것으로 보아 동방파에 대한 서방파의 견제일 수도 있고, 부르주아 운동권에 대한 프롤레타리아 운동권의 증오에 찬 죽창질일 수도 있다. 이번 정권에서는 그동안 보기 힘들었던 증오가 저주가 사회 도처에 나부끼고 있다.

 

 

그 어떤 경우든 간에 대한민국 정치는 코미디를 피할 길이 없다. 보수정권에 대한 댓글 조작 공격으로 정권을 잡은 자칭 깨끗한 진보정권이 막후에서는 더욱 더럽고 지저분하게 댓글 공작을 벌이고 있었다는 사실이 드러났기 때문이다. 대한민국 정통 세력은 이런 나부랑이들에게 두 눈을 뜬 채 정권을 빼앗겼으니 어찌 코미디가 아니겠는가.

 

 

좌파 세력들이 우파 세력을 때려잡겠다고 벌인 미투 운동에 나가떨어지는 것은 좌파 세력들이었다. 자기들이 휘두른 죽창에 자기편들만 때려잡은 것이다. 댓글 조작 사건도 좌파 거물급들이 떨어질 조짐을 보이고 있다. 도대체 대한민국 보수우파 정권은 얼마나 무능 했기에 이런 저질 세력들에게 정권을 인계했단 말인가.

 

 

 

비바람

댓글목록

북두유권님의 댓글

북두유권 작성일

김어준 정도 되는 인물이 드루킹을 모를리가 없죠..저역시 드루킹 블로그에서 적정을 살피는 일도 했었지요..멍한 애들 선동하는 좌빨들 글이 어느정도 수준인지 보려고 많이 봤지만 다른건 어설프고 논리도 약해서 실망을 많이했지만 정치권 분석하나만큼은 잘했습니다..이미 수년전에 내각제 세력 움직이는거 다 간파할 정도였으니 사실 이자는 박원순을 이명박계로 보았습니다..물론 현재는 아니지만..이자가 주장하는 반문이 안희정,이재명,박영선,박원순,추미애를 대표적으로 꼽습니다..워낙 유명해서 좌파 국회의원들 친분도 있는거같던데 친문세력을 대변하는 수준의 글을 많이 써오고있었는데 내부 권력다툼으로 볼수밖에 없을듯..

좌익도륙님의 댓글

좌익도륙 작성일

저는 그냥 전라도들인의 주장은 그냥 패스합니다.
어준이 얼굴보니 그냥 전라도인 같던데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3,013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2399 103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7) 노숙자담요 2016-04-04 38717 286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9) 관리자 2015-09-21 46250 249
23010 노무현-조민기-노회찬, 3人의 묘한 공통점 새글 야기분조타 2018-07-23 53 5
23009 어차피 진 게임인데요~~~ 댓글(2) 새글 민주자유 2018-07-23 130 8
23008 김성태가 운지할 차례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8-07-23 226 29
23007 노회찬 비명소리 못들은 주민들 댓글(1) 새글 돌박 2018-07-23 399 46
23006 보셨죠? 새글 오뚜기 2018-07-23 267 53
23005 조선일보 배달하는 홍어한마리의 망언+여담 새글 M38A1 2018-07-23 242 37
23004 남재준 업적 새글 진리보수 2018-07-23 199 28
23003 서울대 고려대 연세대 중앙대 경희대 나오면 뭐하나 새글 진리보수 2018-07-23 218 23
23002 노회찬은 고대 종북 세력들 데려가지 댓글(1) 새글 진리보수 2018-07-23 259 18
23001 정의의 자살 댓글(2) 새글 진리true 2018-07-23 348 28
23000 조폭동원 유세-경기도지사 리재명, 성남시장 은수미에 대… 새글 M38A1 2018-07-23 253 42
22999 김병준은 518과 세월호 배후 새글 돌박 2018-07-23 452 57
22998 청춘과 여름밤의 대화( 제 2편)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8-07-23 200 21
22997 '종북척결'의 시대는 저물 것인가 댓글(1) 새글 비바람 2018-07-23 264 32
22996 문재인 대통령은 색맹입니까? 댓글(2) 새글 banabas 2018-07-23 285 19
22995 매우 ‘조용하게(?)’ 마지막으로 2011년 2월과 4… 댓글(1) 새글 우익대사 2018-07-22 204 5
22994 이해찬이 더불당 대표에 출마한 까닭은? 댓글(2) 새글 국검 2018-07-22 353 29
22993 누가 대한민국을 움직이는가? 댓글(5) 새글 두지 2018-07-22 326 24
22992 이재명-은수미 일당의 시스템 따윈 없는 후진적 조폭정치 댓글(4) 야기분조타 2018-07-22 225 11
22991 황교안이 보수의 대안이 될 수 있는가? 댓글(4) banabas 2018-07-22 345 21
22990 개돼지레밍들은 꼭 맞아야만 아픈것을 아는가?? 댓글(2) M38A1 2018-07-22 167 28
22989 문재앙정권을 향해 미국이 경제제재리스트로 추가해야 할 … M38A1 2018-07-22 200 36
22988 북한 비핵화문제는 협상으로는 해결되지 않는다. 댓글(4) 용바우 2018-07-22 195 46
22987 [5.18역사전쟁]5.18영상물 계엄군위장 괴뢰군포착 댓글(3) 김제갈윤 2018-07-22 380 47
22986 어제, 鐘閣驛 1번 출구 직진, '碑閣(비각) 옆 우파… inf247661 2018-07-22 176 25
22985 만화가(漫畵家) '김 성환!', 지금 뭣하느냐, '문'… inf247661 2018-07-22 236 23
22984 홍준표, '태도변화 없는 북한... 위장이란 … 댓글(4) 제갈공명 2018-07-22 184 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