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K-비핵화"와 "KP(한반도) - 비핵화"는 엄연히 다른 것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NK-비핵화"와 "KP(한반도) - 비핵화"는 엄연히 다른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8-07-12 03:34 조회724회 댓글2건

본문

문 밖에만 나가면 반미공작

문 대통령은 싱가포르 방문 계기로 현지 언론 '더 스트레이츠 타임스(Th Straits Times)'와

사전에 서면 인터뷰(?)를 진행했다.

본격적인 싱가포르 국빈방문 일정이 시작되는 이날에 맞춰 내용을 공개했다.  

'한국 전쟁 종전선언 추진 계획이 어떻게 되는가?'라는 질문(언론과 사전 말맞추기)에,

"판문점 선언(4/27)에서 합의(?)한 대로,

정전협정 체결 65주년이 되는 올해 종전을 선언하는 것이 우리 정부의 목표"

"시기와 형식 등에 대해서는 북한, 미국 등과 긴밀히 협의해 나갈 것이며

현재 남북 및 북미간 추가적인 협의가 지속되고 있다" 


정부 당국자의 주장,

"오는 9월 말 뉴욕에서 열리는 유엔 총회에서 남·북·미 3국 혹은 중국까지 4개국이 모여

종전선언을 하는 방안을 유력하게 추진 중"

북한이 원하는 것은 6·25 정전 65주년인 7월 27일에 종전선언을 하는 것이다.

-----------------------------------------------------------------------------------

4/27 남북 평화회담의 사기성 

1. 북한-비핵화와 한반도-비핵화의 차이

북한(NK)- 비핵화한반도(Korean Peninsula = KP) -비핵화엄격히 다르다.

한반도(Korean Peninsula = KP) -비핵화미국과 유엔결의(2375호)와 전혀 무관하다.

미국은 북한(NK)- 비핵화를 목표로,  유엔결의(2375호)를 추진해왔고,

이를 근거로 미-북 6/12 비핵화회담을 한 것이다. 

따라서, 4/27 남북회담에서 "한반도 비핵화=KP 비핵화" 선언은 미국을 반역한 "거짓- 회담"이 된다.

북한핵무장이 남한과 미국 태평양 방어선을 위협한 것이 미-북회담의 근거이다."

남한은 핵무장 국가가 아니다.

그러므로 한반도-비핵화란 용어자체가 어불성설이요,

주한미군의 핵 억지력을 반대하는 북한 독재정권과 동일한 주장이다.

이것이 문재인 정권이 친중종북 주사파 정권이라는 증명이다.

 

2. 주한미군 주둔목적 -  중국/러시아의 핵위협 방어용

"주한미군 주둔목적"은 아시아 남진정책을 추진하는 "중국/러시아-핵전력의 방어목적"이다.

그러므로 주한미군의 핵무장은 한반도 비핵화회담의 대상(안건)이 될 수 없다.

문재인-김정은의 한반도 비핵화 주장은, "주한미군 철수와 한미동맹 파기를 요구"하게 된다.

북한 김정은이 미-북 6/12 싱가폴 회담을 수용한 것은 '한반도 비핵화'가 아니다.

미국과 북한이 1 : 1 로 약속한 "북한 자체비핵화-굴복회담"이다.

그러나, 북한 김정은이 중국과 러시아 기대기로 전환하면서,

미국과 약속한 비핵화(CVID)를 차일피일 미루면서,  6/12 미-북회담을 파기하려는 목적이다.

 

3. 한반도 비핵화의 무서운 흉계 -주한미군 철수주장

문재인 정권이 김정은과 야합음모한 것이 "한반도 비핵화의 무서운 흉계"이다.

한반도 비핵화를 미-북 6/12 회담으로 왜곡하기 위하여, 북한은 단계적 비핵화를 내세워 시간을 끌었다. 

미국무 폼페이오까지 빈손으로 돌려보냈다. 

결국, 북한이 중국의 지시(훈수)를 받고, 주한미군의 핵군축 회담으로 유도하기위하여, .

북한-비핵화 목적보다,  6/25 종전회담을 평화회담으로 선-교체하자는 전술을 들고나온 것이다.

 

6/25 종전회담을 북한 비핵화 협정보다 먼저 추진하면,

당연히 핵억지력을 보유한 주한미군의 한반도 주둔은 허용될 수 없다.

따라서 문재인 정권은 북한 김정은과 미리 야합하여,

4/27 회담에서, 북한-비핵화의 협정선언이 아니라,  "한반도-비핵화의 거짓-발표문"으로

대체하여 넣은 것이다.(한중/한러 밀약회담이 주범)

 

이를 감추기 위하여, 싱가폴 미-북 6/12 회담을 파괴하려고,

7/12 싱가폴 국빈방문을 빙자하여, 6/25 종전회담을 먼저 제안하고 언론에 발표한 것이다.

미국 트럼프 정권이 한국 정부의 흉계(용어 차이)를 간파하고 있는 지는 모르겠다.

"NK-비핵화""the Korean Peninsula - 비핵화"는 엄연히 다른 것이다. 

 

                                 바보야 ▶ https://youtu.be/azNJSib2IpQ

댓글목록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김정은만이 대한민국의 적이 아니다.
깨어나라. 어리석은 것들아.

bugle님의 댓글

bugle 작성일

주사파 정권 심판해야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9,039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 관리자 2019-03-13 613 24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7710 167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2932 351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3) 관리자 2015-09-21 50113 290
29035 문재인 일당과 더불어 완전 숙청(肅淸)의 대상인 국정원 새글 우익대사 2019-04-26 92 12
29034 美國은 북한핵을 보고만 있지 않을것이다. 댓글(1) 새글 용바우 2019-04-26 189 39
29033 국회 선진화법 제정은 박근혜 대통령의 최대 자충수 댓글(1) 새글 야기분조타 2019-04-26 152 13
29032 자료실 열람 할 권리는 없습니까? 댓글(1) 새글 생각창고 2019-04-26 123 4
29031 임종석의 재판기록 게시판에 올려 주시지요 새글 생각창고 2019-04-26 113 10
29030 나경원, '여자 전두환' 되기를! 댓글(2) 새글 야기분조타 2019-04-26 235 21
29029 김 일성 괴수의 실체 바로 알기 새글 배달겨레 2019-04-26 196 20
29028 김영삼-문재인 평행이론 댓글(1) 새글 야기분조타 2019-04-26 128 21
29027 문재인대통령의 반국가적 범죄사실을 고소합니다! 댓글(2) 새글 우주과학 2019-04-26 290 28
29026 칼잡이 윤석열 장모사건-시사저널 새글 김제갈윤 2019-04-26 312 55
29025 칼잡이 윤석열 장모 사기사건 연루 의혹-내연남이 경영권… 새글 김제갈윤 2019-04-26 271 34
29024 민주당이 '5.18감옥법'에 목을 매는 이유! 댓글(2) 새글 비바람 2019-04-26 221 51
29023 굿-바이, 홍준표 댓글(1) 새글 이팝나무 2019-04-26 328 49
29022 아니 이것들이 김진태의원님 사무실 앞에서 뭐하는 짓이여 새글 야기분조타 2019-04-26 242 26
29021 자유당이 지금 날뛰는 이유는 선거법때문 새글 김제갈윤 2019-04-26 160 26
29020 거기 누구 없습메? 댓글(2) 새글 일조풍월 2019-04-25 170 13
29019 조갑제가 "박정희전기"를 집필한 정황을 검증해야 합니다 댓글(2) 라이언 2019-04-25 208 24
29018 자유당 광화문 장외집회 구설 댓글(5) 김제갈윤 2019-04-25 254 18
29017 황교안, '끝까지 싸우겠습니다' 댓글(4) 제갈공명 2019-04-25 235 21
29016 광주 넝마주이 2백14명 댓글(1) 신생 2019-04-25 290 16
29015 넝마주이는 정부와 경찰의 감시대상 댓글(1) 신생 2019-04-25 172 20
29014 같은 빨갱이 독재자들끼리 아주 잘 하는 짓이다 야기분조타 2019-04-25 210 20
29013 5.18왜곡처벌법 날치기처리 진행중 댓글(1) 김제갈윤 2019-04-25 147 21
29012 영화 오월애 흔적도 없이 사라진 5.18 넝마주이 댓글(1) 신생 2019-04-25 232 38
29011 5.18광주사태와 세월호참사 관련 영상입니다. 대한민국민 2019-04-25 235 6
29010 안 정권 대표와 지 만원 박사님을 백악관에 소개해드렸다… 댓글(10) 배달겨레 2019-04-25 524 8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