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더-곰 사냥 시작(10/10)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팬더-곰 사냥 시작(10/10)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8-10-11 12:30 조회472회 댓글0건

본문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가족이 홍콩에 200억원 넘는 고급 주택 등 부동산에 투자해

막대한 시세차익을 올렸다고 홍콩 빈과일보10일 보도했다.

시 주석 일가 외에도 공산당 최고지도부의 자녀로 20대 나이에 현금으로 500억 넘는 주택을

사들인 경우도 있다.   

시 주석의 누나 치차오차오(齊橋橋)와 조카 장옌난(張燕南) 등 시 주석 일가가

1990년대부터 신분을 숨기고 별도의 부동산 회사를 세우는 방식 등으로 홍콩에서 매입한 주택은

총 8채에 달한다. 시가로 총 6억4400만 홍콩달러(약 934억원) 상당이다.  

 

후진타오(胡錦濤) 전 중국 주석의 오촌조카인 후이스(胡翼時)는

2009년 홍콩의 주택 등을 사들였는데 64%의 시세차익을 올렸다. 

권력 서열 3위 리잔수(栗戰書)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의 딸 리첸신(栗潛心)은

2013년 1억1000만 홍콩달러(약 160억원)의 고급주택을 매입해 남편과 함께 살고 있다.

최고 지도부인 7인의 상무위원 중 한 명인 왕양(汪洋) 부총리의 딸 왕시사(汪溪沙)는

 2010년 총 3600만 홍콩달러(약 52억원)에 달하는 홍콩 주택 2채를 사들였다가 한 채를 처분한 상태다.

장가오리(張高麗) 전 부총리의 딸 장샤오옌(張曉燕)은 홍콩 기업가의 아들과 결혼한 후

남편과 함께 적극적으로 부동산 투자에 나서 이들 부부와 일가는 약 1240억원 상당의 20채 넘는 주택을

홍콩에 보유하고 있다.

2015년 당시 24세 불과했던 자칭린(賈慶林) 전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주석의 외손녀 리즈단(李紫丹)은

전액 현금으로 약 560억원에 달하는 홍콩의 고급주택을 사들이기도 했다.

------------------------------------------------------------------------------------------------------

시진핑이 죽으면, 문재인도 죽는다(10/10)

중국몽(有所作爲)은  중국의 신(주석)으로 등장하여 미국에 도전한 "팬더-곰 정신"이다.

팬더-곰(시진핑)은 공청단(가난뱅이 당)-출신으로,

상해당(부자당)과 태자당(귀족당)의 권력 경쟁에서 어부지리로 오른 자이다.

이 자가 장기권력의 아성을 쌓고, 김대중-노무현처럼, 권력의 칼로 중국 권력을 해부하려한 것이다.

미국 트럼프 정부는 13조 달러의 무역적자를 해소하는 길이 "팬더곰-잡기"임을 이미 알고 있었다.

트럼프의 미-중 회담 첫 만남부터, 시진핑의 안색이 새파랗게 질린 날이 첫-상징이다.

https://youtu.be/OF1FH8pb8ZI

부자(사자)는 부자(곰)의 약점을 아는 법이다.

미국의 무역전쟁은 그래서 먼저 시동을 걸었다.

팬더-곰이 성장하기 전에 기습공격을 가한 것이다.

그동안 숨도 못쉬고 눌려살던  상해방과 태자방이 쾌재를 부르고,

등소평의 유지(韜光養晦)를 반역한 팬더-곰을 같이 때려잡자고, 내부조력을 시작한 모습이다.

갑자기 홍콩-찌라시 신문을 통하여, 전격 보도를 한 것은 누구의 공작일까?

보나마나, 미/영의 지원을 받는 세력이다.

중국 13억 인민의 경제고통이 본격화되는 시기에, 55개 소수민족의 민주화봉기를 심는

"중국판-자스민혁명의 불붙이기"다.

미국 트럼프 정권의 중간선거까지 개입한 globalism-세력(국제공산당 참여)의 파괴를 함께

추진하는 선전포고이다.

 

한중 합작세력(국제코민테른 100주년 기념식 참가-더불당 추미애)의 반미전선을 함께 부수기 위하여,

중국 심장부에 시한 폭탄을 투척한 것이다.

팬더-곰이 내부반란 세력의 봉기로 탄핵위기에 처하게 만드는 방법이다. 

팬더-곰이 무슨 해명을 내세운 들,

13 억 중국인민에게 각인된 "신흥도적의 상징성"은 영원히 지워질 수 없다.

마치 "노무현과 문재인의 문현동-금괴도굴사건"이 한국민에게 영원히 각인된 효과와 같다.

시진핑과 문재인의 한중-합작 공동운명체(중국몽-바벨탑 건설음모)가 무너져 내리는 출발일이다.

"한국 더불당-한국당의 친중파 세력"이 경천동지-대경실색할 일이 터진 것이다.

 

중국신(팬더곰-시진핑)을 믿고 살아온 386-주사파세력과 연정세력(5/18 숙주 홍방자일당 포함)은

어디로 갈 것인지, 사면초가에 직면한 것이다.

당장 타격받을 세력은 중국(코민테른 공작부)의 지원을 받아온 문재인 주사파정권이다.

팬더곰의 태양광 패널깔기 수입사업으로 전 국토를 유린하고 파괴한 원전중단죄가 기다린다.

친중 정치자금으로 금뱆지-권력을 가슴에 달았고,

5/18 부정유공자-다이어몬드 신분증으로,

부러울 것이 없는 "안하무인-5/18 양반들"로서, 지난 18년의 귀족층(5/18 신분증소유자)으로서,

촛불 국민의 생계보장용-억대연봉 먹이사슬의 지도층이 되어서,

조금만 더버티면, 북한 김정은과 장기집권-연방제 선언국가의 야망들이 눈에 선한데,

이 모든 꿈들이 일거에 무너질 위기가 도래한 것이다.

중국의 권력교체는 문재인 정권의 사망과 연결된 "판도라-상자"이다. 

이렇게 권력교체의 쓰나미가 중국부터 몰아치는 징조를, 과연 문재인과 임종석은 알고 있을까?

"두려운 공포의 날"이 시작된 것이다.

 

                   나 떠나도 울지마!   https://youtu.be/jTIY81EVf4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25,624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합니다. 댓글(10) 관리자 2018-09-20 1635 99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5047 124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7) 노숙자담요 2016-04-04 41038 311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1) 관리자 2015-09-21 48249 263
25620 증거인멸꾼 문재인과 택시운전사의 5월 새글 시사논객 2018-12-11 115 15
25619 전두환대통령님 많이 보고 싶습니다 댓글(2) 새글 진리보수 2018-12-11 87 14
25618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당선의 의미 새글 야기분조타 2018-12-11 154 17
25617 이계성대표님이 오늘 故 이재수 전 기무사령관님의 추모식… 새글 진리보수 2018-12-11 66 14
25616 조영환대표님 이주천교수님 항상 감사드립니다 새글 진리보수 2018-12-11 46 7
25615 인권의 날에 북한 노동당 제재강화 새글 진리true 2018-12-11 110 25
25614 이 미친놈 아직 살아있네요... 댓글(2) 새글 문석탄핵돼지M38A1 2018-12-11 599 37
25613 40년지기 친구 잃은 박지만 회장에 뽕쟁이라 조롱하는 … 새글 야기분조타 2018-12-11 333 39
25612 종대야 우리가 왜 북한새끼들 비위를 맞춰줘야되냐 댓글(1) 새글 야기분조타 2018-12-11 230 45
25611 "빨갱이는 말이 필요 없다, 몽둥이가 약이다!" 댓글(9) 새글 국검 2018-12-11 281 46
25610 고난의 행군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댓글(2) 새글 김철수 2018-12-11 277 46
25609 역사 전쟁에서 우익이 좌익을 쉽게 이길 수 없는 이유 댓글(3) 새글 금강야차 2018-12-11 268 30
25608 이제 각론에 들어간다 댓글(2) 새글 김철수 2018-12-11 303 40
25607 이재수 기무사령관이 유병언의 행방을 추적하였을 때 문재… 댓글(2) 새글 시사논객 2018-12-11 543 71
25606 지만원 박사님 아래 송영선 박사의 견해를 평가해 주시면… 댓글(1) 새글 banabas 2018-12-11 268 9
25605 "적폐청산 이름으로 법치파괴" 새글 海眼 2018-12-11 159 32
25604 "KTX 탈선·KT 아현지사 화재 등은 북한의 사회교란… 새글 海眼 2018-12-11 245 33
25603 전국 대학교(100) 에 이잡놈의 대자보가 봍어있기에.… 댓글(3) 새글 Long 2018-12-11 373 32
25602 애썼다 ! 새글 Long 2018-12-11 264 19
25601 이재수 장군, 자결 직전 박지만 회장 만나 억울함 토로 새글 야기분조타 2018-12-11 224 36
25600 이란 정권의 내부붕괴 시작- 경제사범 인권탄압 증가 새글 진리true 2018-12-11 160 25
25599 죽음으로 항거한 이재수 사령관님 영전에..! 새글 현우 2018-12-10 175 44
25598 남북 한강 하구 공동수로조사 마무리 새글 북두유권 2018-12-10 133 19
25597 이재수 기무사령관의 죽음이 가져올 大 혁명신호탄! 댓글(3) 새글 현우 2018-12-10 313 51
25596 현 대한민국은 정치권이 나설수 없는 간첩공화국! 새글 현우 2018-12-10 214 38
25595 차기 대선주자 댓글(4) 새글 북두유권 2018-12-10 342 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