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을 한방에, 문재인을 미치게 할 '트럼프'의 한 수!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김정은을 한방에, 문재인을 미치게 할 '트럼프'의 한 수!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국검 작성일19-05-15 18:23 조회776회 댓글0건

본문

김정은을 한방에, 

문재인을 미치게 할 '트럼프'의 한 수!

 

 

[北風 소설]


남한 지역 중요 해안은 미국의 전략 자산이

대거 집결해 무슨 일을 꾸미는지 알 수 없는 

상태로 경비는 무척 삼엄하다.


이런 와중, 미.북 간 직통 핫라인을 통해

미국 '트럼프'로부터 북한 '김정은'에게

긴급을 알리는 직통 전화 한 통이 걸려온다.


양쪽은 상호 신분을 확인한 후,

"5분 뒤 다시 걸 테니, 

김정은 위원장이 직접 받으라 하시오." 

 

이렇게 확인차 첫 통화가 끝난 후 

정확히 5분 뒤...!


트럼프: (다급하게...!!)

           "나 트럼픈데, Mr. Kim 바꿔, 급해!"

기쁨조: "위원장 동지, 도람뿌랍네다"

           "급하답네다"


김정은: (긴장한 채로...??)

           "뭐이가... 아! 헬로~!"

트럼프: (다급하고 강한 어조로...)

           "Mr. KIM, 나 트럼프다"

           "비밀 통화다"

           "듣기만 하라!"

           "통역은 필요 없다"

           "방금 들어온 정보다"

           "당신 거기 있으면 죽어!"

           "시간이 없다"

           "특각과 벙커를 제외한 어디든 빨리 망명하라!"

           "한국의 문재인도 믿지 말라!"

           "내가 당신과의 우정을 생각해 특별히 알리는 거다"

           "행운을 빈다"

           "Mr. Kim, Hurry up!"

           "뚝! 뚜 뚜 뚜..."(김정은은 가뿐 숨을 몰아 쉰다)

           

이거이... 믿거나 말거나...!?!?


속사포처럼 일방적으로 쏟아 낸 트럼프의 

긴박한 어조의 단 문장 말 폭탄에 

김정은은 그저 OK, OK로만 응수할 수밖에는 

달리 도리가 없는 짧은 순간이 지나갔다. 


그러잖아도 이번 북.러 정상회담에 나온

김정은의 몰골과 고르지 못한 거친 숨소리를 들으니

어차피 김정은에겐 그리 긴 시간이 남은 것 같지 않다.

이렇게 6월 급사설은 실제 상황으로 귀결될 것인가.


트럼프로부터 급 전갈을 받은 김정은은

갑작스럽게 심장이 터질 것처럼 쿵쾅거린다.

도대체 잠도 이룰 수 없다.

러시아 산 보드카를 연발로 들이킨다.


아니... 어캐 된 기야...???

공갈이야...! 전갈이야...!

순간 생각이 복잡하다.

요즘 북조선 상황을 보니 그럴 수도 있겠다 싶은데,

어떤 놈이 자신을 죽이려는 지 모르니...

주변의 모든 사람을 의심하게 된다.


빨리! 라는 단어가 모든 생각을 뒤덮으며...  

시간이 흐를수록 김정은의 의심 병은 깊어간다.


"이거이... 드디어 올게 온 거이가...??"

"야! 요거래 참 X같구나 야..."


"김영철이 이 간나새끼가 쿠데타 한다는 거이가...!"

"고롬, 최룡해 이 간나새끼가 설마하니...!"

확인할 맘의 여유가 없다.

긴박함을 알리는 '빨리'란 단어 때문이다.


"야~ 이거 미치갔구나 야!"

"설주 어디 갔어!(데려가야 하나...)?"

"여정이래 어디 갔어!(데려가야 하나...)?"

"이거래 이' 아 새키들은 댈꼬 가야 하나..."

"이' 어캐야 하네..."


"야! 야! 차 차, 차 대기시키라우..."


"저~ 장군님 헬리곱타로 가시는 게..."

"썅! 간나새끼... 거 소문낼 일 있네..."

"시간 없어야, 서두루라!"


김정은을 태운 차가 모처를 떠나자마자,

김일성 부자의 동상과 금수산태양궁전에 

천둥 같은 폭발음이 작렬한다.

"꾸고구구 꽈 쾅~!!!"


이 폭음을 들은 김정은은 감히 돌아갈 엄두도 못 낸다. 

여기저기 정처 없이 헤매다 객사할 김정은이다.



<국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0,330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 관리자 2019-03-13 1765 44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9138 179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3994 367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3) 관리자 2015-09-21 51289 303
30326 유시민 "우리 기업 2~3세 중 김정은만한 혁신가없다"… 새글 나에게 2019-07-17 8 0
30325 김정은 벤츠 밀수선 DN5505호, 북한석탄 싣고 포항… 새글 나에게 2019-07-17 10 3
30324 뉴욕타임스, 김정은의 벤츠 밀수과정 추적-부산항에서 환… 새글 나에게 2019-07-17 12 0
30323 1000억짜리 공격헬기를 8년만에 폐기 한다고? 새글 나에게 2019-07-17 11 0
30322 청와대 집권세력의 2020년 '총선' 및 2022년 '… 새글 나에게 2019-07-17 11 0
30321 시클을 오랫동안 눈팅하다 가입하게된 전라도입니다 댓글(1) 새글 대한수호 2019-07-17 119 21
30320 구멍난 대한민국 국방! 설마? 신인균, 김정봉, 박휘락… 새글 나에게 2019-07-16 156 7
30319 한일 정면 충돌, 이렇게 될 것이다 새글 나에게 2019-07-16 152 14
30318 [해외논조] 문재인 정권은 한일(韓日) 양국 '공통의 … 새글 나에게 2019-07-16 80 8
30317 (기독교 칼럼) 평양 대부흥의 허와실 연구 - 기독교에… 새글 마르지않는샘물 2019-07-16 147 17
30316 문가xx가 결국은 모국에 제2의 IMF를 선물해줄 것 … 댓글(1) 새글 배달겨레 2019-07-16 393 64
30315 움직일수록 올무는 더욱더 옥죄인다. 댓글(1) 새글 우짜노 2019-07-16 348 78
30314 나는 차라리 친일파가 되겠다 댓글(12) 새글 청원 2019-07-16 355 54
30313 거 잘난 사람 없소? 새글 토끼야 2019-07-16 257 53
30312 문재인의 사드반대 대한미국과 김정숙의 파라나비. 파란 … 댓글(1) 나에게 2019-07-16 244 25
30311 주사파가 점령한 대한민국 _ 김문수 칼럼 댓글(1) 나에게 2019-07-16 247 13
30310 아베에 조롱까지 당한 문재인!!! 나에게 2019-07-16 298 42
30309 한국형 핵잠수함의 타산지석! 佛 바라쿠다급 핵잠수함 진… 나에게 2019-07-16 164 10
30308 큰일났다 ! 댓글(5) Long 2019-07-16 495 54
30307 일본이 미첬다고 15조를 배상해주랴? 진리true 2019-07-16 229 27
30306 [의병칼럼] 국민매표 반일팔이 선동 KBS 규탄 공영노… 댓글(1) 제주훈장 2019-07-15 140 23
30305 삿뽀르 간빠이! 댓글(1) 방울이 2019-07-15 239 24
30304 <마지막 낙엽같은 잎새- 인생에게> 댓글(4) 토끼야 2019-07-15 285 23
30303 아베수상의 말을 처음부터 다듣기나했나...?! 댓글(1) Marie 2019-07-15 227 25
30302 천주교 좌익사제 191명 명단 전격공개 댓글(1) 나에게 2019-07-15 265 39
30301 <마지막 낙엽같은 잎새-인생에게> 댓글(1) 토끼야 2019-07-15 201 1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