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은 미국을 이길수없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중국은 미국을 이길수없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제갈공명 작성일19-06-17 21:25 조회314회 댓글0건

본문

이도운 논설위원 

미·중, 무역 넘어 전방위 충돌  
美 일방적 공격에 中 방어 구도  
금융·에너지·군사 우열 뚜렷 

安美經中에서 安美經美 가야  
최강대국이 주는 혜택도 가능  
美가 蘇·日 응징 때 韓 도약

미국과 중국의 충돌에서 어느 편에 서야 할까. 어렵게 생각할 필요가 없다. 미국이다. 우선, 누가 이길지 분명하기 때문이다. 미국이 무역·기술·금융·인터넷·교육·에너지·군사 분야에서 일방적으로 공격하고, 중국은 간신히 막아보려는 상황이다.

무역은 미국이 1년에 약 3500억 달러의 대(對)중국 적자를 기록하기 때문에 관세 전쟁이 벌어지면 당연히 미국이 유리하다. 도널드 트럼프 정부가 화웨이 통신 장비 사용 중단을 세계 각국에 요청하면서 ‘기술 충돌’도 시작됐다. 미국은 첨단기술 분야를 이끌고, 전 세계 특허 시장을 장악하고 있어 이 또한 유리한 게임이다. 금융은, 미국이 중국의 숨통을 조일 수 있다고 보는 분야다. 중국 외환보유액은 약 3조 달러. 최근 중국 전문가가 그 내역을 분석해줬는데, 결론은 “가용 외환이 생각보다 많지 않다”는 것. 몇 년 전 월스트리트의 헤지 펀드가 상하이 시장에서 위안화를 슬쩍 공격한 적이 있다. 그때 중국 당국이 매우 신경질적인 대응을 했는데, 미국은 그때 중국의 위기관리 방식을 파악했다고 한다. 중국 쪽에서는 금융시장을 좀 더 개방하는 선에서 타협하고 싶어 한다.

인터넷 역시 미국에서 태어났고, 미국이 칼자루를 쥐고 있는 분야다. 지난해 트럼프 대통령이 ‘망(網) 중립성 폐지’를 들고나오자 중국 당국과 기업들은 바짝 긴장했다. 통신망 사업자가 콘텐츠의 흐름을 좌우하게 되면 중국의 알리바바나 텐센트 같은 인터넷 기업은 큰 타격을 받는다. 인터넷 트래픽은 기본적으로 미국을 거쳐 가는 경우가 많으므로 미 정부가 마음만 먹으면 중국 정부 기관 및 기업의 인터넷 속도를 조절하고, 심지어는 단절할 수도 있다고 중국은 우려한다. 미국의 고등교육에서도 중국이 밀려나고 있다. 지난 4월 스탠퍼드대를 방문했을 때, 올해 학부 신입생 가운데 중국 출신이 하나도 없다고 들었다. 하버드대, 매사추세츠공대(MIT)도 마찬가지라고 한다.

에너지는 국제정치를 움직이는 실질적 힘으로, 경제 전문지 포천이 매년 발표하는 세계 500대 기업 가운데 상위 순위는 에너지 기업들이 장악하고 있다. 미국은 셰일 가스·석유로 에너지를 자급하게 되면서 국제정치에서 압도적 우위를 갖게 됐다. 페르시아만 호르무즈 해협에서 분쟁이 나면 다급해지는 것은 중국이다. 중국 원유 수입량의 40%가 이 해협을 통과한다. 그런 위험성을 회피해보려는 전략이 일대일로다. 호르무즈 해협을 끼고 있는 이란, 중국에 석유를 수출하던 베네수엘라에서 동시에 분쟁이 일어나는 것은 우연일까. 중국이 끝내 버티면 군사적 충돌이 불가피하다. 남중국해, 대만, 북한이 가능성 있는 지역이다. 미국은 중국을 군사적 라이벌로 간주하지 않는다. 일본이 중국 상대라고 생각하는데, 실제로 센카쿠(尖閣) 열도(중국명 댜오위다오) 충돌을 시뮬레이션한 결과 일본이 이기는 것으로 나왔다.

중국도 이런 구도를 잘 알고 있다. 그래서 당국자들도 솔직히 “미국을 이길 수 없다”고 말할 정도다. 미국 편에만 서면, 중국과의 관계는 포기하자는 것인가? 그렇지 않다. 미국 편에 당당히 서면, 오히려 중국은 우리나라를 무시하지 못할 것이다.

중국이 경제 협력을 중단하면 타격이 크지 않은가? ‘칼침’ 맞아가며 한국인과 소통했던 마크 리퍼트 전 미국대사는 “안미경중(安美經中) 대신 안미경미(安美經美)를 선택하라”고 했다. 확실히 미국 편에 선 다음, 그 대가를 요구하라는 뜻이다. 지난해 국내총생산(GDP)은 미국이 20조 달러, 중국이 13조 달러 정도. 세계 최강대국이 줄 수 있는 혜택은 많다. 한국 정부는 환율 정책을 좀 더 유연하게 할 수 있고, 기업들은 25% 관세를 걱정하지 않을 수 있으며, T-50 훈련기를 미국과 다른 나라에 수출할 수 있고, 셰일 가스를 실어나르는 LNG 선박을 더 발주할 수 있고, 원자력발전소 건설도 수주할 수 있다. 한국 경제는 산업화·정보화로 두 차례 도약했다. 미국이 소련과 일본의 도전에 응전했던 시기와 정확히 일치한다. 

더 근원적으로, 중국은 자유민주주의 국가도, 온전한 자유시장경제 체제도 아니다. 홍콩에서 중국으로의 홍콩인 인도 우려 때문에 수백만 명이 참여한 시위가 벌어진 것만 봐도 중국 편에 설 수 없다. 6·25전쟁 때의 우적(友敵) 관계도 잊어선 안 된다. 동맹을 배신하는 나라도, 친구를 배신하는 사람도, 자신이 어려울 때 도움을 받지 못하게 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0,477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 관리자 2019-03-13 1857 46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29222 180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4066 367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3) 관리자 2015-09-21 51362 303
30473 반일팔이 불매운동 소나타를 각오하는가? 새글 제주훈장 2019-07-24 19 2
30472 땅에는 북한군이 주둔하고 하늘에는 중.러 폭격기가 날고 댓글(1) 새글 우짜노 2019-07-24 79 12
30471 '진리,true'님! 게시판 손 좀 보시기요. 댓글(2) 새글 inf247661 2019-07-24 97 1
30470 전라도의 이간질 전략이 맞는 이유 새글 15사단 2019-07-24 83 7
30469 역사, 정말 어디서 부터 진실이고 거짓일까요 댓글(5) 새글 봄맞이 2019-07-24 101 9
30468 큰 위기가 오지않으면 들을 민족이 아니기에 새글 마르지않는샘물 2019-07-24 90 4
30467 민노총은 붉은 세작 -홍준표를 부른다!-일본제품 배달 …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9-07-24 100 3
30466 좌파의 5.18망언 주장= 우파의 엄연한 5.18 Fa… 새글 청원 2019-07-24 82 15
30465 [완전분석] 중·러 핵폭격기, 한미동맹 균열 파고들다! 댓글(2) 새글 나에게 2019-07-24 86 9
30464 일본 참의원 선거 이후 한국의 선택? 댓글(1) 새글 나에게 2019-07-24 69 9
30463 대한민국이 망할 필요충분조건 모두 갖추었다 댓글(3) 새글 청원 2019-07-24 146 24
30462 애국교수 감동 교육수기 , 뚝섬무지개 독후감 쓰기 [쥴… 새글 제주훈장 2019-07-23 113 21
30461 자한당처럼, "5/18-빨간 엉덩이"를 들어라! - 일… 댓글(1) 새글 진리true 2019-07-23 135 17
30460 문재인 정부 반일 감정의 뿌리는? 댓글(2) 새글 나에게 2019-07-23 164 17
30459 일본 보복, 예상 경로와 효과 새글 나에게 2019-07-23 213 22
30458 문재인의 저승사자 볼턴이 왔다!!! 댓글(1) 새글 나에게 2019-07-23 285 27
30457 미국의 엄중한 소리 댓글(5) 새글 Long 2019-07-23 340 32
30456 문재인은 日本 군국주의 부활에 1등공신이 된다. 댓글(4) 새글 용바우 2019-07-23 125 21
30455 대한민국 서해 함박도에 북괴군 주둔 중... 2010년… 댓글(1) 새글 하늘구름 2019-07-23 324 26
30454 지박사님의 이유서(서정갑)를 읽고 댓글(1) 진도개1 2019-07-23 181 47
30453 '보수궤멸,일당 독재' 연구원장 양정철,중국 공산당과 … 댓글(1) 우짜노 2019-07-23 120 20
30452 전라도를 다루는 방법..이간질 댓글(3) 15사단 2019-07-23 308 57
30451 자유대한민국의 존망(存亡)의 위기와 기독교 댓글(2) 淸淨한 2019-07-23 194 22
30450 지금 나라가 이모양 이꼴인게 꼭 문죄앙만의 잘못일까..… 댓글(3) 박애플망고 2019-07-23 243 27
30449 사죄는 무슨 ㅈ까는 사죄? 댓글(3) 박애플망고 2019-07-23 210 25
30448 외교왕 文의 KFX 잔혹사! 文, 인니에 약점 잡혔나? 나에게 2019-07-23 161 1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