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금 경북 포항에서 전자파 공격을 올리니, 근처에서 두 놈이 튀어나왔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방금 경북 포항에서 전자파 공격을 올리니, 근처에서 두 놈이 튀어나왔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익대사 작성일19-07-27 22:30 조회1,526회 댓글2건

본문

◆ 방금 경북 포항에서 전자파 공격을 올리니, 근처에서 두 놈이 튀어나왔다!

 

---포항의 국정원에서 전자파 공격을 한다는 이야기는 감시, 도감청, 위치추적도 한다고 보면 된다...

---경북 포항에서 국정원이 필자에게 저지른 사건을 잡아 이슈화를 시키면, 문재인 불법 정권을 무너뜨릴 수 있다...

 

 

방금 전에 경북 포항에서 거의 2년이 넘도록 필자의 집 근처에서 매우 은밀하게 사용되는 전자파 공격에 대한 글을 올린 후, 집 근처를 배회하였다.

 

필자가 10여분 정도를 필자의 집 근처를 배회하던 중, 나이를 넉넉하게 잡아 53~63세 사이로 추정되는 일반인처럼 보이지 않는 두 남자의 수상한 움직임이 포착되었다. 필자의 육감으로 필자의 집 근처에서 전자파 공격을 담당한 국정원의 정보원으로 보고 있다. 혹시라도 포항의 북부경찰서에서 현장을 덮칠지도 모른다는 불안감에서 연락을 받고 현장에서 피한 것일가?

 

포항의 북부경찰서가 진작에 포항의 국정원 범좌자들을 잡았다면, 필자가 지금까지 이러겠는가? 따라서 애국우파의 일번지 포항의 애국세력은 지난 날 권은희 수서경찰서 수사과장이 민주당과 함께 국정원 내부에 심어둔 그들 프락치의 제보를 이용하여, 국정원 댓글팀의 아지트를 습격한 것처럼, 반드시 그렇게 할 필요가 있다.

 

일단 포항의 국정원에서 근처에 방을 얻어 필자에게 전자파 공격을 한다는 이야기는 필자에 대한 기본적인 감시, 도감청, 위치추적까지 하고 있다고 이해하면 틀림이 없다.

 

필자가 수집한 한국과 미국의 정보망과 첩보망에 다르면, 현재 국정원에서 전자파 장비를 가지고 사람에게 사용한다는 것은 거의 확실하다. 이제 국정원 애국우파의 제보만 확보하여, 현장을 덮쳐 증거만 잡으면 게임이 끝난다.

 

포항시 남구와 북구의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박명재와 김정재, 그리고 경찰 출신의 포항시장 이강덕은 정신차리고 자신이 직접 사건 해결에 뛰어들어야 한다. 자신의 보좌관들이 저쪽 간첩일지도 모르잖아? 뜻하지 않게, 문재인 불법 정부를 끌어 내리는 계기가 될 수도 있다. 반대로 수수방관한다면, 앞으로 포항의 지진이나 쓰나미를 감수해야 한다.

 

또 다시 포항의 지진과 쓰나미 현장에 가서 포항시민들 손잡고, 또 시민 앞에서 삭발하고, 또 국회를 왔다갔다 하면서 그럴 것인가? 그렇게 용기와 배짱이 없이, 대충대충 정치를 시작했는가? 선택과 판단은 매우 분명하다. 궁시렁 거리지 말고, 포항의 국정원을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말고, 반드시 잡아 공개하라!

 

필자와 같은 법률에 문외한이고 국정원이 아무리 무법천지라고 해도, 상식적으로 이것은 명백한 현행법에 걸린다고 본다. 지난 2011년 이명박의 국정원 때, 필자에게 저지른 강력한 범죄까지 함께 수사가 이루어져야 한다.

 

당시 필자는 이명박 정부가 무슨 빨갱이 정부인 줄로 착각까지 할 정도였다. 당시 친중 성향이었던 필자가 중공에 유학을 하고 있던 시절인데, 필자가 잠시 한국의 포항에 들어온 틈을 노려, 미리 필자에게 각종 상해 보험과 사망 보험을 가입시킨 후, 돌멩이 테러와 차치기 암살을 노린 것이었다.

 

필자는 지금까지도 그 배후가 매우 궁금한데, 당시 중국의 학문 연구로 열렬한 친중 세력이었던 필자는 중국 공산당의 짓은 아니라고 보며, 당시 국정원에 침투된 한국의 빨갱이나 미국 일루미나티의 지령으로 보고 있다. 이에 대한 해답은 당시 국정원장 원세훈과 기조실장 목영만, 이 두 사람은 진실을 알고 있다고 생각한다. , 원세훈과 목영만을 추궁하면, 모두 알 수가 있다는 것이다.

 

암튼 그동안 필자에게 달라 붙은 국정원 직원 명단들을 모두 확보해서, 관할 지역인 포항법원 재판에 세워야 한다. 보수우파 진영에서 지만원 선생 정도가 김대중의 국정원을 상대로 일부 승소한 것으로 아는데, 필자의 경우는 지만원 선생보다 더 크다. , 그동안 국정원이 필자에게 달라 붙어서 저저른 강력한 범죄에 따른 필자가 요구하는 위자료가 더 크다는 이야기이다.

 

그리고 국정원이 필자에게 저지른 사건은 앞으로의 애국우파 인사들의 신변안전과 자유 대한민국의 국가안보를 위해, 하나의 훌륭한 판례로 남겨 두어야 한다.

댓글목록

한국롬멜님의 댓글

한국롬멜 작성일

우익대사님!!!!
귀하가 얼마나 대단하시고, 위대하신지는 모르겠으나.......
귀하 한분을 어찌어찌 해 보겠다고 두 사람씩이나 튀어 나온다?????
이게 진실일까요????? 중국통이시라니......
중국에 대해서는 누구보다 더 잘 아시겠네!!!!
그럼 홍콩에 관해서 제 댓글 다음에 글 좀 올려주시죠??????
또 보나마나 적당히 주뎅이 나불대는 유투브 한 두어명 쯤 붙여주겠지??????
아님 말구!!!!!!!!!!!!!!

우익대사님의 댓글

우익대사 댓글의 댓글 작성일

중국 공산당과 홍콩에 관해서는 다음의 글들을 찾아서 읽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귀하가 궁금해하는 내용들이 모두 다 있어요. 특히 논객넷에서 우익대사를 찾아오세요.

① 241 전ㆍ현직 국가 정보원들이 국민 여러분과 국군에게 드리는 시국 ... [2] 우익대사 13538 2017-10-27

https://www.nongak.net/board/index.html?id=nca123&smode=author&skey=%BF%EC%C0%CD%B4%EB%BB%E7&page=6&no=33859

② 논객넷의 우익대사의 글 500여개:  https://www.nongak.net/board/index.html?id=nca123&smode=author&skey=%BF%EC%C0%CD%B4%EB%BB%E7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865건 1080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게시물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