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열병과 임진강 주변 - 4개 농장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돼지열병과 임진강 주변 - 4개 농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9-09-20 23:58 조회723회 댓글1건

본문

아프리카 돼지열병의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지만, 발병 경로는 여전히 오리무중입니다.
지역적인 면에서 봤을때, 북한에서 유입됐을 가능성에 무게가 실리고 있지만,

멧돼지 같은 매개체가 확인되지 않았고, 사료나 물에서도 바이러스가 나오지 않아서,

아직까지 실마리를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mbc 김경호 기자입니다.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진됐거나 의심신고가 접수된 네 농장의 공통점은

모두 북한과 접한 민간인 통제선 인근지역이라는 것입니다.

지도에서 보면 네 농장 모두 군사분계선을 따라 나란히 위치하고 있습니다.
북한에서 넘어온 멧돼지가 감염원일 가능성도 있습니다.
첫 발병지는 멧돼지가 드문 지역으로 평가되지만 이번 의심신고 지역은 평소에도

멧돼지 출현이 잦았다는 증언이 나옵니다.

[인근 주민]
"(멧돼지가) 많아요. 집 앞에도 오고, 논도 다 파서 뒤집어놓고, 논에 가서 목욕하느라고,

벼도 다 망가뜨려놓고 그랬어."

확진 판정을 받은 연천 농장이 임진강과 불과 2km거리인 것을 비롯해, 네 농장 모두 북한을 거쳐 흐르는

하천에서 10km 안에 자리한 것도 주목됩니다.
최근 태풍 링링으로 인한 폭우로 북한지역에서 오염된 멧돼지 사체나 축산 폐수등이

흘러내려왔을 수 있습니다.

환경부도 이 점 때문에 임진강과 주변하천 두 곳에서 시료를 채취해 검사했지만

바이러스가 검출되지는 않았습니다.
음식물도 돼지열병의 주요 감염원이지만 역시 뚜렷한 근거는 없습니다.
네 농장 모두 돼지들에게 잔반을 먹이지 않은데다, 오늘 의심 신고가 접수된 농장들의 경우,

발병농장과는 다른 회사의 사료를 사용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발병농장을 오간 사료와 분뇨 운반차량의 이동경로 등 5백여 곳에 대해 역학조사도 진행되고 있지만

아직 결정적인 분석결과는 나오지 않고 있습니다.

[이재욱 차관/농림축산식품부]
"돼지열병의 잠복기인 4일에서 19일을 고려할 때 앞으로 3주간이 매우 중요한 시기입니다."

북상중인 태풍 타파도 또다른 변수로 타파가 많은 비를 동반할 것으로 예상되는만큼,

범람한 하천수로 인한 감염 확산이나 살처분 매몰지에서의 침출수 방지가 시급할 것으로 보입니다

 

결론 : 웃기는 이야기들

1. 최고 의학수준의 한국의학 연구소와 질병관리본부 : 놀고 있었는가?

2. 국방부 생물학전 대책반 : 존재하기나 하는가?

댓글목록

한글말님의 댓글

한글말 작성일

돼지열병.,. 덕분에 김정은이 전국적으로 돼지고기 잔치를 벌린다네요.
이애란 youtube.. 북에서는 지난 5월부터 돼지열병이 만연..  김정은이 이런 돼지고기로 잔치를.. 바쁘신 분은 5분쯤부터..
그래서 文빨이 돼지열병 예방을 돕겠다 했는데도 거절..  아까운 돼지 생매장 할 수 없으니까..
결국, 북한 돼지열병이 남쪽으로 번졌다~!
이애란TV  [단독]김정은, 돼지열병으로 살처분 된 돼지고기로 군인들에게 선물정치
https://www.youtube.com/watch?v=2ywcmcHihBw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4,869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4) 관리자 2019-03-13 4999 115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33518 217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6953 420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4) 관리자 2015-09-21 54219 341
34865 '正答과 誤答'을 밑의 글을 閱覽코. ,,. 새글 inf247661 2020-05-29 43 6
34864 [의병뉴스] 김성웅 목사 구국 40일 본단식돌입 -광화… 새글 제주훈장 2020-05-29 48 7
34863 뷰정선거 바로잡힐 가능성 없다 댓글(2) 새글 정답과오답 2020-05-29 139 6
34862 등신도 가지 가지한다! 새글 진리true 2020-05-29 125 13
34861 2 종류 투표용지와 선관위원장(판사)의 은폐 새글 진리true 2020-05-29 134 20
34860 문재인이 백선엽 장군을 미워하는 이유 댓글(1) 새글 닥터에어로 2020-05-28 291 38
34859 [의병직설] 반일놀이 눈먼 정권, 북한공산치하와 일제치… 댓글(1) 새글 제주훈장 2020-05-28 120 26
34858 김정은 신변 이상설에 잠못드는 종북놈들. 댓글(1) 새글 용바우 2020-05-28 379 66
34857 동작동 현충원 댓글(1) 역삼껄깨이 2020-05-28 257 51
34856 2012년 열받은 할머니와 윤미향의 불참 진리true 2020-05-28 203 29
34855 아직도 이 짓을 반복중이라니! 진리true 2020-05-28 283 27
34854 선관위가 온라인 야바위를 하는 이유 일조풍월 2020-05-27 292 63
34853 5.18특별법 반대에 참가합시다. 댓글(1) raven 2020-05-27 191 28
34852 '제1번 광수'롬의 全身像 建立 ⇔ 북괴특수군 인간 백… 댓글(2) inf247661 2020-05-27 178 20
34851 미래한국당은 미래통합당으로 합류하지 말라[45개시민단체… 제주훈장 2020-05-27 176 32
34850 대도무문 만들기 위장쇼 - 친중 운명공동체의 우한세균 … 진리true 2020-05-27 122 11
34849 선거부정의혹 해명책임 증명책임 정부에게 있다[석희태 교… 댓글(2) 제주훈장 2020-05-27 207 25
34848 선거의혹, 보통인, 지식인 상식과 양식 울부짖음 얼마나… 제주훈장 2020-05-27 171 35
34847 518 40주년 특집 대담 (3)- 광주출동 계엄군부대… 댓글(2) 해머스 2020-05-27 248 19
34846 오늘 방송에서 역삼껄깨이 2020-05-26 321 53
34845 007영화같은 첩보, 증거수집을 용기가 대단한 사람에 … 댓글(2) 해머스 2020-05-26 267 39
34844 총선의혹 선관위 서면답변 요구 공개질의서[정교모 교수와… 제주훈장 2020-05-26 117 12
34843 어린이 다발성 염증시대 -괴질국가 전락 진리true 2020-05-26 172 14
34842 오늘(2.26. 화) 오후 석간 '문화일보' 1면 기사… inf247661 2020-05-26 197 17
34841 충남 태안반도 백주대낮 6인 침투선박 - 3일간 방치 댓글(2) 진리true 2020-05-26 212 27
34840 북한 김일성 3대 신격화 우상이 무너졌나 ? 용바우 2020-05-26 319 5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