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원 前 인사처장 자녀의 불공정 채용 의혹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국정원 前 인사처장 자녀의 불공정 채용 의혹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익대사 작성일19-11-13 14:38 조회896회 댓글1건

본문

◆ 국정원 前 인사처장 자녀의 불공정 채용 의혹

 

---빨갱이 국정원의 채용과 범죄에 대한 대책과 법률...

---국정원에서 가족과 친척 관계를 모두 확인할 필요...

---한국사회의 고질적인 혈연종교지연학연의 문제...

 

 

다음은 2019년 11월 5일 KBS에서 국정원 간부 자녀의 채용 의혹에 대해 특종으로 보도한 내용으로필자가 다시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김대중노무현문재인 일당의 빨갱이에 완전 장악을 당한 국정원은 박근혜 정부인 2016년 5월에 7급 공채를 시작하였다고 한다당시 채용 공고에서는 영어 공인시험 중토익은 국내나 일본 성적만 인정한다고 명시했는데한 지원자가 미국의 토익 성적을 제출하여 최종 합격을 하였다고 한다당시 채용 실무자는 반대 의견을 내었지만책임자들은 묵살하였다고 한다해당 지원자의 아버지가 국정원의 고위 간부인 전직 인사처장이었다고 한다이에 대해 서훈 국정원 원장은 단순 실수였으니 문제가 없다.”는 황당무계한 답변을 내놓았다그런데 국정원은 전직 간부의 자녀 채용과는 달리지난해 토익 성적 부정을 이유로 다른 직원 1명의 채용을 무효로 하고 이를 관보에 게재했다고 한다.

 

이상이 KBS에서 보도한 주요 내용인데누가 봐도 아버지의 배경이 작용한 명백한 불공정 채용인 것이다또 이것은 서훈 원장의 말처럼 단순 실수가 아닌 매우 의도적인 것이며다른 직원의 사례와 함께 채용 취소를 하는 것이 매우 올바른 처리이다.

 

방송에서도 지적했듯이거의 외부적 감사와 감시를 받지 않는 국정원의 채용에 전면적인 내부적 조사를 진행할 경우에는 국정원 직원의 가족과 친척이 개입된 불공정한 사례가 상당수가 있을 것으로 추정이 된다한국사회의 특성상서로 서로 자녀들을 밀어주고 하는 불공적 시스템이 형성되어 있을 것이다따라서 현재 국정원의 전체 직원 중에서 가족과 친척 관계를 형성하고 있는 정보원들의 채용에 대해 모두 조사를 할 필요가 있다고 본다이를 통해, 가족과 친척의 배경으로 불공정하게 채용된 정보원들은 모조리 퇴출시켜야 할 것이다.

 

이외로, 필자가 매우 우려하는 것은 국정원 직원들의 자녀에 대한 불공정 채용 뿐만 아니라학교 폭력자조직 폭력배저학력자저층으로 형성된 사회의 불만세력 등등과 같은 공산주의와 반국가적 특징을 가진 사람들이 국정원의 수준 높고 까다로운 정규적인 입사 시험을 치루지 않고 비밀리에 특채로 채용이 되어빨갱이 정치인의 지령을 받아 우익인사를 공격과 파괴를 하는 부분이다.

 

국정원의 불법적이고 대대적인 특별 채용의 시초는 아마도 1998년 4월의 김대중 종북좌익 정권 때 500명의 전라도 사람부터 일 것이다이들 전라도 정보원들은 필자가 거주하는 경북 포항시까지 넘어와필자를 감시하는 정황들이 포착되고 있다. 10여년 동안이들은 경북 포항시에서 필자에게 감시와 탄압 뿐만 아니라테러와 암살 시도와 같은 강력한 범죄들을 많이 저질렀다모두 도감청 장비, 위치추적, 전자파 공격이 사용되고 있다그런데 아직까지 필자의 거주지 반경 50m 안에서 국정원에서 정보원으로 그대로 활동하고 있는 정황들이 포착되고 있으니참으로 통탄할 노릇이다필자가 포항의 국정원 빨갱이들에게 당한 사건과 대체적인 정보원의 인적 사항들은 지난 글에서 공개를 했으니참고하시기 바란다.

  

암튼 외부 단체로부터 거의 감시와 감사를 받지 않는 국정원의 불공적 채용과 특채그리고 범죄의 사각지대에 놓인 정보원에 대한 법률적인 대책과 다양한 국민적 감시가 필요한 시점이다.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1 국정원은 박근혜 정부인 2016년 5월에 7급 공채를 시작하였다고 한다.
당시 채용 공고에서는 영어 공인시험 중, 토익은 국내나 일본 성적만 인정한다고 명시했는데,
한 지원자가 미국의 토익 성적을 제출하여 최종 합격을 하였다고 한다.
당시 채용 실무자는 반대 의견을 내었지만, 책임자들은 묵살하였다고 한다.

2. 국정원의 불법적이고 대대적인 특별 채용의 시초는
아마도 1998년 4월의 김대중 종북좌익 정권 때 500명의 전라도 사람부터 일 것이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115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4) 관리자 2019-03-13 5525 122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34219 226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7429 430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4) 관리자 2015-09-21 54661 350
35111 박원순의 죽음과 관련된 2권의 책 댓글(1) 새글 우익대사 2020-07-10 51 4
35110 문재인이 모르는 6.25 전쟁 1129일 참상⑮ 댓글(1) 새글 청원 2020-07-10 25 3
35109 숨안쉰채 발견된 박원순의 과거-2 댓글(4) 새글 김제갈윤 2020-07-10 151 17
35108 7시간만에? 댓글(1) 새글 역삼껄깨이 2020-07-10 163 22
35107 숨안쉰채 발견된 박원순의 과거-1 댓글(1) 새글 김제갈윤 2020-07-10 165 16
35106 박원순 디스도 못하네 댓글(2) 새글 알리 2020-07-10 144 12
35105 죄짓고 뒈졌규면! ,,. 보궐 선거 지체없어야! ,,… 새글 inf247661 2020-07-10 84 10
35104 문재인도 자살하지 않을까 ? 댓글(1) 새글 정답과오답 2020-07-10 146 9
35103 위험한 대한민국에 꼭 필요한 일 댓글(2) 새글 정답과오답 2020-07-10 117 8
35102 죄는 미워해도 죄인은 미워하지 말라고 ? 새글 정답과오답 2020-07-10 118 13
35101 선의를 악의로 해석하는 사람들 댓글(1) 새글 정답과오답 2020-07-10 91 7
35100 서울경찰 정신차려! 故 박원순의 명예가 대한민국 명예보… 댓글(1) 새글 제주훈장 2020-07-10 235 35
35099 추미애의 '유착(癒着)'은 무슨 색깔인가 댓글(2) 새글 비바람 2020-07-09 165 29
35098 [국민교재] 청년애국역사학도 명쾌한 설명, 좌파의 도덕… 새글 제주훈장 2020-07-09 110 6
35097 노사모 운명의 질긴 악연 새글 진리true 2020-07-09 180 8
35096 자폭? 댓글(1) 새글 역삼껄깨이 2020-07-09 268 42
35095 이비인후과 자주 가야 하는 사람들에게 댓글(2) 정답과오답 2020-07-09 245 10
35094 위대한 대한민국의 역사를 창조해 보자 정답과오답 2020-07-09 100 5
35093 '김 두한'의 부산 활약 inf247661 2020-07-09 147 8
35092 강제징용 배상 판결의 미래.. 정답과오답 2020-07-09 88 12
35091 북괴군들은 소총을 거꾸로 멘다는 증언.증거 inf247661 2020-07-09 180 14
35090 윤석열이 항복했다? 댓글(19) 알리 2020-07-09 376 10
35089 반일로 무었을 얻을수 있을까 ? 댓글(3) 정답과오답 2020-07-09 178 22
35088 문재인이 모르는 6.25 전쟁 1129일 참상⑭ 댓글(2) 청원 2020-07-09 102 15
35087 림종석,4월혁명상 수상경력 삭제 김제갈윤 2020-07-08 215 37
35086 (펌)어느 애국네티즌의 중국 멸망전략 3가지 박애플망고 2020-07-08 194 2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