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ys will be boys (미국 남북전쟁터에서의 북군의 sex)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Boys will be boys (미국 남북전쟁터에서의 북군의 sex)

페이지 정보

작성자 Minnesota1 작성일20-03-26 11:14 조회743회 댓글0건

본문

지만원 박사님이 위안부와 관련한 정대협의 소송으로 외롭게 싸우고 계셔서 이 비디오를 올려봅니다. 이 다큐멘트리는 미국 의사 토마스 로오리가 1994년에 출간한 책 "그 군인들이 말하지 않을 이야기: 남북전쟁에서의 " (Thomas Lowry, MD (1994), The Story the Soldiers Wouldn't Tell: "Sex in the Civil War")을 중심으로 제작되었습니다. 전장의 군인들에게는 두 부류의 적이 있습니다. 하나는 그대의 군사적 적이고, 다른 하나는 사회적 적으로서의 부대 주변의 여성들입니다. 등불이 꺼진 밤의 세계에서 여성위안부들은 군인들에게 죽음의 공포로부터 큰 위안을 주기도 하지만 매춘은 항상 성병의 홍수를 군인들에게 불러오기 때문에 전쟁을 승리로 이끌어야하는 총사령관에게는 큰 적이 되는 것입니다.  비디오 내용을 제가 6정도로 요약해보았습니다. 첫 비디오에서는 남북전쟁에서 북군(Union Army)의 사례를 중심으로 이야기가 전개됩니다. 두번째 비디오에서는 남군(Confederate Army)에 대한 이야기도 많이 나옵니다:

1) 돈을 가진 군인들이 성을 필요로 하면 여성들이 매춘을 위해 몰려 들었다 (Boys will be boys; Girls were girls). 남북전쟁중에 어떤 이유로든 남편을 잃거나 다른 이유로 가족의 생계를 유지해야 하는 많은 젊은 여성들이 매춘부가 되었다. Hooker 장군이 지휘하는 북군이 주둔한 워싱턴 DC에서는 백악관과 의회 사이에 많은 매춘부들이 가지각종의 상호를 걸고 매춘을 하였다. 여기에 주둔한 북군 Hooker 준장은 매춘을 방치/장려하여 매춘부는 음어(slang) "hooker" 라고도 불린다.

2) 매춘으로 인한 매독이나 임질 같은 성병으로 큰 공중보건문제가 발생하고 군인들의 전투력이 급격히 저하되었다. 북군이 점령한 테네시주 Nashiville 같은 경우에, 군병력의 40%가 성병에 걸려서 군지휘관들은 깊은 고민에 빠졌다. 그래서  150명에서 600명으로 추정되는 매춘부들을 모두 모아 군수송선에 태워 다른 도시에 보냈지만 다른 두 도시에서 모두 받아주지 않아 내쉬빌로 되돌아왔다. 그래서 군지휘부는 특단의 결정을 내렸다. 공창제도를 도입하기로 것이다.

3) 계엄령하의 군에서 공창제도를 도입하면서 군인의 성병은 10분의 1로 감소되었다. 공창제도가 미국에서 처음으로 도입된 내쉬빌에는 2개의 군병원이 성병치료소로 사용되었다. 하나는매춘부들을 위한 것이었고, 다른 하나는 남자군인들을 위한 치료소였다. 군부대주변의매춘부들은 1주 내지 2주에 한번 성병검진을 받아야 했다. 성병진단을 받은 매춘부는 군병원에 보내졌다. 이러한 성병환자의 격리(quarantine)는 성공을 거두어서, 내쉬빌에주둔한 군인들의 성병은 40%에서 4%로 획기적으로 감소하게 되었고 다른 도시의 지휘관들도 이 성공사례를 도입해서 시행했다.

4) 매춘을 위해 남자이름과 남장으로 군에 입대한 여성들이 많았다. 남북전쟁때에는 사랑하는 남편이나 애인과 떨어지지않기 위해서 남자이름으로 남편이나 남자애인의 군복을입고 입대한 여성들이 많이 있었다. 그 중에는 매춘을 위해 입대한 남장의 여성들도 많았다. 이들이 여성인지는 주변에서 잘 몰랐지만 아기를 출산하는 에피소드 등이 생기면서 이들의 정체가 드러났다.

5) 북군 장군 6명과 성관계를 유지했던 전설적인 여인 17세의 애니존스(Annie Jones)란 여자가 있었다. 이  여자는남군 스파이로 의심되어 투옥되기도했으나 특별한 처벌을 받지 않았다. 그녀는 장군의 특혜로 소령 계급장까지 달고 군생활을 했는데, 나중에 한 연방의회의원과도 성적으로 연루되었다 (당시에 이 여자와 성적으로 관련된 24세의 애띤 북군 장군도 있었.)

6) 일기나 편지 등에 기록된, 전쟁때의 달콤했지만 수치스런 기록들은 대부분 그 후손에 의해 불태워져 사라져 버리고 남북전쟁에서 싸운 군인들의 기록은 미화되었다. 사실 자녀들이나 후손, 친척들이 남북전쟁 주인공들의 자서전 등이 출간될 , 매춘부들과의 성문제가 거론되는 것을 누가 좋아할것인가? 그래서 남북전쟁에서의 (sex)에 대한 기록은 대부분 불태워져 없어지거나 미화되도록 편집되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540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4) 관리자 2019-03-13 6380 127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35237 230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8198 439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4) 관리자 2015-09-21 55416 358
35536 [긴급성명] 국회는 해양공무원 총살 피살 및 화형 참사… 새글 제주훈장 2020-09-28 85 15
35535 피어린 6.25 전쟁 1129일 참상㊷ 댓글(1) 새글 청원 2020-09-28 34 8
35534 박근혜는 인물이 아니다. 댓글(1) 새글 알리 2020-09-27 162 13
35533 북한 군부세력간의 알력다툼 새글 알리 2020-09-27 129 12
35532 10/3 개천절 집회반대 국민의짐(김종인/주호영) :… 새글 진리true 2020-09-27 98 10
35531 중공 화웨이 반도체 사망선고 -SMIC 추가제제 새글 진리true 2020-09-27 91 7
35530 친중반일 운명공동체 정권 - 중공군 항미열사 유해인계(… 새글 진리true 2020-09-27 66 2
35529 종북주사파와 일심동체인 기생충들을 破門했다. 댓글(2) 새글 용바우 2020-09-27 214 40
35528 김정은 이놈 말하는 것 좀 봐라! 댓글(4) 청원 2020-09-27 272 40
35527 4악당 댓글(4) 역삼껄깨이 2020-09-27 170 20
35526 위안부 소녀상 건립공신 당랑거철(친중반일 정치가 김… 진리true 2020-09-27 111 8
35525 2천만 원 빚 때문에 월북했다고?? 댓글(2) 이팝나무 2020-09-26 189 24
35524 특종! 415부정선거 美國성명서 나온다. Monday 2020-09-26 252 41
35523 필요없는 문명시대으로의 돌입 마르지않는샘물 2020-09-26 120 12
35522 피어린 6.25 전쟁 1129일 참상㊶ 댓글(1) 청원 2020-09-26 55 9
35521 노벨평화상후보 2번째 되어도 외면 미국 언론 향한 명연… 댓글(1) 제주훈장 2020-09-26 135 9
35520 목포의 눈물과 대깨문/박/리/노 - 믿는 도끼에 발등찍… 진리true 2020-09-26 137 8
35519 '500만 야전군 議長'님 分析.推定에 120% 共感/… 댓글(2) inf247661 2020-09-26 122 23
35518 국민들 화병나 죽는다 알리 2020-09-26 195 26
35517 타이완 총통 차이잉원(蔡英文)은 참된 민주국가 지도자다… 댓글(2) 용바우 2020-09-25 251 51
35516 악마들아 똑똑히 기억해라 지만원 박사님의 연구는 100… 댓글(1) ksy770 2020-09-25 323 62
35515 지만원 박사님께 건의합니다. 댓글(1) 제주훈장 2020-09-25 340 53
35514 [단독] 북한피격 화형 공무원 형의 분노 페이스북 전문… 댓글(1) 제주훈장 2020-09-25 379 50
35513 5/18-폭동성지 부역자(5/18-RIOTS)의 한마디… 댓글(1) 진리true 2020-09-25 196 24
35512 시신이라도 찾아야 나라다 댓글(1) 알리 2020-09-25 257 27
35511 종전선언은 정전협정 후 남북 빨갱이들의 꿈이다 댓글(1) 청원 2020-09-25 157 2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