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럼] 70년간 피눈물로 쌓은 대한민국, 문재인 폭정 3년 폐허로 변해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컬럼] 70년간 피눈물로 쌓은 대한민국, 문재인 폭정 3년 폐허로 변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Monday 작성일20-06-29 20:53 조회289회 댓글1건

본문

2a615fcb8f63eadc281b9cabbf244535_18098.jpg


천국(天國)이던 大韓民國을 3년 만에 지옥(地獄) 만든 文재인

文재인은 취임사에서 미사여구로 화려한 대한민국을 天國을 만들겠다고 약속 했다.
그러나 3년 지난 지금 天國이던 대한민국을 지옥(地獄)으로 만들었다.

 

5000만 國民을 고통 속에 몰아넣고 뻔뻔하게 天國이 되었다고 國民을 우롱하고 있다.
피땀으로 이룬 대한민국 70년을 반역(反逆)·퇴행(退行)·퇴보(退步)를 시켜놓고

행복한 세상을 만들었다고 했다.
자화자찬(自畵自讚)도 참으로 망상(妄想)수준이다.

 

國家를 완전하게 파괴 시켜놓고 추악한 궤변도 덮으려 하고 있다.
 文재인은 사람이 아닌 양심이 떨어져나간 사람이다.

 

文재인은 우리가 양보해야 北韓이 변한다면서 장벽과 철조망과 지뢰와 GP마저 파괴 했다.
개미들도 자기 집은 파괴하지 않는데, 개미보다도 못한 짓을 했다.

 

우리 안보를 무력화시키고 軍을 무장해제시켜 전쟁 능력을 무력화시켜 놓고

이것이 평화시대라고 했다.
韓國軍이 전쟁 능력을 상실하자 北韓이 혈세로 338억 들여지은 공동연락사무소를 폭파했다.
그래도 文재인은 말 한마디 못하고 구경꾼 노릇을 했다.

 

文재인은 5000만 國民의 생명과 재산을 김정은 핵(核)에 담보로 잡혀 놓고

대화로 평화를 지켰다고 거짓말을 했다.
이런 文재인을 보고 美國 블름버그통신은 문재인은 김정은 수석 대변이라 했고

美國 트럼프 안보보좌관 볼턴은정신분열증 환자라고 했다.

 

ed61aa9130392f3d1e128032fe72a991_11267786965.png

 

文재인은 우방 美日을 적(敵)으로 만들고 적국(敵國) 北·中 외교를 하다

샌드위치가 되어 국제 왕따 신세가 되었다.
北核문제 美北중재자 역할을 한다며 김정은에게는 美國이

경제제재 해제시켜 준다고 했다는 거짓말하고
트럼프에게는 北韓이 核 폐기한다고 했다는 거짓말을 했다.

 

볼턴 회고록에서 거짓말이 들통이나 국제 망신을 당했다.
그래서 김정은과 트럼프에 채여 대화를 통한 평화통일은 물 건너갔다.

 

文재인의 北韓 비핵화 약속도, 美北 중재자 역할도 거짓말 이었고

트럼프에게도 거짓말!
김정은에게도 거짓말! 숨쉬는 것 빼곤 다 거짓말이었다.

 

세계를 속이고, 온 國民을 속인 文재인이 컴퓨터 조작으로 4.15총선도 부정선거 치렀다.
스스로 시한폭탄을 안고 죽음의 길로 질주하고 있다
 
문재인 겅제파탄 외교파탄 안보파탄

 

文재인은 70년간 피땀으로 이룬 곡간 다 파먹고 경제 교과서에도 없는

소득주도성장 정책으로 3년 만에 나라를 빈털터리 만들었다.

 

6923-1vkmjbp_0ykaj.jpg

 

文재인은 언제나 미친놈처럼 히죽거리면서 양심까지 팔아먹는 폭군이 되었다.
文재인은 독선 독주 독단 독재 정치로 나라를 파국으로 몰고 가도

文재인 가신(家臣)들은 잘 하십니다 외치며 내시가 되었다.

문재인에 충성(忠誠)하려는 내시 신민(臣民)들이 홍위병처럼 날뛰고 있다.


강민성 청와대 대변인은 文재인 치적 3년 태종처럼 개혁 했고

남은 2년 세종처럼 선정할 것이라고 치켜세웠고
민주당 이광재의원은 文재인은 태종처럼 적폐청산으로 개혁 혁명 완수했다고 했다.
 
제동장치가 풀린 文재인 열차가 5000만 國民을 싣고 낭떠러지를 향해 달리고 있다.
그런데도 國民들은 文재인 던져주는 복지비 마약(痲藥)에 정신이 마비되어

냄비 속 개구리처럼 죽어가고 있다.
 
불법탄핵 촛불통해 드루킹 부정선거로 탄생한 文 정권은 반대세력을

적폐 청산이라는 이름으로 인민재판으로 숙청하고
불법 부정부패를 일삼으며 이것이 정의(正義)고 공정(公正)이라고 했다.
 
國民들 2명만 모이면 文재인이 나라 망친다는 개탄의 소리가 터져 나오고 있다.
이게 나라냐 개판이지 라며 울분을 토로하는 國民들은 망해가는 나라 걱정에

울분을 참다 우울증 환자가 되어 가고 있다.

 

왕권독재 프랑스에서도 독재국가 소련에서도 國民혁명은 이루어 졌다.

 
이제 우리 차례다.
혁명(革命) 밖에는 내 생명(生命)과 나라 지킬 방법이 없다.
독립군 애국지사(愛國志士)처럼 우리도 나라위해 내 목숨을 내걸고 혁명(革命)을 하자
 
2020 06.30  논객 남자천사

 

댓글목록

체사르님의 댓글

체사르 작성일

4.15 부정선거 한것은 빠졌네. 김여정이 협박하니까 탈북자가 풍선 날리는것 수사하고
꼴값한것도 빠지고.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208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4) 관리자 2019-03-13 5576 123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34290 227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7474 431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4) 관리자 2015-09-21 54706 352
35204 불멸의 영웅 백선엽 장군 안장식 압축 영상 댓글(1) 새글 제주훈장 2020-07-15 45 4
35203 이렇게 바꿔야 한다 댓글(1) 새글 왜불러 2020-07-15 55 4
35202 선거부정으로 제선거 해도 댓글(6) 새글 정답과오답 2020-07-15 65 5
35201 야, 이 련하! 네 애비.에미.할애비.할망탕들은 '독립… 새글 inf247661 2020-07-15 64 9
35200 나쁜 해골자식, 이제와서 사과한다니! 댓글(2) 새글 진리true 2020-07-15 84 8
35199 [단독] 김성웅목사 단식40일 후 보식 8일째 상황 댓글(2) 새글 제주훈장 2020-07-15 50 10
35198 원수니..... 댓글(1) 새글 路上 2020-07-15 128 22
35197 좌파의 막강함은 상상초월 댓글(1) 새글 정답과오답 2020-07-15 146 10
35196 박원순이 백선엽보다 비교불가의 영웅이다 댓글(1) 새글 정답과오답 2020-07-15 106 7
35195 故 백선엽 장군 영결식 속보. 댓글(3) 새글 mozilla 2020-07-15 147 16
35194 (인면수심,박원순그룹해체돼야)시장은성추행,비서관은성폭행… 댓글(2) 새글 솔향기 2020-07-15 168 17
35193 [5.18역사전쟁]북괴 통합특수부대,대남침투장비 일본에… 새글 김제갈윤 2020-07-15 134 23
35192 백악관의 "문재인 체포" 청원 주소와 서명하기 새글 우익대사 2020-07-15 103 25
35191 “삼협댐은 이미 힘을 다했다!”, countdown에 … 새글 우익대사 2020-07-14 164 25
35190 최악의 친일파 김대중, 동작동 현충원에서 파내야 댓글(2) 새글 김제갈윤 2020-07-14 106 30
35189 저는 박사님 존경합니다 댓글(2) 새글 지조 2020-07-14 147 25
35188 독립군 토벌작전 지휘관 경력자 댓글(1) 새글 알리 2020-07-14 183 13
35187 [압축편집] 제6차문재인 퇴진 퀴즈쇼[ 지만원 촌철강의… 새글 제주훈장 2020-07-14 85 11
35186 백선엽 장군님의 영전에 고합니다. 새글 인강11 2020-07-14 134 35
35185 '백 선엽'대장님의 多富洞' 戰鬪가, 사단급 중, 가장… inf247661 2020-07-14 74 10
35184 국개의원 국립묘지 안장 법안(미똥당)--???? 댓글(2) 이름없는애국 2020-07-14 103 23
35183 채홍사(採紅使) 공범들의 총출동인가! 진리true 2020-07-14 152 11
35182 '백 선엽'대장님 哀悼(애도) 서명장 방문기. inf247661 2020-07-14 93 12
35181 진중권-배현진 페북 논쟁 어디까지? mozilla 2020-07-14 158 17
35180 6.25 전쟁 중 딘 소장을 팔아넘긴 한국인 댓글(7) 청원 2020-07-14 252 36
35179 국정원장이 빨갱이를 두려워하는 판타스틱한 나라 댓글(1) 봄맞이 2020-07-14 177 2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