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 총선 부정선거 견해 여론조사 "충격적 반전"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4.15 총선 부정선거 견해 여론조사 "충격적 반전"

페이지 정보

작성자 돋을볕 작성일21-09-05 08:49 조회412회 댓글2건

본문

리얼미터의 공식 자료

리얼미터가 8월 20일에 공개한 '4.15총선 부정 견해에 대한 여론조사' 에서 국민의힘 지지자들 대부분은 지난4.15총선에서 '부정선거가 있었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결과는 리얼미터가 공식적으로 내놓는 현안조사결과로, 현재 국민의힘 대통령 경선 후보들의 노선과 정책 결정에 큰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리얼미터가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를 대상으로 2021년 8월 20일(금) 조사한 여론조사에서, 4.15총선에서 부정선거가 있었다고 생각하는 비율은 26.5%이고, 부정이 없었다고 생각하는 비율은 52.4%이다.

4.15총선에서 부정이 없었다는 의견과 부정이 있었다는 의견 비율. 주류언론이 카르텔을 형성하여 부정선거보도를 보이코트 한 것을 감안하면, 리얼미터의 여론조사 결과는 충격적인 것으로 평가된다.

문제는 지난 1년간, 모든 주류 언론과 민주당, 심지어는 국민의힘 에서도 4.15총선의 부정선거 의혹에 대해서는 음모론으로 취급하며 일체 다루지 않은 것을 감안하면 부정선거가 있었다고 생각하는 비율이 30%에 육박한다는 것은 꽤 충격적인 결과이다.

전문가들은, 조,중,동, 경향, 한겨레 등 주요 신문은 물론, 연합뉴스, 뉴스1, ytn, KBS, MBC, jtbc 등 주요 통신사와 모든 방송사에서, 지난 1년 넘게, 부정선거를 주장하는 사람들을 음모론자, 선거불복종 집단으로 매도했음에도 불구하고 4.15총선의 부정선거를 믿는 비율이 30%에 육박한다는 것은 다소 의외라고 입을 모은다.

더 충격적인 결과는 국민의힘 지지자 중에서 4.15총선에서 부정선거가 있었다고 믿는 비율이다.

리얼미터 여론조사에 따르면, 국민의힘 지지자들 중, 부정선거가 있었다고 생각하는 비율은 45.5%로, 부정선거가 없었다 24.7%의 두배에 가까운 결과가 나왔다. 모르겠다는 응답은 29.7%였다.

이것을 다시 해석하면, 국민의힘 지지자 중에서 단지 24.7%만 제외한 대다수는 4.15총선에서 부정선거가 있었다고 생각한다는 것이다. 30%에 육박하는 모르겠다는 의견은 부정선거의 정황증거가 나타나면 얼마든지 부정선거가 있다는 쪽으로 옮겨갈 수 있는 비율이기 때문이다.

이는 국민의힘 대통령 경선에 참여하고 있는 후보들이 부정선거에 대한 견해를 확실히 밝혀야 된다는 주장에 힘이 실리는 대목이다.

특히 국민의힘 이준석 당대표가 부정선거가 조금이라도 있었으면 정치를 그만두겠다고 공언하고, 부정선거의 피해자로 볼 수 있는 국민의힘에서도 지난 1년 넘게 이렇다할 진상규명 움직임이 없었던 점을 감안하면, 이번 리얼미터의 조사결과는 국민의힘 당내에 매우 충격적인 화두를 던지는 셈이다.

국민의힘 대통령 경선 출마자들

한편, 지난 1년 넘게 부정선거 의혹의 진상규명을 위해 싸워왔던 민경욱 전 국민의힘 의원은 본지와의 인터뷰에서 "이번 여론조사 결과가 국민의힘 대통령 경선 예비후보들에게 시사하는 것은 매우 클 것입니다." 라면서 "지금이라도 국민의힘에서 대통령후보가 되려고 준비하는 분들은, 당의 지지자들이 부정선거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지 민심을 살피시기를 바랍니다." 라고 전했다.

국민의힘 지지자 대부분이 "4.15총선에 부정선거가 있다"고 생각하는 마당에, 당의 대통령 후보가 되려면 반드시 부정선거의혹에 대한 견해를 밝혀야 할 것이라는 것이 민 전의원의 생각이다. 적어도 부정선거의혹 진상규명에 대한 언급이 있어야 하며 그것이 국민의힘 지지자의 마음을 헤아리는 태도라는 것이다.

민경욱 국투본 대표(전 국민의힘 의원)

리얼미터가 실시한 이번 조사는 총표본수는 500명이며, 응답률 5.0% (총 통화 9,914명 중 500명 응답 완료) 였으며, 표본오차 ±4.4%P (95% 신뢰수준) 이며 무작위 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식으로 진행됐다.

가중값 산출 및 적용방법은 성별, 연령대별, 권역별 가중 부여이며 무선(90%)·유선(10%) 자동응답(ARS) 방식이었다.

질문지의 주된 질문 내용은 "귀하께서는 지난 4.15 총선에 부정이 있었다는 견해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였으며, 답변 내용은 1.부정선거가 있었다 2.없었다 3.모르겠다 (1번과 2번 로테이션)였다.

한편 리얼미터에 정확한 추가 자료를 요청하고 관련 의견을 묻기 위해 수차례 홈페이지에 나온 대표전화로 통화를 시도했으나 응답이 없었다.

출처 : 파이낸스투데이(http://www.fntoday.co.kr)

댓글목록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리얼미터의 공신력이 있어서 부정선거가 없었다는 52.4% 리얼미터 인용하는 것입니까 ?

고사연님의 댓글

고사연 작성일

지금 국짐당 후보들 중에서 부정선거 밝혀야 한다고 적극 주장하는 인물이 황교안과 장기표 둘인데 황은 지방에도 다니며 알리고 있고 특검을 주장하고 있음. 부정선거 수사를 관철시키는 인물이 자연스럽게 뜰 것임. 
이 문제를 제대로 밝힐 수 있다면 남빨 대청소가 가능할 걸로 보는데 사실상 반역으로서 물증이 차고 넘치며 여러 기관들이 많이 얽혀 있어 일망타진 가능하기 때문임. 반공자유민주주의로 나라를 바로 잡을 수 있는 천재일우의 호기인데.....국짐당 의원들의 기회주의 보신은 말할 것도 없고, 선거방법에 대한 국민들의 무지와 무관심이 최대의 적임.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8,184건 10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7914 5.18 답변서 – 피고인 지만원 – 독후감 댓글(5) 한글말 2021-10-08 321 42
37913 (펌)모더나 , 존슨 앤 존슨 백신 내용물 현미경 조사… 댓글(6) 마들렌 2021-10-08 671 53
37912 반공의 의의와 대한민국 국권수호;왕영근목사 왕영근 2021-10-08 245 19
37911 “한국인들이 우리 문화 훔쳐갔다” 한복·갓·김치 다 자… 댓글(2) Monday 2021-10-07 371 35
37910 역사적으로 백신이 효과가 있었는가에 대한 책 추천 댓글(1) marley 2021-10-07 309 22
37909 세기의 결혼식 하나님이 중매 성사시킨 각본없는 최고의 … 댓글(1) 제주훈장 2021-10-07 341 11
37908 왜! 백신을 영하 70도~20도 에 냉동 보관해야만 … 마들렌 2021-10-07 459 43
37907 로버트 영 박사가 밝혀낸 100신 성분 (백신 or 독… 마들렌 2021-10-07 437 43
37906 '民主主義 꽃?' ,,. '選擧?' '投票?' ,,.… inf247661 2021-10-07 229 11
37905 코로나 백신에 대한 정보 marley 2021-10-07 394 21
37904 백신의 정체!! (내용이 너무 충격적 입니다) 댓글(3) 마들렌 2021-10-06 814 45
37903 '문'哥(가) '짜가, 붉은 정권'에 의한 작태들! /… inf247661 2021-10-06 312 10
37902 美의료진들은 코로나 백신을 매우 불신.. 의심.. 한글말 2021-10-06 385 40
37901 문재인게임 - 4.15부정선거. 기저질환 Monday 2021-10-05 457 24
37900 피는 물보다 진하다. 전광훈, 양준원의 , 전예녹, … 제주훈장 2021-10-05 444 19
37899 문가 다음에 누구라구요? 천만에 댓글(5) 역삼껄깨이 2021-10-05 588 47
37898 유튜브에 알리는 5·18 관련 자료 항의서 댓글(2) 도라에몽 2021-10-05 376 34
37897 미국의 의료진 外 백신 접종 거부와 해고 사태 댓글(6) 우익대사 2021-10-04 434 30
37896 유동규는 이재명이 책임져야 할 최측근이다 댓글(2) 비바람 2021-10-04 366 37
37895 '전 광훈'목사님 _ 국민 혁명당 공약/정책 홍보문 inf247661 2021-10-04 322 13
37894 세상 말세라는 말이 딱이군요.. 댓글(3) 탈출은지능순 2021-10-04 576 21
37893 정권교체 쉽지 않을 것 댓글(2) 알리 2021-10-04 577 31
37892 항상 지만원 박사님의 마음가짐을 본받으십시오 댓글(4) marley 2021-10-04 365 36
37891 파스퇴르의 세균이론과 베르나르의 환경이론 댓글(2) marley 2021-10-04 351 27
37890 유동규 집 압수수색때, 검사만 먼저 들어가 2~3시간 … 댓글(5) 서석대 2021-10-04 349 33
37889 최소 5년은 앞서갑니다 댓글(1) 역삼껄깨이 2021-10-04 432 48
37888 전자파의 공격과 위협에 대한 ‘수사의뢰’와 ‘신변보호’… 우익대사 2021-10-03 326 12
37887 백씬으로 죽어가는 아이들땜에 ~ Marie 2021-10-03 362 11
37886 또 그러네;정홍원과 부정선거;아롱이다롱이 대한민국 댓글(3) candide 2021-10-03 469 57
37885 국민혁명당원 270만 돌파 보도 안하는 이유? 전광훈 … 제주훈장 2021-10-03 387 2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