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의 무식한 보수 유튜버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대한민국의 무식한 보수 유튜버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21-09-05 17:50 조회572회 댓글3건

본문

대한민국의 무식한 보수 유튜버들

 

 

1866년 미국의 제너럴셔먼호가 대동강을 통해 평양에서 통상을 요구하고프랑스함대는 흥선대원군이 천주교도들을 학살한 병인박해에 대항하여 강화도에 상륙했다이에 흥선대원군은 결사항전의 포고령을 내리고 전국에 척화비를 세우는 등 나라의 출입문을 잠그고 외세를 배척하는 쇄국양이(鎖國攘夷정책을 강화했다.

 

 

이때 대원군이 내린 포고령에는 이런 4조항이 들어있었다.

'화친(和親)하면 곧 매국(賣國)이요 허교(許交)하면 곧 망국(亡國)이다피난(避難)하면 곧 위국(危國)이요 괴술(怪術)은 배척(排斥)한다.'

앞의 3조항은 서양 오랑캐와 교류하지 말고 대항하여 싸우라는 말인데괴술을 배척한다는 네 번째 조항은 교과서에서 가르쳐주지 않는 내용이다이 말은 곧 오랑캐를 물리치는 방법으로 굿을 하지 말라는 명령이었다.

 

 

당시 조선은 개화가 안 된 왕조 국가였고 망국을 눈앞에 두고 있었다불교는 이미 쇠퇴했고 기독교는 도입되기 전인 후기 조선은 미신의 나라였다병인양요나 신미양요 등 난리가 날 때마다 도술이나 괴술을 부려 오랑캐를 퇴치하겠다는 무당들이 도처에서 몰려와 한양에 가득했다백성들도 전쟁이 일어나면 나아가 싸울 생각은 하지 않고 난리가 그쳐달라고 귀신에게 비는 것을 선호했다오죽하면 포고령을 내려 굿을 하지 말라고 했을까쓰러져가는 나라의 쓸쓸한 망국의 풍경이었다.

 

 

망국의 조선 후기 모습은 지금의 대한민국과 많이 닮았다북한은 핵을 만들어 연신 미사일을 쏘아대는 데에도 헛된 미망에 빠져 평화라는 이름의 굿판을 벌리는 남한은서양 신식 군대의 총과 대포에 대항하여 도성의 궁궐 성벽 위에 올라 요령을 흔들며 굿판을 벌이는 무당과 똑같은 모습이 아닌가대원군은 굿판으로는 외세를 물리칠 수 없다는 판단을 했지만아직도 문재인은 굿판으로 장사정포와 미사일을 물리칠 수 있다고 믿고 있으니 차라리 다음에는 무당을 대통령으로 뽑아보자.

 

 

어디 문재인만 그러한가몇 년 전 광우병 사태에서 울고불고하던 그 우중(愚衆)들은 지금 어디에서 무얼 하고 있을까미친 소를 먹기 싫다고 외치던 사람들은 학생들이나 직장을 다니던 정상적인 인간들이었다지금쯤은 그때의 광질(狂疾)에 대한 반성문 하나쯤은 나와줘야 정상적인 국가라고 할 수 있다그러나 그때의 그들은 미친 소를 먹고 전부 미쳐버린 것일까아니면 여기는 미신을 숭배하고 거짓말을 잔뜩 늘어놓고도 창피를 모르는 어쩔 수 없는 조센징의 나라인가.

 

 

저런 몰염치와 후안무치가 대깨문에게만 있는 것은 아니다보수우파들에게도 말도 안 되는 유언비어를 전파하는 이들이 있다팩트를 제일의 가치로 여겨야 할 우파 사이트 게시판에도 근거 없는 유언비어와 소문음모론이 마치 진실인 것처럼 자리를 잡는 경우가 많다그런데 이런 유언비어의 대부분의 근원지는 유튜버들이었다그것도 보수 유튜버들이 유언비어를 만들고 일부 네티즌들이 게시판에 퍼나르는 경우였다.

 

 

그 유언비어는 대부분 황당한 것들이 많았다김정은이 뇌종양 확진을 받았다느니민주당이 영변 핵시설 기습을 검토하고 있다느니등등 이런 내용들은 전혀 가망성이 없는 내용들은 아니다김정은은 비만으로 여러가지 합병증이 있을 수 있고북한의 핵 억제가 여의치 않을 경우 미국은 북폭을 할 수도 있다실제 북폭은 미국 대통령이 교체될 때마다북한의 상황이 변할 때마다 단골로 나오는 메뉴였다보수 유튜버 무당들의 푸닥거리는 언젠가 그 예언이 맞아 떨어질 수도 있기는 하다.

 

 

선무당의 이 정도 푸닥거리는 귀여운 수준이다더 황당한 것들은 힐러리 클린턴이 미 해군에 체포되어 관타나모 교도소에서 재판을 받고 사형에 처해졌고힐러리 사형에는 트럼프가 참관했다는 내용이었다이 수준의 뉴스라면 이것은 당장에 뉴스가 아니라 유머라고 눈치챘어야 했다그런데 보수 유튜버들은 사실인 것처럼 떠들어대고 보수 네티즌들은 이런 것을 게시판에 펌해 놓는다스스로 무식을 자랑하는 꼴이다이런 무식으로 무슨 애국을 할 것인가.

 

 

음모론을 역사로 믿는 네티즌들도 있다음모론이란 쉽게 풀이해서 어떤 역사적 사건에 대해근거는 없지만 논리를 만들어 그럴싸하게 해석하는 것이다프리메이슨일루미나티딥스테이트 등이 세계에 횡행하는 대표적인 음모론이다이런 것을 버무려 작가 댄 브라운은 '다빈치 코드'를 써서 세계적인 베스트셀러를 만들었다이런 소설류의 음모론을 보수 유튜버들은 역사적 사실인 양 푸닥거리를 하고일부 덜떨어진 네티즌은 게시판에 퍼다 나르는 '무식의 악순환'이 계속되고 있다.

 

 

음모론을 역사적 팩트로 믿는 것은 삼국유사와 삼국사기의 차이성을 이해하지 못한 것이다삼국유사는 전설과 야화를 모아놓았다면삼국사기는 역사적 고증이 완료된 팩트를 모아놓은 것이다음모론이나 삼국유사를 역사적 팩트로 신뢰하고 있다면 그것은 순전히 독서량이 부족한 탓이다책 한 권 달랑 읽고 그것이 전부인 줄 오해하는 것이다장님 코끼리 만지기요무식하면 용감한 법이다굿판의 기운으로 국가를 바로 세우겠다는 선무당들이 대한민국 보수판에는 너무 많다.

 

 

자고로 자유우파를 지향하는 유튜버나 네티즌이라면 무식의 굿판을 이제는 멈추자조회수와 후원금에 연연하여 듣기 좋은 말독자들이 바라는 말만 골라하다 보니 애국도 아니요 방송도 아니요무식한 무당의 굿판이 벌어지는 것이다눈에 보이지도 않는 음모론이나 힐러리의 사형 이야기가 아니라 당장 우리의 발등에 떨어져 우리의 목을 겨누는 5.18북한군이나, 4.3가짜희생자종북감성좌파 등에 대하여 국민들에게 고발을 하자자유우파의 무기는 진실이어야 한다진실은 영원히 녹슬지 않는 자유우파의 무기다.

 

 

비바람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참 진실{True}'은 파면 파서 밝힐수록 논리 정연해지지만 '거짓{False}'는 파헤쳐 제시해 댈수록 온통 矛盾(모순),
自家 撞着(자가 당착)에 직면케되기마련이니깐, 이어서 들통나게 마련입니다, 早晩間(조만간)! ,,.
각설코요; 평양 대동강에 거슬러 올라갔었던 美國 商船 '제네럴 샤먼'號가 당시 집권층 선동에 놀아난 것들에 의해 불살려져 대동강 강물에 침몰당하고도 미국이 조치치 않.못했었던 이유는 당시 미국이 '노예  해방' 문제 내란 _ Civil War{시민 전쟁}' 때문에 극동의 작은 나라 조선에까지 미처 신경을 쓸 겨를이 없었다는 말도 있읍니다. 북군측인 '링컨'대통령조차도, 그 반대편인 남군측에서도 공히,,. 그게 불행이랄까요, 우리에겐?! ,,. 단단히 따끔하게 혼줄을 빼냄을 당했었어야만 했는 건대... '혼합 가정법 과거 완료'성격,,.
                      재각설코요; 일부러 빨갱이 세력들이 가짜 뉴스를 퍼트리는 점도 있다고 봐야! ,,. '5.18광주사태 북괴군 희석, '전자투ㅠㅛ기 조작 부정 선거 논란 희석', 남침 땅굴 희석', '제주 4.3사태 교란'등을 노린 활동으로 여겨집니다! ,,. 빠 ~ 드득!,,.

candide님의 댓글

candide 작성일

이제나 저제나 비바람 선생님 글 언제 올려주시나 기다렸는데요...
제 마음을 헤아려주시는 것 같기도 하고 마음이 통하는 것 같기도 하고
착각일지라도 되게 되게 기분 째지게 좋아요.
대한민국의 무식한 보수 유튜버들 확 깨어나라 제발!
김정은이 뒈지고 빌 게이츠가 군사재판을 받고 힐러리 클린턴이 교수형으로
사형이 집행됐다고 하는 그 real raw news 인가 뭔가 하는 택도 안되는 뉴스들이
마치 5.18 광주사태 나고 한동안(80년대에) 줄기차게 여성지 주간지 등에
잊을만 하면 올라왔던 기사들, 1980년 광주에서만 유독 격렬했던
광주데모사진들 - 그게 지금 생각해보니 북한특수군들 -  보는 것 같았다고요.
황당한 유언비어, 이상하리만치 섬뜩한 사진들 보며 광주사태는 늘 께름칙했었기에
지만원 박사님의 5.18강의에 홀린 듯 빨려들어가게 되었는데, 외국에 잠깐 있는 동안
벌어졌던 일들...  이차 저차 어찌어찌하다 뒤집어진 한국현대사!! 
광주사태가 민주화운동이 되었었다는 것 조차 모르고 살았었답니다. (저도 과거완료를 쓰네요)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대선전에 5.18의 진실을밝혀.
문재인 무리의 좌파들은
모조리색출하여 대청소하고 가야함니다.
우리국민들이 남남갈등으로
싸우고있는 원인은 5.18때문입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7,958건 5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7838 518답변서 독후감 , 그리고 필독이유 동영상입니다. … 제주훈장 2021-09-25 203 25
37837 洗腦 댓글(1) 역삼껄깨이 2021-09-25 241 27
37836 '5.18 답변서' 단행본 신간 서적 청구하실 적에,,… 댓글(1) inf247661 2021-09-25 228 15
37835 화근늪에 빠진 원숭이 꼴 이재명 그리고 문재인-비바람글… 댓글(3) 제주훈장 2021-09-25 240 18
37834 문재인 유엔연설 종전선언, 평화협정 이적죄 사형해야 무… 제주훈장 2021-09-25 232 28
37833 이재명에게 화천대유(禍泉大猶)의 날이 다가온다 댓글(6) 비바람 2021-09-24 360 51
37832 통계가 보여주는 투개표조작 의혹 댓글(2) 이팝나무 2021-09-24 252 25
37831 시클회원님들께 시험 퀴즈에 답변해보시기 바라옵니다. 제주훈장 2021-09-24 172 15
37830 5,18 답변서 구입과정, 댓글(7) 닛뽀 2021-09-24 286 45
37829 천재 수학박사 지만원 518 재판 2심 진행상황, 유튜… 댓글(1) 제주훈장 2021-09-24 200 19
37828 부정 선거 자행! Advertisement inf247661 2021-09-24 188 12
37827 5.18진실! 댓글(2) 장여사 2021-09-24 170 19
37826 지만원 박사님 518 답변서 (518이 재판 후의 인… 도라에몽 2021-09-24 214 18
37825 기초부터 완벽하게 5.18폭동 댓글(1) candide 2021-09-24 277 47
37824 [뉴스타운TV] (충격영상) 북한이 옹호하는 5.18 … 댓글(3) Monday 2021-09-23 300 31
37823 정치인을 뽑는 기준 marley 2021-09-23 219 21
37822 518답변서 소장도서 부적합 하다는 공공도서관 이를 어… 댓글(4) 제주훈장 2021-09-23 257 35
37821 생명의 복음 '주는 그리스도시오' 왕영근목사 왕영근 2021-09-23 146 8
37820 당시 법무부 장관 '황 교안'의 官印이 박인; " L… 댓글(1) inf247661 2021-09-23 248 8
37819 部分 보충 畢. ,,. 댓글(1) inf247661 2021-09-23 186 9
37818 국가 간 종전선언(終戰宣言)은 전부 개소리다 댓글(2) 청원 2021-09-23 239 31
37817 유투브 놈들 518이 이것만 나오면 연락도 없이 계정을… 도라에몽 2021-09-23 304 52
37816 'ISTANBUL' 노래와 함께 알 '悲壯한 歷史'를! inf247661 2021-09-22 184 7
37815 Catch Phrase _ "'김대중'씨 석방!"에 대… 댓글(2) inf247661 2021-09-22 188 12
37814 그냥 두겠읍니다! _ _ _ '유감 천만! _구체적 解… inf247661 2021-09-22 194 7
37813 5.18의 진실! 댓글(2) 장여사 2021-09-22 290 36
37812 저도 책 쓰려고 합니다 marley 2021-09-22 270 22
37811 이재명은 후보사퇴하고, 검찰은 김만배를 즉시 구속수사하… 댓글(2) 제주훈장 2021-09-22 226 19
37810 “中, 장기이식 윤리기준 전복해 강제장기적출 수출할 것… Monday 2021-09-22 222 22
37809 어리석은미친빨갱이문좌인앂새!!!!!!! 댓글(2) 海眼 2021-09-22 357 4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