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희씨는 강남좌파 출신, 윤석열의 절친은 이철우, 김선수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김건희씨는 강남좌파 출신, 윤석열의 절친은 이철우, 김선수

페이지 정보

작성자 Pathfinder12 작성일22-01-20 00:37 조회866회 댓글0건

본문

아래는 김건희씨 페이스북 화면입니다. (윤석열 검찰총장 청문회 당시) [* 신의 한수 방송화면 캡쳐]

uploaded image

https://pasteboard.co/9HcqcP1jzVYj.png


이재명, 주진우, 좌파가수 이승환, 오마이뉴스 등이 좋아하는 페이지로 등록돼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김건희씨는 강남좌파 출신이라고 하며 원래 좌파였기 때문에 서울의소리 기자와 거부감 없이 친하게 통화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김건희씨는 오마이뉴스 기자 중에도 친한 사람이 있다고 함)


또 윤석열 후보에게 서울의 소리 기자가 접근하자 "후보님, 저 사람은 좌파 기자입니다. 조심하십시오" 라고 말한 우파 유튜버가 오히려 접근 금지됐다고 합니다.

 

또 윤석열 후보의 죽마고우는 김대중 측근 이종찬의 아들 이철우인데 이로인하여 이회영 (이종찬의 아버지) 기념관 건립 기념식에 참석하였습니다. (이회영은 무정부주의자이며 공산당에도 가담한 경력이 있음)

 

또한 윤석열 후보가 친구 김선수가 운동권 경력으로 인하여 사법고시에서 낙방하자 이종찬에게 부탁하여 김선수를 구제했습니다. 김선수는 현재 대법관입니다.


<김선수 소개글: 김 변호사는 '대한민국 대표 노동변호사'다. 27회 사법시험에 수석 합격하고 사법연수원을 수료한 1988년에 곧바로 고(故) 조영래 변호사의 남대문합동법률사무소에 합류했다. (1961년생 · 전라북도 진안군)>

 

김선수는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민변) 창립 멤버로, 2010년부터 2012년까지 민변 회장을 지냄. 또한 이승만, 박정희 대통령을 친일파로 묘사한 다큐 '백년전쟁'에 대한 옹호성 판결을 내림.


조영래: 

1971년 10월 서울대생 내란음모사건으로 구속.

1974년 민청학련 사건으로 수배.

1983년 전태일 평전 집필.


박원순이 인권변호사의 길을 걸은 것, 참여연대를 창립하기 전 2년 간의 해외유학을 가라고 했던 것 등 모두가 조영래의 권유에 따른 것이다. 또한 2012년 대선 당시 집권당 박근혜 후보는 유세를 시작하면서 세 곳을 골라 찾아가 머리를 조아렸다. 우선 김대중 묘소와 노무현의 봉하마을도 각각 찾아갔지만, 그리고 동시에 서울 청계천의 전태일 동상을 보러 가는 행보를 잊지 않았다. <뉴스타운 조우석 평론가 https://www.newstown.co.kr/news/articleView.html?idxno=463293>


윤석열 발언: “(김선수의 사시 합격은) 내가 도와준 게 아니라 이종찬 의원께서 하신 겁니다. 1985년 가을, 나는 사시 2차에서 떨어졌고 김선수는 붙었는데 선수의 시위 경력 때문에 3차가 걱정되어 선수를 데리고 이철우의 아버님인 이종찬 의원을 찾아뵈었지요. 이종찬 의원님은 1980년대에 집권당 원내대표, 정무장관, 사무총장 등을 지낸 정치 실세셨습니다. 이 의원께서는 그 전에도 조영래 선배(1971년 사법연수원 시절 민주화운동을 하다 쫓겨난 뒤 1981년 복직함. 그 뒤 인권변호사의 길을 걸으며 민변을 창립하고 43세에 세상을 떠남)처럼 민주화운동 때문에 사법시험에 붙고도 연수원에 못 들어간 사람들의 법조계 진출에 애를 많이 쓰셨지요. 5공 시절 시위 경력자들의 사시 3차 통과 및 연수원 입소는 대부분 이종찬 의원이 하신 거라고 보면 될 겁니다.”

출처 : 시사저널(http://www.sisajournal.com)

https://www.sisajournal.com/news/articleView.html?idxno=214586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08건 55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88 기레기의 방송, 제1부2편 프레임에서 자유로워야 합니다 댓글(3) 해머스 2022-02-12 620 15
187 5.18의 진실! 댓글(4) 장여사 2022-02-12 708 42
186 매국을 애국으로 착각하지 말자 댓글(11) jmok 2022-02-11 787 43
185 치과의사 1567명, 윤석열 지지 선언…"치과정책 환영… mozilla 2022-02-11 772 18
184 이 글 댓글(1) aufrhd 2022-02-11 662 12
183 이동욱 학력/이력 댓글(4) 굳모닝 2022-02-11 743 26
182 철수가, 안 철수하면 댓글(1) 일조풍월 2022-02-11 664 44
181 우익이 반드시 보고 기억해야 할 영화 댓글(1) 인도군장교 2022-02-10 672 12
180 안철수는 제2의 이인제가 두 번 되려는가? 댓글(4) 청원 2022-02-10 1167 45
179 이승만TV에 보내는 나의 메세지 댓글(2) 동라위문 2022-02-09 746 51
178 돌에 새겨? 뭐를? 댓글(10) 역삼껄깨이 2022-02-09 867 53
177 시간날때마다 댓글(4) 역삼껄깨이 2022-02-09 816 50
176 거짓인권정책기본법 국민청원 반달공주 2022-02-09 648 6
175 [황교안]<"검사선서"를 잊지 말자> 댓글(1) mozilla 2022-02-09 503 14
174 공산당 중국을 대국이라는 대통령 후보를 심판하자. 댓글(4) 용바우 2022-02-09 678 34
173 3.9 대선 댓글(4) aufrhd 2022-02-09 587 11
172 똥차와 쓰레기차, 락스와 농약, 최악과 차악의 사이에서 댓글(1) 우익대사 2022-02-08 638 10
171 한미동맹강화 5.18특별법 신설법안 위헌 철회촉구 왕영근 2022-02-08 588 23
170 대선결과을 예상할 수 있는 여러가지 징후 알리 2022-02-08 741 15
169 [황교안]사전투표 눈속임, 반드시 잡아냅니다. #선거사… 댓글(1) mozilla 2022-02-08 605 13
168 그가 만일 대통령이 된다면 어떻게 될까? 댓글(5) aufrhd 2022-02-08 666 14
167 이재명의 패배가 확실하다면 민주당은? 댓글(3) 비바람 2022-02-07 721 29
166 "우익 군부의 쿠데타 외에는 뿌리뽑을 수 없다!"(20… 댓글(2) 우익대사 2022-02-07 806 22
165 이런 자를 차악으로 선택해야 합니까? 댓글(11) 임대준 2022-02-07 796 17
164 5.18 탄원서를 작성했습니다. 댓글(5) 동라위문 2022-02-07 767 56
163 최종원 대위님께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2-07 739 28
162 3.9대선 누굴 찍어야 하나? 댓글(4) aufrhd 2022-02-07 709 17
161 박근혜는 역적으로 남을 수 있다 댓글(3) 프리덤 2022-02-07 766 44
160 나는 왜 5.18을 증언하는가? 댓글(6) 해머스 2022-02-06 978 49
159 (오피니언칼럼)尹一化든 安一化든 단일화 놓치면 恨 될것 댓글(2) sunpalee 2022-02-06 648 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