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의 눈물, 권성동의 눈물.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유시민의 눈물, 권성동의 눈물.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22-04-24 18:10 조회583회 댓글2건

본문

유시민의 눈물권성동의 눈물.

 

 

2004년 3월 12국회 본회의장에는 긴장이 흐르고 있었다회의장 단상에는 열린우리당 국회의원들이 단상을 점거하여 3일째 농성을 하고 있었다이날 새벽에도 민주당과 한나라당 의원들이 본회의장을 기습하여 공성전이 벌어졌다몸싸움이 벌어지자 누구는 의사봉을 들고 도망 다니고더러는 울부짖고노무현 대통령의 탄핵 소추가 되는 날의 국회 풍경이었다.

 

 

오전 11양당 의원들이 경호원을 대동하고 본회의장으로 입장했다질서유지권이 발동되고 열린우리당 의원들은 경호원과 야당 의원들에 의해 하나씩 단상 아래로 끌려 내려졌다이 때 결사적으로 저항했던 열우당 의원 중에 한 명이 유시민이었다유시민은 임종석김부겸과 더불어 격렬히 저항했고 끌려가며 울부짖는 모습이 그들 지지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이때 유시민의 저항과 오열하는 모습은 오래오래 인구에 회자되었고방송에 단골로 나오는 장면이 되기도 했다유시민은 10여 년이 흐른 다음 방송 인터뷰에서 "아무리 대통령이 못나고 미워도 이렇게 할 수는 없는 것이다"라고 발언하며 다시 눈물을 흘렸다이런 공로 때문일까유시민은 노무현 재단 이사장까지 지냈다.

 

 

2016년 12월 3일 오전 4시에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국회에서 발의되었다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박지원 국민의당 원내대표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대표 발의했으며무소속 의원까지 포함하여 국회의원 171명이 가세했다박근혜 탄핵소추 사유에는 세월호 침몰 사고에 대한 대응 실패로 헌법 제10조인 '생명권 보장'을 위반했다는 이유도 있었다.

 

 

12월 8대통령 탄핵소추안은 본회의에 보고 되었고, 12월 9일에는 표결에 부쳐졌다투표자 299명 중 가234부 56기권 2무효 7표로 박근혜는 탄핵되었다민주당은 자기 당에 할당된 방청석을 세월호 유가족들에게 배정했고탄핵소추가 가결되자 세월호 유가족들은 눈물을 흘렸다박근혜는 세월호에 어떤 짓을 했던 것일까이 장면은 박근혜 탄핵 과정 중에 가장 우스꽝스런 장면이었다.

 

 

박근혜 탄핵의 가장 마지막 단계는 헌법재판소의 선고였다헌법재판소의 탄핵 심판에서 4당을 대표한 소추위원장이 새누리당 권성동이었다탄핵 심판에서 권성동은 소추위원장으로 최후진술을 했다. “대통령 파면을 통해 정의를 갈망하는 국민이 승리하였음을 소리 높여 선언하여 주시기 바란다며 권성동은 눈물을 흘렸다권성동의 진술에는 국민의 희생으로 세운 대한민국을 비선 실세에게 넘겼다는 이유도 있었다.

 

 

유시민의 눈물은 자기가 모시는 대통령의 탄핵에 저항하는 눈물이었다그러나 권성동의 눈물은 자기가 모시는 대통령을 탄핵해 달라는 읍소의 눈물이었다유시민의 눈물은 국민들의 심금을 울렸고결국 탄핵 이후 선거에서 탄핵 역풍이 몰아치며 열우당의 전성시대를 열었다권성동의 눈물은 자기 주군을 팔아먹은 싸구려 유다의 역겨운 눈물이었다.

 

 

권성동의 눈물이 더욱 역겨운 것은 이번 검수완박에서 다시 한번 권성동이가 지지자들의 뒤통수를 때렸기 때문이다권성동의 검수완박 절충안 동의는 '야합'이었다절충안은 결국 검수완박으로 귀결되는 무늬만 절충안이었기 때문이다야합으로 박근혜를 팔아먹었던 권성동이가 다시 한번 야합으로 윤석열을 팔아먹었다탄핵 야합으로 좌익 득세의 세상을 만들더니 검수완박 야합으로 부패 득세의 세상을 열어젖혔다.

 

 

검수완박 야합으로 권성동은 국민의 지탄을 한몸에 받고 있다민주당이 검수완박 강행에 나설 때 국힘당 의원들이 노무현 탄핵 때의 유시민이나 임종석처럼 격렬하게 저항하고 울부짖어 준다면열린우리당처럼 국힘의 전성시대가 열릴 뻔 했건만보수정당에 살찐 돼지들이 많아서 싸울 줄 모르고 비겁한 자들이 많다고 소문이 자자했는데오늘 그 비겁한 살찐 돼지들을 보겠네.

 

 

인구에 회자되는 권성동의 별명이 '야합의 달인' '배신의 귀재'로 불리고 있으니 '국민 개새끼'에 등극할 날이 멀지 않았다권성동의 야합은 윤석열에게 추인을 받은 것일까아니면 권성동의 독자적 판단에 따른 결과일까윤석열이가 알았다면 윤석열도 권성동과 함께 보따리를 싸는 것이 맞다만약 몰랐다면 윤석열은 권성동에 대한 조치를 번개처럼 취하여 분노에 찬 지지자들을 달래야 할 것이다폭동이 일어나 문재인보다 먼저 윤석열을 때려잡으려 달려들 판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평온한님의 댓글

평온한 작성일

비바람님의 귀한 글 감사합니다. 정체성없고 국민을 화나게 하는 권성동을 신속히 조치해야 세상이 바로 섭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유 시민'롬은 경북 경주(?) 출신으로 군대 기피성 - 얄팍한 ♂ ,,.    '권 성동'은 강원도 강릉 출신인데, 군대는 갔다 왔는지는 모름. ,,. 아마도 ,,. 그러니 투명한 기록이 없,,. ////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840건 5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720 기레기의 그간의 방송 현황 해머스 2022-05-24 846 32
33719 장기집권이 왜 나쁜가! 댓글(2) 빛이비추길 2022-05-24 742 35
33718 12.12정변의 정당성-2 댓글(2) 개혁한국 2022-05-24 702 8
33717 기레기의 방송 제3부3편 "5.22 - 5.27 오해와… 해머스 2022-05-24 598 7
33716 차복환과 제1광수 안면골상불일치의 결정적 증거 2개 댓글(3) 노숙자담요 2022-05-23 670 70
33715 12.12정변의 정당성-1 댓글(1) 개혁한국 2022-05-23 480 13
33714 윤석열께 편지를 씁시다! 댓글(11) 한글말 2022-05-23 744 98
33713 윤석열의 의무공개매수제, 시장경제에 독극물! 개혁한국 2022-05-23 495 13
33712 타살을 의심하던 노무현 지지자들의 의견들 (2009년 … 댓글(2) Pathfinder12 2022-05-22 823 67
33711 5.18유공자 명단공개의 필요성을 알게해주는 유공자 댓글(10) 푸른소나무 2022-05-21 938 66
33710 5.18역사왜곡처벌법 헌법소원 접수했습니다. 댓글(3) 우파TV 2022-05-21 635 49
33709 제9회 5.18 군경전사자 추모식(봉주르방송국) 댓글(5) candide 2022-05-21 647 50
33708 운전하는 차에 최루탄가스가 밀려오면 어떻게 하나요? 댓글(7) 푸른소나무 2022-05-21 715 20
33707 박정희식 과두정으로 5.18민주화를 제압하라! 댓글(1) 개혁한국 2022-05-20 871 22
33706 프리덤뉴스 5.19일자- [논단] 5.18 정신에게 묻… 댓글(2) 해머스 2022-05-20 794 59
33705 프리덤뉴스 5.18일자 논단- 5.18 신화, 이런들 … 댓글(1) 해머스 2022-05-20 716 37
33704 윤석열 내친김에 통일대통령 가나? [성호 스님] 댓글(3) 해머스 2022-05-20 678 16
33703 꼴 보기 싫은 롬들 갔구나! ,,. 댓글(2) inf247661 2022-05-19 737 18
33702 제9회 5.18 군경 전사자 추모식(왕영근tv) 댓글(2) candide 2022-05-19 713 48
33701 20X 계엄군 중대장님! 혹시, 요 게시문의 쓴 '응답… 댓글(3) inf247661 2022-05-19 652 13
33700 방심하면 큰일난다-이춘근박사님도 열받음(이봉규tv) candide 2022-05-19 697 49
33699 윤석열시대가 진실 밝힐 찬스-지만원박사(이봉규tv) candide 2022-05-19 526 43
33698 혹시 어제 행사 동영상은 없나요? 정치승리 2022-05-19 362 15
33697 2022년 5월 18일 현충원 방문기, 사진 댓글(4) 기린아 2022-05-19 579 64
33696 반성 않는 선관위, 6.1지방선거에서도 부정선거한다 이팝나무 2022-05-19 489 33
33695 5) 5.18 광주의 제1,2,3광수는 평양에 있다! 댓글(5) 노숙자담요 2022-05-18 711 82
33694 [안정권] 5·18 40주년 앞두고 극우 성향 단체 … mozilla 2022-05-18 853 53
33693 5.18역사학회 성명서 (3) 해머스 2022-05-18 537 54
33692 5.18역사학회 성명서 (2) 해머스 2022-05-18 511 51
33691 5.18역사학회 성명서 (1) 댓글(1) 해머스 2022-05-18 727 6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