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유공자 명단공개의 필요성을 알게해주는 유공자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5.18유공자 명단공개의 필요성을 알게해주는 유공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푸른소나무 작성일22-05-21 16:09 조회936회 댓글10건

본문

함평경찰 4명을 고속버스로 깔아죽인 배용주가 5.18민주유공자.

댓글목록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대한민국 경찰과 군을 깔아죽인 자가 민주화 유공자가 되었으니, 대한민국을 위해 전사한 경찰과 군은 반 대한민국의 개 죽음이 되어야 하는 것인가 ?
역사를 뒤집은 김영삼은 답변하여야 할 것이다.

푸른소나무님의 댓글

푸른소나무 작성일

이 문제를 부각시키면 국민들의 호응이 커지지 않을까요?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당시 '전남 도경 국장{현재의 전남 경찰청장, 治安監(치안감). 경찰의 별 2개}, '안 병하' 국장ㅇ은, 광주 상무대 '전교사(戰敎司, 전투병과교육사령부, CAC. 현재의 교육사)' 사령관 '윤 흥정'중장{육사교# 8기}과 동기생인데, 전남대 총학생회장 '박 관현' 롬이이 5.16 야간시위를 허용해주면 다시는 시위를 하지 않겠다고 약속하자, 계엄사태하에서의 군중집회는 불법이지만 약속을 믿고 안심하고 그 다음날 17일에 절반 가까운 전경 병력들에게 특별 휴가를 주었고! ,,. 그런데 그 다음날인 5.18일에 파출소 방화사건, 오후 3시경에는 경찰 40여명이 시위대에 인질로 납치 ,,.  구조할 경찰력이 부족하여,  ,,.  CAC  사령관에게 지원 요청하고, CAC 사령관은 제31사단장 '정 웅'소장에게 지원명령 하달! ,,. ,,.  참으로 머저리 짓! ,,.  적의 말을 믿다니!    더우기, 일반 국민들은 대학생들을 상아탑 신분으로 인식하지만, 실은 새빨간 악마인 롬이거늘, 그런 제안을  믿어? ??    등신같으니라구! ,,.      일본의 '풍신수길' 사후, '덕천가강'과 싸우게 된 '풍신수길' 자제 및 모친은 '덕천가강'이 화해 요구 조건으로 '성곽 함정'을 메우면 철군하겠다는 말을 믿고는 ,,.      모조리 3족 멸종 당했죠. ,,. '덕천가강'은 이르기를 "적의 말을 믿는 머저리들은 일본에서는 멸종시켜 버려야 한다!" 면서,,.        그 '전남경찰국장'이 단호히 집회를 불허하면서 오히려 체포해서 법적 조치했었더라면 경찰들은 희생되어지지는 않았었을 터인데,,.  어수룩한 척, 경찰 지휘한 철학없는 '용공성 경찰 지휘관!' ,,. //////    추후, '상무대 기무단'으로 체포되어져서 처벌받고 경찰에서 퇴출당했는데, 다시 복권되었던 걸로 압니다. ,,.    개판! ,,.    빠~드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댓글의 댓글 작성일

↗    출처 인용 : "5.18 유공자 무용담"_ '저자 : '김 대영'저 - 82쪽;    2020.12.10 초판. \ 20,000  원

한글말님의 댓글

한글말 작성일

경찰 깔아죽인놈이 5.18 유공자..!
5.18 폭동 진압에 동원.. 희생되어 현충원에 모신 군경들..  이들을 죽인 5.18 유공자(폭도들)..!!  그 명단을 밝혀라!!!
흑성동 현충원 제28묘역에는 특전사 용사 15명, 31사 3명, 전교사 2명, 9전차 여단 1명.  제29묘역에는 계엄군 2명이 잠들어 있습니다. 특히 3여단 16대대의 정관철 중사와 11여단 권용운 상병은 폭도들의 장갑차와 대형버스 돌진으로 사망 했고, 계엄군 6명은 철수하는 도중 시위대의 사격을 받아 전사 했습니다. 계엄군 11명은 교도대로부터 오인 사격을 받아 전사 했고, 2명은 마지막 진압작전에서 전사 했습니다.

푸른소나무님의 댓글

푸른소나무 작성일

지금까지 5.18 광주 쪽의 피해만 부각되어 있는데 우리 군인이나 경찰의 부당하게 생긴 피해를 부각시키면 국민과 방송의 호응이 있을거라 믿습니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8유공자들은 대다수가 테레범.저항세력.살인자들입니다.
경찰 4명을 깔아죽인 살인자가 유공자라니 하늘이 웃고 땅이 통곡할 노릇이 아니던가!
5.18주동자 윤상원은 시민군 박남선의 M16유탄발사기에맞아 사망했다.고함!

방울이님의 댓글

방울이 작성일

경찰 4명을 깔아 죽인 버스운전자는 배용주가 진범이 아닐수도 있습니다.
북괴군침투사실을 은폐하기위해 5.18측으로부터 매수당한 자 일 수도 있을 것입니다.
1광수도 아닌 자가 1광수라고 나타난 차복환처럼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댓글의 댓글 작성일

↗  '방울이'님!  충분히 그럴 수도 있읍니다. ,,.    참으로 경계하고 또 조심해서 事態를 銳意, 觀察, 注視 해야만 하는 현 우리 대한민국 정치 상황입니다. 3국지 '적벽 대전'에서 위.촉.오 3나라가 벌리는 첩보전이 연상되네요. ,,.      제3대 특무대장  '김 창룡'소장{사후 중장 추서, 육사교# 3기}님의 '미완성 200자 원고지 1,600매'를 단행본화, 2022.4 발간되어진 책 _ _ _ 숙명(宿命)의 하이라루{海拉甫} _ _ _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5&wr_id=5843 ,,. /////

푸른소나무님의 댓글

푸른소나무 댓글의 댓글 작성일

방울이님, 정말로 예리하십니다. 충분한 가능성이 있겠습니다.
올해 5.18이 굳히기작전으로 나가는 싯점에 지만원박사님의 "광수판별 비법"이 없었다면 무조건 저들의 "승"이었을 건데 하늘이 도우셨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840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28) 관리자 2019-03-13 12947 154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42513 248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11) 노숙자담요 2016-04-04 54081 487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5) 관리자 2015-09-21 61618 381
33836 주사파 처벌법 입법이 나라 살리는 길입니다 새글 범사 2022-06-25 18 4
33835 유승민, 너 이준석 데리고 민주당으로 안 갈래? 새글 청원 2022-06-25 33 7
33834 5.18 유공자 명단 공개' 명백한 위법??? 댓글(1) 새글 푸른소나무 2022-06-24 171 8
33833 반국가사범과 정적(政敵)을 무자비하게 제거하라 댓글(1) 청원 2022-06-24 247 28
33832 문죄인박지원조갑제류 역적간첩은 메가지를 댕강 불지옥으로… 海眼 2022-06-24 262 28
33831 지박사님 하시는 일이 꼭 결실을 보셔야 합니다. 댓글(1) 푸른소나무 2022-06-24 246 25
33830 기레기의 행태 ('진상규명위원회 집담회') 댓글(2) 해머스 2022-06-23 224 15
33829 우리 같은 편이 잖아. 댓글(1) 목마산성 2022-06-23 259 13
33828 지식정보 운용시스템에 대해 생각해 보십시요. 댓글(2) 해머스 2022-06-23 361 16
33827 2022 0622 '5·18 집단 발포' 직전 모습 공… 댓글(6) 해머스 2022-06-23 464 14
33826 (삭제예정)'최 성필'검사(장.연구원)을 改名(개명)치… inf247661 2022-06-23 293 20
33825 5.18의 진실! 댓글(1) 장여사 2022-06-23 321 32
33824 뭘 잘몰라 넘 궁금해서.. 댓글(7) 살아나리라 2022-06-22 458 8
33823 최성필 검사 법무연수원으로 좌천 댓글(3) 마르스 2022-06-22 503 54
33822 역시나 연기였군요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6-22 679 31
33821 일 잘한다! 댓글(3) 海眼 2022-06-22 678 49
33820 이준색이 수준이 국민수준 댓글(2) 海眼 2022-06-22 530 52
33819 나라가 넘어 갈뻔했다 댓글(6) 海眼 2022-06-22 616 56
33818 메로나 다 녹아버렸네...ㅋ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6-21 549 15
33817 하나더 씁니다. 역삼껄깨이 2022-06-21 578 23
33816 참으로 웃기고 분하도다 역삼껄깨이 2022-06-21 536 30
33815 5.18 역사전쟁 활활 타올라라:국회대국민공청회 다시 … 댓글(2) candide 2022-06-21 488 50
33814 실로 감동! 바로 감동 그 자체입니다. 가슴에 벅찬 숨… 댓글(2) inf247661 2022-06-21 377 18
33813 무하마드 깐수, 아직도 활동 중 댓글(1) Pathfinder12 2022-06-20 426 30
33812 월북여부가 중요하지 않으면 왜 조작했나 먼저 밝혀라 댓글(1) jmok 2022-06-20 517 54
33811 똥물에 빠싹 튀겨 직여, 당근,10,000% 적법한 도… 댓글(2) 海眼 2022-06-20 530 3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