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削除 豫定) " ,,. 그것까지도 말해야합니깝?!"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削除 豫定) " ,,. 그것까지도 말해야합니깝?!"

페이지 정보

작성자 inf247661 작성일23-01-05 14:42 조회2,187회 댓글3건

본문

 

https://news.zum.com/articles/80532399?utm_source=deepdive&ddwidgetId=ZUMNVP001&recoType=pop&r=1:

   "술 먹었은다, 휴일이라서. ,,. 그것까지도 말해야합니깝?"

 

대한민국 행정자치안전부{內務部} _ 경찰 총수 _ '경찰청 청장 윤 희근경무총감{경찰 별 4}

국민들의 사고 예방에 실패한 자가, 이렇듯 국회의원 질문에 반박성 껄끄러운 답변하는

당당성을 뵈는 건; 그렇다고 해서; 패기있고 당당하다고 용인해주기 싫! ,,.

 

우리들, 경찰에게 모종 혐의자로 끌려가져서, '수사 신문'받아져, 이런 따윗 태도로 답변하면

무혐의 결정받아지면서, ’검찰 송치 의견서미발송되어져 풀려날 수 있을까요? ,,.

 

   각설;

1950.6.25. 발발 새벽에, 국방부 육군 총수 _ 참모총장 _ ’채 병덕소장은, 전날 공인된

육본 파티 종료후 숙소에서 취침하면서 전후방 각 사단으로부터의 빗발치는

상황 긴박 보고를 일절 접수치 않.못하였었는데,,.

         고로; " ,,. 나는 책임없다할 수 없지 못하지 않다!“ 할 터. ,,.

 

그는 '육군총장에서 경남지구 병사구 사령관{경남 병무청장}'으로 재보직되어져,

 경남 하동 고개에서 정체 불명 집단{북괴 정찰대? 모종 공작대?}로부터 저격받아 현장에서 전사. ,,.

 

     재 각설;

윤 희근경찰청장은 충북 제천에 등산가서 텐트에서 잠 잘 적에

 휴대폰을 끊고 자던 상황이라 전화 통화도 못하고 ,,.

 

문 죄잉에게서 임명받아져진 자들은 량심있으면 스스로 사퇴해야! ,,.

 

    재 재각설;

이조 수양 대군 세조에게 쿠테타 적발로 처형되면서 성 삼문이가 읊은 시조가 생각남! ,,.,

 

중국, ‘() {()}’ 왕조의 신하{王子였다고도 함}이던 백이숙제와는, ‘()’ 왕조에게

쿠테타를 당하자, 2명의 신하 _ ‘백이숙제와는 벼슬을 버리고, 수양산에 숨어들어,

고사리등 나물을 채취하여 살다 굶어죽었음도, ‘성 삼문에게는, 비난되어졌는데,,.

 

     저는요,

문 재인시절에 전 광훈목사 부정 선거 폭로 강연장가다가 집회 불허되어져음도 일체 모르고;

 모든 안내 경찰’, 타처 유도 표시판들도 없어서; 물론, ’Police Line’들도 일절 없어,

예정 장소를 향해 접근타가; 조기 포기하고 교보 문고행선지 직선 경로 도중인

지점에 조우;

 

경찰 허가받아, ‘일파 만파집회장 안을 경유 통과해 가려는데, ‘경찰이 등을

 주먹으로 등을 가격/엎어지게 밀기하면서 도발! ,,.

               죄인 맹갈기 작전 _ ’종로경찰서 & 서울 경찰청 기동대합작!’ ,,. 

 

경찰, 편제{T/O} 및 인가{A/S}, 직급 대대적 축소/하향시키고, 종전처럼

행안부{내무부} 경찰국으로 도로 귀속시켜야! ,,.

 

쌩짜로 죄인 맹갈기_업무 날조하는 빨간 경찰! ,,.이런 것들 죄다 축출 요! ,,. ~ 드득!

 

https://news.zum.com/articles/80532399?utm_source=deepdive&ddwidgetId=ZUMNVP001&recoType=pop&r=1

 

사법부 대법원은 예하 법원들의 재판을 감독치 않고 뭐하나? ,,. ‘대법원장은 사법부의 행정 관료화를 우려하여 인사 이동‘, ’재판 결과등에 거의 관여치 않는다는 방침인 모양인데,

이럴 바에야 아예 사법부 대법원장도 직제를 없애지 그래?! ,,. 餘不備禮, 悤悤.

댓글목록

aufrhd님의 댓글

aufrhd 작성일

음주때문에 면책 되어서는 안 되는 것이지요,
그러한 변명(음주)는 오히려 가중처벌 되어야 마땅하다고 봅니다.

Pathfinder12님의 댓글

Pathfinder12 작성일

속옷을 입은 시신만 보아도 압사가 아님을 알 수 있는데, 특수본이 그대로 뭉개는 것 같아 의구심을 가지고 바라보고 있습니다. (특수본에 있는 남구준은 국수본부장으로 문재인이 임명한 자. 반면 특수본부장 손제한은 윤 대통령이 임명했지만 수사에 소극적임/ 물론 손제한도 문재인에 의해 2021 경무관 승진)

검찰은 특수본에 대하여 158명에 대해서 각자의 사망 원인을 모두 조사하라고 요구했지만 특수본은 불가능하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특수본, 檢 보완수사 요구에 “신의 영역” 반발…왜 https://bit.ly/3X668rj )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거짓말쟁이 김명수대법원장은
차라리 없는게 국익에 도움이됩니다.
간첩문재인.이해찬 고발한것은 조사도않고
기각이라고하더니 나라꼬라지가!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797건 20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27 심복례 할머니의 무고죄였나 지만원 박사의 5.18유족에… 댓글(4) 시사논객 2023-01-24 1337 53
1226 광주사태 유언비어를 무력화시킨 이순자자서전 독자들이 보… 댓글(2) 시사논객 2023-01-24 1563 54
1225 ★ 지만원박사 석방을 위한 국민신문고 민원신청 내용 ★ 댓글(2) 우주의신 2023-01-23 1838 89
1224 윤석열 대통령님께 댓글(2) aufrhd 2023-01-23 1855 79
1223 지만원 박사님을 무죄 석방하라 댓글(8) 역삼껄깨이 2023-01-23 1811 83
1222 설 특선 5.18다큐 영상 오디오북 | 김동문 기자의 … 댓글(3) 시사논객 2023-01-22 1913 46
1221 대통령의 길 댓글(1) 체사르 2023-01-22 1878 56
1220 나는 총알받이? 절벽에서 떠밀려 버리는 힘없는 국민? 댓글(3) 역삼껄깨이 2023-01-21 1053 43
1219 자유게시판은 지박사님과의 대화방 임니다 댓글(3) 진도개1 2023-01-21 1030 38
1218 [퍼온글]사전선거도입이후 공산주의자 민주당 당선 싹쓸이… 댓글(1) 대왕고래 2023-01-21 916 24
1217 공직선거4.15 부정선거는100%사실이다.부정할수없다.… 댓글(5) 대왕고래 2023-01-21 1300 31
1216 광주판사가 쓴 재미난 5·18왜곡소설 (지만원 광주재판… 댓글(2) 시사논객 2023-01-21 1087 36
1215 4.15부정선거는 공부할 가치가 없다 댓글(15) 비바람 2023-01-21 1250 12
1214 이 사람의 앞니가 키포인트 (치과기록 확보해야) 댓글(2) 푸른소나무 2023-01-20 1317 35
1213 [수정]도둑놈 1 :선거, 어떻게 훔쳤나?/그것이말하는… 댓글(2) 대왕고래 2023-01-19 1377 19
1212 도둑놈 1 : 선거, 어떻게 훔쳤나? / 그것이 말하는… 대왕고래 2023-01-19 1235 6
1211 김명수, 새빨간 거짓말 / 검찰 본격 수사 [공병호TV… 댓글(1) 대왕고래 2023-01-19 1291 25
1210 자유게시판 33746번 내용을 홍보지를 만들어 퍼트려야… 댓글(1) 푸른소나무 2023-01-19 1095 22
1209 빨갱이들 때문에 정치하기 어렵다. 댓글(2) aufrhd 2023-01-19 1077 26
1208 깽판 언도하는 통탄할 사법부 판사 법관들,,. {削除 … inf247661 2023-01-19 960 13
1207 우국지사는 감옥에, 종북 간첩들은 귀족 질하고 댓글(3) 청원 2023-01-18 1206 44
1206 게릴라전의 의미 댓글(4) 역삼껄깨이 2023-01-18 1018 44
1205 애기 업고 광주에 온 심복례가 시민군이고 최장수 노인이… 댓글(7) 시사논객 2023-01-18 1582 34
1204 '로 정희'법관의 암편은 ? ,,. 댓글(2) inf247661 2023-01-18 1053 26
1203 이 사진이 아기에게 젖을 먹이는 애기엄마 사진인지 재판… 댓글(3) 시사논객 2023-01-18 1201 33
1202 .윤석열 비판 하는 자는 빨갱이, 댓글(7) aufrhd 2023-01-18 1012 28
1201 상고를 기각한 대법원 노정희 판사에게 심복례가 광주에 … 댓글(4) 시사논객 2023-01-18 1083 37
1200 나는 운다. 댓글(1) 방울이 2023-01-18 1119 35
1199 ​5.18성역화한 대법원 지만원박사 구속 규탄 댓글(2) 왕영근 2023-01-17 914 33
1198 ★ 지만원 박사님의 용기와 갈릴레오의 현명한 대처 ★ 댓글(1) 우주의신 2023-01-17 878 1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