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자님이 참조할 사안: “ 전두환 리더십” 구매, 도서관 배치 경험, 문제 해소책 제언.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관리자님이 참조할 사안: “ 전두환 리더십” 구매, 도서관 배치 경험, 문제 해소책 제언.

페이지 정보

작성자 만리경 작성일23-02-03 14:03 조회2,296회 댓글3건

본문

관리자님이 참조할 사안:  전두환  리더십구매, 도서관배치경험,  문제해소책 제언.

 

나는 해외에 사는 한국인이다.

전두환 리더십  3권을 9월말에  교보문고에  신청했다.

한권은    가족용으로,  다른 한권은  내가 아는  한국인들에게 회람용으로,

마지막 한권은 여기 시립 도서관에 비치하여 한국학을 공부하는 현지인/일반인용으로.

 

10월이 다 지나도 받을수 없기에 11초에 교보문고에 사람을 보내어 확인하였다.

 

교보문고의 직원은 이미 발송했다는 대답이었고 발송 주소지를 확인하니까 

내 주소의 번지수를 바꿔[ 내번지를 (내번지 -2)옆집번지] 발송한것이었다.

 

주소가 왜 틀렸는지 따지니까 내가 주문 시에 빼기 둘한 번지로 했다는 것이다.

 

요즘 인터넷 주문방식은 국제적으로 공통 양식이어서 주문자의 이름주소전화번호메일번호는 내 컴퓨터에 입력된데로 자동으로  키보드 한번으로 입력되는 시스템으로 주소만  틀리게 수 없는 방식인데

교보문고의 직원은  주문자의 잘못이라고 오리발이었다.

 

요놈의 짓거리가 요상하게 [5.18민주화유공자 ] 냄새가 짙었다.

혹시나 하는 마음에서 교보문고 사장이 누구인가 검색했더니 역시나

xx 현재 사장이고 순천고출신  녀석이다.

 

11월 초순에야 국제 우편업체 현지 지사를 겨우 찾아3권을 찾았는데

역시 번지수를  틀리게 하여  교보문고는 틀림없이 돈은 돈데로 챙기고

진실이 전파됨을 방해하는 [전형적 전라도식 사기술]을  유감없이 발휘한 것이다.

 

실태가 이러함으로  앞으로 [진실의 무기들]교보문고는 피하고 

일반 소비자들은 이런  악질기업을 배척해야 할 것이다.

 

11중순에야  겨우 찾아서  한권은 시립 도서관에 비치되도록 기증하였다.

 

2주전  시립 도서관에  들려서 [전두환리더십]이 잘 읽히고 있는지 궁금하여 들려서

서가를 보니 책이 보이지 않아서 언제 다시 돌아오는지  도서관 컴퓨터에서 확인하니

아예 도서 리스트에 보이지도  않아  혈압이  올라  담당 직원에게 따젔다.

 

한달이  넘도록  도서 목록에도 올리지 않는 업무행태에 참을 수 없었다.

 

어제 말단 담당 직원이  상급직원으로 부터  확인하여 보낸  해명 글이다.

 

When adding books to our collection, including donated books,

 we follow a process that's why sometimes it takes a while.

The book was already in the middle of processing and the only step missing wasgetting the book's record from the World Library Catalogue (WorldCat, a global catalogue of library materials)

Unfortunately, until now there's still no record of that book in WorldCat. Once we get the record, we will definitely finish the process. As of now, we are just waiting.

 

일반적으로  공공  도서관은  도서관에  비치되는 책으로 세계 도서관 카다로그(WorldCat.)에 등재된 것으로 규정하고 있는데 아직 등재가 안된것이다.

 

해당 출판사에  이런  절차에 신경 쓰는지 물어 볼 일이다.

 

관리자님이  더 힘 내시고  수고해 주시길  바랍니다.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  '교보 문고' 서점에만 비치마시고요, 건녀편 동쪽의  '을지 서적'이나 '종로 서적' 서점에도 비치토록해야 합니다. ,,.
이곳 춘천에도 '방송 통신 대학교'  전문서점에서도 이런 유사한 조치가 있어서 전 놀랬었읍니다만,,.  고마우신 기별! ,,.
    '萬里鏡'님께오서의, 이국 땅에서도, 이렇듯 노력하시옴에 이를 데없이 고맙읍니다요! ,,. /////        ♪ https://www.youtube.com/watch?v=QELGtNsMS8g :  '심 연옥'님 노래 外.      ♬  https://www.youtube.com/watch?v=Zdudblvb28o : 원로가수 심연옥 추모곡 / 2021년10월4일 향년93세로 미국에서 영면) - YouTube
 ♪  https://www.youtube.com/watch?v=QELGtNsMS8g :  ♬ https://www.youtube.com/watch?v=TfeE2suJyLg : '로라 성'님 동영상[정열의 꽃}

Pathfinder12님의 댓글

Pathfinder12 작성일

이 정도면 남의 물건 훔치거나 돈 받고 배송 안하는 행위도 서슴없이 할 수도 있겠습니다.
교보문고가 큰 회사인데 이런 치졸한 수를 써서야...
앞으로 교보에서는 책 구입을 하지 않겠습니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8광주사태를 뒤집어 민주화운동으로 지정한것이 들통나니
좌파들은 양심의 가책은있는지.파렴치해서인지
전국.대다수 5.18책자나 보수에서 펴낸 책은 아예 판매하지않으며
큰서점에서도 진열하지않고 찾는자에게만 보여주는듯했습니다.
호남의 광주에서는 큰서점에서도 아예 판매하지도 않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61건 19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21 국정원의 직무유기 및 이적행위 댓글(2) 우주의신 2023-03-10 4309 55
1320 광주사태가 주사파를 탄생시켰다고 황석영이 북한 5.18… 댓글(6) 시사논객 2023-03-10 4533 31
1319 태영호 당선! 유흥수, 허용진은 사퇴해야 댓글(3) 비바람 2023-03-10 4400 58
1318 5.18의 진실! 댓글(3) 장여사 2023-03-09 4436 32
1317 5.18사기꾼이 지만원 광주재판에서 무고죄로 승소하였다… 댓글(3) 시사논객 2023-03-08 4325 41
1316 재판일정 공지입니다. 댓글(1) stallon 2023-03-07 3982 57
1315 안정권, 형 집행 정지로 석방 댓글(2) Pathfinder12 2023-03-07 4280 84
1314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5.18북한군 관련 자료를 대거 삭… 댓글(3) 비바람 2023-03-06 8564 221
1313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5.18북한군 관련 자료를 대거 삭… 댓글(1) 비바람 2023-03-06 4155 71
1312 광주사태 일으키려 침투 시도한 북한군 뉴스 영상 댓글(4) 시사논객 2023-03-06 2393 41
1311 명예훼손 불성립의 근거(중앙일보 게시판에 쓴 내용입니다… 댓글(4) jmok 2023-03-06 2229 48
1310 ★ 5.18 광주폭동 관련 국정원 직무유기 민원신청 ★ 댓글(4) 우주의신 2023-03-04 2914 67
1309 이병호 전 국정원장 근황 댓글(1) Pathfinder12 2023-03-04 3180 59
1308 (削豫) 고 '김창룡'장군님 해방 직후 삼팔선 남하 후… inf247661 2023-03-03 5209 15
1307 탈원전에 재생에너지(태양광+풍력) 강행은 직권 남용의 … 댓글(2) jmok 2023-03-03 2212 32
1306 이재명으로 보는 민주당의 '전라도 본능' 댓글(1) 비바람 2023-03-02 2633 80
1305 3.1절 • 반일사관에 대해 (상해 임시정부) 댓글(3) 동라위문 2023-03-02 2769 34
1304 시대적 아픔을 격는 지박사께 보내는 글 댓글(4) sunpalee 2023-03-01 2937 35
1303 한국의 저출산은 필연적 이고 바람직한 현상이다 댓글(2) 우주의신 2023-02-28 3166 21
1302 ★ 전자개표기 사용금지 국민신문고 민원신청 내용 ★ 댓글(4) 우주의신 2023-02-27 2693 48
1301 지만원박사의 불법 감옥살이를 세상에 알려야 합니다. 댓글(3) jmok 2023-02-27 2521 58
1300 시스템크럽 회원님들에게 부탁드립니다. 댓글(5) stallon 2023-02-27 2729 65
1299 (增補)"검찰총장, '이 해진' NAVER 총수를 소환… 댓글(2) inf247661 2023-02-25 2965 13
1298 ★ 5.18 폭동 안면인식 카메라 수사촉구 민원신청 … 댓글(2) 우주의신 2023-02-25 2628 53
1297 왜 '임을 위한 행진곡' 원곡은 소련 탱크부대 군가인가… 댓글(7) 시사논객 2023-02-24 2752 35
1296 국가 주도의 주택건설 및 판매 댓글(4) 우주의신 2023-02-24 2527 14
1295 이재명이 무죄라면 전두환 박근혜 지만원에게 사과하라 댓글(5) 비바람 2023-02-23 2579 71
1294 [ 2.21 광주 국민대회 ] 광주는 지금 당장 김대중… 댓글(2) Monday 2023-02-23 2156 53
1293 '민로총!' ,,.; 댓글(2) inf247661 2023-02-21 2851 22
1292 '不正 選擧 _ 짜가 投票紙' 보기 外 ¹. 댓글(1) inf247661 2023-02-19 3626 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