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력한 법치는 바로 이런 것이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강력한 법치는 바로 이런 것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노숙자담요 작성일15-05-28 10:13 조회2,086회 댓글8건

본문


범죄에 대해 강력한 법치를 시행하고 있는 중국은 10억명을 통치한다.

중국은 사형수를 즉각 처형한다.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재판에 의해 사형이 확정되면 
아무리 젊고 어여쁜 여인이라 할지라도 대중들이 보는 앞에서 공개적으로 사형집행관이 
사형수의 뒤통수에 총구를 대고 발포하여 사형수의 두개골을 파쇄시켜 피를 튀기며
골수가 흩어져 뿌려지고 눈알이 튀어나오고 얼굴이 산산조각 쪼개져 대중들의 눈앞에서 
흩어 떨어지게한다.

미국은 각각의 문화와 이념과 사상이 매우 다른 인종으로 구성된 다인종국가로 범죄에 
대한 강력한 법치를 시행하고 있다. 공권력에 대항하면 즉각 발포를 하여 사살을 한다.
상대가 무기를 들었던 들지 않았던 공권력에 조금이라도 위해를 가하거나 위해를 가하는 
흉내를 내거나 동작만 해도 즉각 발포하여 사살해 버린다.

비무장한 자가 경찰의 정지명령을 무시하고 도주하였을 범죄에 관련되었음을 인정하고 
그 한사람에게 수백발을 쏘아 벌집을 내어 죽여도 무죄를 선고하여 공권력을 확립시키는
법치국가다. 그래서 다인종국가를 통치한다. 적당히 견제만 하는 정책을 펴다가는 
총기소유가 허락된 미국은 풍지박산으로 국가가 쪼개져 분리될 것이다.

적들의 세가 두려워 적당히 견제만 하는 정책을 쓰다가는 10억 중국은 수백개의 국가로
쪼개져 풍지박산이 나게되고 거대중국은 약소국으로 전락할 것이다.

적들이 세를 이루는 것이 두려워 강경진압을 하지 못하고 적당히 견제만하는 정책을 
쓰다가는 총기소유가 허락된 미국은 인종수만큼 나라가 산산조각으로 쪼개져 분리될 
것이다.

국가에 대적한 적들이 반동폭동을 일으킬까 무서워서 강경책을 쓰지 못한다?
그러므로 적당히 견제하는 것이 상책이다?

바로 이러한 나약한 온정주의와 비겁함이 나라를 망치는 도구가 된다.
그러한 비겁함으로는 국가를 통치하지 못한다. 

YS가 금융실명제의 실시로 김대중의 뭉치돈 비자금이 드러났을 때 호남의 폭동을 
우려해서  김대중의 비자금 수사를 덮어버렸다. 결과적으로 김대중이 살아나 오늘날 
국가를 적화시킨 도구가 되고 만 것이다. 

또한 미국이 북한의 핵개발을 저지하기위해 영변에 폭격을 하고자 했을때 YS가 그것을 
자신이 막았노라고 자랑스럽게 말하고 다닌일이 있다. 그때 과감하게 선제폭격을 
하였더라면 북한의 핵개발은 멈춰졌을 것이며 지금 그핵으로 남한을 협박하지 못하였을 
것이다.

이렇듯 적을 두려워하고 나약하여 적당히 견제만하는 정책으로는 반대로 적들의 세를 
오히려 키워주는 꼴이며 적들을 제압하지 못한다. 항시 적들에게 사로잡혀 끌려다니게 
된다. 가장 무능하고 가장 어리석은 자가 나라를 통치하면 바로 그렇게 나라가 멸국으로
향하게 된다.

무능한 이명박과 박근혜가 대통령이 되면서 나라가 지금 적화멸국으로 향하고 있다.
적들이 두려워 강경한 법치를 시행하지못해 끌려만 다니면서 임기를 다 마치고있는 
중이다. 이 어찌 이러한 무능한 자들을 일국의 지도자이며 대통령이라 칭할 수 있겠는가?

전두환이 5.18 폭동을 진압하고 김대중은 반란수괴의 죄상으로 사형이 선고되었다.
즉각 사형을 집행하였더라면 오늘날 이렇게까지 대한민국이 적화의 길로 들어서지 
않았을 것이다.

사형을 선고받은 김대중을 대중이 보는 앞에서 공개적으로 총살로 두개골을 파쇄시켜 
피를 튀기며 골수가 흩어져 뿌려지고 눈알이 튀어나오고 얼굴이 산산조각나 대중들의 
눈앞에서 흩어지도록 총살을 집행했더라면 그들은 두려움에 몸을 벌벌 떨었을 것이다.

법치에 의한 강경진압은 그들에게 에너지를 주는 것이 아니라
그들을 두려움에 벌벌 떨게 만들어 나라를 안정시킨다.

그런데 그러한 강경진압이 합법성을 부여받았을 때는 아무도 이의를 제기하지 못한다.
설사 이의를 제기하여 미국의 흑인들처럼 반동폭동을 일으켰을 때라도 또다시 발포를 
하여 강경하게 폭동을 진압해버린다. 바로 이러한 강경한 법치로 국가를 통치하고 
나라를 안정시켜야하는 것이다. 폭동이 일어날 때마다 싹을 자르는 강경한 진압을 
하지 않고 적당히 견제하는 것만으로 그친다면 그 나라는 조각조각으로 분리되어 
멸국에 이르게 될 것이다. 

사람들은 누구나 공포에 사로잡히면 두려워하게 되어 있다. 누구나 죽게되는 것을
두려워한다. 이것이 바로 사람들의 공통된 심리다. 바로 이러한 사람들의 공포심리를
이용하여 북한은 통치를 한다. 조금이라도 정권에 대적하는 기미만 보여도 시신의
형체도 찾을 수 없도록 고사포로 쏘아 죽인다. 만약 북한정권이 그들에게 대적하는
정적들에게 적당하게 견제하는 정책으로 일관하였더라면 정권이 70년동안 지속되지 
못하였을 것이다. 무너져도 벌써 무너지고 없어졌을 것이다.

통치하는 자는 대중들의 심리를 잘 알고 조정하여 사람들을 통치한다.
사람들의 심리를 잘 이해하지 못하고 적의 세를 두려워한다면 통치를 할 수 없고 
매사 끌려다닐 뿐이다.

바로 이명박이 그랬고 지금 박근혜가 그렇다.

국가에 이로운 법안하나 통과시키지 못해서 정적들에게 무한정 끌려다니고
국민들에게 푸념만 늘어놓는다. 뭐하려고 대통령이 되고자 하였는가?

옷깃세우기 팔색조 패션모델로 나섰더라면 더 좋았을 것을...

일국의 대통령이 되면 법치를 바로 위와 같이 세워 국가시스템화하여 실시하여야 
하는 것이다. 국가시스템이 되어있으면 모든 상황이 자동적으로 정리가 된다.
따라서 강력한 법치를 시행한 대통령은 퇴임후를 걱정하지 않아도 되는 것이다.
그 자체가 국가시스템이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일국의 대통령이라면 정립된 국가시스템에 따른 강력한 법치를 시행해야 
그 책임과 임무를 다하는 것이 된다.

더군다나 무력적화통일을 항상 꿈꾸고 있는 주적 북한을 바로 접경하여 맞대고 
있는 지금 대한민국이 처한 상황이라면 더욱 더 강경한 진압과 강력한 법치가
요구되는 것이다.

약자에게는 강하고 강자에게는 약하다.!
동물계의 자연법칙이 그렇고 인간의 심리법칙이 그렇다.!

이것을 몸으로 깨닫는 자가 일국을 통치한다.!





댓글목록

일지님의 댓글

일지 작성일

이것을 못하는 이유가, 전두환 때문입니다.
왜 전두환? 하시겠지만,

전두환처럼 나름 강권정치를 취했던 사람도, 7년 지나고, 또 후임 7년지나고.. 그후 좌빨/빨갱세력이 되들어오니, 이제는 이빨빠진 호랑이처럼 이리 끌려댕기고 저리 끌려댕기고 하는 모습을 온 국민들에게 보여주기 때문입니다.

아무리 법치를 해 보려고 해도,
5년 임기후, (그런 강권적 법치에 식상한 국민들-대개는 좌빨경도적인 국민들이, 들고 일어나 빨갱세력을 찍어주면, 그때는 자기도, 어김없이 전두환처럼 되리라는걸 뻔히 알기 때문이죠.

중국이 먹히는것은
중국은 기본이 빨갱입니다.
거기에서 자유민주주의 오바마같은 애들이 태어날수가 없다는걸 알기 때문에
빨갱대통령은 신바람나게, 저런 강권정치를 표방할수 있는 것이지요.

우리도 강한 법치주의를 이루려면
위 노숙자담요님의 주장처럼 되게 하려면

천상 독재를 써야 합니다.
중동의 이슬람 통치가 그러하듯,
북한의 김정은네가 그리하듯,
중국의 사회주의 정부가 그러하듯,

우리도 정치적 독재주의를 써야하는거죠.
정치의 근본이 우에서 좌로, 바뀌는 법이 없게끔,
딱, 중심을 우, 측에 못박아 두고..
그 안에서 독재-법치를 쓰면,
가능할 것입니다.

문제는 그게 어렵다는거죠

경기병님의 댓글

경기병 작성일

단임에다 잦은 권력 교체 때문에 좌익사범에 준엄할 수가 없지요. 퇴임 후를 생각지 않을 수 없으니까... 요는 지도자의 희생정신이 없인 한국을 위기로부터 구해낼 수 없습니다.

경기병님의 댓글

경기병 작성일

문제는 소위 보수로 지칭되는 지도자들의 하지 않아도 좋을 포용책입니다. 일례로 5.18 예찬 같은 하지 않아도 좋을 포용책을 구사할 때마다 좌익들의 기운이 점차 확산되는 것입니다. 최소한 침묵이라도 지키고 있으면 좌익들의 세력이 제자리걸음을 하고 있을 텐데.... 보수가 스스로 자신의 목을 조르고 있으니 말입니다. 박근혜, 김무성같은 정치인은 5.18묘지까지 갔다가는 느닷없이 등을 돌려 보수의 목을 조르고는 대인배 걸음을 하며 돌아오곤 하지요... 5.18을 예찬할 때마다 좌익의 세력이 확산되며 반대로 보수의 기도가 좁혀 온다고 하는 사실을 알고나 있는지....

일지님의 댓글

일지 작성일

지도자의 희생정신도 좋지만.. 독재는 반드시 필요할겝니다.

5년동안 정통우익 대통령이 좌빨들을 대거 숙청했는데, 5년후 정권이 좌빨로 넘어갔다..
그러면, 어찌될가요..

이번에는 우익 자유민주주의 인사들이 그 이상 숙청될 것입니다.
아마 이곳의 지박사님 부터, 경기병님, 나..
아마 이곳에 한번 이상 글 올린 사람들은 다, .. 이 세상 목숨이 아니겠죠.

그러니, .. 그런 단발 숙청은-아무리 지도자가 희생정신으로 투철해도- 어려운 점이 있습니다.

그보다는, 5.18에 대한 진실을 까발리고..
김대중의 간첩행각을 온 국민이 다 인지하도로.. 교육시ㅣㅋ고../

이런식으로, 언론과 방송을 독점해 (선의의 독점이죠)..
이를 통해 온 국민을 바르게 교육시켜야 합니다.
그래야, .. 국민들이 개화되어..
빨갱들이 발딛을 곳을 잃게 되겠죠.

그리고 그 기준은
절라도가 얼마나 우익화 되느냐가 기준이 됩니다.
절라도인들의 90% 이상 입에서 "김대중 빨갱이, 5.18은 빨갱작품"이란 소리가 나오면
그때는 대업이 성공했다, 고 해도, .. 될겁니다.

aufrhd님의 댓글

aufrhd 작성일

100% 찬성입니다.
그 엄연한 법치를 안 하는 이유를 이해할 수가 없습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우리는 북괴가 멸망할 때까지, 아니 북괴를 타도.멸망시킬 때까지 헌법을 고쳐서 '1당'체제 & '용공.좌익당.중도 불용'을 명시해야! 그래도 '독재'는 원천 불가! 왜? '3권 - - - 5권 분립'이기에,,. '입법부.사법부.행정부 - - -선관위.헌법재판소!' ,,. 야당.빨갱이들을 모조리 처형해야! ,,. '부하들은 (상관이) 공정하기만하면 오히려 준엄한 상관을 더 선호하게 마련이다!" ㅡ ㅡ ㅡ 第3代 주한 美第8野戰軍司令官 겸 UN軍總司令官 Van Fleet 大將님 名言.  ,,. 절대적으로 찬동합니다요! ,,. ///////// 여불비례, 총총.

33333333님의 댓글

33333333 작성일

1당제로 가야됩니다 1당제 안에서도 얼마든지 다른의견을 낼수 있읍니다 모든국회의원과대통령은당선되면 국가보안법에 24시간안에 준수하고 지킬것을서명하고 서명하지 않으면 당선이 취소 되어야합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댓글의 댓글 작성일

!!!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172건 979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5832 대한민국 국정원은 간첩을 보호하는곳인가? 댓글(6) 용바우 2015-10-31 1721 46
5831 박정희 때문에 실패한 4.19 , 전두환 때문에 실패한… 신생 2015-10-31 1969 44
5830 5.18의 기적 댓글(2) Evergreen 2015-10-31 2161 88
5829 의문의 400구의 시체들 댓글(14) 내멋대로 2015-10-31 3458 60
5828 '열두삼천리청년돌격대원들'(제237광수) 포착 댓글(5) 노숙자담요 2015-10-31 1825 48
5827 안찬일씨에 대해서 자세히 아시는분 있나요? 댓글(2) 조의선인 2015-10-30 4025 47
5826 국정원에도 간첩신고에 따른 업무지침 및 대응메뉴얼이 존… 조의선인 2015-10-30 2114 79
5825 지만원 박사님 의 국정원 방문 간첩신고 내용을 읽고서.… 댓글(7) 오뚜기 2015-10-30 3168 116
5824 묘비명(墓碑銘)이 바뀌었다 댓글(4) 최성령 2015-10-30 2350 67
5823 도와 주십시오. 역사교과서에 5.18을 댓글(1) 도사 2015-10-30 2011 71
5822 오랜만에 방문하니 감회가 새롭군요 댓글(2) proview 2015-10-30 2229 57
5821 내곡동 무덤 옆 국정원 댓글(3) 파랑새 2015-10-30 2939 85
5820 잘생긴 영화배우(제236광수)포착 댓글(3) 노숙자담요 2015-10-30 2852 40
5819 일단 환영 - 與 "김수남 검찰총장 내정자, 사회정의 … 댓글(3) 차돌바위 2015-10-30 2141 67
5818 증거물로 정리하는 광수들 집합 댓글(2) 각성 2015-10-30 2789 56
5817 뚱딴지 /82/ 황교안, 지만원 댓글(1) 한라산백두산 2015-10-30 2790 86
5816 내가 보고 들은 (동영상) 박원순 댓글(2) 오뚜기 2015-10-30 2659 56
5815 5.18 광주사태 대청소에 국가운명 달렸다 용바우 2015-10-30 1853 61
5814 역사교과서 문제는 무기가 동원된 전쟁 못지않게 중요하다 댓글(1) 몽블랑 2015-10-30 1830 37
5813 서울시투자기관노동조합협의회의 최근 관심사 댓글(1) veritas 2015-10-30 2204 59
5812 박주신을 옹호하는 조갑제의 핵심논리가 무너졌다 댓글(4) 비바람 2015-10-30 2638 73
5811 5.18생중계 신생 2015-10-29 2754 78
5810 북한 유도심판 박정철(제235광수) 포착 댓글(3) 노숙자담요 2015-10-29 2282 40
5809 10.26을 보는 핵심 포인트 댓글(5) 유람가세 2015-10-29 2050 71
5808 5.18 관련 법대로 2015-10-29 2158 48
5807 재심에서 무죄를 받아내는 좌파들의 무서운 실력 댓글(6) 차돌바위 2015-10-29 2287 50
5806 광수 후보입니다. 댓글(1) 노숙자담요 2015-10-29 2167 65
5805 월북광수 표무원 (제234광수) 대조표입니다 댓글(3) 노숙자담요 2015-10-29 2474 63
5804 대법원 "유우성, 간첩 아니다", 고개숙인 국정원 댓글(2) 차돌바위 2015-10-29 2365 34
5803 지만원 박사님께... 댓글(2) 요쉬야후 2015-10-29 2473 7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