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은 35년 동안 '민주화 가면 세력'의 노예 였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대한민국은 35년 동안 '민주화 가면 세력'의 노예 였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만세반석 작성일15-05-28 14:39 조회1,660회 댓글1건

본문

대한민국은 35년 동안 '민주화 가면 세력'의 노예 였다!

 

5.18 광주사태는 민주화 사건이 아니라 여적 사건으로 전환되었다

지만원 박사  |  j-m-y8282@hanmail.net
 
이미지위에 마우스를 올려 보세요!
 
▲ (위)광주 5.18 전야제에서 사람 크기의 10배도 더 넘을 크기의 북한 김정일과 김대중 캐릭터가 조형된 물건에 바퀴를 달아 밀고 다니는 모습과 (중간)1980년 5.18때 시민군이라고 주장한 사람들(광수 1,2,3)이 2010년 5월 17일 북한 평양에서 5.18 30주년 기념행사때 로얄석에 있다. ⓒ뉴스타운
             

광주에서 발생한 5.18은 북한이 침투시킨 특수군이 광주의 부나비들을 지휘하여 일으킨 게릴라 폭동이었음이 35년 만에 밝혀졌다. 그런데도 정치공작에 능란한 북한은 아마츄어들이 군림해온 대한민국을 농락했다. 농락당하는 국가에서 국가 만을 믿고 생업에 종사해온 순수한 국민들은 국가와 함께 농락당했다. 

한국 국민은 북한과 남한 빨갱이들이 벌이는 정치공작의 노예 였다. 보라, 5.18을! 대부분의 국민들이 5.18을 무엇으로 믿어 왔는가. 북한이 작성해준 책의 원고(죽음을 넘어 시대의 어둠을 넘어)가 황석영에게 전달되어 '5,18의 바이블'로 둔갑했다. 기자, 고시출신, 교수 등 당시 잘났다는 사람들은 북한이 써준 '넘어 넘어'가 5.18의 역사인 것으로 믿었다. 

이 책에는 공수부대는 살인마이고, 전두환은 미국의 꼭두각시가 되어 경상도 군인만 추려가지고 광주에 투입된 공수부대원들에게 환각제를 먹여 귀축 같은 살인극을 벌인 살인마, 찢어 죽여야 하는 웬수로 묘사돼 있다. 박정희의 수양아들이라는 전두환이 이렇게 추락하는 동안 박정희도 함께 추락했다. 잘났다는 사람들이 가장 앞장 서 북한의 노예가 돼 왔던 것이다. 

대한민국 국민에 이렇게 인식됐던 5.18, 35년이 지난 지금 무엇으로 밝혀 졌는가? 북한과 광주가 야합하여 일으킨 반역의 폭동이었다. 야합의 당사자는 누구였던가? 이번 35주년 5.18기념 전야제에 행사 로고로 등장한 김정일과 김대중이었다. 이러한 빽이 있었기에 김대중은 1980년 5월 16일, 대한민국을 상대로 선전포고를 할 수 있었을 것이다. 

이제까지 5.18 유공자라며 사회적으로 행세해왔던 자들, 이제까지 큰 뭉치의 일시금 받고 다달이 수백만원씩의 연금을 받고 있는 자들은 형법 제93조의 여적죄인이 되어야 할 처지에 놓여있다. 여적행위란 적국과 합세하여 대한민국에 항적한 행위를 말하는 것이고, 이에 해당하는 자는 사형에 처하도록 되어 있다. 

이렇게 진실이 밝혀 졌는데도 정부와 국회와 언론은 진실을 직면하려들지 않는다. 광주의 5.18 관련자들은 그들만이 알고 있던 진실이 들통났는데도 불구하고, 이를 밝혀낸 사람들을 법정에 세우겠다며 협박을 일삼고 있다. 무릎을 꿇고 용서를 빌어야 할 사람들이 적반하장으로 진실을 밝혀낸 사람들을 죽이겠다 협박하는 것이다. 이렇게 할 수 있는 그들은 양심과 영혼이 없는 금수들이다. 이런 사람들을 대한민국 국민은 언제까지 세금 내서 받들 것인가. 

국민들은 지난 35년 동안, 자기들도 인식하지 못하는 사이에 세뇌되어 민주화 세력의 종이 되어 있다. 이 노예 근성은 하루살이 근성을 가진 정치인들과 언론 기자들에 특히 뿌리 깊이 박혀 있다.

민주화! 5.18! 이 두 개의 단어만 나오면 정의와 원칙이 사라지고, 상식도 법도 없는 몰상식한 세계가 전개된다. 민주화와 5.18은 대한민국 위에 군림했고, 대통령까지 지배했다. 대한민국에는 오직 민주화 역사만 존재해야 했고, 건국 역사와 산업화 역사는 철저하게 유린당했어야 했다. 경상도 젊은이들은 전라도에서 태어나지 못한 것에 대해 한동안 열등의식에 사로잡혀 지내는 황당한 세상도 있었다. 이 모든 것들이 북한의 대남공작과 이에 호응한 민주화 세력의 부역행위가 있었기에 가능했다.

이제까지 5.18은 누구도 건드릴 수 없는 철웅성의 성역이었다. 그 성역을 발판 삼아 이 나라에서 호의호식하는 빨갱이들이 민주화의 가면을 쓰고 북한과 내통해왔다. 이제 국민은 알아야 한다. 이번 5.18 전야제에서 광주시민들이 보여준 바와 같이 5.18은 김정일과 김대중의 야합작품이었다. 광주사람들은 이 사실을 오랫동안 알고 있었기에, 그 알고 있던 것을 이것저것 따질 겨를 없이 자연스럽게 김정일-김대중 2인조 캐릭터로 표현했던 것이다. 

이제 그 5.18의 가면이 벗겨졌다. 그것은 북한과 광주가 내통하여 일으킨 국가전복 행위였다. 이 사실이 밝혀 졌는데도 불구하고 나서지 않는 국민들이 있다면, 우리는 그런 국민을 노예 근성과 이기심으로 만들어진 살덩이 같은 존재로 멸시할 것이다. 

이제 대한민국을 호령하던 5.18은 민주화 사건이 아니라 여적 사건으로 전환되었다. 5.18 유공자들은 여적을 저지른 반역자들로 저주 받아야만 한다. 이제부터 민주화 인사라고 하는 자들은 여적 행위를 후원해온 반역자들로 지목돼야 할 것이다. 민주화는 곧 주체사상화를 의미했다. 북한에서 말하는 민주화, 빨갱이들이 자기들끼리만 알고 있는 민주화는 사회의 주체사상화를 가로막는 3대 적, 미국, 남한 정부, 자본가를 타도하자는 것이었다. 

지금도 광주에서는 쉴 새 없이 아이들에게 국가에 대한 적개심을 길러주고 있다. 김대중 동상과 거대한 건물들을 전봇대 처럼 많이 깔아 놓고 김대중 우상화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우리는 이미 북한의 해방구로 변해버린 전라도를 길들여야만 한다. 

전라도는 뒤늦게라도 전라도에도 양심과 영혼이 있다는 것을 타도 국민에 보여주어야만 한다.

www.systemclub.co.kr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댓글목록

만세반석님의 댓글

만세반석 작성일

이 글은 지만원박사님의 "최근글"란에 실린것인데 뉴스타운이란 인터넷 신문에 게재된것을 저의 "한국교회 회복과 개혁"이란 카페에 홍보용으로 실고 또 여기에 참고로 올렸습니다. 위의 저 사진은 지만원박사님이 제작한 5.18 홍보물인지 아니면 그 인터넷 신문에서 제작한 것인지 출처는 잘 모르겠으나 하여튼 백문이불여일견입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2,535건 979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195 1인 시위에는 채증팀이 주변에 대기하고 있습니다.! 노숙자담요 2015-06-11 1723 68
3194 인민군 포병사령관 박정천 포착되었습니다.!(광수35) 댓글(5) 노숙자담요 2015-06-11 1993 91
3193 [역사전쟁] 조선인민군 속의 5.18 광주 대학살 현행… 기재 2015-06-11 1855 34
3192 [역사전쟁] 5.18 광주 대학살 주범 김일성-김정일-… 댓글(2) 기재 2015-06-11 1858 33
3191 5.18 완전히 뒤집어지고 배꼽밑에 연장 나왔다 오뚜기 2015-06-11 2789 146
3190 인민군대장 오금철 제24.25.26광수 비교분석! 댓글(2) 노숙자담요 2015-06-11 1803 52
3189 세월호를 닮아가는 메르스호!~~ 토함산 2015-06-11 1798 57
3188 정의화를 어이할꼬 이재진 2015-06-10 1704 45
3187 당장에 말아 넣어라 (펌) 선한일 2015-06-10 1905 73
3186 노동당군사부장, 인민군대장 김성규 제21광수 비교분석! 댓글(3) 노숙자담요 2015-06-10 3199 50
3185 여적행위의 종말은 '사형'입니다.! 댓글(2) 노숙자담요 2015-06-10 1985 91
3184 김양점 포착됨.! (광수34) 댓글(1) 노숙자담요 2015-06-10 2085 72
3183 [역사전쟁] 발견된 광수들과 승진시기가 비슷한 잠재적 … 댓글(2) 기재 2015-06-10 2342 35
3182 혹시 원본 사진을 보신분이있으신지요. 댓글(2) 초보자 2015-06-10 1783 51
3181 노숙자담요님의 노력과 성과 덕분에 유람가세 2015-06-10 1681 39
3180 [역사전쟁] 5.18 광주 대학살 주범 김일성-김정일-… 댓글(1) 기재 2015-06-10 2328 28
3179 [역사전쟁] 메르스 사태로 막은 영화 <연평해전> 애국… 댓글(1) 기재 2015-06-10 1586 51
3178 북으로 살아돌아간 광수들 상당수가 일제히 훈장을 받았다… 신생 2015-06-10 1528 49
3177 무장복면북한특수군 김락겸 제33광수 비교분석! 댓글(4) 노숙자담요 2015-06-10 1749 49
3176 광주출신, 북 광수 장성들.. 사람을 한번씩은 다 죽여… 댓글(5) 일지 2015-06-10 1669 39
3175 5.18 단체들의 위헌적 언동들 -- 의원들의 법률개폐… 유람가세 2015-06-10 1444 42
3174 남이 기억하는 우리영웅(조선일보펌) 댓글(2) 핸섬이 2015-06-10 1760 47
3173 [정보] 뉴스타파의 목격자 " 임을 위한 행진곡" 댓글(1) 예비역2 2015-06-10 1706 32
3172 건의 -- 가칭 <5.18 광수들> 게시판 개설이 필요… 댓글(4) 유람가세 2015-06-10 1584 44
3171 박원순 어록 ( 요약 ) 댓글(2) 용바우 2015-06-10 1855 47
3170 광주것들아, 제발 정신들좀 차려라.. 일지 2015-06-10 1586 61
3169 5.18을 뒤집으면 8.15 댓글(2) 빨갱이소탕 2015-06-10 1539 61
3168 북한 전략로케트사령관 김락겸 포착되었습니다.!(제 33… 댓글(1) 노숙자담요 2015-06-10 1868 66
3167 북한총리 연형묵 제28.31.32광수 비교분석! 댓글(3) 노숙자담요 2015-06-10 1686 51
3166 찔레꽃 사연 은방울꽃 2015-06-10 1982 2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