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희 대통령 광화문 친필을 원한다"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박정희 대통령 광화문 친필을 원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솔바람 작성일10-08-01 02:18 조회12,237회 댓글1건

본문

-->
박정희 대통령 친필을 원한다”
朴대통령 흔적 지우기 중단하라”
독립신문 (webmaster@independent.co.kr) 2010.07.31 17:23:13
글자크기 조정   크게 작게    인쇄 스크랩  메일  목록

 

                31일 박정희바로알리기국민모임(대표 김동주)·바른교육어머니회(회장 배경숙)

                등이 문화부 앞에서『박정희 대통령 현판 철거반대』기자회견을 열었다. 이어

                광화문으로 이동, 릴레이 1인시위를 벌였다.ⓒ박정희바로알리기국민모임 제공

 

 

<성명서>국민들은 박정희 대통령의 친필 현판을 원한다.

 

40년 가까이 광화문에 걸려있던 박정희 대통령의 친필 한글 현판이 소위 참여정부시절 유홍준 문화재청장의 말 한마디에 흔적도 없이 사라졌다.

 

물론 광화문을 원래모습대로 복원하기 위해서라는 표면적인 구실을 붙였지만 박 대통령 현판 철거는 노무현 정권 내내 자행된 『박정희 대통령 흔적지우기』의 교활한 속셈이었다는 증거들이 속속들이 드러나고 있다. 또한 처음 문화재청장의 약속과는 달리 박대통령의 친필 현판이 있던 자리에 복원하겠다던 정조의 글씨도 아닌 조선 고종 때 광화문 중건 책임자인 훈련대장 임태영의 한자 현판이 들어선다고 한다. 이는 누가보아도 노골적인 박정희 대통령 흔적지우기에 지나지 않는다.

 

임태영 [任泰瑛, ?~?]

본관은 풍천(豊川)이며, 자는 공간(公澗)이다. 헌종 때 형조판서를 지낸 성고(聖皐)의 아들이다. 무과에 급제한 후 1840년(헌종 6) 길주목사(吉州牧使)로 재직 중 함경도암행어사 이은상(李殷相)의 탄핵으로 삭탈관직당하였으나, 곧 복직되어 경상좌도수군절도사·전라도병마절도사 등을 지냈다.

그 후 철종 때 좌포도대장·평안도병마절도사·금위대장·우포도대장·총융사(摠戎使)·어영대장 등을 지냈다. 좌포도대장 재임 중인 1859년(철종 10) 섣달에 조정의 명령도 없이 우포도대장과 짜고 천주교도에 대한 탄압인 경신박해사건(庚申迫害事件)를 일으켰는데, 이는 천주교에 대한 개인적 적개심, 포졸들을 먹여 살릴 경제적 방편 등이 그 주된 원인이었다.

1865년(고종 2) 흥선대원군이 경복궁을 중건할 때 훈련대장으로 공사 책임자인 영건도감제조(營建都監提調)를 겸하였는데, 그때 광화문의 현판을 썼다. 시호는 정의(靖毅)이다.

ⓒ 두산백과사전

 

박정희 대통령 현판 하나 없애기 위해 이 어려운 시국에 멀쩡한 광화문을 뜯어 방대한 예산을 낭비한 꼴이 되고 말았다. 어차피 원래대로의 복원이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라면 굳이 박정희 대통령의 한글 현판을 철거할 명분이 없었던 것이다.

 

광화문의 박대통령 친필 현판도 귀중한 역사의 일부분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개 문화재청장이란 작자가 40년 가까이 걸려있던 문화재급 현판을 뚜렷한 사유도 없이 철거하는 횡포가 과연 온당한일이었던가?

 

인지도 면에 있어서도 박정희 대통령과 훈련대장 임태영은 비교도 안 될뿐더러 40년 가까이 무탈하게 걸려있던 박 대통령 현판을 내리고 이름도 생소한 훈련대장의 한문 글씨를 내걸겠다는 참여정부의 문화재청장이나 이같이 부당한 처사를 아무 말 없이 승계하는 이명박 정부나 어처구니가 없기는 마찬가지이다.

 

선거 때마다 박정희 대통령을 입에 침이 마르도록 찬양하는 한나라당과 이명박 대통령은 왜 넋 놓고 구경만 하고 있는가? 국민들이 원하는 현판 하나도 지켜내지 못하는 한나라당과 이명박 대통령이 그동안 외친 박정희 대통령 존경은 선거를 위한 쇼에 불과했단 말인가? 아니면 이명박 대통령이 노무현 정권의 계승자라도 된다는 말인가?

 

우리는 박정희 대통령의 현판철거를 결사반대한다. 대다수 국민들 또한 박정희 대통령의 친필 현판을 강력히 원하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이명박 정부가 진정 국민과의 소통을 원하고 국민의 뜻을 존중하는 정부라면 참여정부의 뒤치닥꺼리나 하는 한심한 작태를 중단하고 박정희 대통령 친필 현판을 다시 내걸어 국민의 소중한 뜻을 받들어야한다.

 

우리는 국민들과 더불어 이명박 정부의 행위를 두 눈 똑똑히 뜨고 지켜볼 것이다. 만약 정부가 국민들의 바램을 무시하고 광화문의 박정희 대통령 현판을 철거한다면 우리는 이명박 정부를 박정희 대통령 흔적지우기에 동조하는 부도덕한 정권으로 간주하고 강력한 이명박 정권 퇴진운동에 매진할 것임을 분명히 경고한다.

 

한나라당과 이명박 정부는 역사와 국민의 준엄한 심판을 각오해야할 것이다.

 

2010.7.31

박정희바로알리기국민모임 외 20여개 애국시민단체 일동

 

댓글목록

할배님의 댓글

할배 작성일

어느 놈들보다는 훌륭한 분이라 존경하는것은 이해를 하지만 (나도 좋아한다 같은 시대에 같이 일을 했으니까) 하지만 더 좋은쪽을 바라보고 나아가는 자세가 집착같이 보인다.  이것은 공감이 안가는 행이라 심사숙고 하면 어떨까?????

퍼온글 목록

Total 16,382건 513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022 구린내 나는자가 구린내 나는 자를 수사하라 하겠는가? 댓글(1) 장학포 2010-09-06 10840 6
1021 기가막히고 코가막히는 국회의원 평생연금법! 댓글(3) 현우 2010-09-06 9171 16
1020 '김정은訪中' 날조한 언론인들 사표내야 현우 2010-09-06 13043 11
1019 빨치산교육이 무죄면 국군은 역적인가? 댓글(2) 현우 2010-09-06 8751 14
1018 한국에서 진행되는 적화작업 주목해야 현우 2010-09-06 8622 7
1017 MA 정부가 '보수정권' 이라고요? 솔바람 2010-09-05 10326 7
1016 천안함 폭침(爆沈)과 대북지원 [김성만 칼럼] 흐훗 2010-09-04 8943 11
1015 세상 넘 무서워 지는거 아닌지..! 댓글(2) 현우 2010-09-03 10520 5
1014 망할 김정일에 대한 效果的인 對北政策 현우 2010-09-03 8557 6
1013 다시 보는 남침 땅굴 @@@@@! 댓글(1) 라덴삼촌 2010-09-03 7924 14
1012 6.25참전 종군기자의 후손,방한을 환영하며... 댓글(3) 장학포 2010-09-02 9617 8
1011 이런 MBC를 그냥 둬야합니까? 댓글(3) 장학포 2010-09-01 8057 23
1010 한 - 미, 5일부터 닷새간 서해 대잠훈련 ? (헷갈리… 라덴삼촌 2010-09-01 12325 7
1009 . 댓글(1) HiFi 2010-09-01 11250 5
1008 인간 그레샴법칙이 지배하는 기강이 파괴된 대한민국, 이… 댓글(1) 김정균 2010-08-31 11649 10
1007 *KBS기자와 PD가 조총련 미화 세뇌 이적방송* 흐훗 2010-08-29 13159 25
1006 김정일 세력이 處斷(처단)될 때까지 살아 있어야 할 사… 라덴삼촌 2010-08-28 7883 10
1005 서울, 김정일 전격 중국방문 목적이...(혹시 미그 2… 라덴삼촌 2010-08-28 10495 11
1004 박정희 대통령 "부정부패는 공산당 보다 더 나쁘다" 댓글(2) 솔바람 2010-08-27 12940 23
1003 KBS 전우, 평화 반전(平和 反戰) 드라마였나 흐훗 2010-08-27 9219 6
1002 강기갑에게 묻노라 라덴삼촌 2010-08-27 10214 25
1001 果然! 總理감은 長官감보다 級이 높구만! !! inf247661 2010-08-26 9557 3
1000 낙동강 오리알이 된 오바마 라덴삼촌 2010-08-26 11771 11
999 南派간첩은 바로 여러분 옆에 있습니다 라덴삼촌 2010-08-26 9792 15
998 한기호, "복무기간 단축은 軍 자체 유지 불가능" 댓글(1) 라덴삼촌 2010-08-26 11805 16
997 '박정희 독일연설 기념비' 건립한다 댓글(2) 솔바람 2010-08-26 11668 21
996 민주당, 청문회에서 대북 쌀퍼주기 노골적으로 압박,선동 댓글(1) 현우 2010-08-26 11393 13
995 적화통일, 헛 소리가 아니다! 장학포 2010-08-25 9571 15
994 노무현 차명계좌 범국민조사단을 꾸리자 댓글(2) 흐훗 2010-08-24 8612 38
993 이한구 탄식, "국민들이 이제 기대 많이 접었다" 솔바람 2010-08-24 10636 2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