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 한번도 알려지지 않았던 김대중 출생의 비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세상에 한번도 알려지지 않았던 김대중 출생의 비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우 작성일10-08-13 09:10 조회13,086회 댓글0건

본문

김대중 그는 누구인가?
세상에 한번도 알려지지 않았던 김대중 출생의 비밀!!!
김대중이 죽고 난 뒤 출간한 ‘김대중 자서전’에 ‘나는 첩의 자식 이었다’라는 진실을 처음으로 고백했다.
김대중의 본명은 제갈대중이었고 첩의 자식이었다. 11년 전 그 진실을 파헤쳐 공개한 손충무, 함윤식, 손창식, 이도형을 대통령 취임 즉시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죄를 씌우고 구속시켰고, 손충무 징역2년, 함윤식 징역1년6개월, 손창식, 이도형은 집행유예 처벌을 받았다.




▲ 김대중-X파일(저자, 손충무) 총4권 중 제1권 '김일성의 꿈은 김대중을 남조선대통령으로 만드는 것이었다'가 8월에 출간되었다.

김대중은 무고한 사람들을 징역살이를 시키면서까지 진실을 숨겨야만 했는가?

박지원은 김대중-X파일을 추적하여 보도한 인사이드월드에 큰돈 두뭉치를 들고 찾아와 손충무를 왜 매수하려 했는가?

청렴결백과 민주주의를 주장하며 민주당 원내대표 자리까지 오른 그는 선량한 대한민국 국민들을 현혹시키는 친북좌파 앞잡이가 아닌가?

15대 대통령선거 당시 숨겨진 김대중-X파일을 심층 취재하여 연재 보도한 인사이드월드 입을 막기 위해 김대중은 이희호 최측근 김모 목사를 시켜 7억원에 인사이드월드를 왜 매입하려고 했는가?

김대중은 일본의 친북좌파 정치인 우스노미야 도쿠마(宇都宮 德馬)를 가운데 두고 김일성과 오랫동안 거래를 해왔으며 김일성은 김대중을 의형제처럼 믿고 사랑하고 지원했다. 그 후광으로 김정일에게 국민들의 혈세를 갖다 바쳐 남북 정상회담을 하고 노벨평화상을 받았다.

공개되지 않은 엄청난 비밀기록이 이 책속에 담겨있다.

그는 1967년 68선거때부터 김일성으로부터 공작금을 받아 사용한 철저한 친북좌파 두목이었고, 저승으로 가면서도 양심을 속였고, 국민들을 우롱했다.

호남의 영웅으로 숭배하고 대한민국의 위대한 대통령이라고 떠들었던 사람들을 부끄럽게 만들 진실의 기록 “김일성의 꿈은 김대중을 남조선대통령으로 만드는 것 이었다”책이 출간되어 화제의 돌풍을 일으키기 시작했다.

김대중은 1971년 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된 후 도쿄 프라자호텔에서 조총련 국제국장 김병식(북한 부주석)으로부터 20만 달러 공작금(선거자금)을 받은 사실도 자서전에 고백하지 않았다.

김대중 자서전에서도 숨겨진 그 진실과 김대중의 새빨간 거짓말을 대한민국 국민들과 전 세계인들에게 공개한다!

또한 이 책에는 박정희 군사정권, 제5공화국의 탄생 등 정치실화의 진실이 기록되어 있어 한국현대정치가 총망라되어 있다.

김대중-X파일 총4권 중 제1권 “김일성의 꿈은 김대중을 남조선대통령으로 만드는 것 이었다”가 431쪽으로 출간되었고 제2권 “김대중-김정일 최후의 음모”, 제3권 “김대중의 노벨상수상, 개도 웃었다”, 제4권 “손충무는 김대중을 세 번 살려 주었다”가 연이어 출간 될 예정이다.

출간 소문에 이어 화제의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인사이드월드 발행인 손충무씨는 미국 존스 홉킨스병원 병상에 누워 병마와 싸우며 역사적인 사실을 생생하게 기록했다.

저자 손충무씨는 이글을 대한민국 국민에게 바치겠다고 한다.

ㅁ www.usinsideworld.com -최정국- 서울취재본부장



2010년 08월12일 11:25분 25초  
최정국 서울취재본부장의 전체기사

1.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sortKey=depth&bbsId=D003&searchValue=&searchKey=&articleId=3898317&pageIndex=1

2.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sortKey=depth&bbsId=D101&searchValue=&searchKey=&articleId=2965248&pageIndex=1

3.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sortKey=depth&bbsId=D115&searchValue=&searchKey=&articleId=1115502&pageIndex=1

4.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sortKey=depth&bbsId=D125&searchValue=&searchKey=&articleId=303308&pageIndex=1

5.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sortKey=depth&bbsId=D126&searchValue=&searchKey=&articleId=183225&pageIndex=1

6.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sortKey=depth&bbsId=D110&searchValue=&searchKey=&articleId=696459&pageIndex=1

7.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sortKey=depth&bbsId=D102&searchValue=&searchKey=&articleId=162768&pageIndex=1

8.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sortKey=depth&bbsId=D109&searchValue=&searchKey=&articleId=340447&pageIndex=1

9.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sortKey=depth&bbsId=D003&searchValue=&searchKey=&articleId=3898324&pageIndex=1

10.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sortKey=depth&bbsId=D101&searchValue=&searchKey=&articleId=2965255&pageIndex=1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057건 15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열람중 세상에 한번도 알려지지 않았던 김대중 출생의 비밀! 현우 2010-08-13 13087 28
15636 전 보안서장 피살… 北서 공권력 저항 잇따라 현우 2011-02-23 13083 12
15635 *KBS기자와 PD가 조총련 미화 세뇌 이적방송* 흐훗 2010-08-29 13077 25
15634 친북세력을 이적단체로 규정한 것은 당연한 일이다 댓글(1) 레몬향 2010-11-25 13077 11
15633 50년전 오늘, 김주열君의 시신이 떠오른 날. 댓글(1) 흐훗 2010-04-11 13064 18
15632 '義兵의 고장' 堤川(제천)시민들, 라덴삼촌 2010-07-14 13057 16
15631 한걸레의 반역 5.18 감싸기 작태 흐훗 2010-07-16 13056 4
15630 잘들 논다! 犬法院長 '요 융흉(妖 戎凶)'롬이 ₁ 달… inf247661 2011-02-04 13043 4
15629 軍장비 부품 `부르는 게 값'…납품과정 복마전(동아) 관리자 2011-03-06 13043 11
15628 【'곽 노현' 사퇴하라!】는, 만만한 것에만 奮怒하는,… inf247661 2011-09-01 13043 5
15627 다시보는 애국운동가 친일파후손 빨갱이정동영응징 김제갈윤 2011-11-21 13034 9
15626 . 댓글(2) HiFi 2011-11-12 13033 8
15625 北 ‘우리민족끼리’ 독자란에 “김정일 미친 X" 초롱이 2011-01-05 13031 10
15624 친북을 위해 4대강을 이용하는 사례 흐훗 2010-12-11 13020 12
15623 김정일의 3천궁녀 혼혈아 간첩단 육성 현우 2011-06-13 13019 14
15622 . 댓글(2) HiFi 2010-10-10 13016 10
15621 통영의 딸을 평양으로 옮긴 속셈은 뭔가? 댓글(1) 레몬향 2011-09-22 13016 8
15620 북 도발에 맞설 무기는 있나?(펌) 댓글(1) 한가인 2010-11-28 13011 5
15619 충격적인 감기약의 진실.. 댓글(1) 현우 2011-02-01 13009 27
15618 방위산업을 민간중심으로 돌려야하는 이유. 레몬향 2011-05-09 13001 5
15617 땅굴 특종기사, 경원일보 황민호 기자님께 격려를 보내주… 라덴삼촌 2010-03-11 13000 15
15616 <일요일 아침에> " 청와대로 보내는 '편지' 라덴삼촌 2010-09-27 12998 13
15615 백령도의 1만 決死隊(결사대)! 라덴삼촌 2011-04-21 12976 16
15614 전작권전환 감정적으로 결정 지정학적 측면서 재검토해야 댓글(1) 엽기정권 2010-04-07 12971 9
15613 '김정은訪中' 날조한 언론인들 사표내야 현우 2010-09-06 12971 11
15612 “北 장웅, 겨울올림픽 평창 경쟁상대 뮌헨 지지했다”(… 댓글(1) 지만원 2011-07-22 12971 12
15611 [동아일보] 조용환 헌재재판관 후보자 "천안함 폭침 北… 소강절 2011-06-29 12968 4
15610 '原子 爆彈'에 들이는 勞力의 10 %만으로도 釜山까지… inf247661 2011-02-11 12966 9
15609 조국 교수? 이런놈이 어떻게 서울대 교수를? 일조풍월 2012-03-08 12965 22
15608 북한 이미 수소폭탄 개발완료?(펌) 댓글(2) 한가인 2010-07-14 12963 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