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가 정치 세력화하여 '사드반대' 외치는 반미현장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세월호가 정치 세력화하여 '사드반대' 외치는 반미현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실한사람 작성일17-06-15 13:52 조회560회 댓글1건

본문



세월호가 정치 세력화하여 '사드반대' 외치는 반미현장

 

전라북도 전주 교육청 근방과 전주 한옥마을 근방에 내걸

린 현수막 내용

 

http://www.newstown.co.kr/news/articleView.html?idxno=288548

 

 

전라북도 전주 교육청 근방의 현수막 사진 뉴스타운

 

세월호 사건이 일어난 지 3년하고도 2달이 다 되어간다. 그동안 국민들은 어린 학생들의 사고 희생에 대해 마음 아파했었다. 세월호 사건은 지난 2014415일 밤 인천항을 출발해 제주로 향하다 다음날인 16일 오전 850분께 맹골수도에서 왼쪽으로 기울기 시작해 18일 오전 1150분 선수 부분까지 물에 잠겨 완전히 침몰했다

세월호 이준석 선장과 승무원들은 승객들에게 "움직이지 말라"고 방송하곤 자신들만 목포 해경 123정을 타고 떠났다. 그사이 배가 옆으로 기울면서 침몰해 출입구에 닿을 수 없었던 승객들은 탈출기회를 영원히 잃어 버렸다. 이들의 당시 행태는 세월호 선장 뿐만 아니라 목포 해경까지 상당히 미스테리한 부분이 많았다

 

 

전라북도 전주 교육청 근방의 현수막 사진 뉴스타운

 

세월호 승선자는 단원고 학생 325명과 교사 14, 일반승객 104명 등 총 476명이었는데 이중 172명이 구조됐고 295명이 사망했고 실종자는 9명이었다

세월호 사고는 그 긴 시간에도 불구하고 또한 피해자들에 대한 보상과 특별법까지 제정했음에도 아직도 진상파악에 대한 수사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의 재수사지시로 또 한번 대한민국 정국을 뒤흔들 기세다.

문 대통령은 조국 민정수석 등 신임 청와대 참모들과의 오찬 자리에서 "국민들이 검찰개혁 이런 쪽에 관심가지고 보고 계신데 그것도 중요하지만 세월호 특조위도 제대로 활동하지 못하고 끝났기 때문에 그런 부분들이 다시 좀 조사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전라북도 전주 교육청 근방의 현수막 사진 뉴스타운

 

또한 "국정농단 사건에 대한 특검 수사가 기간이 연장되지 못한 채 검찰 수사로 넘어간 부분도 국민이 걱정하고 있다""그런 부분들이 검찰에서 좀 제대로 수사할 수 있도록 했으면 한다"고 했다.

결국 문재인 대통령은 대통령이 되기 이전에도 세월호 사건에 대해 정치적인 공세를 취하더니 박 대통령 탄핵으로 대통령이 되고서도 여전히 세월호 사고를 이용해 반대 세력을 제거하려 한다는 비판을 면하기 어렵게 됐다

세월호 7시간으로 박근혜 대통령을 탄핵시키기까지 한 문재인 정부가 대통령 선거 이전에 방송에 대고 통합과 화합을 그렇게 외친 것과는 반대로 대통령 집권이후에는 세월호 사건으로 정적제거보수궤멸을 꾀하고 있다는 국민들의 반발을 피해가긴 힘들 것 같다

또한 전라북도 전주 교육청 근방과 전주 한옥마을 근방에 내걸린 현수막 내용은 다분히 이들 단체가 정치 세력화하여 국민들의 아픈 마음을 이용해 사드반대‘, ’양키 고 홈, 사드 고 홈(YANKEE GO HOME, THAAD GO HOME)', '꺼져 사드, 꺼져 미국등의 현수막에서 보는 것처럼 반미세력화 하는 행태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

 

 

전주 한옥마을 근방에 내걸린 현수막 사진 뉴스타운

 

댓글목록

유곡님의 댓글

유곡 작성일

하늘이 ! 하늘이 무심타......
그냥 천지 개벽 이라도 났으면 좋겠다.

퍼온글 목록

Total 12,478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3) 관리자 2010-11-23 176361 165
공지 [영상물] 국가보안법 왜 필요한가? 댓글(3) 관리자 2009-11-22 166938 193
12476 [유튜브] 사우디아라비아 왕자들이 갑자기 숙청되는 이유… 새글 꿈꾸는자 2017-11-20 79 4
12475 기다리던 소식 새글 니뽀조오 2017-11-20 128 13
12474 김 대법원장, 법원장들에게 "사법개혁 동참하라" 새글 니뽀조오 2017-11-20 135 11
12473 ‘기생충 수십 마리’ 이국종 교수조차도 말을 잇지 못하… 니뽀조오 2017-11-19 323 24
12472 한국 언론에서는 쉬쉬하는 이번 트럼프 방한 … 제갈공명 2017-11-18 647 20
12471 정보}오일팔관런 구 광주교도소 뼈조각 이벤트건. 댓글(2) 니뽀조오 2017-11-17 389 19
12470 {정보} 김양래 5.18재단 상임이사, 조지 교수 '반… 니뽀조오 2017-11-17 320 7
12469 어제 있었던 일을 오늘 바꿀 수는 없습니다. -… 댓글(1) 구름나그네 2017-11-15 644 21
12468 펌)광주518 광수에 이게 누구지? 댓글(6) 니뽀조오 2017-11-15 898 69
12467 [뉴스타운TV]"5.18사기극과 종북척결을 위해 죽기를… 니뽀조오 2017-11-16 182 15
12466 탄핵당대표 홍준표와 탄핵언론 조선일보의 때늦은 발버둥 진실한사람 2017-11-16 314 6
12465 5.18 광주사태 현장에 남파 되었던 탈북군인의 역사적… 진실한사람 2017-11-16 244 18
12464 상가집에 개취급당한다기에 Long 2017-11-16 348 46
12463 드디어 고려연방제 꺼냈다. Long 2017-11-16 502 59
12462 "선제 북폭 일어나도 대한민국에 피해 없다!" 진실한사람 2017-11-15 453 20
12461 트럼프의 최후통첩, 떨고 있는 시진핑과 국내 친중파들 댓글(1) 진실한사람 2017-11-15 531 44
12460 '백남기 타살사건'의 누명을 경찰에 씌우지 마라 댓글(1) 진실한사람 2017-11-15 204 23
12459 강대국의 석유 패권전쟁 & 일본수상들의 실각 댓글(1) 진실한사람 2017-11-15 227 7
12458 이런 놈이... Long 2017-11-15 478 49
12457 트럼프 대한민국국회연설(한글자막) 니뽀조오 2017-11-13 177 17
12456 한국당 "바른당 복당을 받아들인 중요한 의미" 솔향기 2017-11-13 327 32
12455 주사파보다 더 위험한 존재가 바로 빡빠 ! 댓글(1) Long 2017-11-12 260 23
12454 속보라고 하면서 이런게 날라왔는데 정말이면 얼마나 좋겠… 댓글(3) Long 2017-11-12 799 54
12453 5.18 유공자 명단은 왜 공개 거부하나? 댓글(1) 니뽀조오 2017-11-12 406 51
12452 위안부 이용수씨 증언 번복은 허위 아닌가? 댓글(1) 솔향기 2017-11-11 333 24
12451 읽어보고 화딱지 나시면 딴데로 가셔야 될것 같기에 다시… 댓글(3) Long 2017-11-11 542 32
12450 임종석 "문재인 정부, 국정원 특수활동비 사용안해" 댓글(1) 니뽀조오 2017-11-10 351 13
12449 경찰1만명 탄원서! 이철성 경찰청장은 국민과 경찰을 배… 댓글(1) 진실한사람 2017-11-10 443 3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