웜비어 사태로 격앙된 미국 여론.. 대북 강경론 확산될 듯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웜비어 사태로 격앙된 미국 여론.. 대북 강경론 확산될 듯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실한사람 작성일17-06-19 07:34 조회505회 댓글0건

본문


웜비어 사태로 격앙된 미국 여론..

대북 강경론 확산될 듯

 

웜비어 . 북한 맹비난.. 북한을 기다려준 오바마도 질책

워싱턴포스트 등 구타와 학대 가능성 제기

 

http://www.freedomnews.co.kr/news/article.html?no=3086

 

 

지난 13(현지시간) 북한 당국에 의해 억류된 지 17개월 만에 혼수상태로 귀국한 오토 웜비어(22)에 대한 동정여론이 커지면서 미국 내 대북 강경론이 커지고 있다.

 

 

혼수상태로 귀환한 웜비어의 모습(VOA 화면 캡쳐)

 

외신에 따르면 웜비어의 부친인 프레드 웜비어는 지난 15(현지시간) 아들의 모교인 오하이오주 와이오밍고교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내 아들은 끔찍한 취급을 받았다""북한은 잔인하고 폭력적이다. 우리는 오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북한이 그토록 오랫동안 아들에게 야만스러운 대우를 해온 것에 분노를 느낀다"고 덧붙였다.

 

프레드 웜비어는 아들의 귀환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을 거론하며 "트럼프 대통령은 오토를 찾아내려고 했다. 자애롭고 친절한 일"이라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 이미 프레드 웜비어에게 전화를 걸어 아들 오토의 상태에 안타까움을 표하고,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이 오토 웜비어의 송환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고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반면 프레드 웜비어는 전임 오바마 대통령에 대해서는 "오바마 정부는 북한을 자극하지 않기 위해 자제할 것만 강조했으나 아무런 성과도 얻지 못했다"고 하며 "우리 부부는 전임 오바마 정부에 대해 말할 수 없을 정도로 실망스러웠다"며 질책했다.

 

이번 사태에 대해 미국 주요언론 역시 격앙된 분위기이다. 뉴욕타임스(NYT)는 이날 "최근 정보 당국이 웜비어가 반복적으로 구타를 당했다는 정보를 입수했다고 보도했으며 워싱턴포스트(WP)"미국 시민에 위해를 가한 북한을 처벌해야 한다"는 사설을 게재했다. 이 외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미국 시민에 대한 북한여행 금지조치를 주장하기도 했다.

 

미국 정가에서는 북미대화 재개는 더욱 어려워 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YTN 보도에 따르면 조엘 위트 한미연구소 연구원은 웜비어의 혼수 상태 귀환으로 상황은 더욱 어렵고 복잡해졌다면서 북한이 미국인 3명을 추가로 석방하더라도 대화 재개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공화당의 롭 포트먼 상원 의원은 "북한의 혐오스러운 행동은 국제적으로 비난받아야 한다"면서 "북한 정권이 1년 이상 웜비어의 영사 접견을 승인하지 않은 것은 얼마나 인권을 무시하는지를 보여주는 사례"라고 말했다. 민주당의 셰로드 브라운 상원 의원은 "북한의 비열한 행동은 반드시 비난을 받아야 한다"고 했다.

 

미국 대학생인 웜비어는 작년 1월 평양을 여행하다 호텔에서 정치 선전물을 훔치려 했다는 이유로 체포돼 15년의 노동교화형(체제 전복 혐의)을 선고받은 바 있다. 웜비어는 선고 직후인 작년 3월 혼수상태가 됐지만, 북한은 1년 넘게 그의 상태를 숨겼다고 미국 언론들은 전했다. 또한 그의 상태에 대해 미국 의료진은 심각한 뇌 손상을 입은 것으로 보인다북한이 설명한 식중독 징후는 찾아볼 수 없었다고 밝혔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2,484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3) 관리자 2010-11-23 176377 165
공지 [영상물] 국가보안법 왜 필요한가? 댓글(3) 관리자 2009-11-22 166952 193
12482 김치먹고 혼미한 정권-김정민의 국제관계 제19회- 새글 진실한사람 2017-11-22 42 6
12481 격동의 동북 아시아 한국의 선택 새글 진실한사람 2017-11-22 76 8
12480 바람과 함께 사라진 사우디 아라비아 왕자들 댓글(1) 새글 진실한사람 2017-11-22 74 6
12479 새 지도자를 찾아 모두 일어날 때 댓글(1) 새글 솔향기 2017-11-22 91 12
12478 [단독]“여기가 남쪽이 맞습네까?” 총상 입은 귀순병 … 댓글(1) 진실한사람 2017-11-21 370 38
12477 북한 이탈자의 위장 기생충이 우리에게 말하는 바는 무엇… 댓글(2) 진실한사람 2017-11-21 254 17
12476 [유튜브] 사우디아라비아 왕자들이 갑자기 숙청되는 이유… 댓글(1) 꿈꾸는자 2017-11-20 328 13
12475 기다리던 소식 니뽀조오 2017-11-20 414 22
12474 김 대법원장, 법원장들에게 "사법개혁 동참하라" 니뽀조오 2017-11-20 196 17
12473 ‘기생충 수십 마리’ 이국종 교수조차도 말을 잇지 못하… 니뽀조오 2017-11-19 379 29
12472 한국 언론에서는 쉬쉬하는 이번 트럼프 방한 … 제갈공명 2017-11-18 741 23
12471 정보}오일팔관런 구 광주교도소 뼈조각 이벤트건. 댓글(2) 니뽀조오 2017-11-17 425 21
12470 {정보} 김양래 5.18재단 상임이사, 조지 교수 '반… 니뽀조오 2017-11-17 346 7
12469 어제 있었던 일을 오늘 바꿀 수는 없습니다. -… 댓글(1) 구름나그네 2017-11-15 657 21
12468 펌)광주518 광수에 이게 누구지? 댓글(6) 니뽀조오 2017-11-15 937 69
12467 [뉴스타운TV]"5.18사기극과 종북척결을 위해 죽기를… 니뽀조오 2017-11-16 193 15
12466 탄핵당대표 홍준표와 탄핵언론 조선일보의 때늦은 발버둥 진실한사람 2017-11-16 333 6
12465 5.18 광주사태 현장에 남파 되었던 탈북군인의 역사적… 진실한사람 2017-11-16 256 18
12464 상가집에 개취급당한다기에 Long 2017-11-16 375 47
12463 드디어 고려연방제 꺼냈다. Long 2017-11-16 530 61
12462 "선제 북폭 일어나도 대한민국에 피해 없다!" 진실한사람 2017-11-15 469 22
12461 트럼프의 최후통첩, 떨고 있는 시진핑과 국내 친중파들 댓글(1) 진실한사람 2017-11-15 545 46
12460 '백남기 타살사건'의 누명을 경찰에 씌우지 마라 댓글(1) 진실한사람 2017-11-15 211 23
12459 강대국의 석유 패권전쟁 & 일본수상들의 실각 댓글(1) 진실한사람 2017-11-15 235 8
12458 이런 놈이... Long 2017-11-15 491 49
12457 트럼프 대한민국국회연설(한글자막) 니뽀조오 2017-11-13 183 17
12456 한국당 "바른당 복당을 받아들인 중요한 의미" 솔향기 2017-11-13 339 33
12455 주사파보다 더 위험한 존재가 바로 빡빠 ! 댓글(1) Long 2017-11-12 267 2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