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어느항공사 기장의 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미, 어느항공사 기장의 글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7-07-14 03:18 조회372회 댓글2건

본문


위 생략


"신사 숙녀 여러분! 저는 이 항공기의 기장입니다.
저는 특별한 전달 사항이 있어 게이트 전에 항공기를 잠시 정지 시켰습니다.

이 항공기에는 우리의 존경과 존중을 받아야 마땅한 승객이 있습니다.

그는 얼마전 아프카니스탄 전투에서 목숨을 잃은 XXXXXX 이병이며 지금 여러분 발밑 화물칸에 잠들어 있습니다. 에스코트는 XXXXXX 육군 병장이 맡고 있습니다.

또한 XXXXX 이병의 아버지, 어머니, 아내, 그리고 딸도 우리와 함께하고 있습니다.

이 가족분들이 먼저 내릴 수 있도록 항공기가 멈추더라도 잠시 자리에 앉아 계셔줄 것을 부탁드립니다.

우리는 계속해서 게이트로 향했고 완전히 멈춘 후, 시동을 끄기 위한 절차를 진행했다.

몇분 후 나는 조종실의 문을 열었다. 2명의 전방 객실 승무원이 울고 있었다.

그들은 항공기가 멈춘 후 모든 승객들은 자리에 그대로 앉아서 가족들이 내리기를 기다렸다고 말했다.

가족들이 일어서서 짐을 챙기기 시작했을 때 한 승객이 천천히 박수를 치기 시작했다.

한 두 사람이 따르기 시작하더니 잠시 후 모든 사람들이 박수를 치고 있었다.

"신의 가호가 있기를~",
"고맙습니다",
"미안합니다",
"자랑스러워 하세요" 와 같은 위로의 말들이 내리는 가족들을 향해 터져 나왔다.

가족들은 에스코트를 받아 램프를 내려가 전사자의 시신 곁으로 갔다.

비행기에서 내리는 많은 승객들은 나에게 방송을 해준 것에 대해 감사하다고 했다.

나는 그것은 언제라도 반복할 수 있는 말일뿐인데..그 용감한 이병을 되살릴 수 있는 방법은 없다고 했다.


이 글을 읽으시는 모든 분들께 미국의 자유와 안녕을 위해 희생한 수백만을 위해 감사하고 응원하는 그 마음을 가져 주실 것을부탁드립니다.

이것이 미국의 정신이다. 고귀한 생명을 조국을 위해 희생한 전사 장병과 유가족에 대한 남은 사람들의 태도가 곧 그들의 미래를 결정한다.

미국의 전사자들이 정당한 전쟁에서의 희생자인가에 대한 논란은 따로 있겠지만 이들에 대해 살아남은 시민들이 보여주는 행동은 우리도 배워야하는 것이 아닌가 한다.

그들의 죽음이 곧 내 생존의 밑바탕이기 때문이다.

-----------------------------------------------------------------------------

우리도 우리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모든 분들을 기리는 문화가 더욱 발전하면 좋겠기에.

6.25와 월남전쟁 그리고 연평해전 참전용사를 비롯해 대한민국을 위해 산화하신 분들의 유가족들과,

학교 수학여행으로 희생된 자들의 유가족보다 모든 대우가 1,000 분의 1 밖에되지 않은 나라가 되지 않았으면 합니다.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서고 나라가 있어야 수학여행도 가며 우리와 내가 있슴을 절감합니다.

오늘 6월을 보내고 7월을 맞으며 지나간 호국보훈의 달을
다시한번 생각하여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분들을 위해 기도하는 마음으로  여러분과 공유합니다

지인이 오늘 아침에 보내주셨는데  군대를 가셨던분은 당연하시겠지만 못가본 많은분들도 간접동감을 하며 만감이 교차함을 느낍니다.

정말 감동입니다.
이런 배려와 대처 그리고 나라사랑의  마음과 인내를 배웁니다.

읽어가는 동안 여러 번 울컥 했습니다.

이 나라에는 언제나 대우 받을 사람이 대우 받는 문화가 정착될까요?

오직 명품 문화 명품 국민들의 의식을 언제나 버릴수 있을 까요

국가 안보는 곧 ㅡ 국력입니다
박정희혁명공약 제1호에는,
"반공을 국시에 제 일위로 삼고 지금까지 형식적이고 구호에만 �J힌 반공태세를 재 정비 강화한다"

국가가 국민의식을 바로 잡아주는 역활을 먼저 해야합니다 .

상처받은 무공훈장 받을 전사들이 얼마나 많은 상처속 에서 살았고 그유가족은 얼마나 고통속 에서 살아가는지를 알고... ..

나라의 기강을 바로 잡는 역활 을 하는 나라님들이 다시 한번 정선 하지않으면 안될 일이 많습니다 . 시정하고  바로 세워야만 할 정사가 너무나 많습니다 .

그리고 6.25를 모르시는 대한의 건아들이여 다시한번 대한민국의 앞날을 심중하게 생각해보시기 바람니다.

해외에서 그때 그시절 고국 대한민국을 위하여
국토방위에 젊음을 바친 늙은이가

댓글목록

한글말님의 댓글

한글말 작성일

그렇습니다!
나라 위해 목숨을 바친 군경 장병들. 그들의 명예를 존중할 줄 알아야 제대로 된 나라..
대한민국도 군 출신 대통령 시절이 있었기에 오늘날 경제대국 우리나라가 있는 겁니다.
국방의무를 우습게 여기는 빨갱이 대통령들, 국회의원들, 공무원들이 나라를 망치고 있습니다.
군복무를 제대로 마친 자들만이 공무원, 국회의원, 대통령.. 피선거권을 주어야 합니다!

Long님의 댓글

Long 작성일

~~ 국방의무를 우습게 여기는 빨갱이 대통령들, 국회의원들, 공무원들이 나라를 망치고 있습니다.
군복무를 제대로 마친 자들만이 공무원, 국회의원, 대통령.. 피선거권을 주어야 합니다! ~~

정확하신 말씀입니다.
고맙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2,333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3) 관리자 2010-11-23 175981 163
공지 [영상물] 국가보안법 왜 필요한가? 댓글(3) 관리자 2009-11-22 166674 191
12331 [뉴스타운TV] 안정권의 '전라도가 전라도를 말한다' 새글 규마니 2017-10-20 25 4
12330 5.18 공론화! 새글 湖島 2017-10-20 114 31
12329 5.18 당시 계엄군의 진실 댓글(1) 새글 Long 2017-10-20 233 35
12328 트럼프가 서울 왔을 때 이렇게 보여주면 오히려 빨라질텐… 댓글(2) Long 2017-10-19 536 26
12327 최순실 것으로 알려진 '태블릿PC' 검찰 포렌식 보고서… 진실한사람 2017-10-18 317 23
12326 주사파-운동권 정치인들의 친중 매국 행위 댓글(1) 진실한사람 2017-10-18 393 21
12325 오늘의 한국 댓글(3) Long 2017-10-17 686 81
12324 FTA 파기와 평창올림픽 불참 카드는 문재인이 유도한 … 댓글(1) Long 2017-10-17 468 58
12323 게딱짝 VS 집세기 : 심지어 초등학생들의 의식 수… Long 2017-10-17 273 59
12322 영국 금융가 소식 댓글(3) Long 2017-10-17 408 49
12321 트럼프 한국대통령 감, 문재인은 여적죄 댓글(1) 솔향기 2017-10-17 297 32
12320 북핵을 반드시 폐기해야 하는 이유 솔향기 2017-10-16 296 42
12319 긴글 싫은 분은, Passing 하시길! 湖島 2017-10-16 309 27
12318 낭 떠러지에서서 외칩니다. 댓글(2) Long 2017-10-16 340 51
12317 진짜 무서운것은 전쟁이 아니라 공산주의 체제가 들어서… Long 2017-10-16 283 43
12316 망해가는 집구석은 이런거다 Long 2017-10-16 417 50
12315 시중쉰 , 패권 솔향기 2017-10-15 248 14
12314 '전 전수'평양 위수사령관, 아 제 31사 게엄병들에게… inf247661 2017-10-15 221 10
12313 웅장한 강물처럼. 엄청난 인파의 물결-대학로8차 거리행… 댓글(1) 진실한사람 2017-10-15 353 25
12312 도태우 변호사 사임의 변 ! 湖島 2017-10-14 421 48
12311 [단독] 키신저의 조언 “북핵문제 적당히 타협 말고 완… 진실한사람 2017-10-14 320 19
12310 중국 의 현 상황 ( 모든 언론 통제) 댓글(1) 솔향기 2017-10-14 437 29
12309 추락하는 중국경제에 대비하라 진실한사람 2017-10-14 318 7
12308 광주 5.18 단체에 고발당한 지만원박사 중앙지법 심리… 진실한사람 2017-10-14 156 11
12307 문제인의 행로 댓글(1) 湖島 2017-10-14 397 55
12306 (Q&A 3) 주한미군 철수시키겠다(키신저와 스티브 배… 솔향기 2017-10-14 252 22
12305 (Q&A 2) 중국 부채가 심각하니, 한국의 중국 거래… 댓글(1) 솔향기 2017-10-14 246 13
12304 (Q&A 1) 중국, 한국의 사드 배치에 사실은 무관심… 솔향기 2017-10-14 171 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