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어느항공사 기장의 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미, 어느항공사 기장의 글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7-07-14 03:18 조회214회 댓글2건

본문


위 생략


"신사 숙녀 여러분! 저는 이 항공기의 기장입니다.
저는 특별한 전달 사항이 있어 게이트 전에 항공기를 잠시 정지 시켰습니다.

이 항공기에는 우리의 존경과 존중을 받아야 마땅한 승객이 있습니다.

그는 얼마전 아프카니스탄 전투에서 목숨을 잃은 XXXXXX 이병이며 지금 여러분 발밑 화물칸에 잠들어 있습니다. 에스코트는 XXXXXX 육군 병장이 맡고 있습니다.

또한 XXXXX 이병의 아버지, 어머니, 아내, 그리고 딸도 우리와 함께하고 있습니다.

이 가족분들이 먼저 내릴 수 있도록 항공기가 멈추더라도 잠시 자리에 앉아 계셔줄 것을 부탁드립니다.

우리는 계속해서 게이트로 향했고 완전히 멈춘 후, 시동을 끄기 위한 절차를 진행했다.

몇분 후 나는 조종실의 문을 열었다. 2명의 전방 객실 승무원이 울고 있었다.

그들은 항공기가 멈춘 후 모든 승객들은 자리에 그대로 앉아서 가족들이 내리기를 기다렸다고 말했다.

가족들이 일어서서 짐을 챙기기 시작했을 때 한 승객이 천천히 박수를 치기 시작했다.

한 두 사람이 따르기 시작하더니 잠시 후 모든 사람들이 박수를 치고 있었다.

"신의 가호가 있기를~",
"고맙습니다",
"미안합니다",
"자랑스러워 하세요" 와 같은 위로의 말들이 내리는 가족들을 향해 터져 나왔다.

가족들은 에스코트를 받아 램프를 내려가 전사자의 시신 곁으로 갔다.

비행기에서 내리는 많은 승객들은 나에게 방송을 해준 것에 대해 감사하다고 했다.

나는 그것은 언제라도 반복할 수 있는 말일뿐인데..그 용감한 이병을 되살릴 수 있는 방법은 없다고 했다.


이 글을 읽으시는 모든 분들께 미국의 자유와 안녕을 위해 희생한 수백만을 위해 감사하고 응원하는 그 마음을 가져 주실 것을부탁드립니다.

이것이 미국의 정신이다. 고귀한 생명을 조국을 위해 희생한 전사 장병과 유가족에 대한 남은 사람들의 태도가 곧 그들의 미래를 결정한다.

미국의 전사자들이 정당한 전쟁에서의 희생자인가에 대한 논란은 따로 있겠지만 이들에 대해 살아남은 시민들이 보여주는 행동은 우리도 배워야하는 것이 아닌가 한다.

그들의 죽음이 곧 내 생존의 밑바탕이기 때문이다.

-----------------------------------------------------------------------------

우리도 우리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모든 분들을 기리는 문화가 더욱 발전하면 좋겠기에.

6.25와 월남전쟁 그리고 연평해전 참전용사를 비롯해 대한민국을 위해 산화하신 분들의 유가족들과,

학교 수학여행으로 희생된 자들의 유가족보다 모든 대우가 1,000 분의 1 밖에되지 않은 나라가 되지 않았으면 합니다.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서고 나라가 있어야 수학여행도 가며 우리와 내가 있슴을 절감합니다.

오늘 6월을 보내고 7월을 맞으며 지나간 호국보훈의 달을
다시한번 생각하여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분들을 위해 기도하는 마음으로  여러분과 공유합니다

지인이 오늘 아침에 보내주셨는데  군대를 가셨던분은 당연하시겠지만 못가본 많은분들도 간접동감을 하며 만감이 교차함을 느낍니다.

정말 감동입니다.
이런 배려와 대처 그리고 나라사랑의  마음과 인내를 배웁니다.

읽어가는 동안 여러 번 울컥 했습니다.

이 나라에는 언제나 대우 받을 사람이 대우 받는 문화가 정착될까요?

오직 명품 문화 명품 국민들의 의식을 언제나 버릴수 있을 까요

국가 안보는 곧 ㅡ 국력입니다
박정희혁명공약 제1호에는,
"반공을 국시에 제 일위로 삼고 지금까지 형식적이고 구호에만 �J힌 반공태세를 재 정비 강화한다"

국가가 국민의식을 바로 잡아주는 역활을 먼저 해야합니다 .

상처받은 무공훈장 받을 전사들이 얼마나 많은 상처속 에서 살았고 그유가족은 얼마나 고통속 에서 살아가는지를 알고... ..

나라의 기강을 바로 잡는 역활 을 하는 나라님들이 다시 한번 정선 하지않으면 안될 일이 많습니다 . 시정하고  바로 세워야만 할 정사가 너무나 많습니다 .

그리고 6.25를 모르시는 대한의 건아들이여 다시한번 대한민국의 앞날을 심중하게 생각해보시기 바람니다.

해외에서 그때 그시절 고국 대한민국을 위하여
국토방위에 젊음을 바친 늙은이가

댓글목록

한글말님의 댓글

한글말 작성일

그렇습니다!
나라 위해 목숨을 바친 군경 장병들. 그들의 명예를 존중할 줄 알아야 제대로 된 나라..
대한민국도 군 출신 대통령 시절이 있었기에 오늘날 경제대국 우리나라가 있는 겁니다.
국방의무를 우습게 여기는 빨갱이 대통령들, 국회의원들, 공무원들이 나라를 망치고 있습니다.
군복무를 제대로 마친 자들만이 공무원, 국회의원, 대통령.. 피선거권을 주어야 합니다!

Long님의 댓글

Long 작성일

~~ 국방의무를 우습게 여기는 빨갱이 대통령들, 국회의원들, 공무원들이 나라를 망치고 있습니다.
군복무를 제대로 마친 자들만이 공무원, 국회의원, 대통령.. 피선거권을 주어야 합니다! ~~

정확하신 말씀입니다.
고맙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1,971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2) 관리자 2010-11-23 173510 156
공지 [영상물] 국가보안법 왜 필요한가? 댓글(3) 관리자 2009-11-22 165420 184
11969 북한의 탄도미사일별 사정거리 새글 진실한사람 2017-07-29 117 5
11968 "목숨건 애국 아재들" 박근혜 대통령 탄핵비밀! 방산비… 새글 진실한사람 2017-07-29 160 7
11967 임마 퇴출못시키면... 새글 Long 2017-07-29 180 2
11966 누군가 올려 놓았다가 조회 수가 많아지니 삭제하여 재 … inf247661 2017-07-28 154 6
11965 戰爭 휴전 協定 체결 : 1953.7.27 inf247661 2017-07-28 38 1
11964 美특수전사령관 “北 핵포기 안하면 군사옵션은 항상 있다… 진실한사람 2017-07-28 144 19
11963 김정민박사 강의 – 중국의 “군사전략적 이민정책” 진실한사람 2017-07-28 125 6
11962 [5.18] 1980년 5월 22일 백악관 정책검토회의… 신생 2017-07-28 87 2
11961 “北 도발ㆍ美 군사보복 대비, 中 특수부대 장백에 주둔… 진실한사람 2017-07-28 177 8
11960 도둑놈이 경찰혁신위원장 일조풍월 2017-07-27 314 4
11959 산케이신문: 김정은 배제로 높아져" 국내 쿠데타"가능성… 진실한사람 2017-07-27 303 9
11958 5.18폭동진압 미 백악관 회의록 (MBC광주) 신생 2017-07-27 193 7
11957 북한 핵개발을 도운 대한민국의 영웅 (탈북 북한군의 5… 진실한사람 2017-07-27 258 7
11956 "미국, 북한에 선제공격 가한다면 '3중 공습'이 유력… 진실한사람 2017-07-27 348 17
11955 하루강아지 범 무섭다는 말은 ... Long 2017-07-27 254 9
11954 ★ 북괴와의 어떤 거래도 반드시 지킬 필요가 없다 ★ 민족의천황 2017-07-26 121 6
11953 북한에 대한 군사 행동에 관한 미국 고위 장군의 힌트 … 진실한사람 2017-07-26 424 14
11952 문씨 정부는 대만의 정책을 복사하였나? 진실한사람 2017-07-26 248 5
11951 [단독] 미국, 사드 배치 늦어도 내년 3월 완료 요구… 진실한사람 2017-07-26 208 5
11950 대한민국 대통령 맞는 것입니까? Long 2017-07-26 310 27
11949 부도덕한 의원들 --제정신인가?? 현우 2017-07-25 279 9
11948 中전투기, 서해 인근서 美정찰기와 충돌 일촉즉발 대치 진실한사람 2017-07-25 223 10
11947 “中, 美 선제타격 우려… 北국경 1400㎞서 전투태세… 진실한사람 2017-07-25 270 12
11946 “한국 원전기술 경쟁력-안전성 세계 1위… 한국인만 모… 댓글(3) 진실한사람 2017-07-25 219 20
11945 [단독] 중국, 둥펑3 추적당할까봐 사드 반대 댓글(1) 진실한사람 2017-07-24 361 28
11944 사면초가 문재인과 대소변 못가리는 청와대 댓글(1) 진실한사람 2017-07-24 452 24
11943 북한에 군사적 조치 지지하는 미국 여론 댓글(1) 진실한사람 2017-07-24 290 17
11942 박원순의 아름다운 가면을 벗기고 보니 진실한사람 2017-07-24 571 5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