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세요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보세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7-09-11 03:04 조회881회 댓글1건

본문

 

                 지만원 공격위해 광주시 전체가 나섰다는 사실 인식하십시오

20135월 광주시장이 앞장서서 지만원의 역사왜곡을 막기 위한 목적으로 “5.18역사왜곡대책위원회를 만들었고 여기에는 광주지역 338개 단체가 참여했습니다. 그 결과 지금까지 지만원에 대한 줄 소송이 7개나 이어지고 3개의 집단폭행사건이 이어지고 있는 것입니다.  


                                 이제는 힘이 딸립니다

저는 지난 2개월 동안 법원 답변서류들을 증거 위주로 쓰다 보니 휴일도 없고 아침저녁도 없이 눈과 몸을 혹사당하고 있습니다. 눈에서 진물이 납니다. “나는 무슨 팔자이기에 이렇게 더럽게 살아야 하나혼자서도 술을 마십니다. 최근 2개월 동안은 광주에서 진행되는 4개의 민사사건과 서울에서 진행되는 3개의 형사사건에 대비하느라 주말도 없고 아침저녁도 없이 신경을 곤두 세워 컴퓨터 일을 합니다. 제 눈과 제 허리가 얼마나 더 견뎌줄까요? 다리가 퉁퉁 붓다가 밤이면 쥐가 납니다. 얼마나 더 견뎌낼지. 이런 거 생각하면 그냥 죽는 것이 더 낫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제가 걷는 이 길이 바로 단장의 미아리고개입니다

그래도 안간힘을 씁니다. 소송사기 혐의가 확실해 보이는 박남선과 심복례를 대상으로 역으로 민사소송을 준비합니다. 대법원에 광주가 재판하는 것이 불법이라는 요지로 관할법원지정 신청준비를 합니다, 야당에 법사위를 가동해 광주가 5.18을 재판하지 못하게 해달라고 호소하고 있습니다. 단장의 미아리고개가 있던가요? 제가 바로 그 단장의 미아리 고개를 한 걸음 한 걸음 걷고 있습니다. 희망은 없는데 걷는 것 말고는 다른 길이 없기에 할 수 없는 걸어갑니다. 발바닥에 물집이 생기고 창자가 메어집니다. 그래도 죽기 전까지는 걸어갈 것 같습니다, 앞으로 오리를 더 갈지 십리를 더 갈지는 알 수 없습니다, 이런 과정에 1012일 황산벌 싸움이 예정돼 있습니다,  


                    1012일 오후 2시 서울재판은 세기의 재판될 것

이날에는 광주사람 6명이 중인으로 나옵니다. 검사측과 저와의 숨 막히는 공방이 있을 예정입니다. 물론 저에게도 변호인들이 두 분 있습니다. 5.18에 대해 저와 인식을 같이 하기에 나선 것입니다, 이 공판 역시 세기적 공판이이라 할 수 있을 것입니다. 법관이 빨갱이냐 아니냐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언제나 최선을 다하고 하늘의 뜻에 맡기는 것이 삶의 도리이기에 최선을 다할 뿐입니다, 이날 광주에서는 깡패들과 손톱 기른 여성들이 올라와 짐승 노릇을 할 것으로 봅니다.  


                   저는 광주 증인 6명을 사살시킬 준비를 완료해놓았습니다.

1012일은 추석연휴가 끝나자마자 2일 만인 날입니다, 그날 광주 사람들이 물리적으로 이를 방해할 것입니다. 하지만 그날 그들은 통쾌하게 무너질 것입니다. 법정에는 불과 30명 정도 입장합니다. 광주에서는 버스를 대절해 옵니다. 이 날은 우리가 먼저 와서 자리를 차지하고 법정 밖의 분위기를 장악해야 합니다. 서초 경찰에도 신변보호 요청을 할 것입니다.

재판만 조용하게 진행되면 저들은 형편없이 깨집니다. 정의가 실린 제 지혜가 이기는지 악마의 령이 실린 저들의 억지가 이기는지 결판나는 순간입니다. 저는 목숨 다하는 순간까지 항복하지 않습니다, 아마 저들은 그날 자기들이 이겼다 생각할 것입니다. 그날 이기는지 지는지는 판사가 판단하는 것이 아니라 여러분들이 판단하시는 것입니다. 병사들이 내일 이기기 위해 지휘관은 오늘 싸워야 합니다. 그래서 저는 5.18진실 편에 선 지휘관으로서 오늘 싸우고 있는 것입니다. 아니 한 달 전에 싸우고 있는 것입니다. 이 무기는 앞으로도 매일 매일 보강할 것입니다. 매우 심오한 싸움이 될 것입니다. 갑제류나 황장수 류의 인간들의 깊이 1센치도 안 되는 논리와 관찰력과는 분명 차이가 많을 것입니다, 그날 조갑제와 황장수 김진 같은 인간들을 데리고 나오십시오. 정규재는 그 후 어떻게 변했는지 모릅니다,  

 


                      황장수 같은 인간이 5.18빨갱이보다 더 악질입니다.

소책자를 다시 만들었습니다. 황장수 같은 인간들이 더 있을 것이라는 생각에 광수를 넣지 않고 100쪽 분량의 소책자를 제작했습니다, 정부 문서만을 가지고 북한특수군 600명의 존재를 증명한 책입니다. “팩트로만 증명된 북한특수군 이 책자를 황장수에게 읽게 해주시고, 그래도 변하지 않으면 그 인간은 사상이 빗나간 인간이나 그에 걸맞게 대우하십시오. 이 인간은 제가 아픈 다리 절며절며 힘든 싸움을 하고 있을 때. 타이밍을 맞추어 제게 수많은 돌멩이를 무자비하게 날린 저의 적입니다.

 

2017.9.10.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수문장님의 댓글

수문장 작성일

기운내세요. 박사님 하나님이 뒤에서 도우시리라 믿습니다.
늘 박사님께 빚진 자 되어 죄송합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3,322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12.12와 5.18(압축본)뚝섬무지개,시스템경영 댓글(4) 관리자 2009-11-18 22203 22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78549 182
13320 문재인 악수를 두었다! / A Shin Ctr 새글 규마니 2018-05-27 77 6
13319 트럼프 “6월12일 회담 불가 보도 사실 아냐”...북… 새글 mozilla 2018-05-27 137 8
13318 '한반도 비핵화'는 사기적 개념일 따름이다 새글 제갈공명 2018-05-27 110 9
13317 참으로 가지가지 다하는 골고루 색색하는 년놈이기에 댓글(1) 새글 Long 2018-05-27 431 39
13316 부끄럽고 챙피한 국가적 치욕의 날을 상기하자 ! 댓글(1) 새글 Long 2018-05-27 299 35
13315 처참한 사기꾼 문재인! - 이종택 칼럼 댓글(2) 규마니 2018-05-26 518 43
13314 이놈 전 세계에서 .... 댓글(2) Long 2018-05-26 767 91
13313 President Trump's letter to Ki… 댓글(2) 진실한사람 2018-05-25 407 25
13312 힌츠페터-김사복, 언제부터 알았나?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5-24 488 28
13311 트럼프의 분노, 문재인이 김정은의 대변인이냐!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5-24 627 36
13310 문재인의 출생비밀, 백두혈통인가?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5-24 570 32
13309 문재인의 헤픈 웃음, 국격상실 논란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5-24 521 37
13308 이 기막힌 사실을 널리널리 전파해주세요 현우 2018-05-23 1333 62
13307 김정은 비핵화 방정식-전·현직 한미 군 당국자들의 예측 진실한사람 2018-05-23 434 24
13306 518당시 계엄군 중대장이셨던 최종원(예)대위님 특별 … 댓글(2) 진실한사람 2018-05-23 360 18
13305 박주신과 백남기 목의 비밀 '건국대 두부경부외과 이용식… 진실한사람 2018-05-23 334 23
13304 한반도에 봄이 온다지만... 댓글(1) Long 2018-05-23 249 24
13303 엘리트들이 애국하기 위한 조건 Long 2018-05-23 214 16
13302 김정은 치하에서 살게될 수도 있는 이유 11가지 큰일이야 2018-05-22 220 7
13301 이번 6.3선거에선... Long 2018-05-21 474 33
13300 대한의 젊은이들이 정신 차리고 있단다. 댓글(1) Long 2018-05-21 546 81
13299 김정은을 화나게 만든 태영호 공사의 직격탄 댓글(2) 진실한사람 2018-05-21 590 32
13298 드루킹 목숨 걸고 마침내 입을 열다 진실한사람 2018-05-21 548 46
13297 한반도 전쟁나면 이렇게 된다?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5-21 567 26
13296 트럼프와 키신저를 알아야 미국을 안다!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5-20 546 23
13295 이대로 가다간 대한민국은 없어진다. Long 2018-05-20 2703 80
13294 왜 ! 왜 ! 왜 ! Long 2018-05-20 471 67
13293 서글픈 나의 조국 Long 2018-05-20 390 4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