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유업계 해외이전못하면 가동중지, 노조위원장도 동의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섬유업계 해외이전못하면 가동중지, 노조위원장도 동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솔향기 작성일18-02-14 11:06 조회643회 댓글0건

본문

2017.08.15 03:18

백운규 산업자원부 장관이 섬유업계 대표를 만나 "국내 공장을 폐쇄하고 해외로 공장 이전하는 것을 자제해 달라"고 했다. 경영난과 정부의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으로 100년 장수 기업 경방, 80년 기업 전방이 국내 공장 폐쇄와 해외 이전을 발표하자 산자부가 마련한 자리다. 이 자리에서 섬유노조위원장조차 최저임금 충격을 완화할 방안을 건의했다고 한다.

작은 구멍가게만 운영해봐도 생산성과 매출 증가를 웃도는 임금 인상이 절대로 지속 가능하지 않다는 걸 안다. 하지만 최저임금을 인상하기 전에 정부는 산업계 사정을 단 한 번도 듣지 않았다. '적폐'로 몰아 입을 다물게 했다. 우리나라 섬유산업은 지난해 수출 138억달러로 세계 9위 규모다. 그런 섬유업계에 결정타를 가해 공장 가동을 멈추게 하는 것이 해외 경쟁자가 아니라 우리 정부다.

국내 제조업 생산액의 13%, 고용의 12%를 차지하는 자동차 산업은 더 심각하다. 2011년 일본에서는 "현대차의 성공 비결을 잘 살펴봐야 한다"는 소리가 나왔다. 불과 6년 만에 상황은 바뀌었다. 일본 도요타는 세계 1위를 재탈환할 기대에 차 있고 현대차 노조는 6년 연속 임금 인상 파업이다. 한국차의 세계시장 입지는 급속히 흔들리고 있다. 여기에 통상임금 눈사태까지 덮치면 '공멸'이란 것이 결코 과장이 아니라고 한다. 그래서 자동차협회가 '이런 식이면 해외로 나갈 수밖에 없다'고 성명을 발표했다. 정부가 한 일이라곤 자동차협회를 압박해 그 성명을 번복시킨 것뿐이다.

 
섬유나 자동차만이 아니라 반도체 등 극히 일부 품목을 제외하고 지금 한국 경제 전반이 이와 비슷한 처지다. 그런데도 내년 최저임금을 16.4%나 올려버렸다. 무슨 대책이 있는 것도 아니었다. 국민 세금 3조원으로 민간 업체 월급을 보전해준다는 기상천외한 대책이 나왔을 뿐이다. 그러고선 버티기 힘들다는 기업들에 "해외 이전하지 말라"고 윽박지르고 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7/08/14/2017081402211.html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3,876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서적구입안내,12.12와 5.18(압축본) 뚝섬무지개… 댓글(4) 관리자 2009-11-18 23322 40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79940 193
13874 한국교회의 주적은 주사파다 - 오인용 목사의 정치 프로… 새글 system 2018-10-21 8 1
13873 [뉴스타운TV] 한국개신교-가톨릭 모두 좌빨에 접수 당… 새글 system 2018-10-21 11 1
13872 북한 방송 들어보시라고 새글 Long 2018-10-21 86 3
13871 도둑놈들이 몽둥이 질하는 나라 우리나라 ! 새글 Long 2018-10-21 64 11
13870 우리는 지금 이런 나라에 살고 있다. 새글 Long 2018-10-21 88 20
13869 더 큰 일 벌이려는 문 새글 솔향기 2018-10-20 193 14
13868 김정은보다 문재인에게 분노하는 미국정계 새글 솔향기 2018-10-20 158 20
13867 미국의 은행제재 사례 새글 솔향기 2018-10-20 105 16
13866 2021년1월까지 대북제재 강화(미국이 북한에 주는 메… 새글 솔향기 2018-10-20 65 10
13865 [청년을 위한 역사힐링] 15. 대한민국을 살린 이승만… 만세대한민국 2018-10-20 25 4
13864 [청년을 위한 역사힐링] 14. 6ㆍ25 전쟁중에 벌어… 만세대한민국 2018-10-20 24 1
13863 [청년을 위한 역사힐링] 13. 이승만은 국민을 버리고… 만세대한민국 2018-10-20 22 1
13862 [혁명가 이승만의 일생] 15강, 영웅적으로 미치다. 만세대한민국 2018-10-20 19 2
13861 참혹한 권력에 회생된 단종을 생각하면서 Long 2018-10-20 92 16
13860 문정권 질타 4행시 현우 2018-10-19 92 14
13859 오바마는 한반도 전쟁을 일으키려 했다! 그리고, 트럼프… 진실한사람 2018-10-19 282 15
13858 이 나라 노조땜에 망한다 진실한사람 2018-10-18 270 17
13857 미국의 잇따른 경고, 코너에 몰리는 문재인 진실한사람 2018-10-18 434 28
13856 UN안보리 상임이사국의 과거 68년간 의결사항. 솔향기 2018-10-18 151 18
13855 데카르트를 인용해서 문재인제안 거절했다 하는데요 솔향기 2018-10-18 356 32
13854 맘에 안들면 다 가짜뉴스? 진실한사람 2018-10-17 182 19
13853 즉각 석방시키고; '불실 헌법 재판관/소장'을 대신 구… inf247661 2018-10-17 154 17
13852 [혁명가 이승만의 일생] 14강. 위대한 예언 만세대한민국 2018-10-16 106 11
13851 [이영훈의 역사비평] 13. 조선왕조의 정체는 노예제사… 만세대한민국 2018-10-16 117 10
13850 쉬운개념, 블록체인은 무엇? 응용가능 분야는? 솔향기 2018-10-16 125 10
13849 암호화폐와 4차산업혁명 흐름(약술). 솔향기 2018-10-16 166 14
13848 “한국을 ‘헬조선’으로 보는 정부가 ‘정의·공정’ 내세… 만세대한민국 2018-10-16 127 15
13847 [조선사설] 한국이 대북 제재 위반 '요주의 국가' 됐… 지만원 2018-10-15 431 7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