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북, 비핵화 대가 5개안 미국에 제시했다”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단독] “북, 비핵화 대가 5개안 미국에 제시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실한사람 작성일18-04-14 09:31 조회761회 댓글0건

본문

 

[단독] “, 비핵화 대가 5개안 미국에 제시했다

 

http://www.hani.co.kr/arti/politics/defense/840412.html

 

정상회담 실무접촉에서 요구

 

미국 핵 전략자산 한국 철수 

·미 전략자산 훈련 중지 

재래식·핵무기 공격 포기 

평화협정 체결

·미 수교

 

주한미군 철수는 주장 안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5월 말 혹은 6월 초정상회담을 앞두고 최근 이뤄진 북-미 간 실무접촉에서, 북한이 비핵화에 상응하는 대가로 5가지 안팎의 군사 위협 해소 및 체제 안전 보장방안을 미국 쪽에 구체적으로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 정상회담 논의 상황에 밝은 복수의 소식통은 11(현지시각) “최근 북-미 접촉에서 북한이 미국 핵 전략자산 한국에서 철수 -미 연합훈련 때 핵 전략자산 전개 중지 재래식 및 핵무기로 공격하지 않는다는 보장 정전협정을 평화협정으로 전환 북한과 미국의 수교 등을 제시했다고 밝혔다.

특히 북한은 이 자리에서 주한미군 철수를 요구하지 않았으며, 앞으로도 체제 안전이 보장되면 미군 철수를 요구하지 않겠다는 방침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 일각에서는 북한이 체제 보장 방법의 하나로 주한미군 철수를 요구할 것이라는 관측을 내놓은 바 있다.

앞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을 단장으로 한 대북특사단은 김 위원장과 면담한 뒤인 지난달 6언론발표문을 통해 북쪽은 한반도 비핵화 의지를 분명히 하였으며, 북한에 대한 군사적 위협이 해소되고 체제 안전이 보장된다면 핵을 보유할 이유가 없다는 점을 명백히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따라 북한이 요구할 군사 위협 해소 및 체제 안전 보장 방안이 초미의 관심사였다.

미국 쪽도 북한의 비핵화 의지가 확실하다면 평화협정 체결이나 북-미 수교에 대해 긍정적인 분위기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미국은 과거처럼 실패한 회담은 안 된다는 원칙에 따라, 이른바 북한의 시간 벌기를 막기 위해 비핵화 시간을 최대한 단축시키겠다는 입장인 것으로 전해졌다.

트럼프 행정부가 정한 비핵화 시한과 관련해 한 소식통은 대략 앞으로 1년 정도로 보면 된다하지만 협상을 진행하다 보면 기술적 문제 등으로 2년 정도가 될 가능성도 있다고 내다봤다. 미국은 최소한 트럼프 대통령의 임기가 끝나는 2020년 말까지는 비핵화를 완료한다는 목표를 마지노선으로 설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미 정상회담에선 비핵화 시한비핵화 및 보상에 대한 기본적 원칙등 두가지 정도만 정하고, 구체적 로드맵은 이후 후속 실무회담을 통해 논의가 이뤄질 것이라고 복수의 소식통은 밝혔다. 정부 고위관계자도 지난 10일 워싱턴 주재 한국 특파원들을 만나 -미 회담은 과거 다른 정상회담과 달리 트럼프 대통령과 김 국무위원장이 만나 큰 틀에서 합의를 하고, 구체적인 것은 후속 회담에서 협상이 이뤄질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장소 문제를 두고는 여전히 평양과 워싱턴을 놓고 양쪽이 팽팽하게 줄다리기를 계속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에서의 북-미 회담 개최 가능성은 이전보다 상대적으로 낮아진 것으로 보인다.

11(현지시각) 오전 미국 워싱턴에 도착한 정의용 실장은 존 볼턴 신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만나 이달 27일 열리는 남북 정상회담 및 5월 말~6월 초 북-미 정상회담과 관련해 의견 교환 및 조율에 나선다. 지난 9일 취임한 볼턴 안보보좌관과의 소통 채널 확보도 방미 목적으로 보인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미국 워싱턴에서 11일 오후 미국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쪽과 예비 협의를 가졌으며 12일 오전 존 볼턴 국가안보보좌관을 만나 협의를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 실장은 남북 정상회담의 3대 의제인 비핵화 평화체제 남북관계 발전에 대한 우리 쪽 구상을 설명하고 북한의 기류에 대해서도 정보를 제공할 것으로 관측된다. 또 북-미 정상회담에 도움이 될 수 있는 협상 전략에 대해서도 조언할 것으로 보인다. 남북 정상회담과 북-미 정상회담 사이에 잡힐 한-미 정상회담에 관해서도 조율할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지명자는 12일 오전 열리는 상원 인준 청문회를 앞두고 백악관을 통해 배포한 머리발언 발췌록에서 수십년간 우리한테 가해진 위협(북핵 문제)을 해결하는 것보다 국무부에서 (우선순위가) 더 높은 외교적 사안은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북-미 정상회담과 관련해 중앙정보국(CIA) 국장으로 재직하면서 과거 북한과의 협상 역사를 읽었다. 과거의 실수를 되풀이하지 않을 것이라는 점을 자신한다트럼프 대통령도 협상 테이블에서 대충 넘어가는 사람이 아니며 나도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3,750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12.12와 5.18(압축본)뚝섬무지개,시스템경영 댓글(4) 관리자 2009-11-18 23094 36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79751 191
13748 [VOA 뉴스] “북핵 있는 한 전쟁 위협 계속” 새글 system 2018-09-21 32 4
13747 “트럼프 대통령, 한다면 한다. 대북 공격, 엄청난 규… 새글 우익대사 2018-09-21 225 20
13746 (서울대 트루스 포럼 28회) "문재인 정권의 심각성,… 새글 만세대한민국 2018-09-21 106 12
13745 [청년을 위한 역사힐링] 8. 김구의 좌충우돌 대한민국… 새글 만세대한민국 2018-09-21 46 8
13744 (미 국무부)한국의 공산화 좌시 하지 않겠다. 댓글(1) 새글 DONG 2018-09-21 211 19
13743 트럼프 대통령이 서명한 2019, 미국의 신국방 수권법… 새글 Long 2018-09-21 122 15
13742 미국의 좌익적 매체와 학계 소개(홍지수 작가) 우익대사 2018-09-20 143 10
13741 문재인, 평양에서도 건강 이상 징후 보였다! / 신의한… 현우 2018-09-19 531 34
13740 [혁명가 이승만의 일생] 11강. 위임통치청원, 어이없… 만세대한민국 2018-09-19 66 4
13739 [구국포럼]위기의 대한민국! 어디로 갈것인가 2018년… 댓글(1) 만세대한민국 2018-09-19 177 11
13738 민주당 국회의원 '서 민호'에 의한 육군 군의관 '서 … inf247661 2018-09-19 238 9
13737 미 요인 10.26전 김재규와 사격연습 진실한사람 2018-09-19 379 17
13736 비밀에 싸인 임마가... 댓글(1) Long 2018-09-19 442 61
13735 트럼프 갖고 놀면 돼지게 얻어 터진다기에... Long 2018-09-19 256 8
13734 '숙노꾼' 떠도는 게 낫죠, 어차피 직장도 없으니 만세대한민국 2018-09-18 246 11
13733 "문화 예술계의 좌경화 정말 심각하다!" 댓글(2) 만세대한민국 2018-09-17 386 15
13732 이재용은 포로가 되어 북한으로 끌려가는 것이다. 현우 2018-09-17 470 71
13731 [혁명가 이승만의 일생] 10강. Oh My Broth… 만세대한민국 2018-09-17 74 1
13730 [청년을 위한 역사힐링] 7. 이승만과 김일성, 누가 … 만세대한민국 2018-09-17 64 3
13729 죄인아 ! 이것 좀 읽어봐라 ! 댓글(1) Long 2018-09-17 603 76
13728 99세 원로 철학자의 고언… "경제는 결국 기업인들에게… 만세대한민국 2018-09-15 356 37
13727 트럼프 대통령이 태평에게 보내온 공문 내용 공개(동영상… 우익대사 2018-09-15 375 22
13726 종전선언의 목적 Long 2018-09-15 354 29
13725 [단독]태영호 “국민들 잘 모르지만, 유엔사 해체 이미… DONG 2018-09-15 321 24
13724 소름끼치는 충격 정보 Long 2018-09-15 790 27
13723 서울 단숨에 점령 훈련을... Long 2018-09-15 508 18
13722 조광연의 쉬운 칼럼 현우 2018-09-15 203 25
13721 [청년을 위한 역사힐링] 6. 해방은 어떻게 왔는가 만세대한민국 2018-09-14 69 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