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가올 한국의 미래일까? 한국 벤처 1호 이용태 회장 부도이후 개인파산 신청까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다가올 한국의 미래일까? 한국 벤처 1호 이용태 회장 부도이후 개인파산 신청까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솔향기 작성일18-07-20 16:03 조회863회 댓글0건

본문

한국 벤처1호로 한국 PC 의 아버지이면서 , 자신의 열정, 모든 재산과 인생을 바쳤는데도  돌아오는 것은 

개인파산입니다.   안타깝습니다.

현재 한국이 맞이할 운명입니다. 곧 다가올 국제 가격경쟁력 상실로  한국의 미래, 즉, 앞날입니다..

 

가격분야의 국제경쟁력 상실 때문입니다.  대만에 밀려 망한 것입니다.


60222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 조선일보 2005년 기사 -

매출 늘리려 차입경영… 시장 흐름에 둔감
한때 연매출 2兆 넘어·빚으로 빚 갚는 악순환 
두루넷 실패가 결정타

지난 5월 증권가에는 PC업계의 스타였던 삼보컴퓨터가 부도위기에 몰렸다는 소문이 돌았다. 현주컴퓨터 부도에 이은 또 다른 충격적인 뉴스였다. 결국 5월 18일 삼보컴퓨터는 법정관리를 신청했다. 주식 거래가 정지됐고, 상장폐지 절차도 진행됐다. 불과 6, 7년 전만 해도 삼보컴퓨터는 “21세기 한국 IT업계를 이끌 3대 기업”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2001년 삼보컴퓨터의 자회사는 50여개에 달했다. 
1980년 서울 청계천에서 자본금 1000만원으로 시작한 삼보는 한때 연매출 2조원으로까지 성장했던 신화적인 기업이었다. 

삼보의 부침(浮沈)은 격변하는 시장에서 어떤 기업도 추락할 수 있다는 냉엄한 기업생존의 교훈(敎訓)을 가르쳐주고 있다. 재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삼보의 경험에서 무엇을 배울 수 있을까?

원문보기: 
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05/11/20/2005112070244.html#csidxf83684aaf8ebe478c8e1a7d31f7f8c9 
 
 
 
-매일경제 2016년 기사-

`대한민국 벤처 1호`이자 `한국 PC의 아버지`로 불리는 삼보컴퓨터 창업자 이용태 전 회장(83·사진)이 올해 5월 법원에 개인파산을 신청한 것으로 24일 확인됐다. 한국 최초로 1981년 개인용 컴퓨터(PC)를 출시해 상용화하고 초고속인터넷 서비스 기업 `두루넷`을 나스닥에 상키는 등 정보기술(IT) 분야의 성공신화를 썼던 `벤처 원류(原流)`의 숨겨진 그늘을 보여준다. 

법조계 등에 따르면 83세 고령인 이 전 회장은 2005년 삼보컴퓨터가 부도나고 기업회생절차(법정관리)에 들어가면서 짊어진 100억원대 채무를 두 자녀에게 상속하지 않기 위해 파산 절차를 밟기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전 회장은 "현재 (한국정신문화재단 이사장으로) 공익재단에서 봉사하면서 살고 있다.
 
명예 회복을 위해 빚을 탕감해 달라"는 취지로 지난 5월 18일 법원에 면책신청서를 제출했다. 다만 파산이 선고되지 않더라도 자녀들이 상속을 포기할 수도 있는데 올해 파산을 결심하게 된 이유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서울중앙지법 파산2단독은 26일 비공개 심문을 진행하고 채무자인 이 전 회장과 채권자 한국자산관리공사 입장을 들어볼 계획이다. 

이 전 회장 가족이 상당한 자산을 보유하고 있고 차남인 이홍선 TG앤컴퍼니 회장(55)도 회사를 운영하고 있어 파산 신청을 법원이 받아들일지는 미지수다. 다만 자산이 가족 명의로 전환된 지 10년이 넘었고 이 전 회장이 실질적으로 소유권을 주장하기는 어려워 본인 면책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란 관측도 제기된다. 

삼보컴퓨터는 1999년 PC산업 종주국인 미국에서 저가형 컴퓨터 `e머신즈`로 저가 시장 점유율 1위, 전체 시장 점유율 3위까지 달성하는 등 세계 최대 시장을 석권하기도 했다. 그러나 PC산업 성장세가 둔화되면서 경영난에 빠졌고 결국 2005년 법정관리에 들어섰다.
 

당시 이 전 회장은 경영권을 상실했고 회사는 채권단에 넘어갔다. 이 과정에서 오너 일가가 재산을 압류당하고 신용불량자 신세로 전락하면서 이 전 회장이 지금까지도 빚을 지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전 회장은 삼보컴퓨터뿐만 아니라 인터넷·통신 분야로도 진출해 한국 정보화의 초석을 닦은 주인공이다. 한국 최초의 데이터통신 서비스 기업인 `데이콤`과 초고속인터넷 서비스 기업 `두루넷`을 창업하기도 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5,813건 4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723 가로새로연-조원진 연대활동 진리true 2019-06-10 127 10
15722 사드배치 반대로 재미본 시진핑의 삼성위협 진리true 2019-06-09 118 11
15721 포토라인에 세우지 않는 5/18-검찰청 진리true 2019-06-09 127 5
15720 중국, 대만 공격하면 한반도 전쟁난다 댓글(3) 진실한사람 2019-06-09 239 10
15719 서울을 점령했던 인민군 3일간 쉬었던 이유. 댓글(1) 솔향기 2019-06-09 314 24
15718 미국의 한반도 통일 전략:공산주의 중국-북한 붕괴 -이… 진실한사람 2019-06-09 167 11
15717 5.18 유공자 명단 공개 촉구 집회, 서울 삼성역 진실한사람 2019-06-09 120 13
15716 문재인 너에게 묻고싶다 (장준하와 김구 너에게 묻다). 솔향기 2019-06-09 152 17
15715 북한 미사일 발사 1개월, US미국의 대북 행보 진실한사람 2019-06-09 103 5
15714 5-18세력들 40주년 못하고 진실 뒤집힐까 조바심 진실한사람 2019-06-09 159 14
15713 신의 한수도 너들도 정신 좀 차려라. 댓글(1) 솔향기 2019-06-09 145 7
15712 외신을 보니 한미연합훈련도... 솔향기 2019-06-09 179 20
15711 親美 대만총통에게 보내는 트럼프의 화끈한 선물! 나에게 2019-06-09 132 10
15710 황교안,여유부릴.시간있나-보수가.보수를 심판. 솔향기 2019-06-09 82 3
15709 황교안, 현 상황에는 빨갱이 막말 아니다!!! 사과 못… 나에게 2019-06-09 86 6
15708 한국군의 충격적인 현실!! 위기의 한국 나에게 2019-06-09 148 7
15707 김정은의 목마 Long 2019-06-09 125 8
15706 살인마 ! 댓글(2) Long 2019-06-09 130 6
15705 조갑제·정규재 & 좌익 비판 - 뉴스타운TV 댓글(1) 규마니 2019-06-08 131 12
15704 "문재인을 탄핵하라“ ...한국의 '청와대 국민청원' … 댓글(1) 진실한사람 2019-06-08 139 14
15703 문재인 지지율 길거리 조사! 댓글(1) 현우 2019-06-08 292 23
15702 막장 당나라군대! 한국군의 충격적인 현실!! 진실한사람 2019-06-08 216 11
15701 폭풍전야(暴風前夜)의 한반도! 진실한사람 2019-06-08 222 6
15700 우리가 이토록 힘든 것은 식지 않은 516혁명의 피가 … 진실한사람 2019-06-08 97 6
15699 文은 고종 + 김일성의 환생 [변희재] 진실한사람 2019-06-08 98 4
15698 오늘도, 내일도 시체팔이 선전정책뿐! 진리true 2019-06-08 93 5
15697 불법 폭정하는 정부와 기독교인의 항거는 성경적이다 지원군단 2019-06-08 106 10
15696 국민보다 북한이 먼저냐. 강원도 주민, 청와대에 집결 나에게 2019-06-08 158 8
15695 가로세로연-강용석과 골수운동권자 박훈 변호사의 연대 진리true 2019-06-07 166 9
15694 1997 IMF직전, 한국 세계최고 신용등급 폭삭.. 솔향기 2019-06-07 145 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