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학생들 미국 대사에게 “광주학살 사과하라”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전남대 학생들 미국 대사에게 “광주학살 사과하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솔향기 작성일18-11-09 14:11 조회439회 댓글1건

본문

전남대 학생, 급진 좌경화 친북 일부 운동권 같습니다.  이넘들 정신나간 넘들입니다.  이래서 5.18은 기필코 바로잡아야하는데, 한국당 김성태가 (임기 딱 한 달 남았는데) 5.18을 교란시키고, 방해를 하는 것입니다.

 

김성태도 나중에 애국단체 여기저기서 고발을 해야합니다.  그것 보다 정치적으로 매장시키는게 더 효과적인데요.  김성태가 김영삼 때문에 방해를 하고 교란지연 시키는 것은, 그런다는 것은 김영삼과 김성태의 상하 개인적인 친분인 사적인 문제입니다.   5.18은 엄연히 국가적인 공적인 문제인데, 김영삼과의 과거 정치관계를 내세우며 5.18북한군 개입학설을 뭉개는 것은 국가 문제를, 즉, 공공안전을 위한 공적인 국가문제를,  개인적인 김영삼 당시 당에서 부하와 상관의 친분과 사적인 관계를 내세워 사당화 시키는 것입니다.

 

이거는 김성태의 반역질입니다.

애네들은 김영삼의 사병( 개인적인 부하)입니다.

 

김성태 이넘도  정치적으로 매장시켜야 합니다.  

 

-------------------------------------------

2018년 9월 7일 발생한 사건

전남대 학생들 일부 미국 대사에게 “광주학살 사과하라”  

총장실 앞에서 40분간 농성

6일 광주 북구 용봉동 전남대학교 본부 승강기에서 경찰과 주한 미국대사관 직원이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 방문에 반대하는 학생들을 제지하고 있다. 전남대 총학생회 소속 학생 10여명은 5·18 민주화운동 당시 시민 학살 책임이 미국 정부에 있다며 이날 해리스 대사의 전남대 방문을 반대했다. 연합뉴스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가 6일 전남대학교를 방문하는 과정에서 80년 광주사태 당시 미국 정부 책임을 묻는 학생단체와 경비 업무에 투입된 경찰 사이에서 가벼운 몸싸움이 일어났다.

전남대 학생 10여명은 이날 오후 3시부터 40여분간 대학본부 총장실 앞에서 해리스 대사 방문에 반대하고 5ㆍ18 당시 미국 정부 사과를 요구하며 농성을 벌였다. 학생들은 총장실 입구를 가로막고 연좌농성을 벌였고 경찰이 해리스 대사 일행의 통로를 확보하는 과정에서 밀고 당기는 승강이가 벌어졌다.

 

 

해리스 대사가 도착하기 전인 오후 2시 30분부터 본부 중앙현관에서 손팻말과 펼침막을 들고 “광주학살 사과하라” 등 구호를 외쳤다. 오후 3시쯤 해리스 대사 일행이 다른 출입문을 이용해 총장실에 도착하자 학생들은 건물 안으로 들어가 농성을 시작했다.

해리스 대사는 정병석 총장을 예방한 뒤 전남대 교내에서 대학생 모임과 비공개로 만날 예정이었으나 참석하지 않았다.

앞서 해리스 대사는 이날 오전에는 국립 5·18묘지를 참배하기로 했으나 일정을 바꿔 광주향교를 방문했다. 해리스 대사의 참배가 취소되면서 광주진보연대 등 광주지역 시민단체가 5ㆍ18묘지에서 개최하려던 ‘대북제재 등 남북관계 가로막는 미국 규탄대회’도 열리지 않았다.

한편 해리스 대사는 이날 오후 광주비엔날레 개막식에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목록

살아나리라님의 댓글

살아나리라 작성일

반역 매국질 하는 넘들 CIA에 신고하여 삼족을 미국 뿐만 아니라, 동맹국에 있는 ㄴㄴ들 끌어내고,
지 좋아하는 북한 오지 경치좋은 곳(핵 실험 장소)에서 삼족을 같이 살게 해야 함다...

퍼온글 목록

Total 14,720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서적구입안내,12.12와 5.18(압축본) 뚝섬무지개… 댓글(5) 관리자 2009-11-18 24146 49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0892 197
14718 매우매우 수상한 정규재씨 새글 신생 2019-02-21 87 4
14717 조국, 부산으로 도망? 새글 진실한사람 2019-02-21 94 4
14716 이해찬 5.18 유공자는 위법? (장달영 변호사) 새글 진실한사람 2019-02-21 108 12
14715 우헤 우헤 우헤... 짱깨들의 삽질 새글 배달겨레 2019-02-21 127 22
14714 좋아진 수질에 열 받는 바보들-박석순교수의 진짜 환경이… 새글 진실한사람 2019-02-21 87 11
14713 2월28일 미북 평화선언 예정, 이후 남북간 연방제와 … 새글 솔향기 2019-02-21 164 13
14712 항교안, 김무성, 전광훈 목사의 연결고리! 새글 한글말 2019-02-21 105 6
14711 中 한반도 겨냥 미사일, 풍랑 만나 '박살' 새글 진실한사람 2019-02-21 139 20
14710 북한 꽃제비들과 경쟁할 준비가 되어 있습니까? 새글 진실한사람 2019-02-21 95 5
14709 노예의 길 (일자리.국방.표현의자유.사법부 편) 새글 진실한사람 2019-02-21 41 3
14708 5.18 입만 뻥긋해도 7년 감옥살이한다! 새글 진실한사람 2019-02-21 68 9
14707 함북 청진에 5.18 추모비가... 새글 Long 2019-02-21 162 17
14706 광주형 일자리 새글 만세대한민국 2019-02-20 81 5
14705 일본군 위안부 문제의 진실 (3) ] 1950~60년대… 만세대한민국 2019-02-20 94 9
14704 미국의 5 Kilotons 소형 핵폭탄(W76-2)- … 진실한사람 2019-02-20 143 14
14703 '북핵문제' 관련 미국 해군 인도-태평양 함대 사령관 … 진실한사람 2019-02-20 114 11
14702 文 스캔들 조목조목 日 TV 조명 진실한사람 2019-02-20 343 34
14701 김일선 교수, "황교안, 오세훈, 김진태의 집중 분석"… 우익대사 2019-02-20 389 19
14700 5.18북괴공작 Marie 2019-02-19 309 20
14699 청와대앞 태블릿PC 특검촉구 기자회견 Marie 2019-02-19 135 15
14698 [정광제의 철학에세이] 칼 맑스의 역사관은 틀렸다. 만세대한민국 2019-02-19 61 5
14697 정광제의 철학에세이] 혁명과 보수주의 만세대한민국 2019-02-19 33 2
14696 [정광제의 철학에세이] 자유론3 만세대한민국 2019-02-19 26 1
14695 정광제의 철학에세이] 자유론2 만세대한민국 2019-02-19 22 1
14694 [정광제의 철학에세이] 자유론1 만세대한민국 2019-02-19 48 3
14693 박지원의 고백, 박근혜 탄핵 1등 공신은 김무성 한글말 2019-02-19 196 21
14692 미, 북핵 보유국 인정. 솔향기 2019-02-19 218 25
14691 평화협정 (미북) 솔향기 2019-02-19 176 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