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정부의 검찰시녀 - 악어의 눈물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문 정부의 검찰시녀 - 악어의 눈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9-05-16 22:33 조회159회 댓글0건

본문

2019-05-16 (동아)

트랜드뉴스 보기

국회 패스트트랙(신속처리법안)에 지정된 검·경 수사권 조정 법안과 관련해,

기자간담회를 연 문무일 검찰총장은 100분이 넘는 시간을 할애하며 작심 발언을 쏟아냈다.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중회의실 기자회견,

● "현재 국회에서 신속처리법안으로 지정된 법안들은

형사사법체계 민주적 원칙에 부합하지 않고, 기본권 보호에 빈틈이 생길 우려가 있다"

 

● '가장 보완이 필요한 부분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프랑스대혁명 원칙을 보면 수사를 착수하는 사람은 결론을 내리지 않는다.

결론 내릴 수 있는 사람은 착수를 하지 않고, 이건 재판도 마찬가지"

"착수하는 사람은 결론을 못 내리게 하고, 결론을 내리면 착수를 못 하게 하는 게 민주적 원리"

"수사는 기본적으로 선한 면이 있지만,

이면에는 평온한 상태에 있는 국민의 기본권을 침해하는 점이 있다.

그래서 신속·효율보다, 적법·신중이 중점이 돼야 한다"

"송치된 뒤 사후에 이의제기로 문제를 살펴보고 고친다는 것은 굉장히 위험하다.

소 잃을 것 예상하고 마구간 고치거나, 병 발생할 것을 알고 약을 미리 준비한다는 것과 똑같다"

"사후약 처방 잘해주면 되지 왜 그렇게 문제 삼냐고 하는데, 당하는 사람 기준에서 생각해야 하지 않냐?"

"수사하는 사람 편의를 위해 국민을 노출시키는 건 옳지 않다"

 

● "현 국회사법개혁특별위원회 정부 안은 전권적 권능을 확대해놨다"

"검찰이 전권적 권능을 갖고 일했으니, 경찰도 해보자 이런 건 개선이 아니다"

 

● "공수처 자체에 대해선 반대하지 않는다"

"기소독점의 문제, 수사 착수한 사람이 기소 독점하는 건 국민들이 용납 안 하지 않나?.

현대 민주국가에서 하고 있는 민주적 원리가 있다"

 

● "자치경찰제, 정보경찰 분리 문제는 수사권 조정과 직접 관련 있는 건 아니다.

하지만 이런 권능들이 결합됐을 때 어떤 위험이 있을지 말씀드리는 차원에서 말하는 것"

"대통령 공약 중 하나이고, 검찰에서 먼저 말 꺼낸 게 아니다"

 

● ‘검찰 패싱’ 논란에 대해서도,

'너무 늦게 문제를 제기하는거 아니냐?'는 질문에,

"패스트트랙에 오르기 전까지는 (우리)의견을 안듣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정부안이 나온 뒤로 수차례 검찰 의견을 제기했고, 논의가 몇번 열리긴 했지만 중단됐고,

그 상태에서 갑자기 패스트트랙에 올랐다.

그래서 이제야 입장을 밝히게 된 것"

● 박상기 법무부 장관이 최근 전국 검사장들에게 이메일을 보내,

수사권 조정 법안 보완책을 제시하며,

'개인적 경험이나 특정 사건을 일반화시키지 말고,

정확하지 않은 정보나 팩트, 외국제도 등을 예로 들며 주장하지 말라'고 한 데에

강한 불만을 표시했다.

"장관님이 이메일에서 말씀하신 방법대로 하면,
외국 사례도 말하면 안 되고, 구체적으로 말하면 안 되고, 어떻게 하라는 것이냐?"
"한 줄로 ‘아무 말도 하지 말고 가만히 있어’ 이렇게 하면 되지 않냐?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한다"
 
● "후임 총장, 후배들은 정치적 중립이나 수사공정 시비에서 벗어나,
업무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해주고 떠났어야 하는데,
부담을 주고 가게 돼서 미안하다.
제가 32년 넘게 검사생활하면서..."
라고 말하고는 눈물을 글썽이면서 말을 다하지 못하고 기자회견을 마쳤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5,214건 1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4914 (한국당용)젊은 영혼들과 김영삼에 쓰린 추억, (과거 … 솔향기 2019-06-07 165 7
14913 친중세력과 전쟁이 번진 손혜원 추적단 진리true 2019-06-07 259 13
14912 (IMF 5월 권고)노동자에게 일한 만큼만 임금을 줘라… 댓글(1) 솔향기 2019-06-07 173 7
14911 한국당은 역시 못난 김영삼정부의 후예답다 솔향기 2019-06-07 172 8
14910 프리메이슨의 빌더버그 회의에 참석한 폼페오와 키신저 우익대사 2019-06-07 248 6
14909 김일성 장학생과 문재인과 김세윤 판사, 이재명 나에게 2019-06-07 223 4
14908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가 없다. 벤허 2019-06-07 191 8
14907 북한에 생화학무기 원료 살충제 50톤 보내 나에게 2019-06-06 318 22
14906 文, 적폐청산 5년으로 부족 계속가겠다. 솔향기 2019-06-06 229 7
14905 국제 프리메이슨과 미국·유럽의 정치와 상업의 관계 우익대사 2019-06-06 199 7
14904 안정권-지만원 박사님 저는 의리 지킵니다.우연tv.06… DONG 2019-06-05 437 21
14903 문재인 ㅅㅂ 쫄았냐? 전기 부족 걱정되지? ㅡ 블랙아웃 댓글(3) 나에게 2019-06-05 353 17
14902 중국 대문(천안문 진압사건)을 부수는 인권전쟁 추진 진리true 2019-06-05 227 7
14901 불법점거.폭력 일삼는 민노총, 정부부처 53개 위원회에… 나에게 2019-06-05 160 8
14900 ★ 태블릿 PC는 조작되었습니다. 나에게 2019-06-05 184 11
14899 문제인의 숨기고 싶은 과거 newyorker 2019-06-04 370 23
14898 [긴급/속보] 러시아, 美 트럼프에게 베네수엘라 철수 … 나에게 2019-06-04 429 27
14897 ★ 문재인, 가난한 한국이 목표? (지텔만 박사) 댓글(1) 나에게 2019-06-04 276 15
14896 공중급유기-29대 배치 진리true 2019-06-04 260 7
14895 세상에 이런 기막힌 저주도 다 있구나 댓글(4) 배달겨레 2019-06-03 616 51
14894 美, 日에 공중급유기 총동원! 대규모 北 공습 준비하나… 나에게 2019-06-03 303 12
14893 국민들이여 깨어나라 ! Long 2019-06-03 323 32
14892 전두환 5.18광주 무관, 윤흥정.정웅 책임크다(허화평… 솔향기 2019-06-03 238 15
14891 정치에 깊게 관심이 없으면 좌파가 될수밖에없다 제갈공명 2019-06-02 230 28
14890 가상화폐의 등장 = 경제파산의 신호탄 진리true 2019-06-02 281 10
14889 on the war path = 군사적 유일선택과 우… 진리true 2019-06-02 198 6
14888 [속보] 서울시, 북에 100만 달러 지원 나에게 2019-06-02 283 10
14887 태극기 집회 왜해야 하는가 ? Long 2019-06-02 239 34
14886 내 딸을 판 아비! 손혜원과 김정숙은 알고있다 진리true 2019-06-01 298 8
14885 베네쥬엘라 뒤따라가는 한국에서... Long 2019-06-01 265 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