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메이슨의 빌더버그 회의에 참석한 폼페오와 키신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프리메이슨의 빌더버그 회의에 참석한 폼페오와 키신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익대사 작성일19-06-07 13:58 조회238회 댓글0건

본문

◆ 프리메이슨의 빌더버그 회의에 참석한 폼페오와 키신저



2019년 5월 30~6월 2스위스의 몽트뢰에서 프리메이슨이 주관하는 빌더버그 회의에서폼페오 국무장관과 키신저의 모습이 포착되었다.

 

일루미나티의 수장인 키신저의 경우에는 원래 참석하지만폼페오가 키신저와 함께 참석한 것은 어떤 의미일까? 일루미나티에 장악당한 북괴를 마치 제 안방 드나들 듯 마음대로 들락날락하던 폼페오 역시 일루미나티의 졸개에 불과한 것인가? 아니면 프리메이슨의 정보를 수집하러 공개적으로 참석을 한 것인가? 후자의 의문은 성립하지 않음을 알 수 있다. 왜냐하면, 상식적으로 프리메이슨의 회원이 아닌 사람을 프리메이슨이 관리하는 빌더버그 회의에 참석을 시킨다는 것은 전혀 앞뒤가 맞지 않기 때문이다.


상식적인 머리로 북괴가 핵실험과 미사일로 미국을 위협한 극단적인 대립의 상황 직후에 폼페오가 어떻게 곧 바로 북괴로 들어갈 수가 있는지 이해가 되는가? 이것은 일루미나티란 조직으로 접근하면, 의문이 쉽게 풀린다.


프리메이슨의 회원이 아닌 트럼프 대통령 주변에 UN 주재 미국 대사였던 니키 헤일리를 비롯한 키신저 아바타가 좀 있었던 것을 감안한다면폼페오의 정체는 과연 무엇일까현재 너무 성급한 판단은 좀 이르고좀 더 지켜보면 폼페오의 참석 의미를 알 수 있을 것이다.

 

아래의 2가지 동영상을 시청해보고다같이 생각해보자.

 


① 빌더버그 회의에 참석한 폼페오와 키신저의 모습 


Switzerland: Pompeo and Kissinger join Bilderberg Group meet in Montreux






게시일: 2019. 6. 1.


The Bilderberg Group met for its 67th Annual Conference in Montreux on Saturday and were joined by the likes of US Secretary of State Mike Pompeo and one of his predecessors Henry Kissinger. French Minister Bruno Le Maire and relevant business personalities such as the former chairman of Google Eric Emerson Schmidt were also seen arriving at luxurious Montreux Palace. The Bilderberg Meeting was first established in 1954 by Price Bernhard of the Netherlands and seeks to promote dialogue between North America and Europe under the so-called 'Chatham House Rule' debating system. Subscribe to our channel! rupt.ly/subscribe Video ID: 20190601-027 Video on Demand: http://www.ruptly.tv Contact: cd@ruptly.tv Twitter: http://twitter.com/Ruptly Facebook: http://www.facebook.com/Ruptly







② ★미국 자유진영의 현주소 [태평] 190604 수 [시사대담] 김경혜 교수+김시환 목사



실시간 스트리밍: 9시간분 전




③ 빌더버그의 회의 관련 사진들
 
 

키신저와 폼페오.jpg

 

빌더버그 회의 비판.jp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5,195건 4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105 6.25를 기념하는 행사를 기획한답니다. 핸섬이 2019-07-04 137 12
15104 위안부 소송, 카운트 다운이 시작되다! 한일관계에 큰 … 나에게 2019-07-04 157 4
15103 중국의 귀주성에 "中國共産党亡"이란 돌이 있다! 우익대사 2019-07-03 182 11
15102 중국은 전자감시제 동물의 왕국 - 1억명 여행자에 감시… 진리true 2019-07-03 150 8
15101 북한은 핵 게임으로 도대체 누구를 위협하는가?(번역) 댓글(1) 우익대사 2019-07-03 181 7
15100 전 WBC 챔피온 홍수환이가... 댓글(2) Long 2019-07-03 459 17
15099 다시 불거진 김정은 건강이상 댓글(1) 나에게 2019-07-03 347 12
15098 중세의 바보 문재앙과 초현대 인간 일본의 아베, 승자는… 나에게 2019-07-03 181 9
15097 자유대한민국 부정심리의 근원 만세대한민국 2019-07-02 133 4
15096 반일드립으로는 나라 망한다 만세대한민국 2019-07-02 129 7
15095 보수 우파, 쪽박 차는 지름길 만세대한민국 2019-07-02 143 4
15094 트럼프, 판문점서 망언! 한국민 안전은 무시? 문재인 … 나에게 2019-07-02 365 8
15093 "폐병환자 같았다" 김정은 건강 이상설! "숨을 쌕쌕'… 나에게 2019-07-02 305 9
15092 지랄 발광에다 엠병까지 떠는 나라 ! Long 2019-07-02 437 50
15091 김정은과 문재인을 가지고 놀다 만세대한민국 2019-07-01 317 12
15090 광주 사태에 대한.... Long 2019-07-01 384 51
15089 트러므프의 .... Long 2019-07-01 290 49
15088 트럼프에 경고 받고 김정은에 물먹고 괴로운문재인! 나에게 2019-07-01 428 14
15087 트럼프 방한과 평양근교 8회 지진 진리true 2019-06-30 645 29
15086 역대 최악의 외교적 고립 나에게 2019-06-30 375 22
15085 문 년놈아 ! 또 어디로 쳐가노 Long 2019-06-30 506 34
15084 눈치없는 노추 독재자 에르도안 - 미/러 양다리 걸치기 진리true 2019-06-29 178 13
15083 화웨이 해외대표 전 부인의 '폭탄발언 댓글(1) 만세대한민국 2019-06-29 331 13
15082 한미동맹지원단, 새벽당 대표와의 대화. 만세대한민국 2019-06-29 167 10
15081 미국이 왕따시킨 문구석 - G-20 외톨이 외교참사 결… 진리true 2019-06-29 255 8
15080 反日민족주의 반대모임 댓글(1) 고사연 2019-06-29 141 4
15079 북한-이란은 공동정범 운명국 - 대도무문에 들어간 죄 진리true 2019-06-29 137 5
15078 노추-바이든을 떡메치기 진리true 2019-06-29 180 4
15077 정신 나간? 통일부 장관! "참견 말라" 北 욕듣고도 … 나에게 2019-06-29 203 13
15076 朝鮮人労働者"民族差別的賃金"の真実 만세대한민국 2019-06-28 116 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