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보명문 /44/ 김정일이 깜짝 놀랄 보복 - 림일(탈북작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안보명문 /44/ 김정일이 깜짝 놀랄 보복 - 림일(탈북작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두 작성일10-11-30 12:11 조회10,060회 댓글2건

본문

 

 

 

 

*** 아래 글은 오늘 조선일보에서 퍼온 것임
// 101130불 / 나두  ***

 

 


안보명문 /44/  김정일이 깜짝 놀랄 보복  - 림일(탈북작가)

 


기사 100자평(141)               입력 : 2010.11.29 23:30 / 수정 : 2010.11.29 23:48
 
▲ 림일 탈북작가 또 죽었다. 소중한 생명뿐 아니라 우리의 자존심까지 죽었다. 민간인까지 겨냥한 북의 포격으로 연평도는 잿더미가 됐다. 일각에서 "국지전까지 감수하며 북한을 공격해야 한다" "북한에 당한 10배는 갚아줘야 한다"고들 한다. 그래야 김정일이 놀랄 거라고. 그러지 않으면 배짱만 커진 북한에 언제 어디서든 또 당할 것이라고 한다.

 

 

 

틀린 말은 아니다. 그렇다고 맞는 말도 아니다. 연평도에 떨어진 북한의 포탄 100발의 10배인 1000발의 포탄으로 북한의 군사 기지를 초토화했다고 하자. 쑥대밭이 된 그곳을 보며 김정일이 과연 가슴이 섬뜩할까? 천만에, 절대 아니다.

 

 

 

남한이 교전규칙을 바꿔 첨단무기로 황해도 주둔 인민군 4군단 병력을 흔적없이 날려 보내도 고작 5만명이다. 이는 김정일이 지난 1990년대 중·후반 고난의 행군시기에 무능한 자신의 통치로 굶겨 죽인 인민들 숫자에 비하면 그야말로 새 발의 피다.

 

 

 

연평도 포격을 보며 김정일은 어쩌면 "재밌다"거나 "볼만하다"고 하고 있을지도 모른다. 그는 그런 사람이다. 그에게 인민군은 사람이 아니다. 그냥 자신을 보호하는 군견(軍犬)이고 방패일 뿐이다. 그깟 인민군 한 개 군단? 아니, 전체 인민군이 없어도 중국이 뒤에 있는 한 자신은 절대 안전하다고 생각할 사람이다.

 

 

 

김정일이 가장 두려워하는 것은 내부의 적이다. 엄밀히 말하면 그에게는 인민군도 '적'이다. 인민군이 자신에게 충성한다고 시키는 대로 미친 짓을 하자, 남한 정부와 군인들이 곤욕을 치르는 것을 보면서 김정일이 어떤 생각을 할지 탈북자인 나는 짐작할 수 있다. 그는 이런 상황을 지금 즐기고 있다.

 

 

 

한민족 전체의 적은 김정일 한 사람이다. 그 김정일은 전쟁과 동시에 가장 안전한 곳으로 피신한다. 대한민국은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생명을 소중히 여기는 민주국가지만, 북한은 2000만 인민의 목숨을 개보다 못하게 여기는 김정일 한 사람의 나라이다. 인민군 기지를 초토화시켜도, 200만 인간방패가 있는 평양을 공격해도 소용없을지도 모른다.

 

 

 

북한에서는 관료가 잘못해 수십명의 인민을 굶겨 죽인 것보다, 김일성 동상의 야간조명을 꺼뜨린 것이 더 큰 범죄가 된다. 수백t의 식량창고가 불타는 것보다 10평 남짓의 김일성 사적관(개인역사자료관) 손실을 더 심각하게 본다. 불타는 집에 들어가 가족보다 김일성 사진을 먼저 꺼내 온 사람이 영웅이 되는 사회다.

 

 

 

이런 북한에서 수령 우상화 건축물은 절대 성역이다. 남한에서 기독교인들이 십자가를 성스럽게 여기는 그 이상이다. 성경의 하나님과 같이 김일성을 신처럼 미화하려고 만든 김정일의 날조물이며 그가 가장 신경 쓰는 부분이다.

 

 

 

북한의 야만적인 포격에 무참히 공격당한 연평도의 바로 옆이 황해도다. 황해도에만도 화려하고 웅장한 김일성 동상과 사적관이 수 없이 널려 있다. 인민군 기지에 수천발의 포탄을 퍼붓는 것보다 황해도에 있는 김일성 동상과 사적관에 포탄 한 발 날리는 것이 몇 천배는 효과적이다. 나는 그렇게 생각한다. 군사기지가 날아간 것보다 인민들이 아침마다 인사드리는 김일성 동상이 없어진다면, 그것은 김정일이 정말 놀랄 일일 것이다.

 

 

 

 

 

댓글목록

멸공동악님의 댓글

멸공동악 작성일

"인민군 기지에 수천발의 포탄을 퍼붓는 것보다 황해도에 있는 김일성 동상과 사적관에 포탄 한 발 날리는 것이 몇 천배는 효과적이다."
- 위의 글에 공감합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HTTP://WWW.FFNK.NET 탈북 '박 상학'님 대북 삐라 살포 책임자
http://www.ffnk.net

퍼온글 목록

Total 13,628건 402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98 '반역자들에게 준 건국훈포장 박탈해야' 댓글(1) 현우 2011-03-03 7461 15
1597 북한으로 택배보내야 할 노망들린 손학규! 댓글(1) 현우 2011-03-03 7071 18
1596 에리카 김, 한상률의 귀국과 뻔한 결말 댓글(1) 東素河 2011-03-03 12731 17
1595 진보연대 등 시민단체 한미군사훈련 중단 촉구 성명발표 댓글(1) 모모 2011-03-02 13549 10
1594 대통령보다 국방장관이 더 미덥다(문화일보) 지만원 2011-03-02 11017 25
1593 公正 무색케한 3·1절 가석방 댓글(1) 지만원 2011-03-02 9169 24
1592 천안함 폭침을 南 모략극으로 몰고가는 사람들 레몬향 2011-03-02 13221 13
1591 서울을 불바다로 만들겠다는 김정일 모모 2011-03-01 14661 14
1590 . 댓글(2) HiFi 2011-03-01 11400 4
1589 ys의 독설은 끝났다 [ 댓글(5) 지만원 2011-03-01 7921 23
1588 신부들이 좌익혁명의 앞잡이가 된 기막힌 현실? 댓글(1) 현우 2011-03-01 8614 11
1587 박정희대통령의 유산 7광구와 매국노 김대중 엽기정권 2011-02-28 15417 10
1586 북한이 미얀마에 파고 있는 땅굴 800개 (현장 사진) 엽기정권 2011-02-28 12271 3
1585 조용기(목사)의 쿠테타 댓글(7) 東素河 2011-02-26 9546 19
1584 . 댓글(2) HiFi 2011-02-26 10809 2
1583 북한군이 모두 총알없는 빈 총 든 까닭은? 라덴삼촌 2011-02-25 12872 21
1582 권력자들의 허리 아래 이야기 東素河 2011-02-25 9890 41
1581 천암한 다큐에는 다큐멘터리가 없다. 레몬향 2011-02-25 12288 4
1580 北 작년 작황 20년래 최고 수준… "김정일, 식량 있… 현우 2011-02-25 9729 10
1579 . 댓글(2) HiFi 2011-02-25 10233 5
1578 21세기형 혁명과 북한 지만원 2011-02-24 9183 21
1577 北 후계체제의 운명 지만원 2011-02-24 9391 25
1576 '中東의 미친 개'와 '중국의 뒷문을 지키는 미친 개' 라덴삼촌 2011-02-24 9009 13
1575 SNS로 전해지는 리비아 '참상' 댓글(1) 현우 2011-02-24 11883 10
1574 드디어 호남(湖南)이 열리다 댓글(1) 東素河 2011-02-24 9657 21
1573 차기 대권을 두고 박근혜에 국민의 관심이...... 댓글(1) 김종오 2011-02-24 13774 17
1572 문성근 “代이어 북에 충성하는 집안..수사하라” 촉구 댓글(2) 현우 2011-02-23 8719 21
1571 전 보안서장 피살… 北서 공권력 저항 잇따라 현우 2011-02-23 12573 12
1570 '金 正日'이 이미 死亡했음(?)을 暗示하는 記事! -… inf247661 2011-02-23 8032 10
1569 구제역 창궐 때문에, 전라도만 살판났네 댓글(1) 현우 2011-02-22 11321 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