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보명문 /44/ 김정일이 깜짝 놀랄 보복 - 림일(탈북작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안보명문 /44/ 김정일이 깜짝 놀랄 보복 - 림일(탈북작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두 작성일10-11-30 12:11 조회10,007회 댓글2건

본문

 

 

 

 

*** 아래 글은 오늘 조선일보에서 퍼온 것임
// 101130불 / 나두  ***

 

 


안보명문 /44/  김정일이 깜짝 놀랄 보복  - 림일(탈북작가)

 


기사 100자평(141)               입력 : 2010.11.29 23:30 / 수정 : 2010.11.29 23:48
 
▲ 림일 탈북작가 또 죽었다. 소중한 생명뿐 아니라 우리의 자존심까지 죽었다. 민간인까지 겨냥한 북의 포격으로 연평도는 잿더미가 됐다. 일각에서 "국지전까지 감수하며 북한을 공격해야 한다" "북한에 당한 10배는 갚아줘야 한다"고들 한다. 그래야 김정일이 놀랄 거라고. 그러지 않으면 배짱만 커진 북한에 언제 어디서든 또 당할 것이라고 한다.

 

 

 

틀린 말은 아니다. 그렇다고 맞는 말도 아니다. 연평도에 떨어진 북한의 포탄 100발의 10배인 1000발의 포탄으로 북한의 군사 기지를 초토화했다고 하자. 쑥대밭이 된 그곳을 보며 김정일이 과연 가슴이 섬뜩할까? 천만에, 절대 아니다.

 

 

 

남한이 교전규칙을 바꿔 첨단무기로 황해도 주둔 인민군 4군단 병력을 흔적없이 날려 보내도 고작 5만명이다. 이는 김정일이 지난 1990년대 중·후반 고난의 행군시기에 무능한 자신의 통치로 굶겨 죽인 인민들 숫자에 비하면 그야말로 새 발의 피다.

 

 

 

연평도 포격을 보며 김정일은 어쩌면 "재밌다"거나 "볼만하다"고 하고 있을지도 모른다. 그는 그런 사람이다. 그에게 인민군은 사람이 아니다. 그냥 자신을 보호하는 군견(軍犬)이고 방패일 뿐이다. 그깟 인민군 한 개 군단? 아니, 전체 인민군이 없어도 중국이 뒤에 있는 한 자신은 절대 안전하다고 생각할 사람이다.

 

 

 

김정일이 가장 두려워하는 것은 내부의 적이다. 엄밀히 말하면 그에게는 인민군도 '적'이다. 인민군이 자신에게 충성한다고 시키는 대로 미친 짓을 하자, 남한 정부와 군인들이 곤욕을 치르는 것을 보면서 김정일이 어떤 생각을 할지 탈북자인 나는 짐작할 수 있다. 그는 이런 상황을 지금 즐기고 있다.

 

 

 

한민족 전체의 적은 김정일 한 사람이다. 그 김정일은 전쟁과 동시에 가장 안전한 곳으로 피신한다. 대한민국은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생명을 소중히 여기는 민주국가지만, 북한은 2000만 인민의 목숨을 개보다 못하게 여기는 김정일 한 사람의 나라이다. 인민군 기지를 초토화시켜도, 200만 인간방패가 있는 평양을 공격해도 소용없을지도 모른다.

 

 

 

북한에서는 관료가 잘못해 수십명의 인민을 굶겨 죽인 것보다, 김일성 동상의 야간조명을 꺼뜨린 것이 더 큰 범죄가 된다. 수백t의 식량창고가 불타는 것보다 10평 남짓의 김일성 사적관(개인역사자료관) 손실을 더 심각하게 본다. 불타는 집에 들어가 가족보다 김일성 사진을 먼저 꺼내 온 사람이 영웅이 되는 사회다.

 

 

 

이런 북한에서 수령 우상화 건축물은 절대 성역이다. 남한에서 기독교인들이 십자가를 성스럽게 여기는 그 이상이다. 성경의 하나님과 같이 김일성을 신처럼 미화하려고 만든 김정일의 날조물이며 그가 가장 신경 쓰는 부분이다.

 

 

 

북한의 야만적인 포격에 무참히 공격당한 연평도의 바로 옆이 황해도다. 황해도에만도 화려하고 웅장한 김일성 동상과 사적관이 수 없이 널려 있다. 인민군 기지에 수천발의 포탄을 퍼붓는 것보다 황해도에 있는 김일성 동상과 사적관에 포탄 한 발 날리는 것이 몇 천배는 효과적이다. 나는 그렇게 생각한다. 군사기지가 날아간 것보다 인민들이 아침마다 인사드리는 김일성 동상이 없어진다면, 그것은 김정일이 정말 놀랄 일일 것이다.

 

 

 

 

 

댓글목록

멸공동악님의 댓글

멸공동악 작성일

"인민군 기지에 수천발의 포탄을 퍼붓는 것보다 황해도에 있는 김일성 동상과 사적관에 포탄 한 발 날리는 것이 몇 천배는 효과적이다."
- 위의 글에 공감합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HTTP://WWW.FFNK.NET 탈북 '박 상학'님 대북 삐라 살포 책임자
http://www.ffnk.net

퍼온글 목록

Total 13,434건 402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404 박근혜를 이기고 싶다면 역사를 읽어라! 댓글(2) 東素河 2011-01-02 7757 15
1403 헌법裁判所 재판관 9명 임명 分布 댓글(3) inf247661 2011-01-01 12561 17
1402 ◆좌파 정당...미디어법 반대 이유 알고보니 댓글(1) 김정균 2011-01-01 7886 19
1401 서해 5도가 위급하다 댓글(1) 송석참숱 2010-12-31 9513 10
1400 빨갱이와 범법자들의 대부 헌법재판소를 없애버려라!!! … 한글말 2010-12-31 6957 15
1399 자유월남 공산화 동영상 - 다큐 댓글(2) 東素河 2010-12-31 12216 17
1398 박 대통령만 정치자금 요구 안했죠 -정주영- 댓글(1) 한글말 2010-12-31 12260 23
1397 복지사가 들려준 가슴 찡한 이야기(김현태) 지만원 2010-12-30 10348 34
1396 MB ← 건의 = 김태우, 남주홍, 박관용, 지만원 댓글(1) 나두 2010-12-30 14033 16
1395 이명박의 오락가락 댓글(1) 지만원 2010-12-30 11345 9
1394 천정배 고발당해 지만원 2010-12-30 10099 16
1393 김문수는 문수고, 박근혜는 근혜일 뿐.. 댓글(1) 東素河 2010-12-30 9747 14
1392 좌익판사 척결하여, 대한민국 수호하자! 현우 2010-12-30 8264 6
1391 촛불난동자들에게, 천정배, "힘내시라!" 현우 2010-12-30 12249 6
1390 천정배"MB죽여버려야한다"여러분생각은? 야후에서 투표중 현우 2010-12-29 13052 9
1389 도요다 다이쥬 - 그는 누구인가 [속] 오막사리 2010-12-29 10078 9
1388 “외계 우주선 3대 지구로 오는 중” 러시아 발표 댓글(2) 東素河 2010-12-29 13710 12
1387 "이명박 정권을 죽여 버리자"는 야당 천정배 의원들의 … 라덴삼촌 2010-12-29 12071 5
1386 地下鐵 1號線 개봉驛(역) 바로 곁, '永登浦 矯導所'… inf247661 2010-12-28 10465 5
1385 . 댓글(2) HiFi 2010-12-28 13089 9
1384 미주통신(엉터리전도사) 지만원 2010-12-27 8833 24
1383 김대중(金大中), 도요다 다이쥬 그는 누구인가 東素河 2010-12-27 10089 20
1382 '김정일의 하수인'이 국립묘지에 있다니 현우 2010-12-26 9797 13
1381 '증인 신청'조차 가로 막는 선거부정 재판! inf247661 2010-12-26 12431 9
1380 . 댓글(1) HiFi 2010-12-26 9708 12
1379 100년 前의 예언 萬國活計 南朝鮮 / 許文道 東素河 2010-12-25 7716 8
1378 戰爭의 냄새가 나기 시작한 韓半島 정세 라덴삼촌 2010-12-25 10072 15
1377 박정희 대통령과 이휘소박사 댓글(2) 통일은 2010-12-25 5366 28
1376 1950년 7월 17일 미국을 뒤흔든 아침 8시 뉴스 흐훗 2010-12-25 9378 24
1375 대한민국 국회, 깡패집단으로 전락하려는가 (연우포럼) 댓글(1) 한글말 2010-12-24 8167 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