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보명문 /44/ 김정일이 깜짝 놀랄 보복 - 림일(탈북작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안보명문 /44/ 김정일이 깜짝 놀랄 보복 - 림일(탈북작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두 작성일10-11-30 12:11 조회10,177회 댓글2건

본문

 

 

 

 

*** 아래 글은 오늘 조선일보에서 퍼온 것임
// 101130불 / 나두  ***

 

 


안보명문 /44/  김정일이 깜짝 놀랄 보복  - 림일(탈북작가)

 


기사 100자평(141)               입력 : 2010.11.29 23:30 / 수정 : 2010.11.29 23:48
 
▲ 림일 탈북작가 또 죽었다. 소중한 생명뿐 아니라 우리의 자존심까지 죽었다. 민간인까지 겨냥한 북의 포격으로 연평도는 잿더미가 됐다. 일각에서 "국지전까지 감수하며 북한을 공격해야 한다" "북한에 당한 10배는 갚아줘야 한다"고들 한다. 그래야 김정일이 놀랄 거라고. 그러지 않으면 배짱만 커진 북한에 언제 어디서든 또 당할 것이라고 한다.

 

 

 

틀린 말은 아니다. 그렇다고 맞는 말도 아니다. 연평도에 떨어진 북한의 포탄 100발의 10배인 1000발의 포탄으로 북한의 군사 기지를 초토화했다고 하자. 쑥대밭이 된 그곳을 보며 김정일이 과연 가슴이 섬뜩할까? 천만에, 절대 아니다.

 

 

 

남한이 교전규칙을 바꿔 첨단무기로 황해도 주둔 인민군 4군단 병력을 흔적없이 날려 보내도 고작 5만명이다. 이는 김정일이 지난 1990년대 중·후반 고난의 행군시기에 무능한 자신의 통치로 굶겨 죽인 인민들 숫자에 비하면 그야말로 새 발의 피다.

 

 

 

연평도 포격을 보며 김정일은 어쩌면 "재밌다"거나 "볼만하다"고 하고 있을지도 모른다. 그는 그런 사람이다. 그에게 인민군은 사람이 아니다. 그냥 자신을 보호하는 군견(軍犬)이고 방패일 뿐이다. 그깟 인민군 한 개 군단? 아니, 전체 인민군이 없어도 중국이 뒤에 있는 한 자신은 절대 안전하다고 생각할 사람이다.

 

 

 

김정일이 가장 두려워하는 것은 내부의 적이다. 엄밀히 말하면 그에게는 인민군도 '적'이다. 인민군이 자신에게 충성한다고 시키는 대로 미친 짓을 하자, 남한 정부와 군인들이 곤욕을 치르는 것을 보면서 김정일이 어떤 생각을 할지 탈북자인 나는 짐작할 수 있다. 그는 이런 상황을 지금 즐기고 있다.

 

 

 

한민족 전체의 적은 김정일 한 사람이다. 그 김정일은 전쟁과 동시에 가장 안전한 곳으로 피신한다. 대한민국은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생명을 소중히 여기는 민주국가지만, 북한은 2000만 인민의 목숨을 개보다 못하게 여기는 김정일 한 사람의 나라이다. 인민군 기지를 초토화시켜도, 200만 인간방패가 있는 평양을 공격해도 소용없을지도 모른다.

 

 

 

북한에서는 관료가 잘못해 수십명의 인민을 굶겨 죽인 것보다, 김일성 동상의 야간조명을 꺼뜨린 것이 더 큰 범죄가 된다. 수백t의 식량창고가 불타는 것보다 10평 남짓의 김일성 사적관(개인역사자료관) 손실을 더 심각하게 본다. 불타는 집에 들어가 가족보다 김일성 사진을 먼저 꺼내 온 사람이 영웅이 되는 사회다.

 

 

 

이런 북한에서 수령 우상화 건축물은 절대 성역이다. 남한에서 기독교인들이 십자가를 성스럽게 여기는 그 이상이다. 성경의 하나님과 같이 김일성을 신처럼 미화하려고 만든 김정일의 날조물이며 그가 가장 신경 쓰는 부분이다.

 

 

 

북한의 야만적인 포격에 무참히 공격당한 연평도의 바로 옆이 황해도다. 황해도에만도 화려하고 웅장한 김일성 동상과 사적관이 수 없이 널려 있다. 인민군 기지에 수천발의 포탄을 퍼붓는 것보다 황해도에 있는 김일성 동상과 사적관에 포탄 한 발 날리는 것이 몇 천배는 효과적이다. 나는 그렇게 생각한다. 군사기지가 날아간 것보다 인민들이 아침마다 인사드리는 김일성 동상이 없어진다면, 그것은 김정일이 정말 놀랄 일일 것이다.

 

 

 

 

 

댓글목록

멸공동악님의 댓글

멸공동악 작성일

"인민군 기지에 수천발의 포탄을 퍼붓는 것보다 황해도에 있는 김일성 동상과 사적관에 포탄 한 발 날리는 것이 몇 천배는 효과적이다."
- 위의 글에 공감합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HTTP://WWW.FFNK.NET 탈북 '박 상학'님 대북 삐라 살포 책임자
http://www.ffnk.net

퍼온글 목록

Total 13,883건 402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853 ▣ 법은 모름지기 "중국법"을 본받아야~(사형집행) 自强不息 2011-05-30 11389 22
1852 1980.5.18 光州 事態 당시 뿌려져진! - 북괴군… inf247661 2011-05-29 11060 6
1851 통일 한국, 강대국 될 것 댓글(2) 검은바다 2011-05-28 10529 13
1850 [뉴데일리] 이승만 박정희 그리고 좌익 - 안병직 교수… 소강절 2011-05-28 9715 7
1849 박영선 몽니에 발목잡힌 공정법 개정안 현우 2011-05-28 6957 4
1848 유전자검사로 5.18 무명용사의 신원을 밝혀야 검은바다 2011-05-28 13066 9
1847 . 댓글(3) HiFi 2011-05-27 10639 2
1846 광주일고, 부산서민들을 '민주화'시키다 현우 2011-05-27 15299 24
1845 ▣ 가계+나라 빚, GDP 넘었다<세계일보> 댓글(1) 自强不息 2011-05-26 8940 15
1844 군의 갈들은 국민들의 불안만 부추길 뿐이다. 레몬향 2011-05-25 13134 7
1843 . 댓글(1) HiFi 2011-05-25 10998 3
1842 ▣ 존경하는 참모총장 각하(朴正熙, 1961년 5월 1… 自强不息 2011-05-25 13755 36
1841 예비역 vs 현역, 형 만한 아우는 없다. 모모 2011-05-23 14421 10
1840 노무현과 김대중을 부관참시(剖棺斬屍) 하라! 댓글(1) 김종오 2011-05-23 11533 65
1839 . 댓글(2) HiFi 2011-05-23 12184 2
1838 이명박 정부는 중도실용으로 위장한 좌익정부였다 ( 무안… 다투기 2011-05-23 8274 11
1837 ▣ 朴正熙 자신이 평가한 5ㆍ16(3편의 일기) 自强不息 2011-05-22 8206 28
1836 그넘들 판사들의 고향 좀 보세요! 장학포 2011-05-21 13885 38
1835 문성근 민란 조사도 하지 않았단 말인가? 댓글(1) 장학포 2011-05-21 9017 13
1834 . 댓글(2) HiFi 2011-05-21 11979 14
1833 李정부, 김정일에게 정상회담 구걸말라 댓글(1) 지만원 2011-05-20 10468 18
1832 중일전쟁은 모택동때문에 발발-(일본의 시각)-4 나봄뻑가 2011-05-19 16124 11
1831 남한 영화보면 죽은 목숨 레몬향 2011-05-19 13249 11
1830 ▣ 이건희 "내년이 두렵다"---"정치는 4류, 관료와… 댓글(2) 自强不息 2011-05-19 10095 39
1829 국방개혁 - 전 한림대 이상우 총장의 개념 발언 모모 2011-05-19 15712 9
1828 5.18이 공산혁명이라고 고백한 경기도 전교조(교육청)… 東素河 2011-05-19 10383 29
1827 중앙일보에 빨갱이 있나? 댓글(2) 지만원 2011-05-18 9380 33
1826 만주사변~중일전쟁은 공산주의자 때문(일본의 시각)-3 나봄뻑가 2011-05-17 11851 5
1825 만주사변~중일전쟁은 공산주의자 때문(일본의 시각)-2 나봄뻑가 2011-05-17 8933 5
1824 만주사변~중일전쟁은 공산주의자 때문(일본의 시각)-1 나봄뻑가 2011-05-17 9261 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