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 외국호텔 들락거리면? 위안부(매춘녀)로 취급받기 쉽다.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혼자 외국호텔 들락거리면? 위안부(매춘녀)로 취급받기 쉽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9-08-10 09:54 조회276회 댓글1건

본문


                정신나간 여자- 한국교포 망신녀

한국계 여성 의사가 호주에서 인종차별을 겪었다고 폭로(주장?)했다.
현지 경찰은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는다”는 입장을 내놨다.
앨리스 한하버드를 졸업해 캐나다에서 산부인과 전문의로 근무하다,
지난 5월 연구(인권연구 ?)를 위해 호주로 이주(?)했다.
얼마 지나지 않아 그는 불쾌한 일을 겪었다. 같은 달 18일 밤 9시쯤 그의 차량 타이어가 터졌다.
마침 주말이라 당장 수리가 불가능했다.
견인차 기사의 도움으로 차량을 근처 호텔로 끌고갈 수 있었다.
앱을 통해 해당 호텔에 빈방이 있다는 사실을 먼저 확인했다.

호텔에 도착했으나 방을 얻을 수가 없었다. 사장은 그의 입실을 거부했다.
사장은 “그렇게 번 돈으로 방을 잡으려고 하느냐”고 물었다.
앨리스 한은 질문을 이해하지 못해 일단 자신의 처지를 설명했다.
사장은 “며칠 전에도 여자 혼자 묵었는데 문제가 생겨 쫓아냈다”고 답했다.
앨리스 한은 그제서야 사장의 말을 이해했다.
그는 “난 매춘부가 아니다”라고 말한 뒤 신분증을 내밀었지만 거부당했다.


이후 그는 현지 경찰에 호텔 사장을 고소했다.
자신이 아시아계 여성이라는 이유로 매춘부라는 의심을 받고 인종차별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나와 어떤 교류도 없는 상태에서 그런 편견을 가진 것은 내가 아시아계 여성이기 때문”,
“‘개고기를 먹느냐’ ‘생각보다 영어를 잘한다’는 이야기를 수도 없이 들었다”고 말했다.

뉴사우스웨일스 경찰청,
“당시 호텔 사장이 인종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을 하지 않았고,  인종차별 사건으로 볼 수 없다”
“호텔 주인은 여성이 성매매를 하기 위해 입실하는 것인지 확인할 권리가 있다”

호텔 사장,
“그는 내 질문에 제대로 답하지 않았고 예의가 없었다”
“나도 손님을 거부할 권리가 있다. 매춘부인지 물어보는 게 왜 문제인지 모르겠다.
늦은 시간에 여자 혼자 오면 그렇게 생각할 수 있다. 인종차별이 아니라 피해의식.

결론 : 고의적인 호주국가 망신주기 = 좌파세력이 활동하는 전형적인 반미활동자로 인식

댓글목록

aufrhd님의 댓글

aufrhd 작성일

이거 빨갱이들이 설치한 위안부 소녀상들 때문에 당하는 것, 당연한 것입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5,428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서적구입안내,12.12와 5.18(압축본) 뚝섬무지개… 댓글(5) 관리자 2009-11-18 25374 53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2168 198
15426 발동걸린 대학시위 새글 진리true 2019-08-24 8 1
15425 조국일가의 불법 사모펀드 투자자 = 모두 가족 공동체 새글 진리true 2019-08-23 10 2
15424 中-北에 선물과 트럼프 정부에 공개망신 주기 새글 진리true 2019-08-23 58 7
15423 못믿을 국가 선언 - 한국(주사파정권)에 8/28 경제… 새글 진리true 2019-08-23 47 5
15422 ☹ 변희재는 뭐한거냐? ☹ 새글 백가이버 2019-08-23 79 8
15421 ✦ 지소미아 파기는 북한 지령 ✦ 댓글(1) 백가이버 2019-08-22 326 31
15420 삼협댐의 심판 시작! 진리true 2019-08-22 225 15
15419 "한반도를 전쟁터로 만드려는 미국의 방위산업체"(동영상… 댓글(3) 우익대사 2019-08-22 184 6
15418 ☭☭☭☭ 종북-좌파기업-불매운동 브랜드 총정리 ☭☭☭… 백가이버 2019-08-22 143 20
15417 북한의 '미인계 공작'과 그에 따른 친북 굴종 나에게 2019-08-22 294 34
15416 ⚑⚑ 글로벌리스트들의 세계 전략 해부 ⚑⚑ 댓글(1) 백가이버 2019-08-22 125 9
15415 ● 공산주의자들의 '45가지 공산화 전술' ● 백가이버 2019-08-22 145 18
15414 구글 AI(안면인식 기술)의 중국 지원 진리true 2019-08-21 103 9
15413 입시전문가 ''강남에서 유행했던 '의사 만들기' 우회 … 나에게 2019-08-21 215 16
15412 조롱당한 문재인, 또 평화경제 주장해 김정은 답방 추진… 나에게 2019-08-21 202 10
15411 여기가 북한입니까? 댓글(1) 백가이버 2019-08-20 288 28
15410 ★ 친중자금으로 탄핵을 했다는 정보가 있었는데 ★ 댓글(1) 백가이버 2019-08-20 204 21
15409 미-중거리 미사일 배치 = 한미동맹 시험대 진리true 2019-08-20 83 6
15408 김정민 친문좌익(늑대단)의 위법성 댓글(1) 진리true 2019-08-20 112 7
15407 여담 댓글(1) 토끼야 2019-08-20 178 7
15406 죽음의 바다 호르무즈! 강감찬함 vs 이란 잠수함 나에게 2019-08-20 192 10
15405 [뉴스추적] 거대한 음모/'주암회'와 '보통회'를 아십… 나에게 2019-08-20 161 18
15404 국민들이여 숙였던 고개를 들어라 ! 댓글(1) Long 2019-08-20 228 30
15403 미- 중 정치조직 재산비교 ⇒ 미국 : 중국 = 1… 진리true 2019-08-20 90 4
15402 뻥치기-김정민 발가벗긴다! 댓글(1) 진리true 2019-08-20 178 8
15401 안정권의 독단적인 5/18 완장집회는 실패 댓글(1) 진리true 2019-08-19 120 10
15400 탄핵파와 가짜 우파인 '황교안'의 정체 우익대사 2019-08-19 190 26
15399 춘화현상 (春化現象 Vernalization) 댓글(3) Long 2019-08-19 271 3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