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화현상 (春化現象 Vernalization)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춘화현상 (春化現象 Vernalization)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9-08-19 02:54 조회621회 댓글3건

본문

춘화현상 (春化現象 Vernalization)
 
 호주 시드니에 사는 교민이
 고국을 다녀가는 길에
 
 개나리 가지를 꺾어다가
 자기 집 앞마당에
 옮겨 심었다.
 
 이듬해 봄이 되었다.
 맑은 공기와 좋은 햇볕 덕에
 가지와 잎은
 한국에서 보다 무성했지만,
 꽃은 피지 않았다.
 
 첫해라 그런가 보다 여겼지만
 2년째에도, 3년째에도
 꽃은 피지 않았다.
 
 그리고 비로소 알게 되었는데.
 
 한국처럼 혹한의 겨울이 없는
 호주에서는
 개나리꽃이 아예
 피지 않는다는 것이다.
 
 저온을 거쳐야만
 꽃이 피는 것은 전문용어로
 '춘화현상'이라 하는데
 튤립, 히아신스, 백합, 라일락,
 철쭉, 진달래 등이
 모두 여기에 속한단다..
 
 인생은 마치
 춘화현상과 같지 않나?.
 
 눈부신 인생의 꽃들은
 혹한을 거친 뒤에야
 피는 법이니까.
 
 그런가 하면 봄에 파종하는
 봄보리에 비해
 가을에 파종하여
 겨울을 나는 가을보리의 수확이
 훨씬 더 많을 뿐만 아니라
 맛도 좋다.
 
 인생의 열매는
 마치 가을보리와 같아,
 겨울을 거치면서
 더욱 풍성하고 견실해진다.
 
 마찬가지로 고난을 많이
 헤쳐 나온 사람 일수록
 강인함과 향기로운 맛이
 더욱 깊은것이다...
 
 작금의 대한민국 현실이
 속 상한다 ! ! !
 안타 깝다! ! !
 
 걱정도 되고 .성질도 나지만
 
 내 새끼도 나와 생각이 다른데
 
 가난과 배고품을 물려주지
 않으려고 어려움없이 키우고
 가정교육은 소홀하고
 좌편향 전교조에 물든
 학교 교육에만 맡긴
 내 잘못이 가장 큰 걸 어찌하누
 
 이 모두가
 대한민국이 짊어지고
 겪어야 할 춘화현상 이라면
 
 감내해야 할  세대들이
 갑갑하게 느껴진다.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그러므로 솔로몬의 교훈서가 맞는 말이다.
태양 아래서 한시적인 인간이 기억해줄 사람이 없다는 점이다.
지금 세대도 사라지고, 다가오는 세대는 전 세대를 기억해주지 않을 것이라는 예언이다.
에수 시대에도 불신하는 유대민족에게 경고한 말도 있다.
죽은 자가 살아난다고 하여도, 목이 벗뻣한 유대민족은 결코 믿지 않을 것이라는 말이다.
그래놓고, 죽은 나사로를 살려놓았더니, 믿기는 커녕
이제는 진리(예수)를 죽이자고 음모까지 꾸민 것이다.
결국은 그들의 흉계대로 진리(예수)는 십자가에 못박힌 것이다.
따라서, 젊은 세대를 탓할 이유가 전혀 없다.
우리 자신이 그렇게 살아온 유산죄요, 그렇게 다음세대도 당할 것이기 때문이다.
모든 역사는 신의 뜻대로만 흘러가므로, 인간이 관여할 일도 사실은 없다는 점이다.

홍콩사태도 그러하다.
1987년 살인마-등소평(실용주의자-흑묘백묘론자)은
살인마-모택동의 뜻대로 5천명 이상의 중국 대학생과 젊은 세대를 탱크로 깔아 죽였다.
시진핑이라고 다를것 같지는 않다.
언제까지 미국 트럼프에게 종노릇할 수는 없기 때문이다.
시진핑이 사는 길은 스스로 하야하는 길이다.
그러나, 공산주의 유물론자-시진핑이 하야할 일은 없을 것이다.
문재인도 마찬가지이다.
스스로 내려오면, 후손에게 심판받을 일도 없다.
그러나, 노무현을 죽인 살인정신이 그런 반성을 시키기란 불가능 할 것이다.
그런 자들이 신의 세례를 받았다는 로마교황이 수천년간 지배한 천주교 신자들이다.
기독교 목사-김진홍은 예수믿는 자가 "살인마-김정일의 이민증(북한 공민증)"까지 받은 자이다.
이런 세상에서 인간(sinful nature)을 믿을 자가 있겠는가?
내 자신도 내 자아(sinful nature)를 믿을 수 없는 존재이다.
인간의 이론은 항상 한시적일 뿐이다.

하비님의 댓글

하비 작성일

어이 진좌빨 여기에 주접 떨지 마라.
그대는 여기에 기웃거리지 않아도 된다.
여전히 성경구절 가져다 붙이고 주접을 떠니?
여기는 교회도 니 설교마당도 아니란다.
마 고만 주접 떨거레이
뭔 말마다 성경구절로 도배하고 말도 안 되는 씨나락 까대는 소릴 해대노?
써 갈기는 문자마다 아주 유식한 척 하지만
그 유식이 아주 무식이란다
엉아가 가르쳐 줄 때 한 수 배우고 니 놀이터에 가서 놀거래이
왜냐하면 니는 오직 예수로만 구원 얻는다는 말이 무슨 말인지 모르는 양아치이기 때문이란다.
알겄냐?
어이 집에 가서 빈대떡이나 부처 김치 올려 드시게나
글구 소주나 탁배기 한 잔 하시든지.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댓글의 댓글 작성일

니 애비 거시기 빨러 왔느냐?
별로 맛도 없을 텐데?
차라리 성남 개시장에 더나은 거시기가 많단다.
골라서 사먹어라!

퍼온글 목록

Total 16,074건 19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534 대북제재 위반 관련 미 사법당국 기소 대상 최소 3건에… 海眼 2019-09-13 517 27
15533 손이 눈보다 빠를까? 진리true 2019-09-13 456 10
15532 희안한 조직과 얼굴표정들! - ealoos(박태신 몽골… 진리true 2019-09-13 580 6
15531 우리 박사님! 대통령되게 해주세요! 진리true 2019-09-13 492 6
15530 벼락맞아 죽을 자! 댓글(2) 진리true 2019-09-13 532 9
15529 진 빨갱이에게 댓글(3) Long 2019-09-13 543 28
15528 성 명 서 Long 2019-09-13 513 32
15527 日 Hanada 보도, 문재인 ‘北 충성맹세’ 사실인… 진리true 2019-09-12 549 11
15526 CVID 전략 주체와 특수전 수행 진리true 2019-09-12 444 6
15525 반가운 소식 댓글(4) Long 2019-09-12 902 72
15524 빨갱이들의 분류 댓글(1) Long 2019-09-12 690 44
15523 저울든 정복자(흑마)와 로마 교황의 항복 모습 진리true 2019-09-11 457 7
15522 북한-비핵화의 장기전 : 강경파 숨겨주기 진리true 2019-09-11 439 7
15521 한국을 북한에 넘기고 미군 빠질 수도... [허평환] 댓글(2) 만세대한민국 2019-09-11 614 14
15520 친중반미를 몰아처내고 .... 댓글(3) Long 2019-09-11 591 33
15519 중국은 돼지고기.... Long 2019-09-11 493 27
15518 카사노바의 논문과 영어사용 댓글(2) 진리true 2019-09-11 557 7
15517 ■ 문재인+조국이 준비한 치밀한 각본에 당한 대한민국,… 백가이버 2019-09-10 623 16
15516 윤석열은 끝까지 간다. 댓글(1) Long 2019-09-10 789 34
15515 하와이-정신병자인가? 댓글(4) 진리true 2019-09-10 1142 9
15514 해병 전우 계속 동원령 댓글(1) Long 2019-09-10 688 60
15513 진 빨갱아 이거 전하여라 ! 댓글(3) Long 2019-09-10 486 27
15512 뱀(Long)을 부른 늑대(카사노바)의 울음 소리! 댓글(3) 진리true 2019-09-10 460 3
15511 진빨갱이에게 댓글(1) Long 2019-09-10 474 28
15510 이성이 돋보이는 김순덕의 명 사설 newyorker 2019-09-09 590 10
15509 Long아! 네 똥부터 먼저 치워라! 댓글(3) 진리true 2019-09-09 451 6
15508 대깨문만 모르는 조국 사태 Long 2019-09-09 959 40
15507 진빨갱이에게 댓글(4) Long 2019-09-09 1190 30
15506 조국의 논문 - 국가보안법 폐기(김정봉 교수TV) 진리true 2019-09-09 482 10
15505 조국-게이트 진리true 2019-09-09 459 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