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산인해의 중국인-먹거리 매장 - 미국식 회원제 코스트코 1호점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인산인해의 중국인-먹거리 매장 - 미국식 회원제 코스트코 1호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9-08-28 13:59 조회375회 댓글0건

본문

상하이시 민항(閔行)구 -‘미국식 회원제 코스트코 중국 1호점’ 개장

상하이 코스트코 매장에 가득 찬 고객들.

미국의 회원제 할인마트-코스트코가 중국 상하이에 첫 점포를 열었다.
개장 첫 날 반응은 폭발적이었다.
몰려든 시민들이 몸싸움을 벌였고, 코스트코는 개장 몇 시간만에 영업을 중단해야 했다.
매장 안에 가득 찬 고객들이 곳곳에서 물건을 사겠다고 몸싸움을 벌일 지경이었다.
일부 고객들은 먼저 물건을 차지하기 위해 개장 직후 매장의 전동 셔터가 올라가자마자
바닥으로 기어서 안으로 들어가기도 했다.

코스트코의 인기 상품인 구운 통닭을 비롯해 에르메스, 프라다 등 명품 브랜드의 고급 가방까지
매대 곳곳에서 상품들이 순식간에 매진됐다.
물건값을 치르기 위해 고객들은 계산대에서 한 시간 이상씩 줄을 서기도 했다.

많은 고객이 몰리면서 코스트코 주변에서도 큰 혼란이 빚어졌다.
일대 도로교통이 마비된 가운데, 코스트코 주차장에 들어가려고 세 시간 이상씩 기다리기도 했다.
코스트코 측은 결국 오후 1시쯤 고객들에게 안내 메시지를 보내고 영업을 중단했다.


상하이 코스트코의 전기구이 통닭 코너.

연회비를 내는 회원에게만 물건을 파는 코스트코는 좋은 물건을 골라 저렴한 가격에 팔기 때문에 세계적으로 성업 중이다.
중국에서 연회비는 299위안(약 5만6000원)으로 책정됐다.
코스트코의 중국 진출은 외국계 유통사들이 속속 중국 사업을 접는 분위기 속에서 이뤄진 것이다.

중국에서는 알리바바와 징둥닷컴이 주도하는 전자상거래 시장이 급속히 커지면서,
백화점과 할인마트 같은 전통적인 유통 업체들이 설 자리를 잃어가고 있다.
1995년 서양 유통업체 중 가장 먼저 중국에 진출해, 200여개 매장을 성공적으로 운영하던 까르푸
5월 중국 가전 유통 업체 쑤닝에 중국지분 80%를 6억2000만 유로(약 8200억원)에 매각하면서 사실상 손을 뗐다.
한국의 이마트와 롯데마트도 중국에서 철수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5,831건 1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531 진 빨갱이에게 댓글(3) Long 2019-09-13 381 28
15530 성 명 서 Long 2019-09-13 342 32
15529 日 Hanada 보도, 문재인 ‘北 충성맹세’ 사실인… 진리true 2019-09-12 392 11
15528 CVID 전략 주체와 특수전 수행 진리true 2019-09-12 295 6
15527 반가운 소식 댓글(4) Long 2019-09-12 722 72
15526 빨갱이들의 분류 댓글(1) Long 2019-09-12 494 44
15525 저울든 정복자(흑마)와 로마 교황의 항복 모습 진리true 2019-09-11 294 7
15524 북한-비핵화의 장기전 : 강경파 숨겨주기 진리true 2019-09-11 261 7
15523 한국을 북한에 넘기고 미군 빠질 수도... [허평환] 댓글(2) 만세대한민국 2019-09-11 449 14
15522 친중반미를 몰아처내고 .... 댓글(3) Long 2019-09-11 417 33
15521 중국은 돼지고기.... Long 2019-09-11 343 27
15520 카사노바의 논문과 영어사용 댓글(2) 진리true 2019-09-11 373 7
15519 ■ 문재인+조국이 준비한 치밀한 각본에 당한 대한민국,… 백가이버 2019-09-10 466 16
15518 윤석열은 끝까지 간다. 댓글(1) Long 2019-09-10 593 34
15517 하와이-정신병자인가? 댓글(4) 진리true 2019-09-10 988 9
15516 해병 전우 계속 동원령 댓글(1) Long 2019-09-10 481 60
15515 진 빨갱아 이거 전하여라 ! 댓글(3) Long 2019-09-10 325 27
15514 뱀(Long)을 부른 늑대(카사노바)의 울음 소리! 댓글(3) 진리true 2019-09-10 268 3
15513 진빨갱이에게 댓글(1) Long 2019-09-10 322 28
15512 이성이 돋보이는 김순덕의 명 사설 newyorker 2019-09-09 423 10
15511 Long아! 네 똥부터 먼저 치워라! 댓글(3) 진리true 2019-09-09 297 6
15510 대깨문만 모르는 조국 사태 Long 2019-09-09 687 40
15509 진빨갱이에게 댓글(4) Long 2019-09-09 1054 30
15508 조국의 논문 - 국가보안법 폐기(김정봉 교수TV) 진리true 2019-09-09 309 10
15507 조국-게이트 진리true 2019-09-09 314 7
15506 현 정권 출현은.... Long 2019-09-09 1088 27
15505 김정은에게 바친 충성 맹세문과 그 명단을... 댓글(2) Long 2019-09-09 1952 20
15504 국익? 어느나라의 국익일까요? 백가이버 2019-09-08 241 5
15503 [펌]「문재인은 로동당 당원」충성맹세문서 발견? 만세대한민국 2019-09-08 1540 18
15502 최룡해와 김정은의 선군세력 건설동원- 쿠테타 방지용! 진리true 2019-09-08 266 1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